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91-300 / 36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손흥민 "행복하다…태극마크 부끄럽지 않게 뛰겠다"

    8강 진출을 이룬 신태용호의 와일드카드 손흥민(토트넘)이 국가대표가 지녀야 할 책임감을 강조했다. 손흥민은 11일(한국시간) 브라질리아 마네 가힌샤 주 경기장에서 1-0으로 끝난 멕시코와의 C조 3차전 직후 8강 진출 소감에 대해 "너무나 행복한 시간이다. 왼쪽 가슴에 태극마크를 달고 뛴다는 사실이 부끄럽지 않게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대표팀 후배들에 대해선 "어린 선수들이 너무 잘해서 끌려가는 ...

    연합뉴스 | 2016.08.11 08:03

  • thumbnail
    '8강행 준비 끝'…멕시코전 앞둔 신태용호

    2회 연속 메달에 도전하는 신태용호가 8강 진출 여부가 결정되는 멕시코와의 3차전에 대한 준비를 마쳤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올림픽 축구대표팀은 10일(한국시간) 브라질 브라질리아 소방학교 훈련장에서 멕시코전에 앞선 마지막 훈련을 비공개로 실시했다. 대표팀은 독일과의 2차전에서 드러난 수비의 허점을 보완하기 위해 수비 전술을 집중적으로 가다듬은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수비진끼리 적극적인 의사소통을 통해 서로의 위치를 확인하는 협력수비에 대한 ...

    연합뉴스 | 2016.08.10 07:01

  • 신태용호 '결전의 땅' 브라질리아 입성

    신태용 감독 "멕시코전에서 무조건 이기는 전략 세운다" 2회 연속 올림픽 메달에 도전하는 한국 축구대표팀이 8일(한국시간) 오전 브라질 수도 브라질리아에 입성했다. 브라질리아는 2016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남자축구 8강 진출 여부가 가려지는 결전의 땅이다. 한국팀은 이날 항공편으로 브라질리아로 도착해 훈련 없이 휴식을 취한 뒤 9일부터 전술훈련을 한다. 한국팀은 11일 마네 가힌샤 주경기장에서 '디펜딩 챔피언&...

    연합뉴스 | 2016.08.09 02:39

  • thumbnail
    손흥민·석현준 '킬러본색'…'전차군단' 뒤흔들다

    손흥민(24·토트넘) 동점골, 석현준(25·포르투) 역전골. ‘와일드카드(24세 이상 선수)’로 한국 축구 올림픽대표팀에 합류한 두 선수가 보여준 진가(眞價)다. 결정적인 순간 골을 터트린 두 선수의 활약에 힘입어 한국은 ‘골리앗 전차군단’을 막판까지 몰아세웠다. 신태용 감독이 고심 끝에 선택한 카드였다. 경기 3일 전 팀에 합류한 손흥민은 “제 역할을 하지 못할 ...

    한국경제 | 2016.08.08 17:47 | 최진석

  • 한국 독일 2차전, 신태용호 수비 조직력 강화… `전차군단` 문제없다

    신태용호가 독일과의 2차전에 대한 만반의 준비를 마쳤다.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올림픽 축구대표팀은 7일(한국시간) 브라질 사우바도르 피투아쑤 경기장에서 독일전에 앞선 마지막 훈련을 비공개로 실시했다.대표팀은 높이를 앞세운 독일의 공격에 대처하기 위한 수비 전술을 집중적으로 가다듬은 것으로 알려졌다.신 감독은 앞서 열린 공식 기자회견에서 독일팀의 장신 선수들에 대해 신경이 많이 쓰인다고 털어놓은 바 있다.독일이 높이에서 우월하므로 특히 장신 수비수들이 ...

