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01-210 / 26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인사] 농민신문

    *편집국장 김재인 *논설실장 박철기 *논설위원 손해일 박철현 *편집부국장.논설위원 허용중 *".산업경제부장 오덕화 *편집 천경우 *농정 김상현 *전국사회 신영무 *유통 김명한 *월간지 박중곤 *독자지원(직대) 진환웅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2월 24일자 ).

    한국경제 | 1999.02.23 00:00

  • [한경에세이] 문화유산..신영무 <법무법인 세종 대표변호사>

    우리나라를 방문한 외국인들중에는 민족고유의 정서가 물씬 풍기는 한국 음식점을 가보고 싶어하는 사람들이 많다. 그러나 막상 안내를 하려면 마땅한 곳을 찾기가 싶지 않다. 대형 한식당은 많지만 우리의 전통과 정서가 고스란히 남아있는 곳은 드물다. 식당만이 그런 것이 아니다. 외국인들에게는 우리 민족의 전통을 인상적으로 느끼게 할만한 문화유산 역시 부족한 느낌이다. 고궁이나 전통건축물 등 유무형의 각종 문화재가 그 자체로 잘 보전되지 ...

    한국경제 | 1999.02.09 00:00

  • [한경에세이] 젊게 산다는 것 .. 신영무 <세종 대표변호사>

    신영무 ymshin98@chollian.dacom.co.kr > 내가 일하는 법무법인에는 젊은 변호사들이 많다. 그 덕에 사무실은 항상 활력이 넘친다. 그들에게서 젊은이의 미숙함도 가끔 발견하지만 그들의 지칠줄 모르는 도전의식과 패기 열정에 늘 감탄하게 된다. 그리고 그 덕분에 나도 자연스레 내 나이와 "젊게 산다는 것"에 대해 생각해 보게 된다. 세월이 가져다 준 연륜을 부정하고 싶지도 않지만 거꾸로 그 세월의 무게가 마치 고여 ...

    한국경제 | 1999.02.02 00:00

  • [한경에세이] 정밀실사 .. 신영무 <세종 대표변호사>

    신영무 ymshin98@chollian.dacom.co.kr > IMF체제로 인한 구조조정과 M&A와 관련, 요즈음 due diligence가 한창이다. 필자가 알기로는 due diligence란 용어는 흔히 "정밀실사" 정도로 이해되고 있으나 벌률상 그 유래를 보면 더 깊은 의미가 있다. 1933년 미국연방증권법은 주식공모시 당해 주식에 대한 일반투자가의 판단에 영향을 미칠 중요 정보를 사업설명서에 정확하게 기재토록 하고 주식투자를 ...

    한국경제 | 1999.01.26 00:00

  • [한경에세이] 대출관행 유감 .. 신영무 <세종 대표변호사>

    신영무 ymshin98@chollian.dacom.co.kr > 얼마 전 중소기업을 하는 아끼는 후배가 찾아와 은행대출에 대한 애로를 털어놓은 적이 있다. IMF 사태이후 관련업계 2~4위 업체가 모두 부도가 나 1위인 자기 회사가 계약을 수주하기에는 더 좋은 입장이 됐으나 수주 및 영업활동을 계속하기 위해서는 약 30억원 정도의 크레디트 라인(credit line)을 확보해야 한다는 것이다. 그런데 정부 산하기관이 발주한 공사에서도 ...

    한국경제 | 1999.01.19 00:00

  • [한경에세이] 커닝 .. 신영무 <법무법인 세종 대표변호사>

    필자가 미국에 있을 때 잘 아는 한국 교포의 자녀가 early decision (조기입학허가 결정)으로 아이비 리그에 속하는 명문대학으로부터 합격통지를 받게돼 함께 기뻐한 적이 있다. 그런데 그 학생은 합격결정이 된 후 공부를 게을리해 마지막 시험에서 커닝(부정행위)을 하다가 적발되고 말았다. 학교에서는 그 학생에 대해 제적결정을 내렸고 그로인해 대학입학 결정도 취소됐다. 부모들은 학교 당국에 구제를 호소했으나 학교 당국은 "그 학...

    한국경제 | 1999.01.12 00:00

  • [한경에세이] 어느 택시기사 .. 신영무 <세종 대표변호사>

    신영무 ymshin98@chollian.dacom.co.kr > 연초에 택시를 탔다. 목적지까지 교통정체가 심해 약속시간에 늦지 않을까 걱정했는데 그 택시기사의 멋진 운전 덕에 제시간에 도착할 수 있었다. 곳곳의 우회도로를 손금보듯 훤히 꿰뚫고 있는 그가 막히지 않는 길을 택해 신속하게 목적지까지 데려다 주었기 때문이다. 그렇다고 과속하거나 교통신호를 무시하지도 않았다. 난폭운전을 한 것도 아니었다. 휴일 근무에다 교통정체로 짜증이 ...

    한국경제 | 1999.01.05 00:00

  • [한경에세이] 겨울추억 .. 조선제 <교육부 차관>

    ...----------------------------------------------------- 한경에세이 필진이 4일부터 바뀝니다. 1,2월 두달동안의 집필은 조선제(월) 교육부차관, 김영세(화) 이노디자인 사장, 신영무(수) 법무법인세종 대표변호사, 이근식(목) 공무원연금관리공단 이사장, 황인길(금) 아남반도체사장, 김춘미(토) 한국예술종합학교 예술연구 소장 등이 맡게 됩니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1월 4일자 ).

    한국경제 | 1999.01.04 00:00

  • [한국경제 나는 이렇게 전망한다] 강봉균 <청와대 경제수석>

    ... 2~3%, 2000년엔 4~5%의 성장률을 기록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 5대그룹 구조조정과 관련, "모든 계열사가 경쟁력있는 회사로 변화할 때까지 강력한 구조조정을 실시해야 한다"고 말했다. 강 수석은 이날 나라발전연구회(신영무 변호사)가 서울 포스코센터에서 "IMF 1년의 점검과 우리의 대응전략"이란 주제로 개최한 연구포럼에서 주제 발표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그는 "정부가 추진하고 있는 경기진작책의 효과가 빠르면 내년초, 늦어도 2.4분기부터 가시화 ...

    한국경제 | 1998.11.25 00:00

  • [한국경제 나는 이렇게 전망한다] 강봉균 <청와대 경제수석>

    ... 2~3%, 2000년엔 4~5%의 성장률을 기록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 5대그룹 구조조정과 관련, "모든 계열사가 경쟁력있는 회사로 변화할 때까지 강력한 구조조정을 실시해야 한다"고 말했다. 강 수석은 이날 나라발전연구회(회장 신영무 변호사)가 서울 포스코센터 에서 "IMF 1년의 점검과 우리의 대응전략"이란 주제로 개최한 연구포럼에서 주제발표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그는 "정부가 추진하고 있는 경기진작책의 효과가 빠르면 내년초, 늦어도 2.4분기부터 가시화 ...

    한국경제 | 1998.11.2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