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01-210 / 35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신태용호, 러시아 2대4 대패 또 실망감..김주영 자책골 붕괴

    ... '무득점-무승부'를 기록한 데 이어 러시아와 첫 평가전에도 대패하면서 감독 교체설이 다시 불거지고 있다. 러시아와의 역대 A매치 전적도 1무2패로 나빠졌다. 특히 공격 축구를 꾀하며 전원 해외파로 꾸린 '신태용호 2기'의 대패라는 점이 신 감독에게 쓰라리다. 손흥민(토트넘)을 최전방 공격수로 두고, 구자철(아우크스부르크), 황의조(감바 오사카), 김영권(광저우)이 전방과 수비까지 오가는 변형 스리백 전술을 펼쳤다. 초반 러시아 알렉산드르 ...

    한국경제 | 2017.10.08 09:44 | 김민성

  • thumbnail
    신태용호, 러시아에 2-4 패배…권경원·지동원 만회골

    스몰로프에 선제골 허용…김주영 후반 연속 자책골 헌납 2018 러시아 월드컵 본선 진출 확정 후 처음 해외 원정 평가전에 나선 신태용호가 월드컵 개최국 러시아와의 모의고사에서 총체적인 수비 불안을 드러내며 2-4로 무릎을 꿇었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대표팀은 7일(한국시간) 러시아 모스크바의 VEB 아레나에서 열린 러시아와 평가전에서 전반 선제골을 내주고 김주영(허베이)이 연속 자책골을 헌납해 권경원(톈진)과 지동원(아우크스부르크)의 ...

    한국경제 | 2017.10.08 06:27 | YONHAP

  • '김주영 자책골' 한국 vs 러시아 2-4 완패…신태용호 최악의 경기

    ... 경질된 후 한국 대표팀 지휘봉을 잡은 신태용 감독은 월드컵 최종예선 두 경기 연속 `무득점-무승부`를 기록한 데 이어 러시아에도 덜미를 잡혀 취임 후 2무1패를 기록하게 됐다.국내 K리거가 빠진 가운데 전원 해외파로 꾸린 '신태용호 2기'는 이날 수비 조합의 불안을 그대로 노출했다.무엇보다 김주영(29·허베이 화샤)이 연속 자책골을 헌납, 권경원(톈진)과 지동원(아우크스부르크)의 연속 만회골에도 결국 2-4로 패했다.김주영은 선수 생활을 통틀어 몇 차례 나오기도 어려운 ...

    한국경제TV | 2017.10.08 01:53

  • thumbnail
    '대한민국 vs 러시아', 베팅업체들 '러시아 승' 예상

    ... 1-0 승리가 10.01배가 나왔으며, 한국의 2-0 승리 배당률(22.19)은 러시아의 3-0 승리(13.87)와 3-1 승리(15.7배)에 비해 많이 높았다. 결국 예상 스코어 배당률에서도 러시아의 승리를 예측하는 이들이 많은 것으로 풀이된다. 한편 신태용호는 이날 러시아와 평가전을 치른 뒤, 스위스 티쏘 아레나에서 모로코와의 두 번째 평가전을 갖게 된다. 오수빈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스타엔 | 2017.10.07 13:47

  • thumbnail
    축구협회-히딩크, 오늘 밤 '모스크바 회동'… 기술고문 맡을까?

    거스 히딩크(71) 전 한국 축구대표팀 감독이 우여곡절 끝에 9회 연속 월드컵 본선 진출에 성공한 ‘신태용호’ 지원에 나설까. 지난달부터 한국 축구계의 관심사였던 '히딩크 역할론'이 오늘 마침표를 찍는다. 대한축구협회 측과 히딩크 감독은 7일(한국시간) 오후 11시 러시아 모스크바의 VEB 아레나에서 열리는 한국과 러시아의 평가전에 앞서 회동할 예정이다. 축구협회 관계자는 이날 “실무자가 히딩크 감독과 ...

