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95601-495610 / 514,74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업종대표주.우량주,상승가능성 높아...고려증권 분석

    ... 선물시장 개설시 헤징이 가능한 기관선호종목인만큼 비편입종목과 의 주가 차별화가 심해질 것으로 예상했다. 고려증권은 이들 KOSPI종목중 올해에 이어 내년에도 수익성 호전이 기대 되는 40개 종목을 투자유망종목으로 선정했다. 실적호전 40선에는 조선맥주 충남방적 동양나이론 고려합섬 선경인더스트리 제일합섬 한국제지 한솔제지 동해펄프 한화종합화학 포스코켐 국도화학 동아 제약 동화약품 한화에너지 서통 포철 한국철강 부산파이프 대우중공업 한화 기계 삼보컴퓨터 ...

    한국경제 | 1995.10.17 00:00

  • [증권I면톱] 12월중순께 8개사 공개 .. 증감권 감리착수

    ... 밝혔다. 이들 8개사의 기업공개규모는 고려산업개발이 3백78억원으로 가장 많고 대주건설이 1백46억원 동양백화점이 1백39억4천만원등 모두 9백34억8백만원 이다. 증감원은 이들 8개사의 재무제표에 대한 감리절차가 진행중이어서 기업 공개 계획이 취소되거나 보류될 수도 있다고 설명했다. 이들 8개사가 기업을 공개하게 되면 올들어 기업공개 실적은 모두 36개사 5천8백3억8백만원에 이르게 된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10월 18일자).

    한국경제 | 1995.10.17 00:00

  • (주)미원, 음료사업 본격 진출

    ... 생산,이달말부터 시판키로 했다. 이 회사는 레몬C에 비타민이 많이 들어있어 건강음료로도 인기가 높을 것 으로 예상하고 있다. 미원은 그동안 미원음료에서 생산하고 있는 캔커피와 아스파 아미노텐 에 버딘등 일부 기능성음료를 판매했으나 실적이 저조했었다. 미원은 이번에 시판할 제품들이 6백원대의 대중음료로 가격경쟁력이 있는데다 품질도 우수하다고 판단,자사유통망을 통한 제품판매에 힘쏟을 계 획이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10월 18일자).

    한국경제 | 1995.10.17 00:00

  • [국제I면톱] 대만, 건설시장 개방..외국인 단독법인 허용

    ... 건설 회사 등록도 허용돼 대규모 건설입찰에 참여 가능하게 된다. 현행법에 따르면 신규로 진출하는 외국투자업체들은 C급으로 등록돼 1천5백만 대만달러(미화55만8천달러)의 프로젝트에만 입찰이 가능하고 2년이 지나야 7천5백만 대만달러까지 입찰할 수 있는 B급으로 올라갈 수 있다. 또 B급 건설회사들이 2년간 1억5천만 대만달러 이상의 건설실적을 올리면 입찰제한이 없는 A급으로 조정될 수 있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10월 18일자).

    한국경제 | 1995.10.17 00:00

  • 30대그룹, 외국은행지점 대출액 총 2조4천억원..LG, 최다

    ... 선경(1천6백 72억원)등 상위 6개 그룹의 대출액 합계가 1조8천7백34억원에 달해 전체 외국은행 국내지점의 30대 재벌대출액 가운데 78.7%를 차지했다. 그러나 한일 우성건설 한보 극동건설 동국무여그룹등 5개 재벌은 외국은행 국내지점에서의 대출 실적이 전혀 없고 대림 금호 고려합섬 삼미 동아건설 해태 벽산 진로등은 그룹 전체의 대출액이 각각 1백억원에 미치지 못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10월 17일자).

    한국경제 | 1995.10.17 00:00

  • 일본 은행 경영 호전...상반기 이익 작년보다 56% 급증

    [도쿄=이봉구특파원]대규모 부실채권에 따른 부담과 경기침체에도 불구하고 공금리 하락에 힘입어 일본 은행들의 경영실적은 호전된 것으로 밝혀졌다. 아사히신문은 17일 시중은행 장기신용은행 신탁은행 등 21개 주요 은행들의 95회계연도 상반기(4-9월) 업무이익이 전년동기의 1조4천5백60억엔보다 56% 나 많은 2조2천6백70억엔에 달해 과거최대치인 92회계연도 상반기의 1조6천8 백억엔을 경신할게 확실하다고 보도했다. 이익을 내지 못한 은행은 ...

    한국경제 | 1995.10.17 00:00

  • [재계 다이제스트] LG 구회장, 'R&D 현장경영'..연구소 방문

    ... LG화학 기술연구원을 방문하는등 반도체.정보통 신.정밀.전선.금속 등 계열사의 17개 연구소를 잇달아 순방하는 강행군에 나선 것. 구회장은 이같은 "R&D 현장경영"을 통해 각사의 중장기 연구개발 전략과 R&D 투자.실적 등 현황에 대해 보고받고 연구개발 활동을 독려하고 있다고. 구회장은 첫날 우면동 전자기술원을 방문한 자리에서 "연구개발 전략을 핵심 사업전략과 일치시켜 고객을 위해 가치를 창조할 수 있는 기술을 개발하라"며 "자율경영체제에서 기술개발이 ...

    한국경제 | 1995.10.17 00:00

  • 대한통운, 종합우승/1호봉 특별승급 "겹경사"

    ... 우승함으로써 거머쥔 "전리품"인 셈. 그룹 관계자는 "대한통운이 북한 쌀수송의 주관업체로서 노고가 많았고 최근 유통업에 진출하는등 새로운 전기를 맞고 있어 최회장이 특별한 배려를 한 것"이라고 전했다. 그룹측은 앞으로도 경영실적이 우수한 계열사등을 골라 대규모 호봉특별 승급을 실시할 방침이다. 이번 호봉승급으로 대한통운 직원들은 1인당 2만원정도 월급을 더 받게 된다. 최회장은 이에앞서 지난 8월 창립 제50주년 기념식때 직원 1,900여명의 ...

    한국경제 | 1995.10.17 00:00

  • 자동차업계, 6,000여명 대규모 참관단 파견 .. 도쿄 모터쇼

    ... 자동차 기계관련 연구소들도 10여명의 연구원들을 참관시킨다는 계획. 자동차업체 참관단에는 평사원에서부터 대리 과장 임원에 이르기까지 직급 구분없이 고루 분포돼 있는 것도 특징.현대 기아등 일부업체의 경우 영업사원들 가운데 영업실적이 좋은 직원들을 공로연수 형식으로 모터쇼 참관을 추진하고 있다. 업체들이 도쿄모터쇼 참관단을 이처럼 사상 최대규모로 잡고있는 것은 도쿄모터쇼가 프랑크푸르트 파리등 다른 3대 모터쇼에 비해 관람비용이 저렴한데다 일본자동차산업의 최신 ...

    한국경제 | 1995.10.17 00:00

  • 비철금속 국제원자재가 하락으로 관련업종 실적호전전망

    아연 알미늄등 비철금속의 국제원자재가격이 이달들어 급격한 하락세를 보임에따라 비철금속업종주의 실적이 호전될것으로 예상됐다. 16일 대우증권은 이들 비철금속가격이 지난 7월중순께부터 하락기조를 보이고 있는데다 이달초부터는 원자재가격의 수직하락추세를 보이고 있다고 밝혔다. 아연의 경우 t당 9백50달러선까지 하락해 동부제강 연합철강등 아연도 금강판생산업체와 세방전기 로케트전기등 축전지회사가 비용감소의 효과 를 거둘수 있을 것으로 예상됐다. ...

    한국경제 | 1995.10.1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