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41-250 / 36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신태용호, 이란과 공방에도 0-0 무승부 (전반 종료)

    한국 축구가 9회 연속 월드컵 본선 진출의 분수령이 될 이란과의 일전에서 공방전을 펼쳤지만 전반을 득점 없이 마쳤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축구대표팀은 31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이란과 2018 러시아 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9차전 홈경기에서 전반 45분 동안 밀고 당기는 접전을 펼쳤지만 득점없이 0-0으로 마쳤다. 한국은 부상 여파로 출전 여부가 불투명했던 황희찬(잘츠부르크)과 손흥민(토트넘)이 원톱과 왼쪽 날개로 선발 출격해 오른쪽...

    한국경제 | 2017.08.31 22:18 | YONHAP

  • [한국 이란 축구중계] 이천수·한준희가 점친 승리 가능성은?

    ... 직접 만나보니 무겁지만 이란에 설욕하겠다는 비장한 마음이 읽혔다"면서 "우리 페이스로 경기를 이끌어간다면 절박함이 강한 만큼 승리 가능성도 크다"고 덧붙였다.한편, KBS 축구중계 해설을 맡은 한준희 위원은 한국 이란전에 나설 신태용호의 베스트 11에 대해 황희찬(잘츠부르크)과 손흥민(토트넘)이 선발 출전한다면 예상대로 원톱과 왼쪽 날개로 출격하고, 둘 다 여의치 않으면 베테랑 이동국(전북)과 이근호(강원)가 둘의 선발 대체자로 나설 것으로 내다봤다.한 위원은 "한국 ...

    한국경제TV | 2017.08.31 18:36

  • [한국 이란] 신태용호, 손흥민·황희찬 활용 방안은?

    ▲신태용 감독, 손흥민 활용 방안은? (사진=손흥민 SNS)`여우' 신태용 감독이 이란전 4연패 사슬을 끊기 위한 비책을 준비 중이다.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축구대표팀은 31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이란과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9차전을 치른다.반드시 이겨야 하는 경기다. 한국은 A조에서 4승1무3패(승점 13)로, 이란(승점 20)에 이어 조2위를 달리고 있다. 2경기 남기고 월드컵 본선에 자력으로 진출...

    한국경제TV | 2017.08.31 10:43

  • thumbnail
    한국-이란, 결전의 날…신태용호 '이란 징크스' 탈출할까

    한국-이란, 드디어 결전의 날이다. 31일 오후 9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한국 축구대표팀은 이란과 2018 러시아 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9차전 홈경기를 치른다. 신태용호는 이란을 상대로 안방에서 반드시 승리를 거둬 2018 러시아 월드컵으로 간다는 각오다. 현재 한국은 4승 1무 4패(승점 13)로 월드컵 직행 티켓이 주어지는 2위를 지키고 있지만 3위 우즈베키스탄(승점 12)에 승점 1점 차로 바짝 쫓기고 있다. 한국이 이란을 꺾고 우즈베키스탄이 ...

    한국경제 | 2017.08.31 09:51 | 김나정

  • thumbnail
    신태용호 '이란을 넘어라'…31일 운명의 한판 대결

    ... 이란과 2018 러시아 월드컵 최종예선 A조 9차전 홈경기를 치른다. 이번 이란전은 지난달 울리 슈틸리케 전 감독 사퇴 후 대표팀 지휘봉을 잡은 신태용 감독의 A대표팀 사령탑 데뷔전이자 한국 축구의 명운이 걸린 한판이다. 신태용호가 이란에 승리하고, 같은 시간이 우즈베키스탄이 중국에 패한다면 남은 우즈베크와의 최종전 결과와 상관없이 한국의 월드컵 본선 진출이 확정된다. 한국은 월드컵 최종예선 레이스에서 4승 1무 3패(승점 13)로 본선 직행 티켓이 주어지는 ...

