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30,30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한경연 "韓 청년구직단념자 5년새 18%↑…청년 경제활동 부진"

    ... 고용률은 42.2%로 주요 5개국(G5) 평균 56.8%보다 14.6%포인트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저조한 청년 경제활동참가율에 따른 것으로 한국(46.4%)은 G5 평균(62.5%)에 한참 못 미쳤다. 또 청년 체감실업률이 25.1%로, 청년 구직단념자도 2015년 대비 2020년 18.3% 증가해 21만9천명에 이르렀다. 구직단념 이유는 '원하는 임금 수준이나 근로조건이 맞는 일거리가 없을 것 같아서'가 33.8%로 가장 많았다. 여성 고용도 ...

    한국경제 | 2021.09.09 06:00 | YONHAP

  • thumbnail
    "미국 가파른 임금 상승, 인플레이션 우려 더해"

    ... 비교하면 4.3%나 올랐다. 특히 레저·접객업의 경우 일자리는 제자리에서 답보하는 수준이지만 임금은 전월보다 1.3% 올라 연간 상승률이 10.3%에 달했다. 이에 대해 씨티그룹의 이코노미스트인 앤드루 홀렌호스트는 "5.2%의 실업률과 가파른 임금 상승은 인플레이션 압력 증가를 시사하며 이는 최종적으로 매파(통화 완화 선호)적인 정책으로 이어질 요인"이라고 최근 보고서에서 밝혔다. 그러면서 9월 21∼22일로 예정된 미 연방준비제도(연준)의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

    한국경제 | 2021.09.08 10:47 | YONHAP

  • 델타 확산에 발묶인 해외출장…올 美성장률 6% 달성 '적신호'

    ... 이코노미스트는 “델타 변이는 이미 3분기 성장을 짓누르고 있다”고 분석했다. 그는 “정부의 재정 지원이 줄어드는 것도 중단기적 역풍 요소”라며 “공급망 마비로 재고 확보에도 차질이 빚어지고 있다”고 지적했다. 골드만삭스는 올해 말 미 실업률 전망치를 4.1%에서 4.2%로 높였다. 다만 내년 미 경제성장률은 기존 예상치 4.5%보다 0.1%포인트 올려 4.6%로 제시했다. 허세민 기자

    한국경제 | 2021.09.07 18:01 | 허세민

  • thumbnail
    골드만삭스, 올해 미 경제 성장률 전망 6.0→5.7%로 또 하향

    ... 이코노미스트인 로니 워커는 이날 낸 보고서에서 당초 예상보다 소비 부문이 어렵다며 전망을 수정한 이유를 설명했다. 그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델타 변이가 3분기 성장을 압박하고 있다면서 시들해지는 경기 부양책 효과와 서비스 부문의 회복세 둔화도 부정적인 요인으로 제시했다. 골드만삭스는 올해 연말 실업률 전망치는 종전 4.1%에서 4.2%로 올렸다. 다만 내년 미국의 성장률을 종전 4.5%에서 4.6%로 상향 전망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9.07 15:25 | YONHAP

  • thumbnail
    아발론베이, 미국 주택가격 상승의 수혜를 누리다

    ... 수요처로 부상할 밀레니얼 세대가 1인가구로 지내는 기간이 길어지며 임대주택 수요가 구조적으로 늘고 있다. 고급 멀티패밀리 리츠의 실적은 대체로 2021년 상반기를 바닥으로 빠르게 회복할 전망이다. 최근 미국 학사학위 이상 소지자의 실업률이 빠르게 하락하고 있어 2020년 팬데믹으로 정책적으로 부여했던 임대료 할인기간이 종료되고 곧 정상 임대료 수준으로 회복할 가능성이 높아졌기 때문이다. 4월 아발론베이의 임대율은 96%에 육박, 2020년 9월 93%를 저점으로 매월 ...

