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991-3000 / 3,15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LPGA] 한희원, 선두와 1타 차 단독 4위

    ... US여자아마추어선수권대회 우승자 킴벌리 김(16)은 이날만 7오버파를 기록하는 등 중간합계 8오버파에 그쳤다. '얼짱 골퍼' 홍진주(24.SK)는 이날 버디와 보기 4개씩 치며 이븐파, 중간합계 3오버파 147타(공동 59위)로 가까스로 컷을 통과했고 지난 해 한국여자프로골프 상금왕 신지애(19.하이마트)도 이날 이븐파를 치며 중간합계 1오버파 145타가 돼 공동 39위로 3라운드에 나서게 됐다.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emailid@yna.co.kr

    연합뉴스 | 2007.02.17 00:00

  • [LPGA] 임성아, SBS오픈 첫날 '코리언 파워' 선봉

    ... 74타를 쳤고 퀄리파잉스쿨 수석 합격자 김인경(19)은 1오버파 73타에 그쳤다. 작년 코오롱-하나은행챔피언십에서 우승을 차지했던 홍진주(24.SK)도 3오버파 75타로 쓰라린 신고식을 치렀다. 지난해 한국여자프로골프 상금왕 신지애(19.하이마트) 역시 1오버파 73타를 치는 등 기대에는 미치지 못했다. 2006년 US여자아마추어선수권대회 챔피언인 하와이 교포 킴벌리 김(16)은 1오버파 73타로 공동51위에 머물렀다. 작년 이 대회에서 연장전을 벌여 우승과 ...

    연합뉴스 | 2007.02.16 00:00

  • LPGA 투어 2007년 시즌 16일 개막

    ... 2007년 시즌 개막전 SBS오픈은 국내 방송사 SBS가 주관하는데다 출전 선수 120명 가운데 무려 36명이 한국 선수로 채워져 한류대회가 됐다. 박지은, 안시현, 전설안(26) 등 3명이 불참하지만 작년 한국여자프로골프 상금왕 신지애(19.하이마트)와 지난해 US여자아마추어골프선수권대회 챔피언인 하와이 교포 킴벌리 김(16)이 초청 선수로 참가한다. 하와이 대회를 꺼리던 박세리가 8년만에 모습을 드러낸 것도 눈길을 끈다. 지난해 김주미와 문수영(23)이 연장전을 ...

    연합뉴스 | 2007.02.12 00:00

  • [유럽여자골프] 한국골프 5관왕 신지애, 준우승

    작년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에서 신인왕, 상금왕, 다승왕 등 5개의 타이틀을 석권했던 신지애(19.하이마트)가 세계 정상급 선수들과 겨뤄 준우승을 차지했다. 신지애는 11일 호주 퀸즐랜드주 골드코스트의 로열파인스리조트(파72.6천443야드)에서 열린 유럽여자프로골프투어(LET) ANZ레이디스마스터스 최종 라운드에서 버디 4개와 보기 1개를 묶어 3언더파 69타를 쳐 4라운드 합계 17언더파 271타로 우승자 카리 웹(호주. 269타)에 2타 ...

    연합뉴스 | 2007.02.11 00:00

  • thumbnail
    [프로골퍼들의 테마레슨] 신지애 ① 어프로치샷

    ... 어프로치용으로 한 가지 클럽을 정해 집중적으로 연습해도 된다. 정리=한은구 기자 tohan@hankyung.com -------------------------------------------------------------- [ 신지애 선수 약력 ] △ 1988년 4월 28일생 △ 2005년 프로전향 △ 2006년 국내여자프로골프대회 3승 △ 2006년 올해의 선수상, 신인상, 시즌 평균최소타수상(69.72타) 수상 △ 소속 : 하이마트

