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25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심각한 변호사 취업난 `변협회장은 고민중'

    신영무 회장 "젊은 변호사들 바닥부터 시작해야" "국회의장에게 입법보좌관 1명씩 더 뽑으라 제안" "자격증이 평생을 보장하던 시대는 이미 지나갔습니다. 진취적으로 바닥부터 시작해야 합니다." 전국 1만2천명의 변호사를 대표하는 대한변호사협회 신영무(68ㆍ사법시험 9회) 회장은 20일 대한변협이 `환갑잔치'를 벌이는 동안에도 내내 걱정을 떨치지 못하는 모습이었다. 로스쿨 1기 졸업생들이 본격적으로 법조시장에 유입되고 외국계 유수 로펌의 국내 ...

    연합뉴스 | 2012.08.20 00:00

  • 강의장 "대법관 임명안 7월국회서 통과돼야"

    강창희 국회의장은 25일 국회의 대법관 후보자 임명동의안 처리 문제에 대해 "309회 임시국회(7월 임시국회) 내에는 통과돼야 한다"고 밝혔다. 강 의장은 이날 오후 국회에서 신영무 대한변호사협회장의 예방을 받고 환담한 자리에서 "의장이 본회의에 부의하게 돼있으므로 (임명동의안 상정은) 의장의 권한이라기보다 사법부 공백을 메우기 위한 의무 아니겠느냐"며 이같이 말했다. 강 의장은 다만 "아직 시간이 있으므로 여야 원내대표단이 빨리 공통점을 찾아야 ...

    연합뉴스 | 2012.07.25 00:00

  • thumbnail
    놀고먹는 국회 못 참겠다…변협 "세비 모두 내놔라" 소송

    대한변호사협회(회장 신영무)는 19대 국회 개원 지연 사태에 대해 전 국회의원을 상대로 세비를 반환하라는 등의 집단소송을 제기하겠다고 26일 밝혔다. 대한변협이 국회 개원 문제와 관련해 소송을 검토하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 이날 대법원과 헌법재판소는 고위 관계자가 국회를 방문해 대법관 4인 임명동의안과 헌법재판관 1인의 장기 공석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조속히 국회를 열어 달라고 거듭 요청했다. 대한변협은 “19대 국회 개원이 늦어짐에 따라 국민적 ...

    한국경제 | 2012.06.26 00:00 | 이고운

  • [신설법인 현황] (2012년 6월7일~2012년 6월13일) 서울

    ... 767-22번지 성원빌딩 2층 ▷두웰코리아(최우혁·10·담배 무역 및 무역중개업) 마포구 중동 158번지 금창타워빌 404호 ▷뿌띠코리아(하라다유지·30·신변장신구 및 잡화 수출입업) 중구 남대문로5가 176번지 씨티파크 704호 ▷신영무역(민태식·50·주방용품 중계무역업) 강북구 번1동 446-13번지 가든타워오피스텔 1103호 ▷씨트리코리아(한성희·3·종합무역업(원자재 등)) 구로구 구로3동 1127-22번지 티타운빌딩 802호 ▷씨팩코리아(박범진·...

    한국경제 | 2012.06.15 00:00

  • thumbnail
    서울대 법과대동창회장 신영무

    서울대 법과대학 동창회는 지난 22일 더플라자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정기총회를 열고 제34대 동창회장에 신영무 대한변호사협회장(68·사진)을 선출했다. 임기는 2년이다. 신 신임 회장은 제9회 사법시험에 합격한 뒤 대전지방법원 판사를 거쳐 법무법인 세종 대표변호사 등을 지냈다.

    한국경제 | 2012.05.23 00:00 | 홍성호

  • KOTRA-변협, 로펌 해외진출 지원

    ... 유치 사업을 공동 추진하기로 했습니다. 오영호 KOTRA 사장은 "변협과의 첫 협력사업으로 다음 달 법무부와 함께 `한국 법률서비스 중국진출 설명회`를 가질 예정"이라며 "신흥시장을 중심으로 협력사업을 강화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신영무 대한변협 협회장은 "중국 등 아시아 시장에 국내 로펌의 진출이 활발해지고 있다"면서 "중소 로펌들도 해외로 눈을 돌릴 때"라고 덧붙였습니다. 유기환기자 yooki@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ㆍ임신男, 부인과 ...

    한국경제TV | 2012.04.24 00:00

  • 세계변호사協 서울에 아시아 사무소

    ... “한국의 기업, 경제와 더불어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한국의 법률시장에 협력·협조하겠다”고 말했다. 마크 엘리스 IBA 사무총장은 “법률시장이 개방되는 한국이 아시아 지역사무소 소재지로 매력이 있다고 판단해 최종 결정했다”고 전했다. 신영무 대한변호사협회 회장은 “사무소 개소로 서울이 아시아 법률시장의 허브가 될 것”이라고 예상했다. 대한변협은 아시아 사무소 개소로 IBA의 변호사 대상 국제 행사를 서울 등 한국에 유치할 가능성이 높아지는 등 경제적 효과가 창출될 ...

    한국경제 | 2012.02.21 00:00 | 이고운

  • [부고] 최한배 대주전자재료 부회장 별세 外

    ... 장인상=9일 삼성서울병원 발인 11일 오전 9시 02-3410-6971 ▶노재호 GS건설토목싱가포르수행담당상무보 모친상=8일 이대목동병원 발인 10일 오전 8시 02-2650-2746 ▶김광민 메디칼써프라이사장 모친상, 신영무 대한변호사협회장·최승민 변호사·염영길 CAP그룹부회장·엄재욱 학원장 장모상=9일 서울아산병원 발인 11일 오전 8시30분 02-3010-2230 ▶김찬 KDB대우증권상무 모친상=8일 서울아산병원 발인 11일 오전 8시 02-3010-2294 ...

    한국경제 | 2012.02.09 00:00

  • 시민 77% "법원이 불공정 재판한다"

    법률소비자연맹 설문 결과 변협, 사법부 성찰 촉구 대한변호사협회(신영무 협회장)는 1일 "사법부의 성찰과 태도의 전환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변협은 이날 발표한 성명서에서 "사법부에 대한 저항을 선동하는 영화의 관객이 일주일 사이 100만명을 돌파하고 흥분한 군중이 법관의 아파트를 공격하는 등 사법부에 대한 불신과 저항이 위험수위를 넘고 있다"면서 이 같이 말했다. 이어 "국민은 정당한 재판을 받을 권리뿐만 아니라 정의가 행해지는 과정의 투명성도 ...

    연합뉴스 | 2012.02.01 00:00

  • '기쁜날인데…' 연수생들 저마다 취업걱정

    ... 능동적으로 대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권재진 법무장관도 "법률시장 개방과 같은 법조계 변화에 따라 미래에 대한 불안이 적지 않을 것으로 생각된다. 한발한발 나아가면서 두려움과 불안을 떨쳐 버릴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신영무 대한변호사협회장은 "치열한 경쟁과 경제위축이 어깨를 짓누르는 시대에 사회의 첫발을 내디뎠다"고 말했고, 김이수 사법연수원장도 "여러분의 시작이 처한 현실이 순탄치만은 않지만 어려운 현실을 슬기롭게 돌파해 나가리라 확신한다"며 제자들의 건승을 ...

    연합뉴스 | 2012.01.1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