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71-180 / 36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축구 한일전 'D-1', 신태용호 마지막 훈련 보안유지

    2017 동아시아축구연맹(EAFF) E-1 챔피언십 정상을 놓고 한일전을 펼치는 축구 국가대표팀이 비공개 훈련으로 마지막 담금질을 마쳤다.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축구 대표팀은 15일 일본 도쿄의 아지노모토 스타디움 웨스트필드에서 다음 날 일본과의 대회 최종 3차전에 대비한 훈련을 진행했다.지난 12일 북한과의 2차전에서 1-0으로 승리한 대표팀은 다음 날 선발과 교체 선수로 이원화한 회복훈련을 소화했고, 14일에는 휴식을 취했다.재충전으로 사기를...

    한국경제TV | 2017.12.15 19:44

  • 한일전 앞둔 신태용호, `특급` 보안…"기자실 폐쇄 후 전술 훈련"

    한일전을 앞둔 신태용호가 철두철미한 보안을 유지하고 있다.오늘(15일) 오전 한국 축구대표팀은 일본 도쿄의 아지노모토 웨스트훈련장에서 2017 동아시아축구연맹(EAFF) E-1 챔피언십 한일전 경기를 앞두고 훈련을 가졌다. 이날 훈련은 초반 15분만 공개한 뒤 전면 비공개로 이루어졌다. 특히 취재진에 주어지는 기자실이 전술 훈련 시작과 함께 폐쇄되어 눈길을 끌었다. 대표팀 측은 "훈련장 구조가 보안 상 취약하다"고 배경을 밝혔다.신태용 감독은 한일전을 ...

    한국경제TV | 2017.12.15 13:36

  • thumbnail
    '중국전 무승부' 신태용 "수비진 몸 무거웠다…많이 아쉬워"

    2017 동아시아축구연맹(EAFF) E-1 챔피언십 첫 경기에서 중국과 승패를 가리지 못한 한국 남자 대표팀의 신태용 감독은 결과에 진한 아쉬움을 나타냈다. 신 감독은 9일 일본 도쿄의 아지노모토 스타디움에서 열린 대회 첫 경기 중국전에서 2-2로 비긴 뒤 "전반에 좋은 찬스를 많이 살리지 못했고 이후 후반에 동점을 내줬다"면서 "많이 아쉽다"고 말했다. 이날 한국은 2-1로 리드하던 후반 31분 위다바오...

    한국경제 | 2017.12.09 19:34 | YONHAP

  • thumbnail
    신태용호, 무승부보다 더 아쉬운 '흔들린 수비 조직력'

    중국에 2실점 허용…측면·중앙 수비 집중력 보완 숙제 사실상 2018 러시아 월드컵 무대의 후방을 책임질 수비진들이 한 수 아래 전력으로 평가되는 중국에 무려 2실점 하면서 신태용호의 수비 조직력 관리에 빨간불이 들어왔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축구대표팀은 9일 일본 도쿄의 아지노모토 스타디움에서 열린 중국과 2017 동아시아축구연맹(EAFF) E-1 챔피언십 개막전에서 2-1로 앞서가던 후반 31분 동점 골을 내주면서 ...

    한국경제 | 2017.12.09 19:33 | YONHAP

  • thumbnail
    신태용호, 중국 격파 원톱으로 '김신욱 투입'

    '창사 참사' 이후 약 9개월 만에 명예회복을 노리는 한국 축구대표팀이 중국전에서 김신욱(전북)을 원톱으로 배치했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9일 오후 4시 30분 일본 도쿄 아지노모토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17 동아시아축구연맹(EAFF) E-1 챔피언십 중국과 첫 경기에서 김신욱을 최전방 원톱으로 하는 4-2-3-1 전술을 빼 들었다. 2선은 왼쪽부터 염기훈(수원)과 이명주(서울), 이재성(전북)이 책임지고...

