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91-300 / 35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리우올림픽 축구] 한국, 피지에 8-0 압승… `후반에만 7골` 화끈한 골잔치

    ... 또 한 점을 달아났으며, 추가시간에는 류승우가 페널티박스에서 오른발 슛을 날려 골을 성공시켰다.결국 큰 점수차로 1승(승점 3·골득실+8)을 기록한 한국은 이날 역대 올림픽 역사상 가장 많은 골을 넣는 기록을 세웠다.한편, 신태용호는 오는 8일 오전 4시 같은 경기장에서 독일과 조별리그 2차전을 치른다.사진 = 대한축구협회이휘경기자 hglee@wowtv.co.kr한국경제TV 핫뉴스ㆍ김국진♥강수지 "열애 맞다..결혼은 아직"…`불타는청춘` 실제커플 등극ㆍ'혀를 ...

    한국경제TV | 2016.08.05 10:26

  • thumbnail
    '류승우 해트트릭' 한국, 피지에 8-0 대승

    ... 쏟아내는 골폭풍을 일으키며 8-0으로 대승했다. 피지(1패)를 꺾고 1승(승점 3·골득실+8)을 기록한 한국은 이날 2-2 무승부를 거둔 독일과 멕시코(이상 승점 1·골득실0)를 제치고 조 선두로 나섰다. 신태용호는 오는 8일 오전 4시 같은 경기장에서 '전차군단' 독일과 8강전 선착 여부를 놓고 조별리그 2차전을 치른다. ◇ 5일 전적(한국시간) ▲ 2016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남자축구 조별리그 C조 1차전 한국 8(1-0 ...

    연합뉴스 | 2016.08.05 09:54

  • thumbnail
    [한국-피지] 류승우 선제골 '기선제압'…후반 손흥민 투입

    ... 받기도 했다. 류승우의 활약은 여기서 그치지 않았다. 후반 37분엔 피지의 패널티박스 안에서 파울을 유도해 내며 패널티킥을 얻어냈다. 하지만 키커로 나선 문창진(포항)의 슈팅이 왼쪽 골포스트를 때리면서 득점으로 연결되지는 않았다. 신태용호는 이후에도 피지를 강하게 몰아붙였지만 추가 득점은 기록하지 못한 채 전반을 마쳤다. 슈팅수는 15(유효 슈팅 6) 대 2(유효 슈팅 1)로 큰 차이를 보였다. 후반전엔 와일드카드 손흥민(토트넘)이 투입될 예정이다. 전형진 한경닷컴 ...

    한국경제 | 2016.08.05 09:08 | 전형진

  • thumbnail
    [한국-피지] 황희찬 원톱·손흥민 후반 출격…신태용호, 리우올림픽 축구 메달 '정조준'

    대한민국 선수단의 2016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여정이 시작됐다. 선봉은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축구대표팀이다. 신태용호는 한국시간으로 5일 오전 8시 브라질 사우바도르 폰치 노바 아레나에서 피지와 조별리그 C조 1차전 경기를 시작했다. 한국과 피지의 역사상 첫 맞대결이다. 신 감독은 이날 4-3-3 포메이션의 최전방 원톱으로 막내 황희찬(잘츠부르크)를 낙점했다. 류승우(레버쿠젠)과 권창진(수원)이 양쪽에서 황희찬을 돕는다. 중원은 이창민(제주)과 ...

    한국경제 | 2016.08.05 07:54 | 전형진

  • thumbnail
    '대표팀 막내' 황희찬, 피지전에 최전방 출격

    신태용호의 막내 황희찬(잘츠부르크)이 피지와 올림픽 조별리그 1차전에 최전방 공격수로 출격한다. 신태용 감독은 5일(한국시간) 브라질 사우바도르 폰치 노바 경기장에서 열릴 2016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남자축구 C조 1차전에 황희찬을 중앙에 세운 4-3-3 포메이션을 가동했다. 황희찬 양쪽으로는 류승우(레버쿠젠)와 권창진(수원)이 배치됐고 중원에는 이창민(제주)과 문창진(포항)이 나선다. 장현수(광저우 푸리)는 수비형 미드필더를 맡는다. ...

