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19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효주, KLPGA 메이저 5승 눈앞…KLPGA 챔피언 사흘째 선두

    ... 질주했다. 와이어투와이어 우승에 18홀만 남긴 김효주는 이번에 우승하면 KLPGA 투어에서 세 번째로 메이저대회 5승 고지를 밟게 된다. KLPGA 투어에서 메이저대회에서 5번 이상 우승한 선수는 7승을 올린 고우순과 5승의 신지애(34) 둘 뿐이다. 김효주는 김순미 KLPGA 수석 부회장, 장하나(30), 전인지(28)와 함께 메이저대회 4승을 따냈다. 김효주는 KB금융 스타 챔피언십에서 두 번 우승했고, 한국여자오픈과 하이트 진로 챔피언십에서 각각 한 번씩 ...

    한국경제 | 2022.04.30 17:59 | YONHAP

  • [표] 최근 10년간 LPGA 투어 한국(계)선수 우승 일지

    ...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한국 및 교포 선수 우승 일지 ┌──┬───────┬──────────────────┐ │연도│ 우승자 │ 우승 대회 │ ├──┼───────┼──────────────────┤ │2013│ 신지애 │ 호주여자오픈 │ │ │ 박인비 │ 혼다 LPGA 타일랜드 │ │ │ │ 크라프트 나비스코 챔피언십 │ │ │ │ 노스텍사스 슛아웃 │ │ │ │ 웨그먼스 LPGA 챔피언십 │ │ │ │ 월마트 NW 아칸소 챔피언십 │ ...

    한국경제 | 2022.04.17 11:55 | YONHAP

  • thumbnail
    황아름, 일본여자골프 개막전서 준우승…통산 6승 달성 실패

    ... 토너먼트에서 통산 5번째 JLPGA 투어 우승을 달성했던 황아름은 3년 만에 6번째 우승을 노렸지만 마지막 날 집중력 저하로 아쉽게 준우승에 만족해야 했다. 지난해 상금 랭킹 86위에 그쳐 올 시즌 시드를 놓친 황아름은 특별 출전권으로 참가한 이번 대회에서 준우승 상금 1천56만엔(1억1천146만원)을 획득하며 다음 시즌 시드 확보 가능성을 높였다. 함께 출전한 신지애(34)는 7오버파 295타를 때려 공동 50위로 대회를 마쳤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3.06 16:25 | YONHAP

  • thumbnail
    세계 1위 고진영, 싱가포르서 시즌 첫 출격…김효주 2연패 도전

    ... 첫 출전이다. HSBC 위민스 월드 챔피언십은 김효주를 비롯해 여러 한국 선수가 우승의 기쁨을 맛본 대회이기도 하다. 2019년 박성현(29), 2015년과 2017년엔 박인비(34), 2016년 장하나(30), 2009년 신지애(34)가 트로피를 들어 올렸다. 한국인 역대 챔피언 중 김효주 외에 박성현과 박인비도 이번 대회에 출전한다. 다른 한국 선수로는 김세영(29), 유소연, 이정은(26), 전인지(28) 등이 출전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이번 ...

    한국경제 | 2022.03.01 10:05 | YONHAP

  • thumbnail
    "코로나 블루로 골프 접을 뻔…멘탈 다잡고 새 시즌 3승 도전"

    ... 게 맞나’라는 생각도 했어요. 매일 관(棺) 안에 누워 있는 느낌이었다고 할까요.” 그는 “JLPGA투어에서 같이 뛰는 언니들이 도와주고 위로해준 덕분에 은퇴할 생각을 접었다”고 했다. 특히 신지애(34)가 큰 힘이 됐다. “(신)지애 언니는 새벽 4시까지 제 이야기를 들어주고 조언도 해줬어요. 그 덕분에 예전에는 골프라는 큰 틀에 ‘인간 배선우’가 있었는데, 이제는 제 삶 안에서 골프를 일부분으로 ...

