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4,67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코로나19 더는 없다' 주장하던 탄자니아, 코백스에 백신 요청

    ... 내놓지 않고 있다. 사미아 하산 탄자니아 대통령에 의해 꾸려진 코로나19 대응 위원회는 반자치 지구인 인도양 잔지바르섬을 위해서도 곧 어느 백신을 구매하고 얼마만큼 주문할 것인지 곧 결정할 것으로 전해졌다. 하산의 전임자로 현직 대통령이던 존 마구풀리는 기도를 통해 탄자니아에서 코로나19가 종식됐다고 주장하다가 지난 3월 중순 코로나19 감염 소문 속에 심장마비로 급사했고, 탄자니아는 새 정부 들어 코로나19 정책의 변화가 예상됐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18 18:08 | YONHAP

  • thumbnail
    김혜수, '방랑식객' 故 임지호 추모…박혜령 감독 글 공유 [전문]

    ... 그래도 잘해왔잖아! 그러니 괘않타!'"라며 "선생님의 마지막 길에 함께 해준 모든 분께 깊이 감사드린다. 덕분에 선생님 외롭지 않게 보내드렸다"고 덧붙였다. 한편 임지호는 지난 12일 새벽, 심장마비로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났다. 향년 65세. 지난 14일 오전 발인이 엄수됐으며, 경기도 오포읍 모처에서 영면에 들었다. 고인은 자연주의 식재료로 건강하고 아름다운 요리를 만들어 선사하는 것으로 유명했으며, 일명 '방랑식객'으로 ...

    텐아시아 | 2021.06.18 07:57 | 박창기

  • thumbnail
    마라도나 돌본 간호사 "의사들 태만으로 죽었다"

    ... 말했다고 보도했다. 이날 검찰의 심문을 받은 간호사는 지난해 11월 마라도나가 뇌수술을 받고 자택에서 회복하던 중 심장마비를 일으켜 숨진 뒤 과실치사 혐의로 기소된 의료진 7명 중 한 명이다. 이 간호사의 변호사는 "마라도나가 ... 했지만, 마라도나의 한 측근이 이 사실이 언론에 알려질 것을 우려하며 거부했다고 전했다. 변호사는 마라도나가 심장질환 치료를 받으면서 심장 박동 속도를 높이는 약물을 복용하고 있었다고도 말했다. AFP에 따르면 아르헨티나 검찰은 ...

    한국경제 | 2021.06.17 12:16 | 노정동

  • thumbnail
    마라도나 과실치사 혐의 간호사측 "의사들이 죽였다"

    ... 말했다고 보도했다. 이날 검찰의 심문을 받은 마드리드는 작년 11월 마라도나가 뇌수술을 받고 자택에서 회복하던 중 심장마비를 일으켜 60세를 일기로 숨진 뒤 과실치사 혐의로 기소된 의료진 7명 중 한 명이다. 마드리드는 마라도나를 낮에 ... 하자고 했지만, 마라도나의 한 측근이 이 사실이 언론에 알려질 것을 우려하며 거부했다고 전했다. 바케는 마라도나가 심장질환 치료를 받으면서 심장 박동 속도를 높이는 약물을 복용하고 있었다고도 말했다. AFP에 따르면 아르헨티나 검찰은 ...

    한국경제 | 2021.06.17 12:03 | YONHAP

  • thumbnail
    1분간 멈추는 국가대항전..."스포츠맨십은 살아있다"

    벨기에 축구대표팀이 경기 중 심장마비로 쓰러져 병상에 누워있는 덴마크 대표팀 미드필더 크리스티안 에릭센의 쾌유를 기원하는 `특별한 1분`을 준비했다. AP통신은 17일(한국시간) 벨기에 선수들이 2020 유럽축구선수권대회(유로2020) 덴마크전 전반 10분에 공을 그라운드 밖으로 걷어내 경기를 중단시키고 1분 동안 관중과 함께 에릭센의 쾌유를 바라며 박수를 보낼 계획이라고 보도했다. 벨기에와 덴마크는 18일 오전 덴마크 코펜하겐의 파르켄 경기장에서 ...

