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33501-233510 / 485,83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법인카드 인센티브 사적유용 적발"

    ... 2008년부터 작년 8월까지 서울시교육청과 서울대 등 27개 교육기관 소속 직원 122명이 법인카드 인센티브로 해외 여행을 다녀온 것으로 확인됐다. 또 서울대 모 단과대 부학장이 지난 2009년 금고은행에서 전년도 법인카드 사용실적에 따른 인센티브로 100만원의 기프트카드를 받아 이를 직원격려 등에 사용한 것을 비롯, 6개 교육기관에서 기프트카드 1천만원을 사적으로 사용했다가 적발됐다. 감사원은 교육과학기술부 장관에게 인센티브를 부적정하게 사용한 이들에 대해 ...

    한국경제TV | 2011.07.29 00:00

  • 코스피, 美 부채협상 우려에 2140선 후퇴…코스닥 540선 '돌파'

    ... 348억원 매도 우위를 기록 중이다. 대다수 업종이 하락하고 있지만 제약업종은 가정상비약의 약국 외 판매를 허용한다는 약사법 개정안이 입법 예고되면서 2% 넘게 급등하고 있다. 기관 매수세 유입에 힘입어 전기전자도 강세다. 2분기 실적을 발표한 삼성전자가 사흘 만에 반등했고, 이와 함께 하이닉스가 대만 반도체 업체들의 감산 가능성에 힘입어 4% 넘게 뛰었다. S-Oil, SK이노베이션 등 정유주들이 2∼3%대 하락하고 있다. 이에 화학 업종이 1%대 하락하고 있다. ...

    한국경제 | 2011.07.29 00:00 | blooming

  • 삼성전자, LCD 죽쑤고 스마트폰 날았다

    통신부문 분기실적 역대최대..3분기 시장1위 노린다 "시설 투자 계획대로..3분기도 어렵다" 삼성전자가 2분기 연속 지지부진한 성적표를 공개했다. 삼성전자는 29일 경영설명회를 열고, 2분기에 연결기준으로 매출 39조4천400억원, 영업이익 3조7천500억원의 실적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전분기보다는 다소 나아졌지만, 지난해 같은 기간 영업이익이 5조100억원에 달했던 것과 비교하면 25%가 넘는 수익 악화다. 다만 초기 대응에 실패했던 스마트폰 ...

    연합뉴스 | 2011.07.29 00:00

  • 6월 말 공적자금 회수율 60.2%

    ... 168조6천억원 가운데 101조5천억원을 회수해 6월말 기준 공적자금 회수율이 60.2%를 기록했다고 29일 밝혔다. 공자위는 지난달 대한생명 배당금, 제일은행 등 자산매각, 부실채권매각으로 803억원의 공적자금을 회수했으며 지원실적은 없었다. 글로벌 금융위기에 대응하려고 조성한 신종 공적자금(구조조정기금)의 경우 현재까지 5조9천801억원을 지원했으며, 회수한 금액은 9천978억원(16.7%)이다. 지난달 신종 공적자금은 은행과 제2금융권의 부실채권을 ...

    연합뉴스 | 2011.07.29 00:00

  • [오늘의 시황] 미증시 쇼크, 코스피 후퇴

    ... 불확실성에 힘을 실어주지는 못했습니다. 업종별로도 의약품과 음식료 등 일부 업종을 제외하고는 약세를 보였습니다. 시가총액상위 종목도 정유화학과 보험주만 소폭 오르고 나머지는 하락을 면치 못했습니다. 특히 현대차는 사상 최대 실적을 내놨지만 하류로 흐르는 물길을 돌리지는 못했습니다. 오히려 현대차(1.65%)를 비롯해 기아차(2.39%), 현대모비스(2%)의 주가는 빠졌습니다. 실적 기대보다 글로벌 업체간 치열한 경쟁과 임단협 협상이 길어질 것이란 우려가 ...

