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03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큰손'들 조정장 포트폴리오 보니…롯데칠성 사고, 삼성전기 팔았다

    ... 밖에 삼성액티브자산운용은 제이콘텐트리(5.00%→3.88%) 효성화학(5.02%→3.97%), KB자산운용은 이수화학(7.88%→5.62%) 주식 비중을 축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가치 투자를 선호하는 신영자산운용은 세이브존I&C, 일진파워 등의 보유 비중을 줄였다. 신영자산운용은 펀드 환매 등으로 운용 규모가 줄어들면서 알짜 종목을 울며 겨자 먹기로 처분해왔다. 이 때문에 시장에서는 “신영자산운용이 매도하는 종목에 투자하면 ...

    한국경제 | 2021.05.12 17:16 | 박재원

  • thumbnail
    액티브 ETF 8종, 한날한시 '진검승부'

    ... 타임폴리오자산운용 ETF본부장은 “시기적절한 포트폴리오를 통해 높은 수익률을 거둬온 헤지펀드 명가라는 타이틀과 ETF를 가장 잘 연결할 수 있는 코스피지수형과 BBIG 테마를 택했다”고 설명했다. 이 밖에 신한자산운용, 신영자산운용 등도 연내 액티브 ETF 출시를 예고했다. 자산운용사 관계자는 “이번 동시 상장을 시작으로 국내 액티브 ETF 시장이 본격적으로 커질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박재원 기자

    한국경제 | 2021.05.07 18:23 | 박재원

  • thumbnail
    신영증권 "최근 1년간 DC·DB·IRP 퇴직연금 수익률 1위"

    ... 포트폴리오를 제안한 것이 주효했다"며 "포트폴리오 리밸런싱(자산 재조정) 관리에 있어서도 강점을 계속 살려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신영증권은 자사의 퇴직연금 상품 중 하나인 '신영 타깃데이트펀드(TDF)'가 판매 2개월여 만에 설정액이 100억원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TDF는 고객의 은퇴 시점을 목표로 생애 주기에 맞게 운용되는 금융 상품으로, 신영 TDF는 신영자산운용과 미국의 머서(MERCER) 자산운용이 협업해 만들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20 10:18 | YONHAP

  • thumbnail
    대한제당·일신방직…자산株 줄줄이 신고가

    성장주에 밀려 오랜 기간 부진했던 전통 중소형 ‘자산주’들이 줄줄이 고점을 기록하고 있다. 일신방직, 대한제당, 대한화섬, 아세아, 강남제비스코 등이 대표적이다. 신영자산운용, 한국투자밸류자산운용 등 국내 가치투자 하우스들이 몇 년간 펀드를 통해 사놓은 종목들이다. 전통 가치투자를 추구하는 이들에게 자산주는 주가순자산비율(PBR)이 1배 미만인 ‘저PBR’주를 말하는 경우가 많다. 기업이 가진 자산은 많은데 ...

    한국경제 | 2021.04.01 17:09 | 설지연

  • thumbnail
    신춘호 빈소서 농심·롯데家 화해 무드…신영자 조문·신동빈 조화

    ... 롯데가의 화해 분위기가 조성됐다는 게 재계의 평가다. 신 회장의 영정사진 옆에는 생전 갈등으로 의절한 고(故) 신격호 롯데그룹 명예회장의 아들인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보낸 조화가 자리를 이틀째 지켰다. 또한 롯데가 장녀 신영자 전 롯데복지재단 이사장과 송용덕 롯데지주 부회장이 빈소를 찾아 고인을 추도했다. 농심과 롯데그룹의 2세 경영이 본격화되면서 반세기 넘게 이어진 갈등의 골이 메워지는 수순이다. '日 체류' 신동빈·신동주 조화...