    한국경제 | 2007.02.11 00:00 | 한은구

  • thumbnail
    캐리 웹 '심리훈련' 덕봤네 ‥ 호주 ANZ마스터스 우승

    ... 투어에서 1999년 6승,2000년 7승,2001년 3승 등 꾸준히 3승 이상의 성적을 거두던 웹은 2003년 1승,2004년 1승에 그치더니 2005년에는 무승의 수모를 당했다. 그러나 2006년 크래프트 나비스코챔피언십에서의 역전 우승을 계기로 상승세를 타기 시작해 5승을 달성하며 예전의 기량을 회복했다. 신지애(20)와 안선주(19ㆍ이상 하이마트)는 각각 2,4위를 기록했다. 골드코스트(호주)=한은구 기자 tohan@hankyung.com

    한국경제 | 2007.02.11 00:00 | 한은구

  • [유럽여자골프] 신지애, 1타차 단독 3위

    신지애(19.하이마트)가 유럽여자프로골프(LET) 투어 ANZ레이디스마스터스에서 선두와 1타차 단독 3위로 올라섰다. 신지애는 10일 호주 퀸즐랜드주 골드코스트의 로열파인스리조트(파72.6천443야드)에서 열린 대회 사흘째 3라운드에서 보기없이 버디만 6개를 솎아내면서 6언더파 66타를 쳐 합계 14언더파 202타로 공동 선두인 카리 웹, 미셸 엘리스(이상 호주)에 1타차로 따라붙었다. 지난주 MFS 호주여자오픈에서 공동 5위를 했던 신지애는 ...

    연합뉴스 | 2007.02.10 00:00

  • [유럽여자골프] 안선주, 이틀째 단독 선두

    ... 5개를 솎아냈다. 그러나 마지막 18번홀에서 1타를 잃은 것이 아쉬웠다. 안선주는 1,2라운드 통산 그린 적중률 83.3%에 홀당 퍼트 수는 1.53개에 그치는 등 정교한 아이언샷과 퍼트 감각을 마음껏 발휘했다. '슬로우 스타터' 신지애(19.하이마트)도 이날 6언더파 66타의 데일리베스트샷을 때리면서 합계 8언더파 136타로 공동 4위까지 치고 올라와 우승을 향한 잰걸음을 시작했다. 첫날 공동 26까지 처졌던 신지애는 이글 1개와 버디 5개, 보기 1개를 작성하면서 ...

    연합뉴스 | 2007.02.09 00:00

  • thumbnail
    안선주 12언더 선두질주 ‥ 호주 ANZ레이디스마스터스 2R

    호주에서 열리고 있는 유럽.호주 LPGA투어 'ANZ레이디스마스터스'(총상금 80만 호주달러) 2라운드에서 2년 연속 한국인 우승 가능성이 높아졌다. 첫날 선두였던 안선주(19·하이마트)가 단독 선두를 유지했고 신지애(20·하이마트)는 상위권으로 부상했다. 안선주는 9일 퀸즐랜드주 골드코스트의 로열파인스GC(파72·6443야드)에서 열린 대회 둘쨋날 버디 5개,보기 1개로 4언더파 68타를 쳐 합계 12언더파 132타로 2위 미셸 엘리스(호주)에게 ...

    한국경제 | 2007.02.09 00:00 | 한은구

  • '슈퍼샷' 터졌다 … 안선주, ANZ마스터스 첫날 단독선두

    무명선수들을 길러 '더 큰 무대'로 보내는 것으로 정평나 있는 하이마트. 하이마트에는 신지애(19)와 안선주(20)라는 '쌍두마차'가 있다. 지난해에는 신지애가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 상금왕·대상·신인왕·최소타수상 등을 휩쓸었는데 올해는 안선주의 기세가 심상치 않다. 안선주는 8일 호주 골드코스트의 로열파인스리조트(파72)에서 열린 호주·유럽LPGA투어 ANZ레이디스마스터스 첫날 캐리 웹,로라 데이비스 등 내로라하는 세계적 선수들을 제치고 순위표 ...

    한국경제 | 2007.02.08 00:00 | 김경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