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1,18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진보당 대표경선 서버장애 중단…'보이지 않는 손' 작용했나

    ... 당권 장악을 위한 특정 정파의 고의적 행위 아니냐는 의혹도 제기됐다. 25일 시작된 인터넷투표는 27일 오전까지 30%의 투표율을 보인 것으로 알려졌다. 당 홈페이지 당원게시판에는 각종 의혹이 제기되고 있다. 옛 당권파 당원은 “신주류가 선거에 불리하니 투표를 중단시킨 것 아니냐”고 했고 신당권파 측에서는 “옛 당권파 측에서 선거에 영향을 주려 한 것 아니냐”는 의혹의 시선을 보내고 있다. 비례대표 부정 경선의 재판이 되는 것 아니냐는 얘기도 나온다. 전날 발표된 ...

    한국경제 | 2012.06.27 00:00 | 이호기

  • thumbnail
    진보당 부정선거 '시즌2'…유령당원 논란 속 온라인투표 돌입

    통합진보당은 25일 신임 지도부 선출을 위한 인터넷투표에 돌입했다. 비례대표 부정경선 파문 이후 줄곧 충돌해 온 당내 신주류와 옛 당권파는 막판까지 2차 진상조사보고서와 '유령당원' 논란을 둘러싸고 치열한 세 대결을 벌이고 있다. 30일 마무리되는 경선은 당 대표와 최고위원 5명, 중앙위원·대의원·광역시도당위원장과 부위원장·지역위원장 및 부위원장을 선출한다. 표심을 가를 최대 변수는 2차 진상조사특위 보고서다. 보고서 내용은 운영위원회 의결을 ...

    한국경제 | 2012.06.25 00:00 | 허란

  • 대표 선거 진보당, 또 '유령당원' 충돌

    통합진보당 차기 지도부 선거가 25일 당원 온라인투표로 시작되는 가운데 '유령당원' 논란이 일고 있다. 신주류 측 경기도당위원장 후보인 송재영 군포시당위원장이 최근 성남 소재 중국집 주소로 당적을 등록한 61명을 포함, 주소나 연락처가 불분명한 '유령당원' 160여명에 대한 조사를 요구하면서 시작됐다. 경기도는 옛 당권파 세력이 강한 지역이다. 당 선관위 조사 결과 경기 성남지역 외에 다른 지역에서도 주소지가 중복된 선거인단이 발견된 것으로 나타났다. ...

    한국경제 | 2012.06.24 00:00 | 허란

  • thumbnail
    옛 당권파 부활…진보당 '이석기·김재연 제명' 부결

    ... 찬성이 필요하다. 제명안이 부결되면서 두 사람의 당원 자격은 원상 회복됐다. ◆중립파 김제남 의원 반대로… 이날 의총에는 소속 의원 13명이 모두 참석했다. 심상정 원내대표를 비롯해 노회찬·박원석·강동원·서기호·정진후 의원 등 신주류 측 6명은 제명안에 찬성했다. 이·김 의원을 비롯해 김선동·이상규·오병윤·김미희 의원 등 옛 당권파 6명은 표결에 불참했다. 결국 찬반이 6 대 6으로 갈리면서 중립파인 김제남 의원이 캐스팅보트를 쥐었다. 김 의원은 당초 찬성 ...

    한국경제 | 2012.06.22 00:00 | 허란

  • 통합진보당 분신 당원 40일 만에 사망

    ... 입고 병원으로 옮겨졌다. 이정희 전 공동대표를 비롯해 이상규·김미희·김재연·김제남·오병윤 의원은 이날 밤 늦게 빈소가 차려진 여의도 성모병원 장례식장을 찾았다. 그밖에 장원섭 전 사무총장, 이의엽 전 정책위의장, 김승교 전 당 중앙선거관리위원장, 우위영 전 대변인 등 옛 당권파 주요인사들도 함께 했다. 강기갑·강병기 당대표 후보와 신주류인 심상정·노회찬·박원석 의원 등은 다음날 빈소를 방문키로 했다. 허란 기자 why@hankyung.com

