전체뉴스 121-130 / 26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변협 `로클럭' 전면 도입 주장

    "대법관 증원 찬성…중수부 폐지 반대" 대한변호사협회(회장 신영무)는 1일 열릴 국회 사법제도개혁특별위원회(사개특위) 전체회의에서 `로클럭' 제도의 전면 도입을 강력히 주장할 방침이라고 31일 밝혔다. 변협은 이날 `사개특위 6인소위에 대한 대한변협 의견서'를 통해 "사개특위 안이 로클럭 도입을 2017년까지 미루도록 했지만 당장 내년부터 법원과 검찰에 로클럭 제도를 전면적으로 도입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2012년 로스쿨 1기생 졸업으로 ...

    연합뉴스 | 2011.03.31 00:00

  • 변협 공익소송 움직임에 기아차 보상 결정

    카니발 에어백 허위광고 3천200명에 현금 등 지급 대한변호사협회(회장 신영무)가 기아자동차의 에어백 허위광고 문제와 관련해 공익소송을 제기하겠다고 나서자 기아차가 즉시 소비자 피해를 보상하기로 했다. 29일 대한변협과 기아차에 따르면 변협이 카니발 승용차의 에어백 허위 광고 피해에 대해 소송을 제기하기로 한 뒤 기아차는 관련 소비자 전원에게 애초 광고대로 에어백을 달아주거나 그에 상당하는 현금을 지급하기로 결정했다. 기아차는 이에 따라 최근 ...

    연합뉴스 | 2011.03.29 00:00

  • 변협, 변호사 실업대란 대응방안 논의

    대한변호사협회는 2012년 상반기에 배출된 2천500명의 신규 법조인 배출 등과 관련한 대응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14일 '제2회 전국지방변호사회 회장 협의회'를 개최한다.장소는 이날 오후 12시 서울 서초동 세종원이며 신영무 회장,전국 지방변호사회장,대한변협 임원 등이 참석한다. 협회는 이 자리에서 2012년 변호사 실업대란 대응방안,대법원 및 법무부의 합리적이고 공정한 법관·검찰 임용방안,신규 변호사를 활용한 '찾아가는 대국민서비스' 확대 방안,현안 ...

    한국경제TV | 2011.03.14 00:00

  • 전국변호사회 회장 "2012년 법조대란 우려"

    [한경속보]신영무 대한변호사협회 회장과 15개 지방변호사회 회장은 14일 지방변호사회장협의회를 열고 향후 변호사 대량 실업사태를 막기 위해서 대통령 직속 위원회 설치 및 특별법 제정을 요구하는 성명서를 발표했다. 전국변호사회장단은 성명서에서 “최근 법무부 검사임용 여부 관련 분쟁에서 보듯 일방적이고 졸속한 대책은 끝없는 분쟁만 일으킬 뿐”이라며 “대통령 직속 '법률시장 선진화 추진위원회'를 조직해 정부,대법원,법무부,대한변협이 논의를 해야 한다”고 ...

    한국경제 | 2011.03.14 00:00 | rang

  • 변협, 변호사 실업대란 대응방안 논의

    ...경속보]대한변호사협회는 2012년 상반기에 배출된 2500명의 신규 법조인 배출 등과 관련한 대응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14일 '제2회 전국지방변호사회 회장 협의회'를 개최한다.장소는 이날 오후 12시 서울 서초동 세종원이며 신영무 회장,전국 지방변호사회장,대한변협 임원 등이 참석한다. 협회는 이 자리에서 2012년 변호사 실업대란 대응방안,대법원 및 법무부의 합리적이고 공정한 법관·검찰 임용방안,신규 변호사를 활용한 '찾아가는 대국민서비스' 확대 방안,현안 해결을 ...

    한국경제 | 2011.03.14 00:00 | rang

  • thumbnail
    "법률 시장 개방 대비, 로펌 경쟁력 키워야"

    대한변호사협회 제46대 회장에 신영무 변호사(67 · 사법시험 9회 · 사진)가 선출됐다. 대한변협은 28일 서울 삼성동 그랜드인터컨티넨탈호텔에서 정기총회를 열어 신 변호사를 회장으로 선출했다. 신 회장의 임기는 2년이다. 서울지방변호사회의 추천을 받아 출마한 신 회장은 대의원 투표에서 167표를 얻어 부산지방변호사회 추천으로 선거에 나서 49표를 얻은 신용도 변호사(56 · 27회)를 누르고 당선됐다. 신 회장은 법률시장 개방에 대비해 유언 ...

    한국경제 | 2011.02.28 00:00 | 강황식

  • 대한변협 회장 신영무씨 "일자리 창출 주력…로스쿨 전면 재검토"

    신영무 법무법인 세종 고문 변호사(66 · 사법시험 9회 · 사진)가 차기 대한변호사협회장으로 사실상 확정됐다. 서울지방변호사회는 31일 서울 삼성동 그랜드인터컨티넨탈호텔 2층 그랜드볼룸에서 2011년도 정기총회를 열어 변협 회장 후보자 및 신임 회장을 선출했다. 신 변호사는 이날 총 유효투표 5035표 중 2601표를 얻어 2434표를 얻은 하창우 변호사(56)를 167표 차이로 따돌렸다. 대한변협은 오는 28일 대의원 총회를 열어 각 지방변호사회가 ...

    한국경제 | 2011.01.31 00:00 | 이현일

  • thumbnail
    자랑스러운 서울인상, 박철원 회장·신영무 변호사

    서울고총동창회(회장 강대신 정원종합산업 회장)는 '2010 자랑스러운 서울인상' 수상자로 박철원 에스텍시스템 회장(청소년 폭력예방재단 이사장ㆍ사진)과 신영무 법무법인 세종 고문변호사를 선정했다. 시상식은 17일 르네상스 서울호텔에서 개최되는 서울고총동창회 정기총회 겸 신년교례회 행사와 함께 열린다.

    한국경제 | 2011.01.11 00:00

  • thumbnail
    변협 회장 선거 신영무ㆍ하창우 '2파전'

    제46대 대한변호사협회장 선거가 신영무 변호사(67)와 하창우 변호사(57) 간 박빙 대결로 달아오르고 있다. 나이로 10년,사법시험 기수로 16년이나 차이가 나는 대형 법무법인인 세종의 대표변호사 출신(신 후보)과 개인변호사 출신(하 후보)의 대결이라는 점에서 변호사 업계의 이목이 쏠리고 있다. 신 변호사는 서울대 법대 졸업 후 1973년 판사로 임용됐다. 변호사 개업 후 직원 2명을 둔 작은 개인법률사무소에서 출발해 5대 대형로펌 중 하나인 ...

    한국경제 | 2011.01.10 00:00 | 이고운

  • thumbnail
    디지털미디어산업協, 세종과 MOU

    한국디지털미디어산업협회(회장 김원호 · 왼쪽)는 법무법인 세종(대표 신영무)과 IPTV산업 관련 회원사들을 상대로 무료 법률상담 서비스 제공 등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13일 체결했다. 김원호 디지털미디어협회장은 "디지털미디어산업 분야에서 저작권,계약,보안 등 많은 법률 분쟁들이 발생하고 있는 현실에서 중소 규모의 회원사들 권익 보호를 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0.12.13 00:00 | 남윤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