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61-170 / 35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차이코프스키TV | 러시아에 뜨는 신태용호, <2018 러시아 월드컵> 조별경기 개최 도시 ① 니즈니노브고로드

    2018년, 신태용호가 러시아에 뜬다. 국민들의 불안감과 기대감을 싣고 그들이 떠나는 러시아. 그중 조별경기가 치러지는 세 개의 도시들을 짚어본다.러시아 문화를 읽어나가는 티비텐플러스 는 12월 첫째 주와 둘째 주에 걸쳐 한국 축구 국가대표팀, 신태용호가 내년 조별리그 3경기를 치르게 될 도시들을 소개했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축구 국가대표팀은 내년 러시아월드컵 조별리그 3경기를 치르게 될 도시는 니즈니노브고로드, 로스토프나도누, 카잔 세 ...

    한국경제TV | 2017.12.21 18:31

  • thumbnail
    7년7개월 만에 일본 축구 꺾고… 역전 드라마 쓴 신태용호 '금의환향'

    신태용호(號)가 금의환향했다. 7년7개월의 ‘무승 징크스’를 완전히 깨트린 한일전 4 - 1 대승이 전리품이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일본 도쿄에서 열린 2017 동아시아축구연맹(EAFF) E-1 챔피언십을 마치고 17일 오후 김포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했다. 지난 6일 도쿄에 입성한 대표팀은 8일부터 열린 이번 대회에서 2승 1무로 2회 연속 우승을 차지했다. 대표팀은 중국과의 1차전에서 2-2 무승부로 불안하게 출발했다. ...

    한국경제 | 2017.12.17 17:52 | 최진석

  • thumbnail
    '4골 폭발' 한국, 7년7개월 만에 일본 격파... 통쾌한 '도쿄대첩'

    ... 한국이 일본에 세 골 차로 이긴 건 1982년 한일 정기전 3-0 승리 이후 무려 35년 만이다. 한국은 그동안 일본과 맞대결에서 5경기 연속 무승(3무 2패) 행진 중이었다. 2018 러시아 월드컵 개막을 6개월여 앞둔 신태용호는 올해 마지막 A매치에서 '영원한 라이벌' 일본에 대승을 거두고 E-1 챔피언십 트로피를 차지해 자신감을 충전하고 월드컵 본선 준비에 나설 수 있게 됐다. 신태용 감독은 한일전에 이근호(강원)와 김신욱을 공격 쌍두마차로 ...

    한국경제 | 2017.12.16 21:14 | YONHAP

  • 축구 한일전 'D-1', 신태용호 마지막 훈련 보안유지

    2017 동아시아축구연맹(EAFF) E-1 챔피언십 정상을 놓고 한일전을 펼치는 축구 국가대표팀이 비공개 훈련으로 마지막 담금질을 마쳤다.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축구 대표팀은 15일 일본 도쿄의 아지노모토 스타디움 웨스트필드에서 다음 날 일본과의 대회 최종 3차전에 대비한 훈련을 진행했다.지난 12일 북한과의 2차전에서 1-0으로 승리한 대표팀은 다음 날 선발과 교체 선수로 이원화한 회복훈련을 소화했고, 14일에는 휴식을 취했다.재충전으로 사기를...

    한국경제TV | 2017.12.15 19:44

  • 한일전 앞둔 신태용호, `특급` 보안…"기자실 폐쇄 후 전술 훈련"

    한일전을 앞둔 신태용호가 철두철미한 보안을 유지하고 있다.오늘(15일) 오전 한국 축구대표팀은 일본 도쿄의 아지노모토 웨스트훈련장에서 2017 동아시아축구연맹(EAFF) E-1 챔피언십 한일전 경기를 앞두고 훈련을 가졌다. 이날 훈련은 초반 15분만 공개한 뒤 전면 비공개로 이루어졌다. 특히 취재진에 주어지는 기자실이 전술 훈련 시작과 함께 폐쇄되어 눈길을 끌었다. 대표팀 측은 "훈련장 구조가 보안 상 취약하다"고 배경을 밝혔다.신태용 감독은 한일전을 ...

