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21-3130 / 3,15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신지애, 첫날 5언더 단독 선두 ‥ 한국여자오픈골프선수권

    신지애(18·하이마트·PRGR)가 태영배 제20회 한국여자오픈골프선수권대회 1라운드에서 단독선두에 나섰다. ▶오후 4시 현재 신지애는 19일 경기도 용인 태영CC(파72·6992야드)에서 열린 대회 첫날 5언더파 67타를 쳐 아마추어 송민영 등 2위그룹에 2타 앞섰다. 지난해 아마추어 신분으로 SK엔크린인비테이셔널에서 우승한 뒤 프로로 전향한 신지애는 데뷔 첫해부터 발군의 기량을 과시하고 있다. 올시즌 개막전 휘닉스파크클래식과 지난주 끝난 ...

    한국경제 | 2006.05.19 00:00 | 한은구

  • [한국여자오픈골프] 신지애, 첫날 선두

    신지애(18.하이마트)가 여자 골프 메이저대회인 한국여자오픈 첫날 단독 선두에 나섰다. 신지애는 19일 경기 용인 태영골프장(파72.6천395야드)에서 열린 태영배 제20회한국여자오픈선수권대회 1라운드에서 버디 6개와 보기 1개로 5언더파 67타를 쳐 `얼짱' 최나연(19.SK텔레콤)을 1타차로 제쳤다. 신지애는 작년 SK엔크린인비테이셔널에서 아마추어 신분으로 쟁쟁한 프로들을 제치고 우승을 차지한 뒤 올해 프로 무대에 뛰어든 당찬 `루키'. ...

    연합뉴스 | 2006.05.19 00:00

  • 여자프로골프 최고 권위 한국여자오픈 19일 개막

    ... 초반의 신예들의 각축전이라는 사실이 전과 다소 달라진 점. 올해 국내 무대 1인자 자리를 놓고 시즌 초반부터 팽팽한 힘겨루기를 벌이고 있는 동갑내기 3인방 박희영(19.이수건설), 최나연(19.SK텔레콤), 안선주(19.하이마트)와 신지애(18.하이마트), 송보배(20.슈페리어)의 경쟁 구도에 작년 우승자 이지영(21.하이마트)가 뛰어들어 변수로 등장했다. 지난해 신인으로 생애 첫 우승을 한국여자오픈에서 따냈던 이지영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CJ나인브릿지클래식을 ...

    연합뉴스 | 2006.05.17 00:00

  • thumbnail
    안선주, 16언더 최다 언더파 'V샷' ‥ KB 스타투어 1차전

    ... 우승 타이기록으로 2004년 CJ나인브릿지클래식에서 박지은(27·나이키),1995년 크리스찬디올오픈에서 박세리(29·CJ)가 각각 작성한 적이 있다. 통산 2승을 노렸던 최나연은 합계 15언더파 201타로 1타 차 2위에 머물렀고,신지애(18·하이마트)가 14언더파 202타로 3위에 올랐다. 휘닉스파크클래식에 이어 2개 대회 연속 우승을 노렸던 박희영은 합계 10언더파 206타로 4위에 그쳤다. 한은구 기자 tohan@hankyung.com

    한국경제 | 2006.05.14 00:00 | 김경수

  • [KB스타투어골프] 안선주, 이틀째 선두

    ... 프로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하면서 프로로 직행한 최나연, 박희영과 달리 안선주는 지난해 2부투어를 거치느라 프로 데뷔는 한 해 늦었다. 작년 SK엔크린인비테이셔널에서 아마추어 고교생 신분으로 우승을 차지, 올해 안선주와 신인왕을 다투는 신지애(18.하이마트)도 10언더파 134타로 공동 3위에 올라 4파전이 될 전망이다. 최나연과 동반 플레이에 나선 안선주는 최나연과 순위표 맨 윗자리를 뺐고 뺏기는 치열한 접전을 펼쳤다. 14번홀(파4)과 15번홀(파3)에서 연속 버디를 ...

