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26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부패신고 최대 20억 보상금

    ... “질을 외면한 성장과 부풀려진 성장이 남긴 여러 문제가 지금도 우리 사회의 지속적인 발전을 저해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부패가 성장의 윤활유가 될 수 없다”고 강조했다. 신영무 바른사회운동연합 상임대표는 심포지엄에 앞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최근 성완종 스캔들이 보여주듯 사업가든 일반 시민이든 권력자에게 로비를 벌이면 나라가 어떻게 되겠느냐”며 “법치주의의 핵심인 반부패법을 ...

    한국경제 | 2015.04.15 20:33 | 김인선

  • 서울국제중재센터, 상하이국제중제센터와 업무협력 간담회

    서울국제중재센터(SIDRC)가 지난달 26일 상해국제중재센터(SHIAC)와 향후 업무 협약을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에는 신영무 SIDRC 이사장과 양지엔롱 SHIAC 이사장(전 상하이 금산 공산당 서기)이 직접 만나 양 기관 교류에 대한 현안을 논의했다. 이번 간담회에서 양측은 “한중 자유무역협정(FTA) 체결에 따라 늘어날 양국 간의 국제중재사건의 수요에 대응하고 국제중재에 대한 양국 기업의 이해를 높일 필요가 있다”는데 ...

    한국경제 | 2015.03.02 16:39 | 양병훈

  • thumbnail
    서울이코노미스트클럽 CEO조찬회

    서울이코노미스트클럽(회장 윤계섭 서울대 경영대 명예교수·사진)은 오는 12일 서울 역삼동 르네상스호텔에서 신영무 바른사회운동연합 상임대표를 초청해 ‘선진 한국과 바른사회운동’을 주제로 제249회 최고경영자조찬회를 연다.

    한국경제 | 2014.12.09 20:48

  • 정운찬 "창조인재 기르려면 大入서 '질문 문제' 내야"

    ... 경제의 성장동력을 되살리기 위해서는 ‘모방을 통한 양적 팽창’에서 ‘창조를 통한 질적 성장’으로 교육 패러다임을 바꿔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시민단체 바른사회운동연합(상임대표 신영무 전 대한변호사협회장) 등이 개최한 심포지엄에서 정 이사장은 “창조형 인적 자본을 위한 교육은 모든 학생의 숨어 있는 창의성을 끄집어내는 교육이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정태웅 기자 redael@hankyun...

    한국경제 | 2014.12.05 21:12 | 정태웅

  • thumbnail
    [Law&Biz] 차철순 前 대한변협 수석부회장 "신규 변호사 수 줄이기보단 법조 수요 발굴"

    ... 말했다. 차 전 부회장은 21세에 사법시험에 합격해 일찍이 법조계에 발을 들였다. 1978년 검사 생활을 시작해 서울지방검찰청 형사1부장검사, 인천지검 차장검사 등을 거친 뒤 서울고등검찰청 검사를 마지막으로 2000년 공직에서 물러났다. 2011~2013년 신영무 변호사가 대한변협 회장을 지낼 때 수석부회장으로 함께 일했다. 지금은 서울 서초동에서 개인 사무실을 운영하고 있다. 글·사진=양병훈 기자 hu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4.11.04 21:42 | 양병훈

  • thumbnail
    [Law&Biz] "고위공직자 특별수사처 설립 입법청원하겠다"

    “고위공직자를 수사하는 특별수사처 설립을 입법청원할 생각입니다.” 바른사회운동연합 상임대표를 맡고 있는 신영무 변호사(사법시험 9회·사진)는 지난 5일 기자와 만나 “국회의원들이 김영란법(부정청탁금지 및 공직자 이해충돌 방지법)을 통과시키지 않는 이유는 검찰이 이 법을 악용해 표적수사할까봐 못 믿기 때문”이라며 “정권의 눈치를 보지 않는 특별수사처를 만들어 김영란법과 함께 시행해야 ...

    한국경제 | 2014.09.09 21:37 | 김병일

  • "변협 집행부, 세월호法 입장 편향적"

    ... 제정하라고 요구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김두현(30대)·박승서(35대)·함정호(41대)·정재헌(42대)·천기흥(43대)·이진강(44대)·신영무(46대) 변호사 등 7명은 이날 오전 서울 강남구 역삼동에 있는 변협 사무실을 항의 방문해 위철환 현 회장 등 집행부를 비판했다. 이에 대한변협 측은 “조사위원회에 독립적인 수사권과 기소권을 부여하는 것이 유일무이한 방안임을 ...

    한국경제 | 2014.09.01 21:37 | 배석준

  • thumbnail
    신영무 변호사 '법의 날' 국민훈장 무궁화장

    신영무 변호사(사진)가 27일 제51회 ‘법의 날’ 시상식에서 국민훈장 무궁화장을 받았다. 신 변호사는 대한변호사협회장 재직 시 ‘변호사공익대상’을 신설해 변호사의 공익활동을 장려하는 등 43년간 법조윤리를 실천하는 데 앞장선 공로를 인정받았다. 또 신현윤 연세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와 신경식 수원지검장이 황조근정훈장을 받는 등 11명이 훈장과 국민포장, 대통령·국무총리 표창 등을 받았다.

    한국경제 | 2014.06.27 21:20

  • thumbnail
    김경한 대표 등 '자랑스러운 서울법대인'

    서울대 법과대학동창회(회장 신영무 바른사회운동연합 상임대표, 변호사)는 29일 오후 6시30분 서울 플라자호텔 그랜드볼룸에서 ‘2014년도 정기총회’를 연다. 이날 행사에서는 고 변영만(법관양성소 4회) 전 성균관대 교수, 고 이석희 전 대우통신·대우증권 회장(서울법대 9회·전 광복회 부회장), 김경한 KH법률연구소 대표(20회·전 법무부 장관·전 법무법인 세종 대표변호사) 등 ...

    한국경제 | 2014.05.27 20:46

  • thumbnail
    "이제는 퇴행에서 벗어나 고품격 사회로 가자"

    ... 구현하는 입법운동을 펼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들은 국가의 부패 정도를 평가하는 '법치지수'를 새로 개발해 매년 발표하고 '좋은 법 만들고 나쁜 법 고치기' 운동, 부당특권 없애기 운동 등을 펼칠 계획이다. 로펌 세종 창립자인 신영무 전 대한변호사협회 회장(사진)이 상임대표로 나선다. 공동대표에는 이승훈 서울대 경영대 명예교수, 김유성 세명대 총장, 박종화 경동교회 담임목사가 선임됐다. 이홍구·이수성 전 국무총리, 송자 전 연세대 총장, 이강국 전 헌법재판소장, ...

    한국경제 | 2014.04.24 21: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