    연합뉴스 | 2016.08.05 06:43

  • thumbnail
    '피지 밀집수비 깬다'…신태용호 세트피스 연마

    왼발 키커는 권창훈·문창진, 오른발은 손흥민 2회 연속 메달에 도전하는 신태용호가 첫 상대인 피지전에서 다득점을 뽑아내기 위한 해법으로 세트피스 훈련에 주력했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올림픽 축구 대표팀은 4일(이하 한국시간) 브라질 사우바도르 피투아투 경기장에서 열린 마지막 훈련에서 세트피스를 중점적으로 연습했다. 객관적으로 전력이 열세인 피지가 수비 위주로 나올 가능성이 크기 때문에 코너킥이나 프리킥 등 세트피스는 한국이 확실하게 ...

    연합뉴스 | 2016.08.04 08:59

  • thumbnail
    한국선수단 첫 경기는 축구…신태용호, 5일 '약체' 피지를 8강행 제물로

    ... 전력 달리기 훈련을 하고 있다. 대표팀은 5일 오전 8시 열리는 피지와의 올림픽 본선 조별리그 C조 1차전을 앞두고 있다. 리우올림픽은 오는 6일 개막하지만 축구 종목은 일정을 고려해 하루 먼저 시작한다. 첫 상대 피지는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187위로 최약체로 분류된다. 독일 멕시코 등과 한 조를 이룬 한국 대표팀은 반드시 피지를 잡아야 8강행이 가능하다. 신태용호(號)는 이번 올림픽에서 2회 연속 올림픽 메달 획득에 도전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6.08.03 18:13

  • [올림픽] '신태용호 막내' 황희찬 "골 욕심보단 형들 도울 것"

    "내가 측면에서 수비수들을 달고 나오면 2선의 형들이 올라올 공간 생겨" (사우바도르·리우데자네이루) 고일환 홍해인 기자 = 만 스무 살을 갓 넘긴 신태용호의 막내 황희찬(잘츠부르크)이 득점 욕심보다 팀의 승리에 공헌하고 싶다는 성숙한 모습을 보였다. 황희찬은 3일(한국시간) 브라질 사우바도르에서 진행된 팀 훈련에 앞서 피지와의 C조 1차전에 대한 목표를 묻는 말에 "개인적으로 골을 넣겠다는 욕심보다는 팀이 ...

    연합뉴스 | 2016.08.03 05:28

  • thumbnail
    [올림픽] '36시간 비행' 손흥민, 웃는 표정으로 후배들과 호흡

    마침내 모두 모인 신태용호, 결전지 사우바도르서 첫 공식훈련 2회 연속 메달에 도전하는 신태용호에 힘을 보탤 와일드카드들이 드디어 한자리에 모였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올림픽 남자축구 대표팀의 와일드카드 중 마지막으로 합류한 손흥민(토트넘)은 2일(한국시간) 브라질 사우바도르에서 열린 첫 공식훈련에 참가했다. 전날 36시간의 비행 끝에 브라질에 도착한 손흥민은 아직 시차 적응도 끝나지 않은 상태이지만 팀의 훈련에 참가했다. 손흥민은 워밍업을 ...

    연합뉴스 | 2016.08.02 22:36

  • thumbnail
    英 매체, '리우서 주목할 선수 5명'에 손흥민 선정

    "토트넘 이적 후 부진하지만 한국의 희망" 앞서 SI도 '주목할 선수 5명'에 손흥민 꼽아 신태용호의 와일드카드 손흥민(토트넘)이 2016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에서 주목해야 할 축구선수로 선정됐다. 영국 일간 데일리 메일은 1일(한국시간) 리우 올림픽 축구에 대한 소개 기사에서 손흥민을 포함한 5명의 선수를 '네이마르(브라질) 외에 지켜봐야 할 선수'로 꼽았다. 데일리 메일은 손흥민에 대해 "지난해 ...

    연합뉴스 | 2016.08.02 09: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