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031-3040 / 3,19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프로골퍼들의 테마레슨] 신지애 ① 어프로치샷

    ... 어프로치용으로 한 가지 클럽을 정해 집중적으로 연습해도 된다. 정리=한은구 기자 tohan@hankyung.com -------------------------------------------------------------- [ 신지애 선수 약력 ] △ 1988년 4월 28일생 △ 2005년 프로전향 △ 2006년 국내여자프로골프대회 3승 △ 2006년 올해의 선수상, 신인상, 시즌 평균최소타수상(69.72타) 수상 △ 소속 : 하이마트

    한국경제 | 2007.02.11 00:00 | 한은구

  • thumbnail
    캐리 웹 '심리훈련' 덕봤네 ‥ 호주 ANZ마스터스 우승

    ... 투어에서 1999년 6승,2000년 7승,2001년 3승 등 꾸준히 3승 이상의 성적을 거두던 웹은 2003년 1승,2004년 1승에 그치더니 2005년에는 무승의 수모를 당했다. 그러나 2006년 크래프트 나비스코챔피언십에서의 역전 우승을 계기로 상승세를 타기 시작해 5승을 달성하며 예전의 기량을 회복했다. 신지애(20)와 안선주(19ㆍ이상 하이마트)는 각각 2,4위를 기록했다. 골드코스트(호주)=한은구 기자 tohan@hankyung.com

    한국경제 | 2007.02.11 00:00 | 한은구

  • [유럽여자골프] 신지애, 1타차 단독 3위

    신지애(19.하이마트)가 유럽여자프로골프(LET) 투어 ANZ레이디스마스터스에서 선두와 1타차 단독 3위로 올라섰다. 신지애는 10일 호주 퀸즐랜드주 골드코스트의 로열파인스리조트(파72.6천443야드)에서 열린 대회 사흘째 3라운드에서 보기없이 버디만 6개를 솎아내면서 6언더파 66타를 쳐 합계 14언더파 202타로 공동 선두인 카리 웹, 미셸 엘리스(이상 호주)에 1타차로 따라붙었다. 지난주 MFS 호주여자오픈에서 공동 5위를 했던 신지애는 ...

    연합뉴스 | 2007.02.10 00:00

  • [유럽여자골프] 안선주, 이틀째 단독 선두

    ... 5개를 솎아냈다. 그러나 마지막 18번홀에서 1타를 잃은 것이 아쉬웠다. 안선주는 1,2라운드 통산 그린 적중률 83.3%에 홀당 퍼트 수는 1.53개에 그치는 등 정교한 아이언샷과 퍼트 감각을 마음껏 발휘했다. '슬로우 스타터' 신지애(19.하이마트)도 이날 6언더파 66타의 데일리베스트샷을 때리면서 합계 8언더파 136타로 공동 4위까지 치고 올라와 우승을 향한 잰걸음을 시작했다. 첫날 공동 26까지 처졌던 신지애는 이글 1개와 버디 5개, 보기 1개를 작성하면서 ...

    연합뉴스 | 2007.02.09 00:00

  • thumbnail
    안선주 12언더 선두질주 ‥ 호주 ANZ레이디스마스터스 2R

    호주에서 열리고 있는 유럽.호주 LPGA투어 'ANZ레이디스마스터스'(총상금 80만 호주달러) 2라운드에서 2년 연속 한국인 우승 가능성이 높아졌다. 첫날 선두였던 안선주(19·하이마트)가 단독 선두를 유지했고 신지애(20·하이마트)는 상위권으로 부상했다. 안선주는 9일 퀸즐랜드주 골드코스트의 로열파인스GC(파72·6443야드)에서 열린 대회 둘쨋날 버디 5개,보기 1개로 4언더파 68타를 쳐 합계 12언더파 132타로 2위 미셸 엘리스(호주)에게 ...

