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991-3000 / 3,19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국여자오픈골프] 지은희.박희영, `세 번째 만남'

    ... 때문에 2벌타를 받고 연장전까지 간 끝에 우승컵을 날리는 등 2주 연속 분루를 삼켰다. 대회조직위원회 관계자는 "상금 랭킹 등 여러 가지 요인을 복합적으로 고려해 둘을 같은 조에 편성했다"고 설명했다. 작년 대회 우승자인 신지애(19.하이마트)는 크리스티 커(미국), 아마추어 유소연(17.대원외고)과 오전 10시49분 1번홀에서 출발하고, 앞서 오전 10시41분에는 홍진주(24.SK)가 소피 구스타프손(스웨덴), 재미교포 킴벌리 킴(16)과 같은 홀에서 ...

    연합뉴스 | 2007.05.17 00:00

  • thumbnail
    김경태ㆍ지은희 "3연속 우승 GO!"

    ... 박세리(1996년)와 김미현(1997년)이 갖고 있다. 지은희는 휘닉스파크클래식 우승에 이어 지난주 KB스타투어 최종일 박희영(20·이수건설)이 어이없는 실수로 2벌타를 받는 바람에 행운의 우승을 차지했다. 박희영의 도전과 지난해 챔피언 신지애(19·하이마트)의 관록을 극복하느냐가 관건이다. 작년 경주에서 열린 미국LPGA투어 코오롱·하나은행챔피언십에서 우승하며 미국무대에 진출한 홍진주(24·SK텔레콤)가 올해 처음 국내팬들에게 모습을 드러낸다. 홍진주는 미LPGA투어 ...

    한국경제 | 2007.05.15 00:00 | 김경수

  • 한국여자오픈골프 18일 개막…3주 연속 우승 나올까

    ...BS프로골프최강전을 휩쓸었고, 김미현은 1997년 8∼9월 유공인비테이셔널-FILA여자오픈-SBS프로골프최강전의 우승컵을 잇따라 가져갔다. 그러나 지은희와 맞붙어 2주 연속 분루를 삼킨 박희영(20.이수건설)과 작년 우승자 신지애(19.하이마트), 시즌 1승에 목마른 최나연(20.SK텔레콤) 등 강력한 견제 세력이 호락호락 이를 허락하지는 않을 심산이다. 신지애도 2연패 욕심을 내고 있다. 역대 한국여자오픈 2연패는 구옥희(51)와 김미현, 강수연(31.하이트), ...

    연합뉴스 | 2007.05.15 00:00

  • thumbnail
    지은희, 6언더 단독 선두 ‥ KB스타투어 2차전 2R

    ...이 6276야드)에서 열린 대회 둘째 날 버디 3개, 보기 1개로 2언더파 70타를 쳐 합계 6언더파 138타로 2위 박희영(20·이수건설)에 1타 앞서며 2주 연속 우승에 도전할 발판을 마련했다. 전날 단독선두를 달렸던 신지애(19·하이마트)는 5번홀에서 티샷이 OB가 나며 더블보기를 범하는 등 4오버파 76타로 부진해 합계 2언더파 142타로 최나연(20·SK텔레콤), 최유진(23), 조경희(28) 등과 함께 공동 6위에 머물렀다. 김혜정(21)과 박하나(24)가 ...

    한국경제 | 2007.05.11 00:00 | 한은구

  • thumbnail
    신지애, 고향에서 '버디쇼' ‥ KB스타투어 2차전 첫날

    신지애(19·하이마트)가 한국여자프로골프 시즌 네 번째 대회인 KB국민은행 스타투어 2차대회(총상금 2억원)에서 시즌 2승을 올릴 찬스를 잡았다. 신지애는 10일 전남 함평다이너스티골프장(파72·길이 6276야드)에서 열린 대회 첫날 아이언샷이 호조를 보이면서 보기 없이 버디 6개를 잡아냈다. '코스레코드 타이'인 6언더파 66타로 2위 김민선(20)에게 1타 앞선 단독선두다. 66타는 지난해 KB스타투어 3차대회 2라운드에서 문현희가 기록한 ...

