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25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금주(8월 2일~8일)의 신설법인

    ...t;소프트웨어 개발 및 공급업) 강남구 테헤란로 501, 408호 (삼성동,브이플렉스) ▷시노테크(박신호·5·소프트웨어 개발 및 공급업) 중랑구 면목로31길 26, 3층 (면목동,호돌이마트) ▷신영무선통신(김성현·30·무선통신업) 광진구 아차산로76길 32, 2층 (광장동,정희빌딩) ▷아이뉴얼(전호열·5·전자책온라인서비스업) 노원구 동일로179길 19, 5층 (공릉동) ...

    한국경제 | 2019.08.09 12:58 | 나수지

  • thumbnail
    로펌 창업자, 소송 현장 직접 뛴다

    ... 로펌이 단독 대리인을 맡은 첫 사건인 데다 김 대표 본인도 ISD 사건에 애정이 많아 적극적으로 팔을 걷어붙인 것으로 안다”고 전했다. 김 대표는 국내 4위 로펌인 세종의 설립자다. 1983년 서울고·서울대 법대 선배인 신영무 변호사(9회)와 함께 세종을 세웠다. 세종의 영어 이름 ‘Shin&Kim’에서 Shin은 신 변호사, Kim은 김 대표를 뜻한다. 김 대표는 2013년 경영 일선에서 물러났다가 지난 3월 경영전담 대표로 ...

    한국경제 | 2019.06.16 17:23 | 안대규

  • 한변 등 10개 변호사단체, 패스트트랙 토론회 8일 개최

    ... 서초동 서울지방변호사회관 1층 세미나실에서 선거제도,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공수처), 검·경수사권 조정 등 패스트트랙 3법 지정의 의미와 한계를 짚어보기로 했다. 토론회에는 김태훈 한변 상임대표, 법무법인 세종 설립자인 신영무 변호사, 이언주 국회의원 등이 참석한다. 토론회 사회는 이재원 법무법인 을지 대표변호사가 맡는다. 토론의 좌장은 석동현 전 부산지검장이며, 바른사회시민회 공동대표인 박인환 변호사, 이헌 전 대한법률구조공단 이사장, 채명성 한변 ...

    한국경제 | 2019.05.05 17:16 | 안대규

  • thumbnail
    [빅 로펌 대표에 듣는다] 세종 김두식 "기업들의 정부규제 대응에 완벽 서비스 제공할 것"

    ... 제공할 수 있어서 아니겠느냐”면서 “구성원들의 정성평가에서 ‘협업능력’을 가장 중요한 포인트로 잡고 있다”고 밝혔다. 김 대표변호사는 사법연수원을 갓 졸업한 1982년 신영무 변호사 등과 함께 세종을 설립했다. 세종의 1호 어쏘 변호사(associate attorney·로펌에 고용된 저연차 변호사)로 시작해 현재 대표 변호사까지 올랐다. 그런 만큼 그는 후배 변호사들에게도 항상 “스스로를 ...

    한국경제 | 2019.04.19 10:52 | 이인혁

  • thumbnail
    김두식, 세종 대표변호사 복귀…"국내 1등 로펌 도약할 것"

    ... 5일 경영전담 대표변호사로 취임했다고 밝혔다. 법조계에서는 로펌 간 경쟁이 치열해지면서 김 대표변호사가 심기일전 차원에서 다시 경영을 챙기기로 했다는 평가를 내놓고 있다. 김 대표는 1983년 서울고와 서울대 법대 선배인 신영무 변호사(사법시험 9회)와 함께 세종을 설립했다. 그는 최근 세종이 서울 광화문 디타워에 입주한 것을 계기로 세종의 역사가 시작된 곳에서 초심(初心)을 되새기고 국내 1등 로펌으로 도약하자고 당부했다. 안대규 기자 powerz...

    한국경제 | 2019.03.12 17:36 | 안대규

  • thumbnail
    문재인 대통령·박원순 시장…정치·법조 거물 대거 배출

    ... 1995~2002년 7년간 사무처장을 맡았다. 최초의 3선, 최장기 서울시장을 맡고 있다. 국내에서 네 번째로 많은 변호사를 보유한 법무법인 세종의 창업 멤버인 김두식 세종 대표변호사도 처음부터 변호사였다. 연수원을 수료하자마자 신영무 변호사와 세종을 설립해 대형 로펌으로 키워냈다. 세종의 영문 이름인 ‘SHIN&KIM’의 ‘KIM’이 김 변호사다. ‘2·4차 사법파동’ 주역 박시환 ...

    한국경제 | 2019.01.08 18:24 | 신연수

  • "초·중·고 교과과정에 인성교육 시간 늘려야"

    ... 프레스센터에서 ‘기본으로 돌아가자’란 주제로 간담회를 열었다. 간담회에는 윤증현 전 기획재정부 장관, 정창영 전 연세대 총장, 이기수 전 고려대 총장, 김병일 전 기획예산처 장관, 이배용 전 이화여대 총장, 신영무 바사연 상임대표, 이여성 전 현대로템 대표 등이 참석했다. 발제를 맡은 정 전 총장은 “이른바 ‘SKY(서울대·고려대·연세대)’ 입학을 위한 ‘입시지옥’은 ...

    한국경제 | 2018.11.01 18:28 | 구은서

  • thumbnail
    신영무, 증권법 선진화 주도… 윤호일, 공정거래 자문시장 개척

    ... 1000명을 넘은 해도 많았지만 초기 1~10회(1963~1972년)에는 합격자 명단에 이름을 올린 수가 매년 두 자릿수에 불과해 ‘바늘구멍 통과하기’였다. ◆증권법 ‘한 획’ 그은 신영무 로펌은 해외 유학 경험이 있는 변호사들이 선진국 로펌을 모델로 설립한 1세대 로펌과 1990년대 이후 이 로펌에서 독립해 세운 2세대 로펌으로 분류할 수 있다. 세종은 김앤장, 광장, 태평양 등과 함께 대표적인 1세대 로펌으로 꼽힌다. ...

    한국경제 | 2018.09.26 18:51 | 안대규

  • thumbnail
    [대한민국 법조인 열전] (2회) 2세대 로펌 성장이끈 주역들

    ... 법조인을 양성하는 관문이 됐다. 1970년 이전까지는 절대평가로 시행되다 보니 합격자수가 한 해에 16명(1965년)에 불과했을 정도로 ‘바늘구멍 통과하기’였다. ◆증권법 ‘한 획’그은 신영무 로펌은 해외 유학 경험을 가진 변호사들이 선진국 로펌을 모델로 만든 1세대 로펌과 1990년대 이후 이 로펌에서 독립해 세운 2세대 로펌으로 분류할 수 있다. 세종은 김앤장 광장 태평양 등과 함께 대표적인 1세대 로펌으로 꼽힌다. ...

    한국경제 | 2018.09.26 12:33 | 안대규

  • thumbnail
    LG하우시스, 도산안창호기념관 개보수

    LG하우시스가 개관 20년이 지나 노후화된 서울 강남구 신사동 도산공원 내 도산안창호기념관 지하 강당 바닥재와 인테리어필름을 교체하는 개보수 작업을 13일 마쳤다. 왼쪽부터 정병천 국가보훈처 현충시설과장, 오진영 서울지방보훈청장, 김장성 LG하우시스 상무, 김재실 도산안창호선생기념사업회장, 김형오 백범기념사업회장, 김중양 평안남도 지사, 신영무 바른사회운동연합 대표, 류종열 흥사단 이사장. LG하우시스 제공

    한국경제 | 2018.08.13 19: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