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35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한국, 뼈아픈 PK골 허용…첫판서 스웨덴에 0-1 패배

    ... 뛸 수 없다고 교체 사인을 냈고, 김민우(상주)가 대신 투입됐다. 조현우의 선방을 앞세워 전반을 0-0으로 마친 한국은 후반 들어서도 교체 없이 스웨덴에 맞섰다. 하지만 결정적인 실수 하나가 60분 넘게 무실점으로 버티던 신태용호의 발목을 잡았다. 김민우(상주)가 후반 16분 위험지역에서 빅토르 클라손의 드리블을 태클로 저지한 게 화근이었다. 주심은 비디오 판독을 거쳐 페널티킥을 선언했다. 김민우가 골을 향해 발을 뻗었지만 발끝이 공이 스치지 않은 것으로 ...

    한국경제 | 2018.06.18 22:52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후배들 힘내라' 차범근, 레전드 대표로 대표팀 격려

    ... 말해 큰 환호와 박수를 받았다. 차 전 감독은 1970∼80년대 국가대표로 통산 136경기 58골을 남기며 최고의 스타로 활약했고, 독일 분데스리가에 뛰며 유럽 무대에서 한국의 위상을 높였다. 국가대표 감독도 역임했다. 그의 아들인 차두리 코치는 현 '신태용호'의 일원으로 월드컵에 참가하고 있다. 한편 스웨덴에서는 1992년부터 10년간 대표팀 수비수로 활약한 파트리크 안데르손이 나와 선수들을 격려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8.06.18 21:32 | YONHAP

  • thumbnail
    스웨덴 '4-4-2' 전술 가동…토이보넨·베리 공격

    신태용호(號)와 '2018 러시아 월드컵'에서 맞대결을 펼치는 스웨덴의 선발 라인업이 공개됐다. 18일(한국시간) 오후 9시 러시아 니즈니 노브고로드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러시아월드컵 F조 1차전은 한국과 스웨덴이 맞붙는다. 스웨덴은 '4-4-2' 전술 카드를 들고 나왔다. 로빈 올센이 골키퍼 장갑을 낀다. 수비수는 루스티크, 얀손, 그랑크비스트, 아우그스틴손이 포백 전선을 구축한다. 이와 함께 포르스베리 에크달 라르손 ...

    한국경제 | 2018.06.18 20:23

  • thumbnail
    한국 스웨덴전 선발 '손흥민·황희찬·김신욱' 총출격… 4-3-3 깜짝 전술

    신태용호(號)가 '2018 러시아 월드컵' 첫 경기에서 선발 출전할 11명의 명단을 공개했다. 18일(한국시간) 오후 9시 러시아 니즈니 노브고로드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러시아월드컵 F조 1차전 스웨덴과의 맞대결은 '4-3-3' 포메이션으로 펼쳐진다. 선발 골키퍼는 조현우다. 수비수는 박주호 김영권 장현수 이용이 맡는다. 중원은 주장 완장을 찬 기성용과 구자철 이재성이 지킨다. 특히 신 감독은 김신욱으로 변화를 줬다. ...

    한국경제 | 2018.06.18 20:07

  • [월드컵] 차두리, 스웨덴전 전력 분석 헤드셋 담당

    신태용호(號)가 '2018 러시아 월드컵' 첫 경기에서 헤드셋 운영 과정의 역할 분담을 정했다. 특히 차두리 코치가 상대팀 움직임을 분석해 무선으로 전달할 예정이다. 18일(한국시간) 오후 9시 러시아 니즈니 노브고로드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러시아월드컵 F조 1차전 한국과 스웨덴 경기엔 선발 선수 11명 외 12명이 벤치에 앉는다. 이와 함께 코치와 지원 스태프는 11명이 앉을 수 있는데, 신태용 감독과 토니 그란데 수석코치, 전경준 ...