    한국경제 | 2007.05.10 00:00 | 한은구

  • 여자골프 KB스타투어 2차대회 10일 함평서 개막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KB국민은행스타투어 2차대회가 2억원의 총상금을 내걸고 10일부터 12일까지 전남 함평의 함평다이너스티골프장(파72.6천276야드)에서 열린다. 시즌 다섯 번째로 개최되는 이번 대회는 신지애(19.하이마트) 등 강자들이 변함없이 출전한다. `올해 최소 5승'이라는 야심 찬 목표를 내건 신지애는 지난달 엠씨스퀘어컵크라운CC오픈에서 7타차 역전 우승으로 1승을 챙긴데 이어 2승을 노린다. 특히 함평골프고를 졸업한 신지애는 ...

    연합뉴스 | 2007.05.08 00:00

  • thumbnail
    [프로골퍼들의 테마레슨] 신지애 ⑤ 벙커샷 백스윙때 클럽은 바깥쪽으로 들어올려라

    벙커샷을 어려워하는 골퍼들이 많다. 이들은 '벙커에만 들어가면 부담스럽다'고 하소연한다. 하지만 벙커샷을 할 땐 무엇보다 자신감을 가져야 한다. '탈출하지 못할 것 같다'는 부정적인 생각은 금물이다. 벙커샷을 잘하기 위해서는 백스윙보다 '폴로스루'가 커야 한다. 벙커샷을 잘 못하는 사람은 폴로스루가 거의 없다는 공통점이 있다. 백스윙은 크게 했다가 정작 임팩트존에서는 클럽을 모래 속에 묻어버리고 만다. 폴로스루가 작다는 것은 그만큼...

    한국경제 | 2007.05.06 00:00 | 한은구

  • thumbnail
    지은희, 12언더 이틀째 단독선두 … 휘닉스파크클래식 2R

    ... 이번에 꼭 우승해 자동차를 선물로 받고 싶다"고 말했다. 타수차가 많기는 하지만 만만치 않은 경쟁자들이 따라붙고 있다. 2위 박희영은 이 코스에서 두 차례나 우승했고 12개 대회 연속 '톱10' 입상 기록 행진을 이어가고 있는 신지애(19·하이마트)도 합계 4언더파 140타로 최나연(20·SK텔레콤),조영란(20)과 함께 공동 4위에 포진했다. 신지애는 지난주 7타차 열세를 딛고 역전우승을 했다. 한은구 기자 tohan@hankyung.com

    한국경제 | 2007.05.03 00:00 | 한은구

  • '버디쇼' 지은희, 8언더 단독선두 ... 휘닉스파크클래식 첫날

    ... 하이마트여자프로대회에서 전미정이 기록한 바 있다. '디펜딩 챔피언' 박희영(20·이수건설)은 4언더파 68타로 김혜정(21),김은진(22)등과 함께 공동 3위를 달렸다. 박희영은 이 대회 코스에서 통산 3승 가운데 2승을 거둬 자신의 '홈코스'라는 심리적 자신감을 갖고 있다. 12개 대회 연속 '톱10' 입상 기록 행진을 이어가고 있는 신지애(19·하이마트)는 2언더파 70타로 공동 13위를 달렸다. 한은구 기자 tohan@hankyung.com

    한국경제 | 2007.05.02 00:00 | 한은구

  • thumbnail
    신지애 "골프는 마음먹은 대로 된다" ... 휘닉스파크클래식 2일 개막…2연승 도전장

    '몸은 마음을 따라오게 마련이다. 골프는 마음먹은 대로 된다.' 한국여자프로골프계의 최강자로 떠오른 신지애(19·하이마트)는 라운드 내내 이 같은 생각을 한다. '심리 훈련'에 많은 공을 들이는 것으로 유명한 신지애는 샷을 하기 전 마음속에서 목표지점으로 볼을 보낸다. 실제 스윙하기에 앞서 반드시 '마음속의 샷'을 해보는 것이다. 지난주 엠씨스퀘어크라운여자오픈에서 시즌 첫승을 달성한 신지애는 당일 컨디션이 좋지 않았지만 '몸은 마음먹은 대로 ...

    한국경제 | 2007.05.01 00:00 | 한은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