    한국경제 | 2007.02.09 00:00 | 한은구

  • '슈퍼샷' 터졌다 … 안선주, ANZ마스터스 첫날 단독선두

    무명선수들을 길러 '더 큰 무대'로 보내는 것으로 정평나 있는 하이마트. 하이마트에는 신지애(19)와 안선주(20)라는 '쌍두마차'가 있다. 지난해에는 신지애가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 상금왕·대상·신인왕·최소타수상 등을 휩쓸었는데 올해는 안선주의 기세가 심상치 않다. 안선주는 8일 호주 골드코스트의 로열파인스리조트(파72)에서 열린 호주·유럽LPGA투어 ANZ레이디스마스터스 첫날 캐리 웹,로라 데이비스 등 내로라하는 세계적 선수들을 제치고 순위표 ...

    한국경제 | 2007.02.08 00:00 | 김경수

  • thumbnail
    '골프 심리상담사' 우선영 박사의 신지애 훈련비법 들어보니…

    타이거 우즈,미셸 위 등 유명 골퍼들은 대회에 나갈 때마다 '심리상담사'가 따라붙는다. 골프 기술 외에 자신의 심리를 컨트롤할 수 있는 능력이 중요하기 때문이다. 호주에서 8일 개막하는 ANZ레이디스마스터스에 출전하는 신지애(19·하이마트)도 심리상담사가 그림자처럼 따라다닌다. 세종대 무용학과를 졸업하고 경희대와 건국대에서 스포츠심리학을 전공한 우선영 박사(33·사진)다. 우 박사는 원래 발레를 전공했고 스포츠댄스 선수로 활약한 경력이 있다. ...

    한국경제 | 2007.02.07 00:00 | 한은구

  • 한국여자골프 상금 1∼3위 US여자오픈 출전

    ... USGA는 최근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린 연례총회에서 US여자오픈 예선 면제 선수에 전년도 KLPGA 상금랭킹 1∼3위 선수를 포함시키기로 결정했다. 이에 따라 6월 노스캐롤라이나주 파인니들스에서 열릴 2007년 US여자오픈에는 신지애(19.하이마트), 박희영(20.이수건설), 최나연(20.SK텔레콤) 등 2006년 KLPGA 상금랭킹 1∼3위 선수들이 예선없이 출전하게 됐다. USGA는 지금까지 유럽여자프로골프투어(LET) 상금랭킹 1~3위와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 ...

    연합뉴스 | 2007.02.07 00:00

  • thumbnail
    우승 필수조건은 파5홀 2온 … ANZ레이디스마스터스 8일 개막

    ... 네 차례나 했다. 출전하면 우승 아니면 2위를 한 '찰떡궁합' 대회다. 웹의 우승을 저지할 만한 선수로는 역시 파5홀에서 '2온'을 하며 버디를 잡아낼 수 있는 '장타자'들이 꼽힌다. 지난주 호주여자오픈에서 공동 5위를 기록한 신지애(19·하이마트)는 국제대회 경험이 많지 않지만 다크호스로 지목받고 있다. 신지애는 지난주 호주여자오픈 4라운드 동안 총 13개의 버디 가운데 70%인 9개를 파5홀에서 잡았다. 신지애는 "그동안 꾸준히 웨이트 트레이닝을 한 ...

    한국경제 | 2007.02.06 00:00 | 한은구

  • 한국여자골프, 호주 무대 2주 연속 출장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호주 원정대'가 유럽여자프로골프투어(LET) 대회에 2주 연속 도전한다. 신지애(19.하이마트)와 박희영(20.이수건설), 최나연(20.SK텔레콤) 등 국내파 13명과 호주교포 양희영(18.삼성전자)은 8일부터 11일까지 총상금 48만유로를 걸고 호주 골드코스트 로열파인스리조트(파72.6천443야드)에서 열리는 ANZ레이디스마스터스에 출전한다. 특히 작년 이 대회에서 LET 투어 사상 최연소 우승 기록을 수립한 뒤 ...

    연합뉴스 | 2007.02.0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