    한국경제 | 2021.03.28 17:33 | 오정민, 이미경

  • thumbnail
    최태원 회장, 퇴직 여공, 조훈현 국수…궂은비에도 긴 조문행렬

    ... 인연을 맺었다. 범(汎)롯데가 대표들의 조문도 이어졌다. 신동빈 롯데 회장이 일본 체류로 조문이 여의치 않아 그룹 대표 자격으로 송용덕 롯데지주 부회장이 빈소를 찾아 유족을 위로했다. 고(故) 신격호 롯데그룹 명예회장 첫째 딸인 신영자 전 롯데복지재단 이사장도 조문했다. 범롯데가로 꼽히는 식품기업 푸르밀에서는 신 회장의 동생인 신준호 회장이 첫날 조문을 마쳤다. 정몽규 HDC그룹 회장도 빈소를 찾았다. 최태원 대한상공회의소 회장(SK그룹 회장)은 전날 저녁 ...

    한국경제 | 2021.03.28 17:30 | 박종필

  • thumbnail
    생전 화해 못한 신격호·신춘호…롯데·농심 반세기 앙금 푸나

    ... 신동빈 회장의 조화는 고인의 영정 옆에 자리 잡았다. '롯데 임직원 일동' 명의의 조화도 도착해 빈소 외부 한편에 놓여 눈길을 끌었다. 고인의 동생인 신준호 푸르밀 회장, '롯데가(家) 장녀' 신영자 전 롯데복지재단 이사장, 조카 최은영 유수홀딩스 회장 등 범롯데가 일원들이 잇따라 빈소를 찾았다. 장례 이틀째에는 송용덕 롯데지주 부회장이 빈소를 찾았다. 2주간의 자가격리 때문에 현실적으로 신동빈 회장의 귀국 조문이 불가능한 ...

    한국경제 | 2021.03.28 17:11 | YONHAP

  • thumbnail
    신춘호 빈소 이틀째 추모 발길…'옥중' 이재용은 조화

    ... 회장의 장례 이틀째인 28일 서울 종로구 서울대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빈소에는 추모객의 발길이 이어졌다. 이날 오전 10시 30분께 송용덕 롯데지주 부회장이 빈소를 찾았다. 전날에는 고인의 형인 고 신격호 롯데그룹 명예회장의 딸, 신영자 롯데복지재단 전 이사장과 황각규 전 롯데지주 부회장이 들러 고인을 추도했다. 범롯데가(家) 인사들이 빈소에 모이면서 농심과 롯데가 반세기 넘게 이어진 앙금을 풀고 화해에 나서는 것 아니냐는 관측이 나온다. 정몽규 HDC그룹 회장, ...

    한국경제 | 2021.03.28 17:00 | YONHAP

  • thumbnail
    7년 만에 150억 매출 성공신화 주인공, 씨엔 신영자 대표

    유통업체 씨엔의 신영자 대표는 업계에서 끊임없이 현장을 누비며 발로 뛰는 CEO로 통한다. “해답은 현장에 있으며 모든 문제는 본인이 해결해야 한다”는 기업가 정신을 가진 그는 유통업에 뛰어든 지 불과 7년 만에 150억 원의 매출 성공신화를 쓴 맹렬여성이기도 하다. 2005년 농협 아이엔지 설립 2005년 태백농협 약물 작용 및 건강식품 운영 2012년 7월 주식회사 씨엔 설립. 농협 하나로 250여 곳 확보 2018년 꽈배기 마법사 프랜차이즈 ...

    한국경제TV | 2021.03.25 09:15

  • thumbnail
    42년 '유통 맞수'…이젠 '야구 맞짱'

    ... 청라에 돔구장을 건설하고, 인천대입구역 인근 유휴 부지에 백화점을 짓는 방안을 검토하고 나선 데는 인천 탈환의 의미가 있다. 치고받기 42년 롯데-신세계 롯데와 신세계의 한 치 양보 없는 라이벌전(戰)은 ‘이명희 vs 신영자’ 시절로 거슬러 올라간다. 이화여대 동문으로 같은 해(1965년) 졸업한 두 여성 기업인은 수십 년간 선의의 경쟁을 펼쳤다. 유통 사업을 먼저 시작한 것은 신세계였다. 이병철 삼성 창업자는 1963년 국내 첫 백화점인 ...

    한국경제 | 2021.03.01 17:48 | 박동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