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081-3090 / 3,20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골프계] 신지애, KLPGA 첫 5관왕

    '슈퍼 루키' 신지애(18·하이마트)가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사상 첫 5관왕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신지애는 7일 서울 임피리얼팰리스호텔에서 열린 2006한국여자프로골프대상 시상식에서 대상과 신인상,상금왕,다승왕,최소타수상을 한꺼번에 받았다. KLPGA대상은 1999년 제정된 이래 2002년부터 2004년까지 연속 3관왕(대상·신인상·상금왕)이 배출되기도 했으나 5관왕이 나오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한국경제 | 2006.12.07 00:00 | 김경수

  • [한일여자골프] 한국, 5년 연속 우승 파란 불

    ... 차례로 승전보를 전하면서 승기를 잡았다. 이븐파 72타를 쳐 우에다 모모코(77타)를 압도해 승점 2를 보탠 장정은 통산 한일전 최다 승점(16점)을 올린 선수가 됐다. 이어 이번에 처음 대표팀 유니폼을 입은 '슈퍼루키' 신지애(18.하이마트)와 이지영(21.하이마트)이 승리하면서 한국은 기분좋게 첫날을 마감했다. 와일드카드로 대표선수가 된 이지영은 출전선수 24명 가운데 혼자 언더파 스코어(71타)를 냈다. 일본은 12명 가운데 11번째 경기에 나선 ...

    연합뉴스 | 2006.12.02 00:00

  • [한일여자골프] 1라운드 대진 "질 선수가 없네"

    ... 모로미자토는 올해 LPGA 투어에서 16차례 출전해 고작 7차례 컷을 통과했을 뿐 상금 순위 110위에 그친 선수다. 우승은 없지만 상금랭킹 20위를 차지한 이지영에 비할 선수가 아니다. 올해 한국여자프로골프를 독무대로 만든 신지애(18.하이마트)는 일본에서 2승을 올린 나카타 미에(30)와 1라운드를 치르게 됐지만 나카타 역시 한일전은 처음이라 꿀릴 게 없다. 2년 연속 출전하는 박희영(19.이수건설)은 올해 처음 일본 대표팀에 선발된 이지마 아키네(23)와 ...

    연합뉴스 | 2006.12.01 00:00

  • thumbnail
    코리아 영파워 "일본쯤이야" ‥ 한ㆍ일 여자골프 국가대항전 내달 2일 개막

    ... 이선화(20·CJ) 이미나(25·KTF)를 비롯 '와일드 카드' 이지영(21·하이마트),올해 일본LPGA투어에서 7승을 합작한 전미정(24) 이지희(27) 신현주(26·하이마트) 등이 뽑혔다. 여기에 올시즌 한국LPGA 5관왕에 오른 신지애(18·하이마트)와 박희영(19·이수건설) 최나연(19·SK텔레콤)등 '영파워'가 가세했다. 한국팀은 30대 이상의 선수가 없고 평균연령이 23.9세다. 일본팀의 평균 연령 28.3세에 비해 5세가량 낮다. 일본팀은 '샛별' 미야자토 ...

    한국경제 | 2006.11.28 00:00 | 김경수

  • thumbnail
    윤지원 "나도 스타" ‥ 프로데뷔 5년만에 첫 우승

    ...에 이어 시즌 3승을 노렸던 홍진주는 17번홀(167야드)에서 약 6m 거리의 버디퍼트가 홀을 살짝 비켜간 데다 18번홀에서 두번째샷을 벙커에 빠뜨리는 바람에 마지막 버디기회를 놓치고 말았다. 이미 올시즌 상금왕을 확정지은 신지애(18·하이마트)는 이븐파 216타로 공동 6위에 머물러 한국여자골프 사상 최초로 단일시즌 상금 4억원벽 돌파에는 실패했다. 그러나 시즌 평균타수 69.72타로 한국여자골프 사상 최초로 60대 타수를 기록한 선수가 됐다. 김경수 ...

