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512,41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GM, 부품 없어 車 10만대 미완성 재고…반도체 부족 장기화 우려(종합)

    ... 조립한 자동차로, 올해 말까지는 완성해 판매할 수 있을 것으로 회사 측은 내다봤다. 9만5천 대의 미완성차는 GM의 2분기 전체 판매량 58만2천 대의 16%에 해당한다고 AP는 지적했다. 부품난에 따른 생산 차질은 GM의 2분기 실적에 상당한 타격을 줄 전망이다. GM이 이날 예상한 2분기 순이익은 16억∼19억달러로 금융정보업체 팩트셋이 집계한 시장 전망치 24억6천만달러를 크게 밑돌았다. GM의 2분기 자동차 판매량은 전년 동기보다 15%, 상반기 판매량은 ...

    한국경제 | 2022.07.02 01:34 | YONHAP

  • thumbnail
    GM, 부품없어 車 10만대 미완성 재고…반도체 부족 장기화 우려

    ... 조립한 자동차로, 올해 말까지는 완성해 판매할 수 있을 것으로 회사 측은 내다봤다. 9만5천 대의 미완성차는 GM의 2분기 전체 판매량 58만2천 대의 16%에 해당한다고 AP는 지적했다. 부품난에 따른 생산 차질은 GM의 2분기 실적에 상당한 타격을 줄 전망이다. GM이 이날 예상한 2분기 순이익은 16억∼19억달러로 금융정보업체 팩트셋이 집계한 시장 전망치 24억6천만달러를 크게 밑돌았다. GM의 2분기 자동차 판매량은 전년 동기보다 15%, 상반기 ...

    한국경제 | 2022.07.02 00:28 | YONHAP

  • thumbnail
    뉴욕증시, 경기 침체 우려에 하락세로 출발

    ... 소식과 시장 상황 악화를 이유로 사업부 매각을 중단하기로 했다는 소식에 20% 이상 급락했다. 제너럴모터스(GM)의 주가는 공급망 문제에도 회사가 연간 전망치를 유지하면서 1%가량 올랐다. 마이크론테크놀로지의 주가는 회계 4분기 실적 전망치에 대한 실망에 5% 이상 하락했다. 뉴욕증시 전문가들은 경기 침체 우려가 가격에 반영되고 있는 것이라고 해석했다. 도이체 방크 애널리스트들은 마켓워치에 "이러한 광범위한 주가 하락의 주된 원인은 2분기에 침체 위험이 ...

    한국경제 | 2022.07.01 23:37 | YONHAP

  • thumbnail
    BofA, 마이크론 '중립'으로 하향...하반기 PC수요 줄고, 성장 회복 희박

    ... 올해 이들 기업의 회복은 어려울 것"이라며 "목표가도 주당 70달러에서 62달러로 낮췄다"고 밝혔다. 아리아는 "마이크론의 매출은 중국 내 코로나 봉쇄 뿐만 아니라 소비 수요 약세가 겹치며 낮아지고 있다"며 "어제 발표한 실적 보고서를 보면 당초 시장 예상치에 부합하는 순이익과 매출을 발표했지만, 기업의 밸류에이션은 낮고 단기적인 반등은 가능성이 있지만 근본적인 성장 회복은 내년까지 어려울 것"이라고 전망했다. 전날 마이크론의 실적 발표에서 산제이 ...

    한국경제TV | 2022.07.01 23:27

  • thumbnail
    "반도체 시장 올해 회복 어렵다"…BofA, 마이크론 투자의견 하향조정 [강영연의 뉴욕오프닝]

    ... 유지했습니다. 이는 목요일 종가보다 46% 상승한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뱅크오브아메리카(BofA)는 스마트폰과 PC에 대한 수요가 약해지고 있다면서 마이크론 테크놀로지가 올해 회복하긴 어려울 것이라고 전망했습니다. 마이크론은 어제 실적을 발표했는데요. 시장 예상치에 부합하는 매출과 순이익을 발표했지만 이번 분기 전망을 크게 낮추면서 주가가 하락했습니다. 산제이 메흐로트라 마이크론 최고경영자(CEO)는 실적 발표에서 올해 스마트폰과 PC판매량이 유의미하게 감소할 것이라고 ...

