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51-3160 / 3,17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송보배-박희영 "내가 첫 그린챔프" ‥ KLPGA 개막전 26일 티오프

    ... 들어 아시아여자프로골프투어 말레이시아오픈과 마카오챔피언십 등 2승을 수확한 지은희(20·LIG) 등이 치열한 경쟁을 벌일 것으로 예상된다. 주목할만한 신인으로는 지난해 아마추어 신분으로 'SK엔크린인비테이셔널' 우승컵을 꿰찼던 신지애(18·하이마트)를 꼽을 수 있다. 신지애는 지난 1월 대만-재팬프렌드십토너먼트에서 프로 첫 우승을 차지하며 올해도 돌풍을 예고했다. 아마추어 시절 박희영과 쌍벽을 이뤘던 안선주(19·하이마트)도 주목대상이다. MBC ESPN이 ...

    한국경제 | 2006.04.25 00:00 | 한은구

  • [대만여자골프] 신지애, 프로 데뷔 첫 우승

    지난해 한국 여자아마추어골프 무대를 석권했던 신지애(18.하이마트)가 프로 데뷔 이후 첫 우승의 기쁨을 누렸다. 신지애는 21일 대만 창궁골프장(파72)에서 열린 코사이도 대만-일본프렌드십골프토너먼트(총상금 1억4천만원) 최종 라운드에서 3오버파 75타를 쳐 3라운드 합계 2오버파 218타로 정상에 올랐다. 이날 유일한 언더파 스코어(67타)를 낸 쳉야니(대만)를 1타차로 제친 신지애는 지난해 11월 프로로 전향한 지 2개월만에 프로 대회 우승컵을 ...

    연합뉴스 | 2006.01.21 00:00

  • 박희영, 대만 로열오픈골프 우승

    ... 아마추어 선수가 1위를 하는 바람에 우승상금을 차지하는 행운을 누리기도 했었다. 박희영은 우승의 여세를 몰아 19일부터 대만에서 열리는 코사이도 대만-일본 프렌드십대회에 지난 대회 챔피언 자격으로 출전, 2년 연속 우승을 노린다. 한편 아마추어 신분으로 지난해 SK인비테이셔널에서 우승한 신지애(18.하이마트)는 2언더파 214타로 9위에 올라 프로전향 이후 가진 데뷔무대에서 가능성을 보였다. (서울=연합뉴스) 최태용 기자 cty@yna.co.kr

    연합뉴스 | 2006.01.15 00:00

  • thumbnail
    [푸껫마스터스골프] 박희영, 2위로 우승상금

    ... 머물렀던 박희영은 2라운드에서 2언더파 70타를 치며 공동 9위까지 올라섰고 최종 라운드에서 데일리베스트인 68타를 기록하며 단독 2위까지 껑충 뛰어올랐다. 2라운드까지 공동 2위에 올라 우승을 넘봤던 지은희(19.이동수골프)와 신지애(17.함평골프고)는 최종일 오버파를 쳐 각각 3위와 공동 4위에 그쳤다. 올해 KLPGA 정규투어인 SK엔크린 인비테이셔널에서 아마추어 신분으로 우승을 차지하며 화려하게 프로에 데뷔한 신지애는 프로자격으로 출전한 첫 대회에서 ...

    연합뉴스 | 2005.12.18 00:00

  • 송보배, 한국여자프로골프대상 2년연속 수상

    ... 가운데 인기 가수 공연과 골프웨어 패션쇼 등이 펼쳐지는 등 성대하게 치러졌다. 다음은 수상자 명단. ▲대상= 송보배(국내), 장정(국외) ▲상금왕= 배경은 ▲최저타수상= 송보배 ▲신인상= 박희영 ▲올해의 아마추어상= 신지애 ▲인기상= 최나연 ▲올해의 베스트샷상= 이가나 ▲베스트드레서상= 홍진주 ▲매너상= 이오순 ▲공로패= 김양옥(㈜로드랜드 회장), 정홍희(㈜로드랜드 회장) ,원명수(메리츠화재㈜ 대표이사 사장), 김주형(CJ㈜ 대표이사 사장) ▲감사패= ...

