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081-3090 / 3,19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신지애, 여자골프 상금 4억원 돌파 도전

    시즌 최종전에서 우승하면 4관왕도 확정 `슈퍼루키' 신지애(18.하이마트)가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사상 처음으로 시즌 상금 4억원 돌파에 도전한다. 올해 14개 대회에서 3억6천여만원의 상금을 모은 신지애는 24일부터 사흘 간 제주 서귀포의 스카이힐제주골프장(파72.6천303야드)에서 열리는 ADT CAPS 챔피언십에 출전한다. 이 대회에는 총 상금 3억원에 우승상금 6천만원이 걸려 있어 신지애가 우승하면 시즌 상금이 4억원을 넘어서게 ...

    연합뉴스 | 2006.11.22 00:00

  • thumbnail
    신지애 'V 피날레' 대단한 도전 ‥ 상금 4억 돌파ㆍ10년만의 4승ㆍ평균 60대 타수

    올해 한국여자프로골프에 데뷔해 바로 '정상'에 오른 신지애(18·하이마트). 이미 신인상뿐만 아니라 상금왕,대상(MVP) 등 주요 3개상(일명 트리플 크라운)을 휩쓴 상태다. 지금까지 신인이 상금왕에 오른 경우는 박세리(29·CJ) 송보배(20·슈페리어) 등에 이어 세 번째. 신지애는 시즌 최종전인 'ADT CAPS 챔피언십'(24~26일·제주 스카이힐CC·총상금 3억원)에서 박세리와 송보배가 이루지 못했던 시즌 상금 4억원 돌파와 시즌 평균 ...

    한국경제 | 2006.11.22 00:00 | 한은구

  • [오리엔트차이나오픈골프] 신지애, 중국서 시즌 3승 우승

    올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에서 최고 시즌을 보내고 있는 신지애(18.하이마트)가 중국에서 세 번째 우승컵을 수집했다. 신지애는 19일 중국 푸젠(福建)성 샤먼(廈門)시 오리엔트골프장(파72.6천489야드)에서 열린 오리엔트차이나레이디스오픈 마지막 날 3타를 줄여 4라운드 최종합계 17언더파 271타로 우승했다. 이미 다승왕과 상금왕, 신인왕을 확정지은 신지애는 KLPGA 사상 처음으로 중국에서 열린 대회를 우승하면서 올해 최고의 선수임을 ...

    연합뉴스 | 2006.11.19 00:00

  • [오리엔트차이나오픈골프] 신지애, 공동선두 도약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의 `슈퍼 루키' 신지애(18.하이마트)가 중국 무대를 평정할 태세다. 신지애는 17일 중국 푸젠(福建)성 샤먼(廈門)시 오리엔트골프장(파72.6천489야드)에서 열린 오리엔트차이나레이디스오픈 2라운드에서 6언더파 66타를 쳐 중간 합계 6언더파 138타로 김보경(20.이동수패션)과 공동 선두로 도약했다. 첫날 타수를 줄이지 못해 공동 15위에 그쳤던 신지애는 이날 보기없이 버디만 6개를 솎아내면서 공동 선두로 ...

    연합뉴스 | 2006.11.17 00:00

  • KLPGA 중국대회 16일 개막

    ... 오리엔트골프장(파72.6천489야드)에서 열린다. 아시아 여자골프 선수들이 주축으로 유럽과 미국을 포함해 132명이 출전하는 이번 대회에 한국은 38명이 참가, 우승을 노린다. 특히 KLPGA 상금왕과 대상, 신인상을 사실상 확정지은 신지애(18.하이마트)를 포함한 박희영(19.이수건설), 최나연(19.SK텔레콤), 안선주(19.하이마트)의 `10대 4인방'은 강력한 우승 후보들이다. 중국 선수들은 실력이 한 수 아래인데다 유럽과 미국 국적의 선수들도 그다지 위협적이지 않아 ...