    한국경제 | 2012.06.22 00:00

  • 진보 신주류 "미군철수 강령 재검토"…29일 전대가 쇄신 분수령

    통합진보당 신주류가 주도하는 새로나기 특별위원회가 북한의 인권 및 3대 세습 문제, 재벌해체 등에 대한 강령 재검토 등을 담은 '당 새로나기 핵심과제'를 18일 발표했다. 박원석 위원장은 이날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진보당은 앞으로 북한의 인권, 핵개발, 3대 세습 등에 대해 보다 명확한 입장을 표명해야 한다”고 밝혔다. 연이은 종북(從北) 발언을 통해 당내 세력을 규합하고 있는 옛 당권파에 맞서 차별화된 대북관을 강조한 것으로 풀이된다. ...

    한국경제 | 2012.06.18 00:00 | 허란

  • 이석기, 문방위 선택한 까닭

    ... 정무(노회찬) 행정안전(이상규) 지식경제(김제남) 환경노동(심상정) 국토해양(오병윤) 등 6개 상임위에는 한 명씩 지원했다. 반면 복수로 지원한 교육과학(정진후·김재연), 보건복지(박원석·김미희), 문방(강동원·이석기) 위원회는 신주류와 옛 당권파 간 경쟁이 불가피하다. 윤금순 의원은 사퇴 처리까지는 일단 농림수산식품위원회에 배정된 상태다. 당 지도부와 원내대표 선출 이후 복수 상임위는 조율될 예정이다. 진보당은 비교섭단체이기 때문에 최종 상임위 결정은 국회의장이 한다. ...

    한국경제 | 2012.06.18 00:00 | 허란

  • thumbnail
    이석기·김재연, 제명 결정으로 진보당 당원권 정지

    통합진보당 신주류가 이석기(사진)·김재연 의원의 제명(출당) 결정에 이어 중앙위원회 폭력사태를 유발한 16명의 당원을 제소키로 했다. 원내활동도 주도하겠다는 입장을 분명히 했다. 옛 당권파를 겨냥한 신주류의 대대적인 공세다. 강기갑 혁신비상대책위원장에 대한 직무정지 가처분신청이 기각된 게 신주류 측에 힘을 실어줬다. 이·김 의원은 강력 반발했다. 강 위원장은 7일 국회에서 열린 혁신비대위에서 “시간을 끌기 위해 중앙당기위에 이의 신청을 하지 않기를 ...

    한국경제 | 2012.06.07 00:00 | 허란

  • thumbnail
    잠적 3주만에 국회 첫 출근…이석기의 '강변'

    ... 발언을 했다. 이어 옛 당권파의 범경기동부연합이 주도한 '그들만의 의원총회'에 참석해 논란을 낳았다. 이 의원과 함께 당기위원회에 제소된 김재연 의원도 참석했다. 김선동 의원이 주도한 이날 의총은 김미희 오병윤 이상규 의원 등이 참석했지만 신주류 의원이 불참하면서 '간담회'로 대체됐다. 참석한 김제남 의원은 “의원들이 다 오는 줄 알았다”며 회의 시작 15분 만에 자리를 떴다. 이와 관련, 신주류인 강동원 의원 측 보좌관은 “당기위가 이·김 의원의 출당을 검토하고 있는 ...

    한국경제 | 2012.06.05 00:00 | 허란

  • "당원도 아니었던 그가 통합 관철시켰다니"…신주류, 이석기 정면 비판

    박원석 통합진보당 새로나기특별위원장이 31일 자진사퇴를 거부하고 있는 이석기 의원을 정면으로 비판했다. 신주류인 박 위원장은 이날 국회도서관에서 열린 특위 토론회에서 “옛 당권파(경기동부연합)는 민주적 운영원리나 질서를 파괴하면서까지 당과 국민보다는 정파의 논리와 이익을 앞세우는 종파적인 모습을 보였다”며 “이를 당원이라는 이름으로 합리화하려 했다”고 공격했다. 이어 “국민 위에 당(또는 당원)이 있고 그 위에 정파가 있다는 오만함으로밖에 읽히지 ...

    한국경제 | 2012.05.31 00:00 | 허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