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01-3110 / 3,19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LPGA 한국 선수들 안방에서 시즌 11승 사냥

    ... 안시현(22), 2004년 챔피언 박지은(27.나이키골프), 지난해 우승컵의 주인공 이지영(21.하이마트) 등 역대 챔피언도 모두 모습을 드러낸다. 이와 함께 한국프로골프 사상 처음으로 시즌 상금 3억원을 돌파하는 '슈퍼루키' 신지애(18.하이마트)와 박희영(19.이수건설), 최나연(19.SK텔레콤), 문현희(23.휠라코리아), 송보배(20.슈페리어) 등 한국여자프로골프 간판 선수들도 출사표를 냈다. 화려한 한국 선수들의 면면에 비해 다소 무게감이 떨어지나 미국 ...

    연합뉴스 | 2006.10.24 00:00

  • thumbnail
    18세 신지애 新바람 났네..하이트컵 최종R 문현희와 연장

    ... 러프로 보낸 다음 아이언으로 세컨드샷을 했다. 우드로 무리하게 거리를 내기보다 해저드 앞까지 안전하게 보낸 뒤 파만 하겠다는 전략을 세웠다. 그것이 화근이었다. 서드샷은 미스가 나며 그린 앞 해저드로 빠지고 말았다. 그 사이 신지애(18·하이마트)는 웨지로 서드샷을 홀 60cm 옆에 떨구며 버디를 예약했다. 문현희가 더블보기를 하면 연장으로 가야 할 상황.문현희는 자신이 좋아하는 거리에서 드롭한 뒤 다섯 번째 샷을 했다. 그러나 홀을 7m나 지나쳤고 가까스로 ...

    한국경제 | 2006.10.22 00:00 | 한은구

  • thumbnail
    문현희, 연장전서 웃었다 ‥ 하이트컵서 국내 첫승

    ... 러프로 날아가자 아이언으로 세컨드 샷을 했다. 우드로 무리하게 거리를 내기보다 해저드 앞까지 안전하게 보낸 뒤 파만 하겠다는 전략.그것이 화근이었다. 서드샷 미스가 나며 볼이 그린 앞 해저드로 빠지고 말았다. 그 사이 신지애(18·하이마트)는 웨지로 서드 샷을 홀 60cm 옆에 떨구며 버디를 예약했다. 문현희가 더블 보기를 하면 연장으로 가야 할 상황.문현희는 자신이 좋아하는 거리에서 드롭한 뒤 다섯 번째 샷을 했다. 그러나 홀을 7m나 지나쳤고 가까스로 ...

    한국경제 | 2006.10.22 00:00 | 한은구

  • [하이트여자골프] 문현희, 천신만고 끝에 첫 우승

    ...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에서 처음으로 우승컵에 입을 맞췄다. 2003년 프로에 입문한 문현희는 22일 경기도 여주시 블루헤런골프장(파72.6천406야드)에서 열린 KLPGA 제7회 하이트컵 여자프로골프챔피언십 최종일 3라운드에서 `슈퍼 루키' 신지애(18.하이트마트)와 6언더파 210타로 비긴 뒤 연장 두번째 홀에서 승리를 결정지어 1억원 상금을 받았다. 2005년 1월 대만에서 열린 레이디스 아시안골프투어(LAGT) 유이챔피언십 우승 이후 1년 9개월만에 안아 보는 우승컵이며 ...

    연합뉴스 | 2006.10.22 00:00

  • [하이트여자골프] 신지애, 상금 3억원 돌파 예약

    '슈퍼루키' 신지애(18.하이마트)가 한국 프로골프 사상 첫 시즌 상금 3억원 돌파를 예약했다. 신지애는 21일 경기도 여주시 블루헤런골프장(파72.6천406야드)에서 열린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제7회 하이트컵여자프로골프챔피언십 2라운드에서 버디 4개와 보기 1개를 묶어 3언더파 69타를 쳐 문현희(23.휠라코리아)와 함께 중간합계 6언더파 138타로 이틀 연속 공동 선두를 달렸다. 공동3위 그룹을 3타차로 따돌리며 문현희와 최종 라운드에서 ...