    연합뉴스 | 2006.11.14 00:00

  • thumbnail
    임은아 첫승에 최다상금 '기쁨두배' … KB스타투어 4차전

    ... 2언더파 70타를 쳐 최종합계 7언더파 281타로 2위 김보미(24)를 2타차로 제치고 생애 첫승을 달성했다. 우승상금은 여자대회로는 가장 많은 1억2500만원. 임은아는 이로써 지난해 PAVV인비테이셔널에서 박희영에게 7타차 역전을 허용하며 우승컵을 빼앗긴 뼈아픈 기억에서 벗어났다. 문수영(22)이 합계 4언더파 284타로 3위,신지애(18·하이마트) 최나연(19·SK텔레콤) 임지나(19)가 합계 3언더파 285타로 공동 4위를 차지했다.

    한국경제 | 2006.11.12 00:00 | 한은구

  • [KB여자골프] 임은아, 1억2천500만원 주인공

    ... '톱10' 입상이 한 번도 없었던 김보미는 이날 3언더파 69타를 치며 합계 5언더파 283타로 준우승을 차지하면서 4천250만원의 거액을 챙기는 파란을 연출했다. 3타를 줄인 문수영(22)이 합계 4언더파 284타로 3위까지 순위를 끌어 올렸고 '슈퍼루키' 신지애(18.하이마트)는 임지나, 최나연(19.SK텔레콤)와 함께 공동 4위(3언더파 285타)에 올라 상금왕을 사실상 굳혔다. (서울연합뉴스) 권 훈 기자 khoon@yna.co.kr

    연합뉴스 | 2006.11.12 00:00

  • [KB여자골프] 임은아, 이틀 연속 단독 선두

    ... 치러지는 까닭에 아직 2라운드가 남아 있어 그가 우승까지 내달릴 지는 미지수. 상금랭킹 9위에 올라 있는 실력파 홍란(20.이수건설)이 2언더파 70타를 치며 3언더파 141타로 단독 2위로 올라섰을 뿐 아니라 강력한 우승 후보인 신지애(18.하이마트), 박희영(19.이수건설), 최나연(19.SK텔레콤)도 약속이나 한 듯 1언더파 71타를 치며 일제히 상승세로 돌아섰다. KB 국민은행 스타투어 3차대회 우승자인 최나연은 합계 1언더파 143타로 임은아에 5타차 공동 ...

    연합뉴스 | 2006.11.10 00:00

  • [KB여자골프] 임은아 "이번에는 역전 불허"

    ... 4차전에 출전하는 탓에 국내 대회는 이번이 마지막"이라면서 "그래서 꼭 우승하고 싶다"고 다짐했다. 강력한 우승 후보로 꼽히던 상위 랭커들의 발걸음이 무거웠던 것도 임은아에게는 희소식. 상금랭킹 1위를 달리고 있는 '슈퍼루키' 신지애(18.하이마트)는 후반 9개홀에서 버디없이 더블보기 1개와 보기 2개를 쏟아내는 난조 끝에 2오버파 74타로 부진했다. 2언더파로 순항하던 신지애는 14번홀(파3)에서 티샷이 홀을 살짝 비켜가는 홀인원성 버디 기회를 맞았으나 어이없는 ...

    연합뉴스 | 2006.11.09 00:00

  • 한국 남녀 프로골프 상금왕 경쟁 분수령

    ...)이 이 대회에서 상금왕의 주인을 가리게 된다. 여자프로골프는 우승 상금 1억2천500만원 짜리 초특급 대회인 KB 국민은행 스타투어 4차전을 9일부터 4라운드로 치른다. 2위 박희영(19.이수건설)을 넉넉하게 앞서고 있는 신지애(18.하이마트)가 우승하면 사실상 상금왕 경쟁이 끝나지만 마지막 역전 기회를 맞은 박희영의 각오도 만만치 않다. 중국 상하이에서 9일부터 12일까지 열리는 유럽프로골프 투어 HSBC챔피언스도 놓칠 수 없는 경기. PGA 투어 ...

    연합뉴스 | 2006.11.0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