    한국경제 | 2017.08.27 06:14 | YONHAP

  • 손흥민, 28일 귀국해 대표팀 훈련 참가…황희찬은 막차로 합류

    2018 러시아 월드컵 최종예선 2경기를 앞둔 '신태용호 1기' 26명이 오는 28일 완전체를 이룬다. 대표팀의 에이스 손흥민(토트넘)은 이번 주말 열리는 2017-2018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경기를 참가한 후 28일 귀국한다. 손흥민은 28일 오후 4시 파주 축구대표팀트레이닝센터(NFC)에 도착해 저녁 6시부터 시작되는 훈련에 참가한다. 독일 분데스리가의 구자철(아우크스부르크)과 프랑스 리그앙의 권창훈(디종)도 주말 ...

    한국경제 | 2017.08.26 09:33

  • 권창훈, 리그앙 첫 골…팀 내 평점 가장 높아

    신태용호(號)의 ‘황태자’ 권창훈이 프랑스 프로축구 리그앙에서 첫 골을 터뜨렸다. 권창훈은 20일(한국시간) 프랑스 렌 로아종파크에서 열린 원정 경기에서 후반 6분 팀의 추격 골을 뽑아냈다. 소속팀인 디종은 이날 0 대 2로 뒤지다가 무승부로 경기를 마쳤다. 이날 선발 출전한 권창훈은 활발한 움직임을 보이면서 그라운드를 누볐다. 이후 후반 6분 상대편 골키퍼가 막아낸 공을 머리로 밀어넣어 골망을 흔들었다. 디종으로 이적한 ...

    한국경제 | 2017.08.20 09:50

  • `신태용 함박웃음?' 황희찬 시즌 6호골 신고

    ... 전반 28분과 31분 하네스 볼프와 다부르가 연속골을 넣으며 3-1 대승을 거뒀다. 황희찬은 3-1로 앞서던 후반 30분 교체 아웃됐다. 원정에서 승리한 잘츠부르크는 유로파리그 본선행에 유리한 고지를 점령했다. 한편, 황희찬은 신태용호 한국대표팀에 합류했다. 시즌 초반부터 매서운 발끝을 과시하며 위기의 대표팀에 큰 힘이 되어줄 전망이다. 한국은 오는 31일 이란과, 내달 5일 우즈베키스탄과 2018 러시아월드컵 최종예선을 치른다. 황희찬이 9회 연속 월드컵 본선을 ...

    한국경제TV | 2017.08.18 11:30

  • thumbnail
    황희찬, 출격 2분 만에 시즌 6호골…유로파 본선행 '청신호'

    ... 그러나 전반 28분과 31분 하네스 볼프와 다부르의 연속골로 달아났다. 황희찬은 팀이 3-1로 앞서던 후반 30분 교체됐다. 잘츠부르크는 후반 비토룰의 반격을 잘 막아내며 승리했다. 잘츠부르크는 이날 승리로 유로파리그 본선에 한 걸음 다가서게 됐다. 신태용호에 승선한 황희찬은 이번 시즌 초반부터 절정의 골 감각을 뽐내면서 2018 러시아 월드컵 최종예선 9, 10차전 대활약을 예고하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7.08.18 09:07

  • thumbnail
    '신태용호 1기' 캡틴 후보는?…기성용보다 구자철에 무게

    고참급 이동국·이근호보다 꾸준히 출전 가능한 선수 낙점 신태용 감독, 28일 해외파까지 전원 소집된 후 결정 예정 지난 14일 닻을 올린 '신태용호 1기' 26명 가운데 누가 주장 완장을 차고 '그라운드의 지휘자'로 나서게 될까? 2018 러시아 월드컵 최종예선 이란전(31일)과 우즈베키스탄전(9월 5일)에 출전할 축구대표팀 소집 명단이 발표되면서 대표팀 '캡틴' 후보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

    한국경제 | 2017.08.17 08:1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