    한국경제 | 2022.07.01 20:52 | 강영연

  • thumbnail
    푸틴 가스 줄이자 유럽 최대 에너지업체 구제금융 요청

    ... 시장에서 더 높은 가격을 지불하고 가스를 사오고 있다. 이에 따른 비용 부담을 가스 요금에 반영해야 하지만 독일 정부가 치솟는 물가를 고려해 가스 요금 인상폭을 제한하면서 유니퍼의 수익성은 극도로 악화했다. 유니퍼는 고비용이 실적에 타격을 줄 것으로 전망하면서 한 해 실적 전망치를 하향 조정했다. 그 여파로 유니퍼의 주가는 이날 하루만에 약 18% 하락해 5년 만에 최저 수준으로 떨어졌다. 유니퍼의 주가는 이날까지 올해 대략 66% 급락했다. 클라우스-디터 ...

    한국경제TV | 2022.07.01 20:28

  • thumbnail
    푸틴 가스 줄이자 유럽 최대 에너지업체 구제금융 요청

    러 자원무기화 속 고비용 탓 수익성 급격 악화 신용도 추락…실적 하향조정 뒤 하루만에 주가 18% 폭락 러시아의 천연가스 공급 감축으로 인해 유럽 최대 에너지 회사 중 하나인 독일의 유니퍼 SE가 정부에 구제금융을 요청했다고 미국 월스트리트저널(WSJ)이 지난달 30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유니퍼는 독일 정부와 국책은행인 독일재건은행(KfW)의 신용대출 한도를 늘리는 방안을 포함해 지분 투자 등 재정 안정화 대책에 대해 협의하고 ...

    한국경제 | 2022.07.01 20:19 | YONHAP

  • thumbnail
    6월 국산차 판매, 공급난 회복 조짐

    -전체 판매 64만5,862대, 전년 대비 2.2%↓·전월 대비 9.3%↑ 2022년 6월 국내 완성차 5사의 총 판매 실적이 총 64만5,852대로 집계됐다. 지난해 동기보다는 2.2% 감소했지만 올해 5월보다 9.3% 증가했다. 내수는 12만1,153대로 전년대비 10.1% 줄었지만 올해 5월보다 1.1% 늘었다. 1일 완성차 5사 판매실적에 따르면 6월 내수는 부품 공급난으로 인한 하락세가 완화 조짐을 보였다. 현대차는 6월 내수 시장에 ...

    오토타임즈 | 2022.07.01 20:14

  • thumbnail
    중국으로 눈 돌리는 월가..."테슬라는 매도, 니오는 매수" [GO WEST]

    ... 테슬라의 수익 추정치를 낮추고 투자 의견을 '매도'로 제시했습니다. 씨티그룹이 제시한 테슬라의 12개월 목표 주가는 375달러로, 평균 900달러 정도 되는 테슬라의 목표 주가 가운데 가장 낮은 범주에 듭니다. 골드만삭스도 "실적 약세가 예상되는 테슬라보다 전기차 성장을 돕는 기술 회사들에 주목하라"고 말했죠. 모간스탠리는 한발 나아가 중국 전기차 업체인 니오가 "하반기에 주가 상승이 촉발될 것이다"며 투자 의견을 '중립'에서 '매수'로 높여 잡았습니다. ...

    한국경제TV | 2022.07.01 18:34

  • thumbnail
    남아공 '최악 단전' 또 연장…7% 임금 인상안 협상시도

    ... 시간에 맞춰 촛불을 켠 다음 자체 소형 발전기를 가동하면서 "언제쯤 로드셰딩이 끝날지 모르겠다"고 한숨을 쉬었다. 남아공 랜드화는 이번 주 3.8% 가치가 하락하면서 블룸버그통신이 모니터하는 23개 이머징마켓 화폐 가운데 최악의 실적을 보였다. 랜드화는 또 지난달 30일 20개월 만에 최저치를 찍었다. 로드셰딩은 전체 전력 시스템이 한꺼번에 다운되는 것을 막기 위해 지역마다 돌아가며 단전을 해 과부하를 막는 것을 말한다. 현 6단계에선 6천MW, 약 400만 가구에 ...

    한국경제TV | 2022.07.01 18: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