    한국경제 | 2018.06.18 19:41

  • thumbnail
    [월드컵] 스웨덴전 해설 박지성 "포르스베리 가장 경계해야"

    ... 포르스베리를 가장 먼저 언급했다. 박 해설위원은 "포르스베리는 측면에서 뛰는 공격수이지만 중앙으로의 침투 능력이 뛰어나다"면서 "그를 막으려는 우리 수비수들의 소통과 협력 플레이가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이어 신태용호의 간판 손흥민(토트넘)에 대한 기대감도 보였다. 그는 "손흥민이 대표팀의 에이스임을 보여줄 능력과 자격을 모두 갖추고 있는 만큼 스웨덴전에서 경기력을 보여줄 것으로 믿는다"고 말했다. 이어 "스웨덴은 ...

    한국경제 | 2018.06.18 18:40 | YONHAP

  • thumbnail
    "결전의 날" 독일 1패 속 한국, 스웨덴 반드시 이겨야

    ... 8년 만의 원정 16강 진출에 성공할 가능성이 높다. 앞선 독일 멕시코 경기에서는 멕시코가 1승을 챙긴 상황이다. 때문에 스웨덴에 지거나 비기는 경우, 일찌감치 조별리그 탈락의 가능성이 높다. 멕시코의 승리와 독일의 1패는 신태용호의 적지 않은 부담감이 될 전망이다. 반드시 스웨덴을 제압해야 하는 상황에서 스웨덴과의 전적에서 한국은 2무2패로 다소 불리한 상황이다. 스웨덴은 특히 월드컵 유럽예선에서 네덜란드를 조 3위로 밀어냈다. 여세를 몰아 플레이오프에서도 ...

    한국경제TV | 2018.06.18 08:54

  • thumbnail
    신태용호, 스웨덴과 첫판 격돌…결전의 날 밝았다

    ... 2연패를 노리는 우승 후보 독일을 1-0으로 꺾으면서 F조 2위 싸움이 혼전 양상으로 변했기 때문이다. 독일이 3전 전승을 올릴 것을 예상하고, 멕시코, 스웨덴과 조 2위 다툼에서 이겨 16강행 티켓을 따겠다는 전략을 세운 신태용호의 조별리그 통과 시나리오가 꼬이게 된 것이다. 멕시코가 조 1위를 차지한다면 한국은 남은 한 장의 16강 진출 티켓을 독일과 경쟁해야 하는 상황이 올 수 있다. 남은 멕시코, 독일과 2, 3차전에 앞서 스웨덴을 꺾어야 하는 ...

    한국경제 | 2018.06.18 07:55

  • thumbnail
    [모닝브리핑] 트럼프 "협상 결렬되면 즉각 훈련재개"…월드컵 신태용호, 스웨덴과 첫판 격돌

    ... 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것은 꽤 도발적"이라면서 "그런 일이 일어나지 않으리라고 희망하지만, 만약 협상이 결렬되면 즉시 시작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 월드컵 신태용호, 오늘 오후 9시 스웨덴과 첫판 격돌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축구대표팀은 18일 오후 9시(한국시간) 러시아 니즈니노브고로드에서 북유럽의 복병 스웨덴과 16강 진출의 명운이 걸린 한판 대결을 벌인다. 한국이 니즈니노브고로드 스타디움에서 펼쳐질 ...

    한국경제 | 2018.06.18 06:56 | 정형석

  • thumbnail
    [월드컵] '결전의 날 밝았다'…신태용호, 스웨덴과 첫판 격돌

    ... 2연패를 노리는 우승 후보 독일을 1-0으로 꺾으면서 F조 2위 싸움이 혼전 양상으로 변했기 때문이다. 독일이 3전 전승을 올릴 것을 예상하고, 멕시코, 스웨덴과 조 2위 다툼에서 이겨 16강행 티켓을 따겠다는 전략을 세운 신태용호의 조별리그 통과 시나리오가 꼬이게 된 것이다. 멕시코가 조 1위를 차지한다면 한국은 남은 한 장의 16강 진출 티켓을 독일과 경쟁해야 하는 상황이 올 수 있다. 남은 멕시코, 독일과 2, 3차전에 앞서 스웨덴을 꺾어야 하는 ...

    한국경제 | 2018.06.18 06:2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