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061-3070 / 3,15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LPGA 한국 선수들 안방에서 시즌 11승 사냥

    ... 안시현(22), 2004년 챔피언 박지은(27.나이키골프), 지난해 우승컵의 주인공 이지영(21.하이마트) 등 역대 챔피언도 모두 모습을 드러낸다. 이와 함께 한국프로골프 사상 처음으로 시즌 상금 3억원을 돌파하는 '슈퍼루키' 신지애(18.하이마트)와 박희영(19.이수건설), 최나연(19.SK텔레콤), 문현희(23.휠라코리아), 송보배(20.슈페리어) 등 한국여자프로골프 간판 선수들도 출사표를 냈다. 화려한 한국 선수들의 면면에 비해 다소 무게감이 떨어지나 미국 ...

    연합뉴스 | 2006.10.24 00:00

  • 한일여자프로골프 한국팀 '와일드 카드'에 관심

    ... 이선화(20.CJ), 박세리(29.CJ), 이미나(25.KTF) 가 뽑혔고 JLPGA 투어에서는 전미정(24), 이지희(27), 신현주(26.하이마트)가 선발됐다. 경쟁이 치열했던 한국여자프로골프에서 태극마크의 영광을 안은 선수는 '슈퍼루키' 신지애(18.하이마트)와 박희영(19.이수건설), 그리고 최나연(19.SK텔레콤)이다. 누가 봐도 한국여자프로골프를 대표하는 최강 라인업이다. 그러나 주최측이 재량껏 선발하는 '와일드 카드' 한 장은 아직 미정이다. 와일드카드는 대회 타이틀 ...

    연합뉴스 | 2006.10.24 00:00

  • thumbnail
    이번에도 '신데렐라' 탄생할까 ‥ 美LPGA 코오롱-하나은행챔피언십 27일 티샷

    ... 시드 확보)를 함께 챙기며 하루아침에 스타가 됐다. 그 때문에 국내 개최 5년째인 이 대회는 '신데렐라 산실'로 불린다. 올해도 출전 선수 69명 가운데 안시현과 이지영의 대를 이을 만한 선수들이 즐비하다. 그 선두는 단연 신지애(18·하이마트).신지애는 시즌 평균타수 69.58타로 유일하게 60타대 스코어를 유지하고 있으며,한국프로골프 사상 처음으로 시즌상금 3억원을 돌파한 주인공이다. 그만큼 안정적으로 경기를 하고 있다는 얘기다. 그외에도 박희영...

    한국경제 | 2006.10.24 00:00 | 김경수

  • thumbnail
    18세 신지애 新바람 났네..하이트컵 최종R 문현희와 연장

    ... 러프로 보낸 다음 아이언으로 세컨드샷을 했다. 우드로 무리하게 거리를 내기보다 해저드 앞까지 안전하게 보낸 뒤 파만 하겠다는 전략을 세웠다. 그것이 화근이었다. 서드샷은 미스가 나며 그린 앞 해저드로 빠지고 말았다. 그 사이 신지애(18·하이마트)는 웨지로 서드샷을 홀 60cm 옆에 떨구며 버디를 예약했다. 문현희가 더블보기를 하면 연장으로 가야 할 상황.문현희는 자신이 좋아하는 거리에서 드롭한 뒤 다섯 번째 샷을 했다. 그러나 홀을 7m나 지나쳤고 가까스로 ...

    한국경제 | 2006.10.22 00:00 | 한은구

  • [하이트여자골프] 문현희, 천신만고 끝에 첫 우승

    ...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에서 처음으로 우승컵에 입을 맞췄다. 2003년 프로에 입문한 문현희는 22일 경기도 여주시 블루헤런골프장(파72.6천406야드)에서 열린 KLPGA 제7회 하이트컵 여자프로골프챔피언십 최종일 3라운드에서 `슈퍼 루키' 신지애(18.하이트마트)와 6언더파 210타로 비긴 뒤 연장 두번째 홀에서 승리를 결정지어 1억원 상금을 받았다. 2005년 1월 대만에서 열린 레이디스 아시안골프투어(LAGT) 유이챔피언십 우승 이후 1년 9개월만에 안아 보는 우승컵이며 ...