    한국경제 | 2006.11.26 00:00 | 김경수

  • [여자골프 결산] 무서운 10대들, KLPGA 접수

    18세 신지애, 최고의 스타로 부상 26일 ADT캡스챔피언십을 마지막으로 막을 내린 2006년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는 그 어느 때 보다도 강한 10대 돌풍이 몰아쳤다. 올 시즌 KLPGA가 주최한 15개 대회에서 탄생한 우승자는 12명. 이 가운데 신지애(18.하이마트)와 박희영(19.이수건설), 안선주(19.하이마트), 최나연(19.SK텔레콤) 4명이 만 스무살을 넘기지 않은 10대들이다. 우승자 12명 중 절반을 넘지 않는 숫자지만 ...

    연합뉴스 | 2006.11.26 00:00

  • [ADT챔피언십골프] 윤지원, 데뷔 5년만에 우승

    ... 싶다"며 눈물을 흘렸다. 2위로 출발했던 홍진주(23.이동수패션)는 전반에 파 행진을 하다 후반에만 보기 2개를 기록하는 바람에 합계 2언더파 214타, 2위로 마감했다. 한편 시즌 4승과 시즌 상금 4억원 돌파를 노렸던 신지애(18.하이마트)는 버디 3개를 보기 3개로 맞바꾸며 타수를 줄이지 못해 이븐파 216타로 공동 6위에 그쳤다. 하지만 신지애는 올 시즌 상금왕과 대상, 신인왕, 다승왕(3승)을 모두 휩쓴데 이어 시즌 평균 타수 69.72타로 ...

    연합뉴스 | 2006.11.26 00:00

  • 女골프월드컵 '빅3' 불참

    ... 뜻을 대회조직위원회에 통보했다. 이에 따라 지난해 챔피언팀 스웨덴은 카린 코크와 헬렌 알프레드손이 나선다. 랭킹 2위 로레나 오초아(멕시코)와 3위 캐리 웹(호주)도 소렌스탐과 비슷한 이유로 출전하지 않기로 했다. 한국은 김영(26·신세계)과 신지애(18·하이마트)가 대표로 나서고 미국은 노장 줄리 잉스터와 팻 허스트가 출전한다. 총 22개국이 참가하는 이번 대회는 내년 1월19일부터 사흘간 남아공 선시티의 게리 플레이어CC에서 열린다.

    한국경제 | 2006.11.24 00:00 | 한은구

  • thumbnail
    '붉은 진주' V피날레 지켜보라

    ... 생애 최고의 해였던 만큼 국내 마지막 대회도 멋있게 장식하고 싶다"고 말했다. 문수영(22)이 이븐파 72타로 단독 3위에 올랐고 서희경(20·하이트) 윤채영(19) 한민지(21) 등이 합계 1오버파 73타로 공동 4위 그룹을 형성했다. 사상 첫 시즌 상금 4억원 돌파에 도전하고 있는 상금랭킹 1위 신지애(18·하이마트)는 2오버파 74타를 쳐 박희영(19·이수건설) 등과 공동 7위에 포진했다. 한은구 기자 tohan@hankyung.com

    한국경제 | 2006.11.24 00:00 | 한은구

  • thumbnail
    홍진주, 이번에도 빛날까 ‥ ADT챔피언십 첫날 공동선두

    ... 경기를 풀어 나갔다. 11번홀에서 첫 버디를 낚았으나 13번홀에서 보기를 하며 주춤했다. 그러나 파5홀인 14,18번홀에서 잇따라 버디를 잡아내며 언더파 성적을 냈다. 문수영(22)이 이븐파 72타로 단독 3위에 올랐고 서희경(20·하이트) 윤채영(19) 한민지(21) 등이 합계 1오버파 73타로 공동 4위 그룹을 형성했다. 신지애(18·하이마트)는 2오버파 74타를 쳐 공동 7위에 포진했다. 한은구 기자 tohan@hankyung.com

    한국경제 | 2006.11.24 00:00 | 한은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