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26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바른사회운동연합, 반부패 심포지엄

    바른사회운동연합(상임대표 신영무 전 대한변호사협회장·사진)은 오는 24일 오후 2시 서울 태평로 프레스센터 19층에서 '반부패 및 법치주의 확립'을 주제로 국제 심포지엄을 개최한다. 창립식을 겸해 열리는 이날 심포지엄에서 김영란 전 대법관, 발라 레디 싱가포르 수석검사장, 이안 스콧 홍콩대 교수 등이 주제발표자로 나선다.

    한국경제 | 2014.04.21 21:16

  • 금호아시아나, 신년음악회 성황리 개최

    ... 21세)이 무대에 올라 슈만 바이올린 소나타 제1번, 프랑크 바이올린 소나타 A장조 등을 연주했습니다. 이날 음악회에는 제롬 파스키에 주한 프랑스대사, 롤프 마파엘 주한 독일대사, 이만의 전 환경부 장관, 신현택 전 여성가족부 차관, 신영무 변호사 등 정재계 주요인사들이 참석했으며, 금호아시아나그룹 사장단과 임직원이 함께 참여해 성황을 이뤘습니다. 지수희기자 shji6027@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ㆍ초사랑 반응 '싸늘'..장슬기, 볼륨몸매 뽐내도 논란?"얼릉 ...

    한국경제TV | 2014.01.12 12:55

  • thumbnail
    서울서도 국제분쟁 중재할 수 있다

    기업 간 국제 분쟁을 소송 대신 중재로 해결하는 서울국제분쟁센터가 27일 서울 종로구 서울글로벌센터빌딩 11층에서 개소식을 했다. 센터 이사장은 신영무 전 대한변호사협회장(법무법인 세종 고문·사진)이, 운영위원장은 신희택 서울대 로스쿨 교수가, 사무총장은 김갑유 법무법인 태평양 변호사가 각각 맡는다. 이날 문을 연 서울국제중재센터에는 대한상사중재원을 비롯 국제상공회의소(ICC) 중재법원, 런던중재법원(LCIA), 홍콩 국제중재원(HKIAC), 싱가포르 ...

    한국경제 | 2013.05.27 17:29 | 김병일

  • thumbnail
    [서울베이비페어 2013] 똑똑한 키즈맘이 접수한 이곳! 알랑가몰라~

    ... 전시됐다. 프랑스 유아용품 브랜드 '베이비무브'는 신제품 아기띠를 국내 최초로 공개했다. 주부들 사이에서 인기를 끌고 있는 베이비무브는 어깨끈과 복부조절끈으로 착용하는 아기띠를 선보였다. 국내 약밤 시장에서 판매 1위를 달성한 신영무역의 '키즈약밤'도 전시됐다. 이 제품은 당도가 높은 중국 허베이성 탕산 지방의 약단밤을 사용했다. 화학첨가물을 뺀 엠에스제이의 물티슈와 영어전문 기업 리더스앤스토리의 교재, 로하스 인증을 받은 네이쳐러브메레의 기저귀도 관람객들의 ...

    한국경제 | 2013.05.23 17:06 | 최인한

  • thumbnail
    [서울베이비페어] 어린이와 임산부 영양간식 '키즈약밤' 최초 참가

    ... 하나를 구매할때도 고민할 점이 많다. 아이들에게 간식으로 쿠키나 기름진 스낵을 주는 것은 엄마로써 마음 한 켠이 찝찝한 일이다. 치아나 건강에 좋지 않은 영향을 끼치기 때문이다. 소셜커머스를 휩쓸고 국내 판매 1위를 달성한 신영무역의 약단밤 브랜드인 키즈약밤이 23일부터 26일까지 학여울역 세텍에서 열리는 서울베이비페어에 참가한다. 약단밤은 칼집을 나 있기 때문에 후라이팬에 굽기만 하면 '톡'하고 껍질이 벗겨진다. 약단밤은 트랜스지방과 설탕이 없으며 비타민A, ...

