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1-120 / 36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월드컵개막] ① '축구 제전' 15일 킥오프…우승 경쟁 시작

    ... 사상 역대 두 번째 원정 16강 진출을 타진한다. 1954년 스위스 대회를 시작으로 통산 열 번째이자 9회 연속 월드컵 본선 무대를 밟은 한국은 원정 무대에서는 2010년 남아공 대회 16강 진출이 최고 성적이었다. 그러나 신태용호가 16강에 오르려면 험난한 가시밭길을 통과해야 한다. F조 조별리그 상대가 우승 후보 독일과 북중미의 '강호' 멕시코, 북유럽의 '복병' 스웨덴으로 객관적인 전력에서 한국을 앞서기 때문이다. 신태용호는 불행 중 ...

    한국경제 | 2018.06.12 07:44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스웨덴의 포백 수비진 '막강 방패' 약점 없나?

    아우구스틴손-그란크비스트-린델로프-루스티 철벽 방어 제공권 우세에도 '느린 발'…빠른 공격으로 기회 만들어야 2018 러시아 월드컵 조별리그 첫 경기에서 신태용호와 맞붙는 '바이킹군단' 스웨덴이 믿는 구석은 수비진의 견고한 방패다. 스웨덴은 끈끈한 수비 조직력을 앞세워 월드컵 유럽예선에서 네덜란드를 따돌린 뒤 플레이오프에서도 이탈리아를 제치고 본선행 티켓을 따냈다. 유럽예선 A조에 묶였던 스웨덴은 6승 ...

    한국경제 | 2018.06.11 07:00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황희찬 빠진' 신태용호, 손흥민-김신욱 듀오 뜰까?

    황희찬 허벅지 부상으로 세네갈전 결장…김신욱 원톱-투톱 관심 이승우 역할은?…공격형 미드필더 또는 처진 스트라이커 전망 2018 러시아 월드컵 개막을 코앞에 둔 신태용호가 황희찬(잘츠부르크)의 부상으로 '플랜A 공격조합' 가동이 어렵게 되면서 11일 마지막 비공개 모의고사에 어떤 카드를 쓸지 관심을 끌고 있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축구대표팀은 11일(한국시간) 밤 10시 30분 오스트리아 그뢰디히 다스골트베르크 ...

    한국경제 | 2018.06.11 06:59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오스트리아 악몽' 구자철 '기회의 땅' 만들까?

    2010년 남아공 월드컵 직전 오스트리아 전훈서 대표팀 '낙마' 아픔 "4년간 월드컵 생각하지 않은 적 없다…스웨덴전 맞춰 준비하겠다" 2018 러시아월드컵 개막을 앞둔 신태용호의 미드필더 구자철(29·아우크스부르크)은 대표팀이 전지훈련 중인 오스트리아가 '기회의 땅'이지만 한 때는 기억하기도 싫은 악몽의 장소였다. 2009년 국제축구연맹(FIFA) 이집트 20세 이하(U-20) ...

    한국경제 | 2018.06.11 06:59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위장 선발' 신태용호 '진짜' 베스트 11은?

    "김신욱 기용은 트릭…이승우-문선민 움직임 보기 위한 것" 2018 러시아 월드컵을 준비하는 신태용호가 11일 세네갈과 비공개 평가전부터 가동할 '진짜' 베스트 11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신태용 감독은 7일 볼리비아 평가전에서 '위장 선발' 카드를 썼지만, 공격진은 손흥민(토트넘)과 황희찬(잘츠부르크) 투톱이 사실상 고정됐다. '손-황 듀오'는 앞선 오스트리아로 이동하기 ...

    한국경제 | 2018.06.08 13:42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볼리비아 무딘 창끝… 점검받지 못한 '완전체 수비진'

    7개월 만에 호흡 맞춘 장현수-김영권 센터백 듀오 볼리비아 약한 공격력에 조직력 점검 기회 살리지 못해 신태용호(號)가 볼리비아를 상대로 포백 수비라인의 조직력 점검에 나섰지만, 볼리비아의 무딘 공격력에 이렇다 할 점검을 받지 못했다. 축구대표팀은 7일 오스트리아 인스브루크의 티볼리노이 스타디움에서 열린 볼리비아와의 평가전에서 득점 없이 0-0으로 비겼다. 전반 초반 우세한 경기를 펼치고도 득점을 내지 못했고, 후반에는 움직임까지 둔해지며 ...

    한국경제 | 2018.06.08 05:16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교체선수 손흥민이 본 황희찬 "좀 더 침착하게 했으면"

    한국 축구 대표팀의 공격수 손흥민(토트넘)은 자타공인 신태용호의 에이스다.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에선 황희찬(잘츠부르크)과 주전 투톱으로 나설 가능성이 매우 크다. 그는 최근 평가전에서도 꾸준히 황희찬과 선발로 출전해 좋은 움직임을 보였다. 그러나 손흥민은 7일(한국시간) 오스트리아 인스브루크 티볼리노이 스타디움에서 열린 볼리비아와 평가전 선발명단에서 빠졌다. 월드컵에서 만나는 스웨덴, 멕시코에 전력을 노출하지 않겠다는 ...

    한국경제 | 2018.06.08 05:15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걱정`..약체 볼리비아와 무승부

    신태용호가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을 앞둔 마지막 `공개 모의고사`에서 답답한 플레이로 실망감을 주며 남미의 `복병` 볼리비아와 헛심 공방을 벌였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7일(한국시간) 오스트리아 인스브루크의 티볼리노이 스타디움에서 전후반 90분 공방을 펼친 끝에 볼리비아와 득점 없이 0-0으로 비겼다. 이로써 러시아 월드컵을 앞둔 마지막 공개 평가전에서 자신감을 충전하려던 신태용호는 소득 없이 평가전을 ...

    한국경제TV | 2018.06.07 23:50

  • thumbnail
    한국 Vs 볼리비아 결국 `무승부`…골 결정력 부족 탓?

    신태용호가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을 앞둔 마지막 `공개 모의고사`에서 답답한 플레이로 실망감을 주며 남미의 `복병` 볼리비아와 헛심 공방을 벌였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7일(한국시간) 오스트리아 인스브루크의 티볼리노이 스타디움에서 전후반 90분 공방을 펼친 끝에 볼리비아와 득점 없이 0-0으로 비겼다. 이로써 러시아 월드컵을 앞둔 마지막 공개 평가전에서 자신감을 충전하려던 신태용호는 소득 없이 평가전을 ...

    한국경제TV | 2018.06.07 23:09

  • thumbnail
    [가자! 러시아 월드컵] 만만한 상대 없는 F조… '바이킹의 후예' 스웨덴 무조건 잡아라

    ‘북유럽의 복병’ 스웨덴(18일)-‘북중미의 강호’ 멕시코(24일)-‘디펜딩 챔피언 전차군단’ 독일(27일). 2018 러시아월드컵에서 한국호가 격돌할 F조 상대팀이다. 한국팀은 이들을 상대로 2승1패 또는 1승2무 이상의 성적을 거둬야 16강 티켓을 확실히 거머쥘 수 있다. 만만한 상대는 한 팀도 없다. 1승은 물론 승점 1점을 따낼 수 있을지도 미지수다. ‘건곤일척...

    한국경제 | 2018.06.06 14:52 | 이관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