    한국경제 | 2022.02.04 17:39 | 조희찬

  • thumbnail
    5년째 자살자 유족 돕는 신지애…올해도 1천만원 기부

    한국프로골프 선수 최다승 기록(61승) 보유자 신지애(34)가 5년째 자살자 유족 아동과 청소년을 돕고 있다. 신지애는 14일 한국생명존중희망재단(이사장 황태연)에 꿈 자람 사업에 써달라며 1천만원을 전달했다. 꿈자람 사업은 보호자의 자살로 정신적,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는 아동과 청소년들이 학업을 지속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제도다. 한국생명존중희망재단은 전국 각지 정신건강복지센터와 자살예방센터의 추천을 받아 25가구를 선정해 40만원씩 지원한다. ...

    한국경제 | 2022.01.14 09:52 | YONHAP

  • thumbnail
    장하나 "아이언샷 앞세워 '11년 연속 우승' 손맛 봐야죠"

    ... 걸요. 그래도 떡을 돌려 매년 복을 받았습니다. 새해에도 떡 돌릴 일이 많았으면 좋겠어요. 하하.” 장하나는 KLPGA 투어에서 통산 15승을 올려 이 부문 역대 4위로 올라섰다. 공동 1위인 고(故) 구옥희와 신지애(34)의 20승까지 5승이 남았다. 장하나는 “11년 연속 우승 기록이 걸려 있는 새 시즌이 부담스러운 것도 사실이지만 겨울에 열심히 준비해보겠다”며 “은퇴 전까지 KLPGA 투어에서 20승을 달성하고 ...

    한국경제 | 2022.01.13 17:54 | 조희찬

  • thumbnail
    [데스크 칼럼] 기업·K콘텐츠의 역대급 콜라보

    ... 타이틀리스트로 유명한 골프용품 업체 아쿠쉬네트를 인수할 때 얘기다. 당시만 해도 생소한 ‘미래에셋’이란 회사명에 아쿠쉬네트 임직원과 주주들은 미심쩍어했다. 미래에셋은 당시 아시아 선수 최초로여자 세계랭킹 1위를 달리던 신지애의 사진을 내밀었다. 모자엔 미래에셋 로고가 큼지막하게 박혀 있었다. 게다가 파트너는 골프웨어 분야에서 공격적인 마케팅을 펼치던 글로벌 4위 스포츠 브랜드 휠라였다. 아쿠쉬네트가 인수 제안을 선뜻 받아들인 이유다. 앞서 2006년 두산중공업이 ...

    한국경제 | 2022.01.05 17:45 | 고경봉

  • thumbnail
    '황제' 우즈, 기적 같은 부활…'K골프 자존심' 지킨 3관왕 고진영

    ... 고(故) 구옥희가 스탠더드 레지스터 클래식 우승으로 초석을 다진 뒤 48명의 선수가 33년에 걸쳐 합작한 대기록이다. 박세리(44)가 25승을 거둬 가장 많은 지분을 차지했다. 박인비(33)가 21승, 김세영(28)은 12승을 보탰다. 신지애(33)와 고진영이 각각 11승을 거둬 뒤를 이었다. (4) 한국, LPGA 최다승국 자리 내줘 국내 골프계가 희소식만으로 가득했던 건 아니다. LPGA투어에서 뛰는 ‘K자매’들의 자존심이 흔들린 한 해였다. ...

    한국경제 | 2021.12.30 18:00 | 조희찬

  • thumbnail
    尹, 이준석·조수진 충돌에 "생각 다를 수…그게 민주주의"(종합)

    김종인 '네거티브 중단' 제안에 "정치사에 그런적 없어…앞으로 그렇게 가야" 신지애 논란에 "정권교체라는 한가지 생각만 일치하면 손잡아야"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는 20일 이준석 대표와 조수진 공보단장이 충돌한 데 대해 "정치를 하다 보면 같은 당이나 선거 조직안에서 생각이 다를 수도 있다"고 말했다. 윤 후보는 이날 오후 강원도 철원 군부대 방문 일정을 마친 뒤 이 대표와 조 단장의 선대위 내 충돌과 관련한 질문을 받고 "아직 거기에 대한 ...

    한국경제 | 2021.12.20 18:5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