    연합뉴스 | 2006.10.22 00:00

  • thumbnail
    문현희, 연장전서 웃었다 ‥ 하이트컵서 국내 첫승

    ... 러프로 날아가자 아이언으로 세컨드 샷을 했다. 우드로 무리하게 거리를 내기보다 해저드 앞까지 안전하게 보낸 뒤 파만 하겠다는 전략.그것이 화근이었다. 서드샷 미스가 나며 볼이 그린 앞 해저드로 빠지고 말았다. 그 사이 신지애(18·하이마트)는 웨지로 서드 샷을 홀 60cm 옆에 떨구며 버디를 예약했다. 문현희가 더블 보기를 하면 연장으로 가야 할 상황.문현희는 자신이 좋아하는 거리에서 드롭한 뒤 다섯 번째 샷을 했다. 그러나 홀을 7m나 지나쳤고 가까스로 ...

    한국경제 | 2006.10.22 00:00 | 한은구

  • [하이트여자골프] 신지애, 상금 3억원 돌파 예약

    '슈퍼루키' 신지애(18.하이마트)가 한국 프로골프 사상 첫 시즌 상금 3억원 돌파를 예약했다. 신지애는 21일 경기도 여주시 블루헤런골프장(파72.6천406야드)에서 열린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제7회 하이트컵여자프로골프챔피언십 2라운드에서 버디 4개와 보기 1개를 묶어 3언더파 69타를 쳐 문현희(23.휠라코리아)와 함께 중간합계 6언더파 138타로 이틀 연속 공동 선두를 달렸다. 공동3위 그룹을 3타차로 따돌리며 문현희와 최종 라운드에서 ...

    연합뉴스 | 2006.10.21 00:00

  • thumbnail
    한ㆍ미 LPGA투어 신인왕 맞대결 ‥ 신지애 "장군이오!", 하이트컵 1R 3언더 공동선두

    한국과 미국 LPGA투어 신인왕 맞대결에서 신지애(18·하이마트)가 한 발 앞서 나갔다. 신지애는 20일 경기도 여주 블루헤런GC(파72·6406야드)에서 열린 한국여자프로골프 '제7회 하이트컵 여자프로골프챔피언십' 1라운드에서 3언더파 69타를 쳐 문현희(23·휠라코리아)와 공동선두를 달렸다. 미국 신인왕인 이선화(20·CJ)는 1언더파 71타로 공동 7위. 동반 플레이를 한 신지애와 이선화는 초반 긴장한 듯 경기가 잘 풀리지 않았다. 이선화는 ...

    한국경제 | 2006.10.20 00:00 | 한은구

  • 한국-미국 여자골프 신인왕 맞대결

    ... 상금 1억원)을 내걸고 20일부터 22일까지 경기 여주 블루헤런골프장(파72.6천406야드)에서 열린다. 특히 이번 대회에는 올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신인왕이 확정된 이선화(20.CJ)와 KLPGA 신인상이 유력한 신지애(18.하이마트)의 샷 대결이 관심을 모은다. 작년 대회 챔피언이기도 한 이선화는 올해 LPGA 1승과 함께 기복이 없는 꾸준한 성적을 거둬 신인왕에 등극했다. 표정의 변화가 없어 `돌부처'라는 별명을 얻은 이선화는 이번 대회에 ...

    연합뉴스 | 2006.10.18 00:00

  • thumbnail
    韓-美 신인왕 한판 붙어볼까..우승상금 1억 하이트챔피언십 20일 개막

    ... 하이트컵여자프로골프챔피언십'에서다. 이 대회는 66명의 프로만 출전해 커트 탈락 없이 진행되며 총상금은 4억원,우승상금은 1억원이다. 올해 미국 LPGA투어 신인상 수상이 확정된 이선화(20·CJ)와 한국에서 신인상 수상이 유력한 신지애(18·하이마트)가 그 주인공.이선화는 지난해 이 대회 챔피언으로 타이틀 방어에 나서고 있으며 신지애는 신인상과 함께 상금왕 타이틀까지 노리고 있어 반드시 우승을 해야만 하는 입장이다. 이선화는 올해 미국 25개 대회에 나가 1승과 ...

    한국경제 | 2006.10.18 00:00 | 한은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