    연합뉴스 | 2006.05.12 00:00

  • thumbnail
    안선주 'No보기 행진' 단독선두 ‥ KB국민은행 스타투어 2R

    ... '노보기' 플레이를 펼쳤다. 최나연은 15번홀까지 5타를 줄이며 한때 2타차 선두를 달렸으나 16번홀에서 3퍼트로 보기를 한 뒤 전날 이글을 기록했던 '이지홀' 17번홀(파4·318야드)에서 파에 그치며 17,18번홀에서 연속버디를 잡은 안선주에게 선두자리를 내줬다. 박희영과 신지애(18·하이마트·PRGR)는 이날 나란히 6언더파 66타를 쳐 합계 10언더파 134타로 공동 3위를 달렸다. 88CC=한은구 기자 tohan@hankyung.com

    한국경제 | 2006.05.12 00:00 | 한은구

  • thumbnail
    KB스타투어골프, '얼짱' 최나연 공동 선두

    ... 2년차 무명 김정아(20)는 5언더파 67타를 쳐 3위를 달린 가운데 올해 2개 대회 연속 우승을 노리는 박희영도 선두는 내줬지만 강력한 장타와 힘이 넘치는 '명품' 아이언샷을 앞세워 4언더파 68타를 때려내 우승 후보로서 손색이 없는 플레이를 펼쳤다. 안선주와 신인왕을 다투고 있는 신지애(18.하이마트)와 공은정(21.하이마트) 등도 68타를 쳐 박희영과 함께 공동4 위에 올랐다. (용인연합뉴스) 권 훈 기자 khoon@yna.co.kr

    연합뉴스 | 2006.05.11 00:00

  • thumbnail
    그린 우승경쟁 다시 불붙었다

    ...야드)에서 3일간 열린다. 휘닉스파크클래식에서 우승한 박희영(19·이수건설)이 시즌 2연승에 도전한다. 이에 맞서 3년 연속 한국여자프로골프 MVP를 탐내고 있는 송보배(20·슈페리어),최나연(19·SK텔레콤),'슈퍼루키' 신지애(18·하이마트) 등이 치열한 우승경쟁을 벌일 것으로 전망된다. ○바이런넬슨챔피언십 =고국에서 멋진 샷을 � 고국에서 멋진 샷을 보여주고 떠난 최경주(36·나이키골프)는 미 PGA투어 바이런넬슨챔피언십(총상금 620만달러)에 ...

    한국경제 | 2006.05.09 00:00 | 한은구

  • 5월 둘째주 풍성한 골프 이벤트

    ... 송보배(20.슈페리어) 등 한국여자프로골프에서 1인자로 꼽혔던 선배들의 대를 이을 독보적 존재로 자리 매김할 전망이다. 박희영의 독주 조짐을 저지할 후보군도 만만치는 않다. 김혜정(20.LIG-김영주골프)과 최나연(19.SK텔레콤) 등 프로 입문 동기들과 3년 연속 한국여자프로골프 MVP를 탐내고 있는 송보배, 그리고 '슈퍼루키' 신지애(18.하이마트) 등도 시즌 첫 우승컵을 노린다. (서울연합뉴스) 권 훈 기자 khoon@yna.co.kr

    연합뉴스 | 2006.05.09 00:00

  • 프로골퍼 강경남ㆍ신지애, PRGR과 용품 후원계약

    일본 골프클럽메이커인 PRGR는 28일 한국남자프로골프 2005년 신인왕 강경남(22·삼화저축은행)과 지난해 한국여자프로골프 아마추어 자격으로 SK엔크린인비테이셔널에서 우승한 신지애(18·하이마트)와 용품 계약을 맺었다. PRGR는 미국 LPGA투어에서 뛰고 있는 송아리(19)도 후원하고 있다. 또 세계적 보안경비업체 ADT의 한국 법인인 ADTCAPS는 조미현(26)과 후원 계약을 체결했다. 계약금은 의류와 용품 지원 등을 합쳐 7000...

    한국경제 | 2006.04.28 00:00 | 한은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