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15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가을 여왕' 장하나 "20승 목표…평균 타수 1위도 욕심나요"(종합)

    ... 압도적인 우승을 일궈낸 장하나는 올해 6월 롯데 오픈에 이어 시즌 2승, 투어 통산 15승을 달성했다. 15승은 현역 KLPGA 투어 선수 가운데 최다승이다. 고(故) 구옥희 전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장과 현재 일본 투어에서 뛰는 신지애(33)가 20승을 거뒀고, 고우순(57) 17승에 이어 장하나가 15승으로 전체 승수 부문 4위다. 올해 정규 투어 통산 상금 50억원 돌파 기록도 세운 장하나는 우승 뒤 인터뷰에서 "2위와 차이가 크게 났지만 골프는 마지막까지 ...

    한국경제 | 2021.09.12 18:19 | YONHAP

  • thumbnail
    투어 통산 15승 장하나 "20승 목표…9년 만에 패권 탈환 기뻐"

    ... 압도적인 우승을 일궈낸 장하나는 올해 6월 롯데 오픈에 이어 시즌 2승, 투어 통산 15승을 달성했다. 15승은 현역 KLPGA 투어 선수 가운데 최다승이다. 고(故) 구옥희 전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장과 현재 일본 투어에서 뛰는 신지애(33)가 20승을 거뒀고, 고우순(57) 17승에 이어 장하나가 15승으로 전체 승수 부문 4위다. 올해 정규 투어 통산 상금 50억원 돌파 기록도 세운 장하나는 우승 뒤 중계방송사인 SBS골프와 인터뷰에서 "2위와 차이가 크게 ...

    한국경제 | 2021.09.12 17:22 | YONHAP

  • thumbnail
    '우승 느낌 아니까'…김효주 2연패 시동

    ... 시즌 13개 대회에 출전해 이 대회를 포함해 2승을 거두고 상금왕(7억9713만원)까지 거머쥐며 ‘천재 골퍼’의 위용을 뽐냈다. 김효주가 이번 대회에서 우승할 경우 KLPGA투어 메이저대회 통산 5승을 기록해 신지애(33)와 함께 이 부문 역대 공동 2위로 올라서게 된다. 역대 1위는 고우순(57)이 보유한 7승이다. 대회 전 10언더파를 우승 스코어로 예측한 김효주는 경기 초반부터 속도를 냈다. 1번홀(파5)에서 약 8m 버디 퍼트를 넣은 ...

    한국경제 | 2021.09.09 17:53 | 조희찬

  • thumbnail
    7주 공백이 길게 느껴진다…박민지, 다시 시즌 7승 도전(종합)

    ... 2위를 차지했지만 시즌 7승 기대를 충족하지는 못했다. 박민지는 대보 하우스디 오픈에서 시즌 6승을 달성하고도 만족하지 않았다. 그는 더 나아가 "최대한 승수를 쌓아서 한국 최다승을 세우는 것이 최종 목표"라고 밝혔다. 신지애(33)가 2007년 기록한 9승에 도전하겠다는 포부다. 오는 3일부터 사흘간 경기도 용인 써닝포인트 컨트리클럽(파72·6천722야드)에서 열리는 KLPGA 투어 KG·이데일리 레이디스 오픈(총상금 7억원)이 박민지의 시즌 ...

    한국경제 | 2021.08.31 15:26 | YONHAP

  • thumbnail
    [고침] 스포츠(7주 공백이 길게 느껴진다…박민지, 다시…)

    ... 2위를 차지했지만 시즌 7승 기대를 충족하지는 못했다. 박민지는 대보 하우스디 오픈에서 시즌 6승을 달성하고도 만족하지 않았다. 그는 더 나아가 "최대한 승수를 쌓아서 한국 최다승을 세우는 것이 최종 목표"라고 밝혔다. 신지애(33)가 2007년 기록한 9승에 도전하겠다는 포부다. 오는 3일부터 사흘간 경기도 용인 써닝포인트 컨트리클럽(파72·6천722야드)에서 열리는 KLPGA 투어 KG·이데일리 레이디스 오픈(총상금 7억원)이 박민지의 시즌 ...

