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1-140 / 36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박지성 "이승우의 당돌함이 자극제 될 것"…예언 적중?

    ... 측면 미드필더로 선발 출전해 후반 15분 손흥민(토트넘)의 선제골을 배달하며 2-0 승리에 힘을 보탰다. 이승우는 후반 40분 박주호(울산)로 교체될 때까지 80분 동안 특유의 활발한 움직임으로 2018 러시아 월드컵을 준비하는 신태용호의 새로운 활력소로 떠올랐다. 신태용 감독도 경기 후 이승우에 대해 "역시 악착같고, 센스가 있었다. 20세 이하 대표팀에서 같이 있었기 때문에 제가 뭘 원하는지 파악했고, 원하는 플레이를 알아채서 잘 해줬다"며 ...

    한국경제 | 2018.05.29 16:18 | YONHAP

  • thumbnail
    손흥민·문선민 연속골…신태용호, 온두라스전 2-0 승리

    A매치 데뷔전 이승우 첫 도움…황희찬도 골 합작 2018 러시아 월드컵을 앞둔 축구 대표팀이 온두라스와의 '월드컵 모의고사'에서 기분 좋은 승리를 거뒀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축구 대표팀은 28일 오후 대구스타디움에서 열린 평가전에서 손흥민(토트넘)과 문선민(인천)의 연속 골에 힘입어 2-0으로 승리했다. 투톱으로 출격한 대표팀 에이스 손흥민은 0-0 균형이 이어지던 후반 14분 이승우의 패스를 받아 감각적인 ...

    한국경제 | 2018.05.28 21:56 | YONHAP

  • thumbnail
    신태용호, 온두라스와 '월드컵 모의고사' 치를 대구에 입성

    '피로 누적' 선수들 배려해 버스 대신 KTX 타고 이동 27일 공식 훈련…28일 오후 8시 온두라스와 평가전 2018 러시아 월드컵을 준비하는 신태용호 태극전사들이 온두라스와 최종 모의고사 1차전을 벌일 달구벌에 입성했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축구대표팀 선수들은 26일 오전 파주 축구대표팀트레이닝센터(NFC)에서 훈련을 진행한 뒤 오후 KTX 편을 이용해 대구에 도착했다. 선수들은 통상 지방으로 이동할 때 대표팀 ...

    한국경제 | 2018.05.26 17:49 | YONHAP

  • thumbnail
    신태용호, 파주훈련 종료… 평가전 결전지 대구로 출발

    "팀 분위기 수습과 새 전술 훈련에 집중"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월드컵 16강 진출을 노리는 축구대표팀이 첫 소집 장소인 파주국가대표트레이닝센터(NFC)에서의 훈련을 모두 마쳤다. 대표팀은 26일 오전 파주NFC에서 약 한 시간 반가량 팀 훈련을 진행했다. 허리 통증을 안고 있는 주장 기성용(스완지시티), 발목을 삔 장현수(FC도쿄), 무릎 부상에서 회복 중인 김진수, 피로누적을 호소한 이재성(이상 전북)...

    한국경제 | 2018.05.26 14:14 | YONHAP

  • thumbnail
    신태용호, 국내 평가전서 '임시 등번호' 사용

    등번호는 월드컵 최종 엔트리 23명 추린 후 확정 2018 러시아월드컵에 출전하는 축구대표팀은 국내에서 열리는 두 차례 평가전에서 '임시 등번호'를 사용하기로 했다. 축구대표팀 관계자는 26일 "아직 월드컵 최종 엔트리가 확정되지 않은 상태라 국내에선 미확정 등번호를 달고 뛰기로 했다"고 전했다. 선수들은 28일 대구에서 열리는 온두라스전과 6월 1일 전주에서 소화하는 보스니아전에 임시 번호를 달고 뛴다. ...

    한국경제 | 2018.05.26 11:08 | YONHAP

  • thumbnail
    신태용호 '캡틴'에 기성용…한국축구 월드컵 주장 계보는?

    ... 이어 월드컵 대표팀 '완장' 신태용 감독 취임 후 손흥민 등 후배에 '형님 리더십' 발휘 한국 축구대표팀의 간판 미드필더 기성용(29·스완지시티)이 2018 러시아 월드컵에 출전하는 신태용호의 '캡틴'으로 선수들을 이끈다. 기성용은 신태용 감독이 공식적으로 발표하지는 않았지만 대표팀의 주장으로 사실상 내정됐다. 아직 월드컵 최종 엔트리(23명)가 아닌 소집명단(26명)이라서 주장과 부주장 공식 임명 절차를 ...

    한국경제 | 2018.05.24 07:24 | YONHAP

  • thumbnail
    '26명' 신태용호 생존경쟁… 손흥민 '짝 찾기' 본격화

    ... 추리기 작업 손흥민의 투톱 파트너는?…황희찬 유력 속 경쟁 구도 신태용 감독 "이승우·구자철·문선민도 투톱 후보" 2018 러시아 월드컵 본선 무대에 오르기 위한 신태용호 예비 태극전사들의 생존경쟁이 본격적으로 시작된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축구대표팀에 소집된 선수들은 지난 21일 서울광장에서 월드컵 출정식을 하고 오후 파주 축구대표팀트레이닝센터(NFC)로 이동해 30분 약식 훈련으로 소집 첫날을 ...

    한국경제 | 2018.05.23 07:00 | YONHAP

  • thumbnail
    신태용 감독 "이승우·구자철·문선민으로 투톱 만들 수 있다"

    이근호 부상 낙마에 "추가 발탁하지 않고 팀 꾸려나갈 것" 축구대표팀의 핵심 공격수 이근호(강원)를 잃은 신태용 감독은 미드필더 자원에서 공격의 해법을 찾겠다고 밝혔다. 신태용 감독은 22일 인터뷰에서 이근호의 부상 낙마에 관해 "이근호는 마지막 월드컵이라 생각하고 2018 러시아월드컵을 준비해왔다"라며 "안타까운 마음을 숨길 수 없다"라고 말했다. 이어 "대표팀 최고참으로서 ...

    한국경제 | 2018.05.22 11:00 | YONHAP

  • thumbnail
    신태용 "스웨덴과 1차전 통쾌한 반란의 시작"

    ... 승리를 시작으로 기대 이상의 좋은 성적을 내 통쾌한 반란을 일으키겠다”고 다짐했다. 한국은 이번 대회에서 2010년 남아프리카공화국 대회 이후 8년 만에 원정 월드컵 16강을 노린다. 스웨덴은 첫 상대로 ‘신태용호’가 꼭 넘어야 할 상대로 꼽힌다. 4년 전 대표팀의 막내에서 ‘에이스’로 거듭난 손흥민의 어깨도 무겁다. 손흥민은 월드컵을 앞두고 “잠을 잘 때도 월드컵 꿈을 꿨다”며 &...

    한국경제 | 2018.05.21 17:58 | 조희찬

  • thumbnail
    신태용호, 통쾌한 반란 꿈꾸며 월드컵 향해 출항

    ... "3전 전패 우려 깨고 통쾌한 반란 일으키겠다" 권창훈 부상으로 소집서 제외…2차례 평가전 후 6월 3일 출국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에서 사상 두 번째 원정 16강 진출을 노리는 신태용호가 대표선수 소집과 함께 출항했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축구대표팀은 21일 오전 11시 30분 서울시청 앞 서울광장에 모여 월드컵 출정식을 하고 러시아 월드컵을 향한 첫발을 내디뎠다. 선수들은 영화제의 스타처럼 화려한 스포트라이트를 ...

    한국경제 | 2018.05.21 11:3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