    한국경제TV | 2011.07.29 00:00

  • 현대차 상반기 나홀로 '어닝서프라이즈'

    국내 대표 기업들의 올 상반기 실적이 시장 기대치에 밑치지 못하고 있지만 현대차는 나홀로 국내외에서 놀라운 판매 성장에 힘입어 사상 최대 성과를 올렸습니다. 하지만 하반기엔 해외 경쟁 심화와 환율하락, 노사문제 등 풀어야할 숙제가 많습니다. 유은길 기잡니다. 현대자동차가 거둔 판매성장과 실적이 놀랍습니다. 현대차는 올 상반기 자동차를 195만8천2백여대를 팔면서 매출 38조3,249억원, 영업이익 3조9,542억원, 당기순이익 4조1,8...

    한국경제TV | 2011.07.29 00:00

  • [특징주]경봉, 상장 첫날 하락…공모가는 웃돌아

    ... 도시부 도로의 79%를 ITS화해 체계적인 첨단 도로망을 구축한다는 계획을 갖고 있다"며 "ITS 시장은 계속 성장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또 "경봉은 2008년 휴링스 합병으로 DVD 대여 키오스크 사업을 영위 중이며 미국 등 해외시장에서 진출했다"며 "키오스크 사업은 전체 매출 비중이 13.5%에 불과하지만 이익기여도가 커 매출변동시 전체 실적 변동성이 확대될 수 있다"고 전했다. 한경닷컴 정인지 기자 injee@hankyung.com

    한국경제 | 2011.07.29 00:00 | injee

  • [초점]주도권 잡은 기관, 주도株 복귀에 베팅?

    ... 117억원씩 집중적으로 순매수하고 있다. 하이닉스와 2분기 어닝 서프라이즈를 달성한 기아차를 각각 매수 1순위, 3순위에 놓고 있다. LG디스플레이와 삼성SDI도 관심권에 두고 있다. 임수균 삼성증권 연구원은 "삼성전자가 2분기 실적발표를 계기로 제 몫은 했다는 인식이 퍼지고 있다"며 "이에 따라 IT(정보기술)주도 최악의 상황에 빠진 것은 아니라는 분위기가 형성됐다"고 전했다. IT주가 반등 시기를 노리고 있는 상황에서 적극적인 기관 매수세가 유입되고 있다는 ...

    한국경제 | 2011.07.29 00:00 | bky

  • 14시 헤드라인

    ... 내부지분율이 53.5%로 최근 20년간 최고치를 기록했다. 삼성과 SK그룹의 경우 총수일가 지분율이 1% 미만인 것으로 조사됐다. 코스피, 사흘만에 약세‥ 2150선 공방 부채한도 상향 합의 불발로 큰 폭으로 하락한 뉴욕증시와 실적 부진 등의 영향으로 코스피지수가 사흘 만에 약세로 돌아섰다. 투자심리 악화속에 2150선 지지력을 시험받고 있다. 상반기 해외 DR 전환 국내주식 급증 올해 상반기 주식과 해외 DR간 전환이 큰 폭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

    한국경제TV | 2011.07.29 00:00

  • thumbnail
    상한가 폭발↑ 알앤엘바이오 놓쳤다면, 이 종목 당장 사라!

    이제부터 진짜 어닝 시즌이다. 테마뿐 아니라 실적까지 준비된 종목을 골라야 함은 다들 알고 있을 것이다. 하지만 가장 중요한 것은 어느 종목이든 역사적으로 한번쯤 급등이 나오지만 정작 타이밍을 못 잡는 것이다. 대체 언제쯤 실적이 부각되면서 테마를 시작으로 랠리를 시작할 것인가가 문제이다. 일반적으로 개미가 못 견디고 팔 때 비로소 급등자리가 오고, 개인에게 알려진 종목은 오르질 않는다. 그렇게 급등주에 목마른 개미는 무엇이 잘못되었는지 평생 모르고 ...

    한국경제 | 2011.07.29 00:00 | ra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