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71-280 / 36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국 잉글랜드전 “이승우 백승호 일단 쉬어”

    ... 23일 기니전 직후 회복훈련에 집중했다. 24일엔 휴식을 취한 뒤 25일 한국전 대비 전술훈련을 실시했다. 잉글랜드 주장 루이스 쿡이 팀훈련을 소화하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부상 여부는 밝혀지지 않고 있다. 한국전에 결장한다면 신태용호에 호재다. 한편, 국제축구연맹(FIFA)이 기니-아르헨티나전 2경기 연속골을 터뜨린 이승우와 백승호를 주목했다. FIFA는 홈페이지를 통해 “축구팬들이 알아야 할 선수” 제목의 글에서 이승우와 백승호를 언급했다. FIFA는 “환상적인 ...

    한국경제TV | 2017.05.26 14:56

  • 마라도나와 메시를 떠올리며… `이승우-조영욱`의 신태용호 16강 선착

    ... 대회를 통해 디에고 마라도나, 후안 로만 리켈메, 파블로 아이마르, 리오넬 메시, 세르히오 아게로 등 아르헨티나가 자랑하는 전설적인 선수들이 배출됐다는 것만으로도 아르헨티나는 함부로 넘볼 수 없는 산이었던 것이다. 이런 상대를 맞아 신태용호는 조금도 주눅들지 않고 준비한 실력을 맘껏 뽐냈다. 간판 골잡이 이승우는 마라도나 혹은 리오넬 메시를 떠올리게 하기에 충분했다.신태용 감독이 이끌고 있는 20세 이하 한국 남자축구대표팀이 23일 오후 8시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벌어진 ...

    한국경제TV | 2017.05.24 14:00

  • thumbnail
    신태용호 16강행…축구협회 4대 목표 중 슈틸리케호만 남았다

    여자축구 아시안컵 본선행·정몽규 회장 FIFA 집행부 입성 등 '순항' 최대 과제는 남자축구 러시아 월드컵 본선 진출 '신태용호의 U-20 월드컵 조기 16강 확정으로 이제 슈틸리케호만 남았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20세 이하(U-20) 축구대표팀이 2017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에서 조별리그 2경기 만에 16강 진출을 확정하면서 젊은 태극전사들의 항해가 어디까지 이어질지에 관심이 ...

    연합뉴스 | 2017.05.24 07:15

  • 이승우 헤어스타일 의미 `월드컵 우승?

    ... 옆머리를 완전히 쳐낸 '투 블럭'에 각각 Victory의 'V'와 'SOUL'이 적혀있었다. 그는 “머리에 새긴 건 6번 승리하겠다(월드컵 우승)는 의미다. 또 내 이름을 뜻한다”라고 결승전에 가겠다는 의지를 드러냈다. 한편, 신태용호는 오는 23일 아르헨티나(1패)와 2차전을 가진다. 아르헨티나에 이길 경우 16강 진출을 확정짓는다. 이번 대회는 24개국에 출전했으며 각조 1,2위 팀이 16강에 직행하고 각조 3위 중 상위 4팀을 와일드카드로 합류한다. 데일리뉴스팀 ...

    한국경제TV | 2017.05.21 11:54

  • 이승우 "못한 골 세리머니, 잠비아전에서"

    ... 이하(U-20) 축구대표팀이 지난 25일 오후 7시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아디다스 U-20 4개국 축구대회 1차전에서 온두라스에 3-2 승리를 거뒀다. 정태욱, 김승우, 백승호의 연속골에 힘입어 2골을 만회한 온두라스를 격파했다.신태용호는 화려한 공격으로 북중미 강호를 꺾었다. 1승을 거둔 한국은 27일 천안에서 잠비아, 30일 제주에서 에콰도르와 최종 모의고사를 치른다.이날 이승우는 화려한 드리블로 공격을 이끌었다. 정밀하게 볼을 다루며 동료의 득점을 도왔다. ...

    한국경제TV | 2017.03.27 13:19

  • U-20 축구대표팀, 4개국 대회서 온두라스에 3-2 승리

    신태용호, U-20 월드컵 모의고사에서 기분 좋은 출발 20세 이하(U-20) 축구대표팀이 2017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 모의고사에서 온두라스를 꺾고 기분 좋게 출발했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U-20 대표팀은 25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아디다스 U-20 4개국 국제축구대회 1차전에서 온두라스에 3-2로 승리를 거뒀다. 대표팀은 U-20 월두컵 테스트 이벤트로로 열린 이번 대회 첫 경기에서 4-3-3 포메이션으로 진영을 꾸렸다. ...

    연합뉴스 | 2017.03.25 21:06

  • 신태용호 '리우 악연' 온두라스와 U-20 월드컵 첫 리허설

    ... U-20 월드컵의 테스트 이벤트로 열리는 리허설 무대다. 이번 대회에는 개최국 한국과 온두라스, 남미의 에콰도르, 아프리카의 잠비아 등 본선 진출팀 4개국이 참가했다. 1983년 대회 이후 '4강 신화' 재현을 노리는 신태용호로서는 본선 경쟁력을 가늠해 볼 수 있는 실전 모의고사다. 첫 상대는 공교롭게도 신태용 감독과 '리우 악연'이 있는 온두라스다. 한국은 본선 조 추첨에서 아르헨티나, 잉글랜드, 기니와 '죽음의 A조'에 묶여 북중미 ...

    연합뉴스 | 2017.03.25 09:01

  • U-20 월드컵 신태용호, '죽음의 조'서 생존 경쟁

    오는 5월20일 개막하는 2017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U-20) 월드컵에 참가하는 한국 축구대표팀 선수들이 이번 주말 경기 파주 축구대표팀트레이닝센터(NFC)에 집결한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은 아르헨티나, 잉글랜드, 기니와 함께 ‘죽음의 조’인 A조에 편성됐다. 신 감독은 오는 25일부터 30일까지 테스트 이벤트로 열리는 4개국 초청대회에 대비해 19일 선수들을 불러 모아 담금질에 들어간다. 한국...

    한국경제 | 2017.03.16 18:05 | 최진석

  • 신태용호, 19일 소집…4개국 초청대회 앞두고 담금질

    ... 친선경기를 치른다는 계획이다. 정몽규 대한축구협회장도 "U-20 월드컵의 대회 분위기를 끌어올리는 한편 우리 대표팀의 실전 경기력을 막판 테스트하는 차원에서 선수단의 요청을 적극적으로 지원할 생각"이라고 말했다. 신태용호와 같은 조에 편성되지 않은 아프리카 예선 1위 잠비아, 2위 세네갈, 4위 남아프리카공화국과 북중미의 온두라스, 코스타리카, 남미의 베네수엘라, 에콰도르 등이 평가전 후보로 거론되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이동칠 기자 ch...

    연합뉴스 | 2017.03.16 07:38

  • thumbnail
    "야스퍼 귀화 사실상 불가"

    '신태용호' 승선 물망에 오르던 야스퍼 김 테르 하이데의 한국 귀화가 불가능한 것으로 알려졌다. 신태용 U-20 대표팀 감독은 15일 "야스퍼를 만나기 위해 일정을 잡았는데 법무부로부터 귀화 불가 답변을 들었다"고 밝혔다. 야스퍼는 거스 히딩크 전 감독이 대한축구협회에 추천한 유망주다.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 대표팀을 이끄는 신 감독은 당초 야스퍼를 만난 뒤 그의 경기력을 눈으로 보고 점검할 계획이었다. ...

    한국경제 | 2017.02.15 13:26 | 정충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