    한국경제 | 2017.10.07 10:04 | 최진석

  • thumbnail
    김호곤, 국감 불출석 '가닥'…외부간섭 배제 FIFA 규정 의식

    ... 규정에는 축구협회 운영에 대한 외부, 특히 정치권의 압력과 간섭을 허용하지 않도록 하고, 위반할 때에는 해당국에 대해 월드컵을 포함한 각종 국제대회 출전금지 등 징계를 하게 돼 있다. 김 부회장은 유럽 원정 평가전에 나서는 신태용호와 동행해 러시아를 찾았고, 7일 러시아, 10일 모로코와의 평가전을 지켜 본 뒤 2018 러시아 월드컵 때 베이스캠프 후보지까지 방문하고 15일쯤 귀국할 예정이다. 김 부회장은 앞서 지난달 29일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로부터 히딩크 ...

    한국경제 | 2017.10.07 08:09 | YONHAP

  • thumbnail
    신태용호, 7일 러시아와 격돌…'결과-내용 두마리 토끼 잡는다'

    ... 진출을 이뤄냈다. 하지만 월드컵 본선 진출에도 팬들은 대표팀의 무기력한 경기력에 비난의 목소리를 냈고, 여기에 지난 6월 거스 히딩크 전 감독이 한국 대표팀 사령탑에 관심이 있다는 뜻을 대한축구협회에 전했다는 보도가 나오면서 신태용호는 사면초가에 휩싸였다. 일부 팬들은 '신태용 감독 하차-히딩크 감독 재영입'을 주장하며 시위에 나서기까지 했다. 이런 상황에서 월드컵 최종예선 이후 첫 평가전을 치르는 만큼 이번 러시아와 모로코로 이어지는 유럽 원정 2연전은 ...

    한국경제 | 2017.10.05 07:31 | YONHAP

  • thumbnail
    '전원 해외파' 신태용호 2기, 10월 2일 러시아로 출국

    월드컵 본선 경쟁력 높여라…러시아-모로코와 평가전 J리거 9명 최다로 해외파 테스트 병행…손흥민은 현지 합류 한국 축구대표팀 사상 처음으로 전원 해외파 선수로 꾸려진 '신태용호 2기' 멤버들이 추석 연휴 기간 유럽 원정 평가전에 나선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축구대표팀은 다음 달 2일 인천공항에 모여 러시아로 출국한다. 10월 2일 출국 때는 장현수(FC도쿄) 등 일본 J리거 5명과 황일수(옌볜)를 포함한 ...

    한국경제 | 2017.09.30 08:44 | YONHAP

  • thumbnail
    신태용호 16강행 전초기지…'최적 베이스캠프를 선점하라'

    ... 이뤘다. 내년 러시아 월드컵 때는 32개 참가국 선수들의 비행 거리가 만만치 않을 전망이다. 2개 경기장이 위치한 모스크바를 중심으로 상트페테르부르크는 모스크바에서 687㎞, 카잔은 825㎞, 소치는 1천679㎞나 떨어져 있다. 신태용호가 조별리그 경기장이 어디로 배정되든 비행시간만 2시간에서 7시간까지 걸린다는 계산이다. 한국으로서는 국제공항이 위치한 대도시에서 가까우면서도 기후 조건과 훈련장 시설이 좋은 곳을 선점하는 게 중요하다. 러시아 현지에서 베이스캠프를 ...

    한국경제 | 2017.09.27 06:41 | YONHAP

  • 축구대표팀 명단 발표, 사상 첫 `전원 해외파` 유럽 원정

    내달 유럽 평가전에 나서는 축구대표팀 선수 명단이 공개됐다.신태용 감독은 25일 서울 종로구 신문로 축구회관에서 10월 두 차례 유럽 평가전에 나설 23명의 `2기 신태용호` 태극전사 명단을 발표했다.이번 `2기 신태용호`의 특징은 K리그 일정 관계로 23명의 선수 모두 해외파로만 꾸려진 것이다.10월 A매치 기간에 K리그 일정이 이어지고 순위 싸움이 치열한 상황에서 국내파 선수의 차출은 민감한 문제라서 신 감독은 예고대로 해외파 선수로만 23명을 ...

    한국경제TV | 2017.09.25 2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