    연합뉴스 | 2005.12.05 00:00

  • [여자골프 결산] 거센 신예 돌풍에 절대 강자 실종

    ... '춘추전국시대' 연출에 한 몫했다. 올해 우승자 11명 가운데 이지영, 최나연(18.SK텔레콤), 박희영(18.이수건설), 이가나(18.르꼬끄골프), 김혜정(19) 등 5명이 신인. 또 아마추어 신분으로 SK엔크린 인비테이셔널 우승컵을 가져간 신지애(18.함평골프고)와 2년차 최우리(20.김영주골프)까지 포함하면 사실상 7명의 챔피언이 신예들로 채워진 셈이다. 해외파의 활약도 돋보였다. 생애 처음 상금왕을 차지한 배경은(20.CJ)과 하이트컵여자오픈 우승자 이선화(19.CJ)는 ...

    연합뉴스 | 2005.11.07 00:00

  • 9월 넷째주 국내외서 화려한 골프쇼

    ... 돌풍에 휘말려 이렇다할 스타 플레이어없이 진행되고 있는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판도는 파브인비테이셔널에서 또 한번 요동을 칠 것으로 보인다. 올해 KLPGA는 지금까지 6개 정규 대회에서 줄리 잉스터(미국)와 아마추어 신지애(함평골프고) 2명을 뺀 나머지 4개 대회 우승자가 모두 다른 것은 남자프로골프와 닮은 꼴. 더구나 작년 상금왕 송보배(19.슈페리어)가 1승을 챙긴 가운데 3승을 이지영(20.이동수F&G), 최나연(18.SK텔레콤), 그리고 ...

    연합뉴스 | 2005.09.20 00:00

  • thumbnail
    신지애 '프로 언니들' 눌렀다‥SK엔크린 11언더 첫승

    "하늘에 계신 어머니께 도와달라고 기도했습니다." 지난 2003년 11월 교통사고로 어머니를 잃은 아마추어 골퍼 신지애(17·함평골프고2)가 SK엔크린인비테이셔널 여자골프대회(총상금 4억원)에서 프로들을 제치고 감격의 우승컵을 안았다. 국가대표인 신지애는 11일 경기도 이천의 BA비스타 골프장(파72·6350야드)에서 열린 대회 3라운드에서 2언더파 70타를 쳐 최종합계 11언더파 205타로 2위 배경은(20·CJ)을 2타차로 제치고 우승했다. ...

    한국경제 | 2005.09.11 00:00 | 한은구

  • thumbnail
    "하늘나라 엄마, 저 해냈어요"‥아마추어 신지애 온갖 역경딛고 우승감격

    ... 11일 경기 이천의 BA비스타 골프장(파72·6350야드)에서 열린 SK엔크린인비테이셔널 3라운드에서 2언더파 70타를 쳐 최종 합계 11언더파 205타로 2위 배경은(20·CJ)을 2타 차로 제치고 우승한 여고생 아마추어 골퍼 신지애(17·함평골프고 2년)는 우승 소감을 이렇게 밝혔다. 골프 국가대표로 올 시즌 아마추어 무대에서 5승을 쓸어담으며 주목받고 있는 선수지만 신지애는 어린 나이에 감당하기 어려운 역경을 이겨낸 주인공이기도 하다. 지난 2003년 11월 ...

    한국경제 | 2005.09.11 00:00 | 이정환

  • [SK여자골프] 아마추어 신지애, 우승

    아마추어 국가대표 신지애(17.함평골프고)가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최고 상금이 걸린 SK엔크린인비테이셔널(총상금 4억원)에서 내로라하는 프로 언니들을 제치고 정상에 올랐다. 신지애는 11일 경기도 이천의 BA비스타골프장(파72.6천350야드)에서 열린 대회 최종 라운드에서 2언더파 70타를 쳐 3라운드 합계 11언더파 205타로 배경은(19.CJ)의 추격을 2타차로 따돌렸다. 이로써 신지애는 박세리, 김미현, 이미나, 김주미, 송보배, ...

    연합뉴스 | 2005.09.1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