    한국경제TV | 2016.08.07 14:22

  • [집중분석] 류승우 `해트트릭+1도움+PK 2개 유도`, 리우올림픽 개막식 D-1

    ... 발리슛(77분)과 헤더슛(90분) 성공 순간은 골잡이로서 석현준의 가치가 얼마나 대단한가를 입증하는 것이었다.류승우는 후반전 추가시간에 8-0을 만드는 해트트릭 완성골을 터뜨리며 리우올림픽 한국선수단 전체에게 희망의 천사가 된 셈이다.이제 신태용호는 8일 오전 4시 폰치 노바 아레나에서 유럽의 강팀 독일을 상대로 두 번째 경기를 펼치게 된다.2016 리우 올림픽 남자축구 C조 결과(5일 오전 8시 폰치 노바 아레나-사우바도르) ★ 한국 8-0 피지 [득점 : 류승우(32분,도움-권창훈), ...

    한국경제TV | 2016.08.05 21:52

  • thumbnail
    [리우올림픽 개막] 류승우, '떠돌이' 설움 날린 골·골·골!

    무더위를 식혀준 ‘골 소나기’였다. 한국 올림픽 축구대표팀이 5일(이하 한국시간) 브라질 사우바도르 폰치노바 경기장에서 열린 피지와의 남자축구 조별리그 C조 1차전에서 8골을 퍼부으며 시원한 승리를 선물했다. 2회 연속 올림픽 메달 획득을 위한 화끈한 첫걸음이었다. 8골을 넣으며 한국 축구사의 새로운 기록도 쏟아졌다. 이 경기에서 해트트릭(3골)을 기록한 류승우(레버쿠젠)는 임대선수 설움을 떨쳐내고 ‘축구인생 최...

    한국경제 | 2016.08.05 18:48 | 최진석

  • thumbnail
    신태용호, 피지 '융단 폭격'…8강 '최상 시나리오' 완성됐다

    신태용호가 피지전에서 8 대 0 압승을 거둬 8강을 향해 순조롭게 출발했다. 류승우(레버쿠젠)가 해트트릭을 기록했고, 와일드카드 석현준(포르투)과 손흥민(토트넘)이 나란히 골맛을 봤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2016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축구대표팀은 5일 오전 8시(한국 시간) 브라질 사우바도르 폰치 노바 아레나에서 열린 피지와의 조별 예선 1차전을 기분 좋은 승리로 마쳤다. 시원한 골폭풍에 무더위를 잊게 하는 경기였다. 8골 가운데 7골이 후반전에 ...

    한국경제 | 2016.08.05 11:07 | 전형진

  • thumbnail
    '류승우 해트트릭'…한국축구, 피지에 8-0 완승

    ... 우리나라는 앞선 경기에서 2대 2 무승부를 기록한 독일과 멕시코를 제치고 조 선두로 나섰다. 우리나라는 전반 피지의 밀집수비에 막혀 류승우가 한골을 넣는데 그쳤지만 후반 16분 권창훈의 두번째 골을 시작으로 소나기 골을 터트리며 대승을 거뒀다. 후반 중반 교체투입된 손흥민과 석현준도 골을 터트리며 컨디션을 끌어올렸다. 신태용호는 오는 8일 오전 4시 같은 경기장에서 독일과 2차전을 펼친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6.08.05 10:28 | 이진욱

  • [리우올림픽 축구] 한국, 피지에 8-0 압승… `후반에만 7골` 화끈한 골잔치

    ... 또 한 점을 달아났으며, 추가시간에는 류승우가 페널티박스에서 오른발 슛을 날려 골을 성공시켰다.결국 큰 점수차로 1승(승점 3·골득실+8)을 기록한 한국은 이날 역대 올림픽 역사상 가장 많은 골을 넣는 기록을 세웠다.한편, 신태용호는 오는 8일 오전 4시 같은 경기장에서 독일과 조별리그 2차전을 치른다.사진 = 대한축구협회이휘경기자 hglee@wowtv.co.kr한국경제TV 핫뉴스ㆍ김국진♥강수지 "열애 맞다..결혼은 아직"…`불타는청춘` 실제커플 등극ㆍ'혀를 ...

    한국경제TV | 2016.08.05 10: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