    연합뉴스 | 2006.10.21 00:00

  • thumbnail
    한ㆍ미 LPGA투어 신인왕 맞대결 ‥ 신지애 "장군이오!", 하이트컵 1R 3언더 공동선두

    한국과 미국 LPGA투어 신인왕 맞대결에서 신지애(18·하이마트)가 한 발 앞서 나갔다. 신지애는 20일 경기도 여주 블루헤런GC(파72·6406야드)에서 열린 한국여자프로골프 '제7회 하이트컵 여자프로골프챔피언십' 1라운드에서 3언더파 69타를 쳐 문현희(23·휠라코리아)와 공동선두를 달렸다. 미국 신인왕인 이선화(20·CJ)는 1언더파 71타로 공동 7위. 동반 플레이를 한 신지애와 이선화는 초반 긴장한 듯 경기가 잘 풀리지 않았다. 이선화는 ...

    한국경제 | 2006.10.20 00:00 | 한은구

  • thumbnail
    韓-美 신인왕 한판 붙어볼까..우승상금 1억 하이트챔피언십 20일 개막

    ... 하이트컵여자프로골프챔피언십'에서다. 이 대회는 66명의 프로만 출전해 커트 탈락 없이 진행되며 총상금은 4억원,우승상금은 1억원이다. 올해 미국 LPGA투어 신인상 수상이 확정된 이선화(20·CJ)와 한국에서 신인상 수상이 유력한 신지애(18·하이마트)가 그 주인공.이선화는 지난해 이 대회 챔피언으로 타이틀 방어에 나서고 있으며 신지애는 신인상과 함께 상금왕 타이틀까지 노리고 있어 반드시 우승을 해야만 하는 입장이다. 이선화는 올해 미국 25개 대회에 나가 1승과 ...

    한국경제 | 2006.10.18 00:00 | 한은구

  • 한국-미국 여자골프 신인왕 맞대결

    ... 상금 1억원)을 내걸고 20일부터 22일까지 경기 여주 블루헤런골프장(파72.6천406야드)에서 열린다. 특히 이번 대회에는 올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신인왕이 확정된 이선화(20.CJ)와 KLPGA 신인상이 유력한 신지애(18.하이마트)의 샷 대결이 관심을 모은다. 작년 대회 챔피언이기도 한 이선화는 올해 LPGA 1승과 함께 기복이 없는 꾸준한 성적을 거둬 신인왕에 등극했다. 표정의 변화가 없어 `돌부처'라는 별명을 얻은 이선화는 이번 대회에 ...

    연합뉴스 | 2006.10.18 00:00

  • 이지연 생애 첫 우승

    ... '2006 메리츠솔모로클래식'(총상금 3억원)에서 생애 첫 우승컵을 안았다. 이지연은 15일 경기도 여주 솔모로CC 퍼시몬ㆍ체리코스(파71·6095야드)에서 열린 대회 3라운드에서 5언더파 66타를 쳐 최종합계 6언더파 207타로 신지애(18·하이마트), 김소희(24·빈폴골프), 홍종진(18) 등 2위 그룹을 3타차로 제쳤다. 2002년 프로로 전향한 이지연은 미국으로 건너가 LPGA 2부 퓨처스투어에서 뛰다가 퀄리파잉스쿨을 거쳐 2003년 정규투어에 진출했으나 성적이 ...

    한국경제 | 2006.10.15 15:37

  • thumbnail
    최진호ㆍ이지연 "첫승 신고합니다"

    ... 퀄리파잉스쿨을 재수하는 등 조건부 출전으로 투어생활을 하고 있는 '무명'선수다. 이지연은 5,6번홀 연속 버디에 이어 9번홀에서 짜릿한 이글을 성공시켜 선두로 도약했다. 시즌 3승과 '단일 시즌 상금 사상 첫 3억원 돌파'를 노렸던 신지애(18·하이마트)는 이날 무려 5타를 줄이며 합계 3언더파 210타로 김소희(24·빈폴골프) 홍종진(18) 등과 공동 2위에 올랐다. 서예선(35·하이마트)이 합계 1언더파 212타로 단독 5위,송보배(20·슈페리어) 이가나(19) ...

    한국경제 | 2006.10.15 00:00 | 한은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