    한국경제 | 2021.08.31 09:41 | YONHAP

  • thumbnail
    7주 공백이 길게 느껴진다…박민지, 다시 시즌 7승 도전

    ... 2위를 차지했지만 시즌 7승 기대를 충족하지는 못했다. 박민지는 대보 하우스디 오픈에서 시즌 6승을 달성하고도 만족하지 않았다. 그는 더 나아가 "최대한 승수를 쌓아서 한국 최다승을 세우는 것이 최종 목표"라고 밝혔다. 신지애(33)가 2007년 기록한 9승에 도전하겠다는 포부다. 오는 3일부터 사흘간 경기도 용인 써닝포인트 컨트리클럽(파72·6천722야드)에서 열리는 KLPGA 투어 KG·이데일리 레이디스 오픈(총상금 7억원)이 박민지의 시즌 ...

    한국경제 | 2021.08.31 09:27 | YONHAP

  • thumbnail
    11년 만에 '메이저 무관'…한국 女골프 위상 흔들

    지난 10년간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는 ‘한국 선수 천하’라고 부를 만했다. 1998년 박세리(44)가 메이저대회인 US여자오픈을 제패한 뒤 박인비, 신지애, 최나연 등 박세리에게 영감을 받은 ‘세리키즈’가 투어를 주름잡았다. LPGA 최고 권위 대회인 US여자오픈은 지난 10년간 일곱 번을 한국 선수가 우승컵을 가져가면서 ‘US 코리아 여자오픈’이라는 별명도 얻었다. LPGA ...

    한국경제 | 2021.08.23 17:44 | 조수영

  • thumbnail
    송암배 아마추어 골프 선수권, 18일 대구CC서 개막

    ... 조우영(20·한체대)과 상비군 박예지(16·수성방통고)가 남녀부 2연패에 도전한다. 남녀 6명씩 12명의 국가대표 선수가 출전한다. 대구CC를 설립한 송암 우제봉 전 대구CC 명예회장의 뜻을 기려 대구와 경북 지역 경제인들이 뜻을 모아 만든 송암 골프장학재단(이사장 우기정)이 1994년부터 매년 개최한 이 대회는 박세리·신지애·박성현·유소연·김효주·최혜진·박현경·김경태·배상문·노승열·서요섭 등 뛰어난 선수들이 거쳐 가 '스타 산실'로 불린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8.17 15:50 | YONHAP

  • thumbnail
    KLPGA 임희정, 홈코스에서 2년 만의 '타이틀 방어' 도전(종합)

    ... 바람에 퀸튜플 보기를 적어내며 컷 탈락했던 박민지는 여전히 가장 강력한 우승 후보다. 박민지는 이 대회에서 우승하면 박성현(28)이 2016년에 세운 KLPGA 투어 시즌 최다 상금 기록(13억3천309만원)을 넘어선다. 2007년 신지애(33)의 단일 시즌 최다승(9승)에도 바짝 따라붙는다. 박민지는 "그동안 더위에 지쳤는데 이번 대회는 시원한 바람이 불어주기 때문에 컨디션이 좋을 것 같다. 올해는 지난 2019년 성적(공동 4위)보다 더 나은 성적을 기대한다"면서 ...

    한국경제 | 2021.08.17 15:31 | YONHAP

  • thumbnail
    KLPGA 임희정, 홈코스에서 2년 만의 '타이틀 방어' 도전

    ... 바람에 퀸튜플 보기를 적어내며 컷 탈락했던 박민지는 여전히 가장 강력한 우승 후보다. 박민지는 이 대회에서 우승하면 박성현(28)이 2016년에 세운 KLPGA 투어 시즌 최다 상금 기록(13억3천309만원)을 넘어선다. 2007년 신지애(33)의 단일 시즌 최다승(9승)에도 바짝 따라붙는다. 대유위니아 MBN 여자오픈에서 시즌 2승 고지에 오른 이소미(22)는 2개 대회 연속 우승에 도전한다. 2014년 이 대회 챔피언 장하나(29)와 상금랭킹 2위 박현경(21)은 시즌 ...

    한국경제 | 2021.08.17 06:0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