    한국경제TV | 2021.06.17 09:32

  • thumbnail
    벨기에, 덴마크전 전반 10분에 '에릭센 위한 1분' 준비

    벨기에 축구대표팀이 경기 중 심장마비로 쓰러져 병상에 누워있는 덴마크 대표팀 미드필더 크리스티안 에릭센의 쾌유를 기원하는 '특별한 1분'을 준비했다. AP통신은 17일(한국시간) 벨기에 선수들이 2020 유럽축구선수권대회(유로2020) 덴마크전 전반 10분에 공을 그라운드 밖으로 걷어내 경기를 중단시키고 1분 동안 관중과 함께 에릭센의 쾌유를 바라며 박수를 보낼 계획이라고 보도했다. 벨기에와 덴마크는 18일 오전 덴마크 코펜하겐의 파르켄 경기장에서 ...

    한국경제 | 2021.06.17 09:17 | YONHAP

  • thumbnail
    주접 멘트 모음

    ... 틀림없어 왜냐면 넌 CuTe 하니깐 예전부터도 꽤 귀엽다고 생각했지만 최근에는 정말 말도 안 되게 귀여운 거 아닌가라는 생각이 들어 - 우리 OO이 돌잡이 때 뭐 잡았는지 알겠다 - 내 심장 - 다 완벽한데 구멍이 하나 있네요 - 황홀 너는 찜질방에서도 땀 안 흘리고 매력 흘린다며? 밖에 비가 많이 내리네요 심장마비.. - 너한테 벽이 느껴져 - 무슨 벽? - 완벽 송유리 기자 yr0826@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6.16 15:28 | 송유리

  • thumbnail
    [서태호의 영화로 보는 삶] 오늘 마지막 버킷리스트를 실행하라

    <프롤로그> 최근 건강하고 활기찼던 친구가 갑자기 심장마비로 세상을 떠났다. 많이 베풀고 따뜻한 마음의 친구였기에 갑작스러운 이별 앞에 큰 슬픔을 느끼게 된다. 사람들은 죽기 전에 이루고 싶은 일을 담은 버킷리스트를 만들지만 막상 바쁜 일상으로 우선순위가 밀리기 쉽다. 영화 <버킷리스트(The bucket list):죽기 전에 꼭 하고 싶은 것들, 2007>에서 다른 삶을 살아온 두 주인공은 마지막 죽음의 문턱에서 버킷리스트를 ...

    The pen | 2021.06.15 15:15 | 서태호

  • thumbnail
    '에릭센 사고' 지켜본 덴마크 선수들 "경기 재개는 최악 선택"

    "두 가지 선택이 있었다. 둘 다 좋지 않았지만 우리는 최악의 선택을 했다. " 경기 도중 심장마비로 의식을 잃고 쓰러지는 크리스티안 에릭센(인터밀란)을 눈앞에서 지켜본 덴마크 축구대표팀 선수들은 정신적으로 큰 충격을 받았지만 ... 13일 펼쳐진 핀란드와 2020 유럽축구선수권대회(유로 2020) 조별리그 A조 1차전 경기에서 에릭센이 전반 막판 심장마비로 쓰러져 심장소생술까지 받고 병원으로 옮겨지는 과정에서 90여분 넘게 경기가 미뤄지는 최악의 상황을 경험했다. ...

    한국경제 | 2021.06.15 09:59 | YONHAP

  • thumbnail
    인니 36세 배드민턴 스타 마르키스 키도, 심장마비 사망

    배드민턴 치던 중 쓰러져 사망…"우리의 별이 졌다" 애도 인도네시아의 배드민턴 스타 마르키스 키도가 배드민턴을 치던 중 심장마비로 숨졌다. 향년 36세. 15일 일간 콤파스 등에 따르면 마르키스 키도는 전날 오후 6시 30분께 자카르타 외곽 땅그랑의 경기장에서 배드민턴을 치던 중 쓰러졌다. 당시 뒤에 있던 은퇴 배드민턴 선수 찬드라 위자야는 "키도가 바닥에 쓰러진 것을 보고, 나와 동료들이 달려가 응급조치를 했지만, 소용이 없었다"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21.06.15 09:2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