    한국경제 | 2017.12.09 15:23 | YONHAP

  • thumbnail
    신태용호, 운명의 한일전서 7년 만의 '도쿄 대첩' 꿈꾼다

    러시아 월드컵 6개월 앞두고 16일 '숙적' 일본과 도쿄서 대결 2010년 도쿄서 한일전 승리한 이후 E-1 챔피언십서 우승 다툼 신태용호가 일본의 심장부에서 7년 만의 '도쿄 대첩' 재현을 노린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6일 일본 도쿄에 도착해 하룻밤을 보내고 개막(8일) 하루 앞으로 다가온 2017 동아시아축구연맹(EAFF) E-1 챔피언십(옛 동아시안컵)을 대비한 본격적인 담금질에 들어갔다. ...

    한국경제 | 2017.12.07 10:19 | YONHAP

  • 손흥민 6호골 `팡팡`...미소 짓는 신태용?

    ... 것이다.이날 아포엘전에서는 오른쪽 미드필더로 출전해서 득점에 성공했고, 시즌 첫 골을 기록한 9월 도르트문트전에서는 왼쪽 미드필더로 나섰다.갈수록 살아나는 손흥민 골 득점력은 2018 러시아월드컵 본선에서 쉽지 않은 경기들을 앞두고 있는 신태용호에게 희망의 빛이다.손흥민 골이 내년 여름까지도 살아있다면 스웨덴, 멕시코, 독일과의 러시아월드컵 조별리그 경기에서도 대한민국호를 살릴 수 있기 때문이다.손흥민 6호골 이미지 = 연합뉴스이슈팀 문이영 기자 iyoung@wowtv....

    한국경제TV | 2017.12.07 09:53

  • thumbnail
    신태용호 내년 1월 '중동 전훈' 추진… 내주 베이스캠프 확정

    ... 아랍에미리트(UAE)를 비롯한 중동지역을 1순위 후보지로 검토하고 있으며, 전훈 기간 평가전 상대도 섭외 중"이라고 전했다. 내년 1월에는 국제축구연맹(FIFA)이 정한 A매치(국가대표팀간 경기) 데이가 없다. 이 때문에 신태용호는 시즌 중인 손흥민(토트넘)과 기성용(스완지시티), 황희찬(잘츠부르크), 권창훈(디종), 구자철(아우크스부르크) 등 유럽파는 대표팀에 부를 수 없다. 대신 국내 K리거와 소집 가능한 일본 J리거, 중국 슈퍼리그에서 뛰는 선수들을 ...

    한국경제 | 2017.12.06 16:21 | YONHAP

  • thumbnail
    신태용호 월드컵 결전지 3곳은 '4만5000명 수용 신설 경기장'

    ... 개막하는 동아시아축구연맹(EAFF) E-1 챔피언십 준비를 위해 조기 귀국했다. 대신 김남일 코치가 경기장을 점검하고 6일 귀국할 예정이다. ◇ 니즈니노브고로드 스타디움(6월 18일 밤 9시, F조 1차전 한국 vs 멕시코) = 신태용호가 16강 진출의 첫 고비가 될 스웨덴과 운명의 F조 조별리그 1차전을 치르는 경기장이다. 러시아의 작가 막심 고리키가 태어난 니즈니노브고르드에 있는 관중 4만5천명 수용 규모의 신설 구장이다. 2015년 공사에 들어가 현재 건립 공사가 ...

    한국경제 | 2017.12.05 13:23 | YONHAP

  • thumbnail
    신태용호 2차전 상대 멕시코, 노보고르스크에 베이스캠프

    독일과 F조 1차전 장소인 모스크바 인근…디나모 클럽 훈련장 2018 러시아 월드컵 조별리그 F조에서 격돌하는 멕시코가 모스크바 인근 노보고르스크에 있는 디나모 모스크바 클럽의 훈련장에 베이스캠프를 차린다. 멕시코축구협회는 5일(한국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러시아 월드컵 조 추첨식에 참석한 후안 카를로스 오소리오 감독이 월드컵 기간에 베이스캠프로 사용할 디나모 모스크바 훈련장 시설을 점검했다"고 공개했다. 모...

    한국경제 | 2017.12.05 09:2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