    한국경제TV | 2017.12.15 13:36

  • thumbnail
    '중국전 무승부' 신태용 "수비진 몸 무거웠다…많이 아쉬워"

    2017 동아시아축구연맹(EAFF) E-1 챔피언십 첫 경기에서 중국과 승패를 가리지 못한 한국 남자 대표팀의 신태용 감독은 결과에 진한 아쉬움을 나타냈다. 신 감독은 9일 일본 도쿄의 아지노모토 스타디움에서 열린 대회 첫 경기 중국전에서 2-2로 비긴 뒤 "전반에 좋은 찬스를 많이 살리지 못했고 이후 후반에 동점을 내줬다"면서 "많이 아쉽다"고 말했다. 이날 한국은 2-1로 리드하던 후반 31분 위다바오...

    한국경제 | 2017.12.09 19:34 | YONHAP

  • thumbnail
    신태용호, 무승부보다 더 아쉬운 '흔들린 수비 조직력'

    중국에 2실점 허용…측면·중앙 수비 집중력 보완 숙제 사실상 2018 러시아 월드컵 무대의 후방을 책임질 수비진들이 한 수 아래 전력으로 평가되는 중국에 무려 2실점 하면서 신태용호의 수비 조직력 관리에 빨간불이 들어왔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축구대표팀은 9일 일본 도쿄의 아지노모토 스타디움에서 열린 중국과 2017 동아시아축구연맹(EAFF) E-1 챔피언십 개막전에서 2-1로 앞서가던 후반 31분 동점 골을 내주면서 ...

    한국경제 | 2017.12.09 19:33 | YONHAP

  • thumbnail
    신태용호, 중국 격파 원톱으로 '김신욱 투입'

    '창사 참사' 이후 약 9개월 만에 명예회복을 노리는 한국 축구대표팀이 중국전에서 김신욱(전북)을 원톱으로 배치했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9일 오후 4시 30분 일본 도쿄 아지노모토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17 동아시아축구연맹(EAFF) E-1 챔피언십 중국과 첫 경기에서 김신욱을 최전방 원톱으로 하는 4-2-3-1 전술을 빼 들었다. 2선은 왼쪽부터 염기훈(수원)과 이명주(서울), 이재성(전북)이 책임지고...

    한국경제 | 2017.12.09 15:23 | YONHAP

  • thumbnail
    신태용호, 운명의 한일전서 7년 만의 '도쿄 대첩' 꿈꾼다

    러시아 월드컵 6개월 앞두고 16일 '숙적' 일본과 도쿄서 대결 2010년 도쿄서 한일전 승리한 이후 E-1 챔피언십서 우승 다툼 신태용호가 일본의 심장부에서 7년 만의 '도쿄 대첩' 재현을 노린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6일 일본 도쿄에 도착해 하룻밤을 보내고 개막(8일) 하루 앞으로 다가온 2017 동아시아축구연맹(EAFF) E-1 챔피언십(옛 동아시안컵)을 대비한 본격적인 담금질에 들어갔다. ...

    한국경제 | 2017.12.07 10:19 | YONHAP

  • 손흥민 6호골 `팡팡`...미소 짓는 신태용?

    ... 것이다.이날 아포엘전에서는 오른쪽 미드필더로 출전해서 득점에 성공했고, 시즌 첫 골을 기록한 9월 도르트문트전에서는 왼쪽 미드필더로 나섰다.갈수록 살아나는 손흥민 골 득점력은 2018 러시아월드컵 본선에서 쉽지 않은 경기들을 앞두고 있는 신태용호에게 희망의 빛이다.손흥민 골이 내년 여름까지도 살아있다면 스웨덴, 멕시코, 독일과의 러시아월드컵 조별리그 경기에서도 대한민국호를 살릴 수 있기 때문이다.손흥민 6호골 이미지 = 연합뉴스이슈팀 문이영 기자 iyoung@wowtv....

    한국경제TV | 2017.12.07 09: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