    한국경제 | 2021.09.07 14:03 | 이슬기

  • thumbnail
    코트라, 중남미 제약시장 진출 전략 보고서 발간

    ... 시장을 동시에 공략 가능해 바이엘, 화이자, 노바티스 등 글로벌 제약사 20개 사가 진출해있다. 브라질 의약품 시장은 2019년 기준 세계 7위 규모며, 2023년에는 세계 5위까지 부상할 것으로 전망된다. 최근 브라질은 실업률이 급증하고 소득수준이 감소하는 등 경제 상황 악화로 의약품 지출 또한 감소해 가격이 저렴한 제네릭(복제약) 선호도가 높아지고 있다. 보고서는 코트라 해외시장 누리집(news.kotra.or.kr)에서 무료로 내려받을 수 있다. ...

    바이오인사이트 | 2021.09.07 11:00 | YONHAP

  • thumbnail
    골드만삭스이어 Fed도 미 성장률 내리나 [정인설의 Eye Fed]

    ... 새 6.4% → 6.0% → 5.7% 골드만삭스는 투자자들에게 보낸 보고서를 통해 올해 미국 성장률 전망치를 종전 6.0%에서 5.7%로 하향조정했다고 블룸버그통신이 6일 보도했다. 골드만삭스는 올해말 실업률 전망치도 당초 전망치인 4.1%에서 4.2%로 끌어올렸다. 골드만삭스는 미국 소비자들이 이전에 예상했던 것보다 험로를 걸을 것으로 예상했다. 첫째 이유로 델타 변이가 확산하고 미국 정부의 재정 지원이 줄어들고 있는 점을 꼽았다. ...

    한국경제 | 2021.09.07 06:48 | 정인설

  • thumbnail
    한은, 금리인상 적절했나?…'사전금리 예고제' 실시해야 [국제경제읽기 한상춘]

    ... 성장에 대한 통화당국의 정책의지를 나타내는 계량수치)를 곱한다. 같은 방식으로 경제성장률에 잠재성장률을 뺀 값에 정책반응 계수를 곱한 후 모두 더해 산출한다. Fed가 물가와 고용을 양대 목표를 설정한 이후에는 성장률 대신 실업률로 대체해 산출하기도 한다. 간단하게는 피셔 공식에 따라 소비자물가상승률에 경제성장률을 더한 수치와 비교해서 현 금리수준의 적정성을 따지기도 한다. 이 준칙은 통화정책의 시차 효과를 고려하지 않는 한계가 있다. 하지만 중앙은행이 ...

    한국경제TV | 2021.09.06 11:06

  • thumbnail
    코스피, 장 초반 소폭 하락세…3,200선 하회(종합)

    ... 각각 0.21%와 0.03% 하락했으나, 나스닥지수는 0.21% 오르며 다시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다. 이날 발표된 8월 비농업부문 고용은 미 일간 월스트리트저널(WSJ)이 집계한 시장 예상치의 절반에도 미치지 못했다. 8월 실업률은 월가의 예상치와 같았다. 한지영 키움증권 연구원은 "미국의 8월 비농업부문 신규 고용은 전월과 시장 예상치를 대폭 하회하는 쇼크를 기록했다"며 "이는 델타 변이 확산으로 인한 소비활동 제약, 기업들의 사무실 복귀 지연, 서비스업 ...

    한국경제 | 2021.09.06 09:22 | YONHAP

  • thumbnail
    美 고용 '4대 미스터리'…(1) 일자리 1000만개 남는데 실업자 840만명

    ...만 개의 일자리가 남아 있는데 실업자는 800만 명이 넘는다. 급증하던 신규 취업자 수가 전달의 25% 수준으로 고꾸라졌다. 코로나19 여파로 먹고살기 힘들다는데 여기저기서 조기 은퇴자가 넘쳐난다. 공화당 지지자가 많은 지역의 실업률은 낮은데 민주당 텃밭의 실업률은 높다. 최근 미국에서 한꺼번에 벌어지고 있는 현상이다. 이런 일들이 발생한 이유는 뭘까. 수수께끼 같은 문제의 원인을 찾기 위해 워싱턴포스트(WP)는 4일(현지시간) 미국의 고용시장 현황을 집중 분석했다. ...

    한국경제 | 2021.09.05 17:46 | 정인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