    키즈맘 | 2013.05.22 09:01 | aaroaa

  • thumbnail
    김황식 前총리·금진호 前장관 등 '자랑스러운 서울법대인' 시상

    서울대 법과대학 동창회(회장 신영무 법무법인 세종 고문)는 21일 서울 소공로 더플라자호텔에서 '2013년도 정기총회'를 열었다. 이날 행사에서는 금진호 전 상공부 장관, 고(故) 김정국 전 현대건설 회장, 김황식 전 국무총리, 이강국 전 헌법재판소장, 이용훈 전 대법원장 등 5명을 제21회 '자랑스러운 서울법대인'으로 선정해 시상했다.

    한국경제 | 2013.05.21 17:30 | 김병일

  • thumbnail
    [인터뷰] 신경순 키즈약밤 대표, 탈북자 한계넘어 한국에서 성공한 비결은

    "북한에서 살면서 밤을 평생 딱 2번 먹어봤습니다. 밤은 쌀보다 비쌀 정도로 희귀했거든요." '키즈약밤'으로 널리 알려진 신영무역 신경순(44) 대표는 2008년 탈북해 불과 몇년 사이에 한국에서 성공한 CEO로 자리잡았다. "1999년 중국으로 가서 공장에서 일을 시작했는데 어느 순간 대장금이 유행하면서 중국 직원들 사이에서 한국 우상화가 유행했어요. 그런데 전 드라마를 한 번도 본적이 없습니다. 2007년 북송될 때까지 중국에서 새벽 4시에 ...

    한국경제 | 2013.05.19 14:40 | 이미나

  • thumbnail
    환태평양 변호사협회장 맡은 신영무 前대한변협회장 "K팝스타 같은 '韓流 변호사' 나올 것"

    “한국의 국가적 위상만큼이나 국내 법조인들의 수준도 높아졌습니다. 앞으로 'K팝 스타' 같은 한국 변호사가 나올 날도 머지않았습니다.” 오는 20일 환태평양 변호사협회(IPBA) 회장에 취임하는 신영무 전 대한변호사협회장(사진)은 17일 서울 광장동 W호텔에서 열린 IPBA 2013 서울총회 간담회에서 “우수한 인적 자원을 바탕으로 한국을 동북아의 법률 허브로 만들어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법조계의 아·태경제협력체'라고 불리는 IPBA는 ...

    한국경제 | 2013.04.17 17:40 | 정소람

  • thumbnail
    한솥밥 먹는 대형 로펌 1·2세들

    법무법인 세종에서 중재 분야를 맡고 있는 신서영 변호사. 그는 최근 변호사업계에서 주목받는 인물이다. 세종 창업자 신영무 전 대한변호사협회장의 딸(둘째)인 데다 법과는 거리가 있는 음대(서울대)를 나와 뒤늦게 법조계에 뛰어들었음에도 적잖은 성과를 내고 있어서다. 신 변호사는 올초 법원이 일본 야스쿠니 신사에 불을 지른 중국인 류창의 신병을 일본으로 넘기지 않기로 한 판결 현장에도 있었다. 5인으로 꾸려진 세종 변호팀에 참여해 류창의 일본 인도를 ...

    한국경제 | 2013.03.01 00:00 | 정소람

  • thumbnail
    '예산 파수꾼'에 또 들춰진 세빛둥둥섬

    ... 관계자는 “변호사법에 '변호사는 사회정의를 실현하는 것을 그 사명으로 한다'고 돼 있는데 그동안 무료법률상담 등 수동적 활동에만 머물렀다”며 “법률전문가 입장에서 사회 문제를 지적하는 적극적 봉사 활동으로서 시작한 일”이라고 설명했다. 신영무 변협 회장은 “지자체들이 국민 세금을 자기 돈처럼 무분별하게 쓰는데도 민·형사상 책임 추궁이 되지 않으니 악습이 되풀이됐다”며 “후손들에게 빚더미를 안겨주지 않도록 감시견 역할을 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변협의 이번 발표에 ...

    한국경제 | 2013.02.14 00:00 | 정소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