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4,71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작년 숨진 '축구전설' 마라도나 의료진 과실치사 혐의로 기소

    ... 탓에 사망했다고 보며 그가 생애 마지막 몇 달간 마리화나를 피우고 정신과 약을 먹으며 술을 마신 사실을 의료진도 알았다는 점을 증명하는 음성녹음과 메시지도 확보했다. 마라도나는 작년 11월 뇌수술을 받고 자택에서 회복하던 중 심장마비를 일으켜 60세를 일기로 숨졌다. 직후 적절한 치료를 받지 못해 사망했다는 의혹이 제기됐고 당국이 수사에 나섰다. 검찰의 요청으로 마라도나의 사망을 조사한 전문가 위원회는 이달 제출한 보고서에서 "마라도나가 위독하다는 징후가 무시됐다"라면서 ...

    한국경제 | 2021.05.21 09:41 | YONHAP

  • thumbnail
    [신간] 마음의 상처로 죽을 수도 있을까·괜찮지 않아도 괜찮아요

    ... 상처로 죽을 수도 있을까 = 니키 스탬프 지음. 김소정 옮김. 호주의 흉부외과 의사인 저자가 임상 사례를 바탕으로 심장이 어떻게 박동하며, 우울증은 어떻게 심장을 멍들게 하는지, 심장에 좋다는 슈퍼 푸드에 대한 진실은 무엇인지 등 심장에 ... "숨 쉬는 게 이렇게 좋다"고 말한 환자, 수술을 받기 전 병동에서 결혼식을 올린 연인, 수영 대회 결승전에서 심장마비를 일으킨 수영 선수, 시한부 선고를 받고도 희망의 끈을 놓지 않은 가난한 남자 등의 사연은 가슴을 뭉클하게 한다. ...

    한국경제 | 2021.05.20 14:33 | YONHAP

  • thumbnail
    염수정, 故이정지 화백 추모…"하느님 나라서 영원히 행복하길"

    ... '제23회 가톨릭 미술상' 회화 부문 본상을 받았다. 같은 해 12월 명동 갤러리 1898에서는 개관 20주년 첫 특별 초대전 '거룩함과 아름다움' 전시를 열었다. 이 화백은 작품에 가톨릭 교리와 기도문을 라틴어와 한글, 한자 등으로 나타내며 현대미술과 종교적 표현의 접목을 시도했다. 그의 작품은 교회 안에서도 높이 평가받은 것으로 전해진다. 고령에도 왕성한 활동을 펴온 이 화백은 16일 심장마비로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났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18 16:47 | YONHAP

  • thumbnail
    [서태호의 영화로 보는 삶] 아름다운 기다림, 하치!

    ... 냄새에 당해 파커와 하치는 하루 종일 목욕탕에서 냄새를 씻기도 한다. 그러던 어느 날 파커가 강단에서 강의 중 심장병으로 쓰러져 죽게 되고 하치는 돌아오지 않는 주인을 기다리며 매일 기차역에 나가 주인을 그리다가 10년이 흘러 늙고 ... 기차가 멀리 떠날 때까지 하염없이 바라다본다. D. 파커 교수가 죽고 난 후 하치는? 파커 교수가 강의 도중 심장마비로 손에 쥐고 있던 하치의 공을 흘리며 죽고 난 후 하치는 딸 사라 가족과 같이 이사를 가게 된다. 하지만 주인을 ...

    The pen | 2021.05.18 11:17 | 서태호

  • thumbnail
    독창적 단색화 개척한 이정지 화백 별세

    ... 실험으로 변화를 모색했다. 고인은 안료를 덧칠하고 긁어내는 작업을 반복해 시간과 공간의 변화를 화면에 나타내는 작업을 했다. 붓으로 획을 긋지 않고 팔레트 나이프로 긁는 독특한 방식으로 독자적인 작품세계를 구축했다. 지난해 10월 선화랑에서 개인전을 여는 등 고령에도 예술혼을 불태우며 왕성히 활동했으나 심장마비로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났다. 빈소는 서울대병원 장례식장 7호실. 발인 19일 오전 10시, 장지는 용인 천주교 묘지다. 성수영 기자

    한국경제 | 2021.05.17 18:56 | 성수영

  • thumbnail
    故 이춘연 대표, 오늘(15일) 발인

    ... 거행된다. 우 권해효 사회로 평소 고인을 따르던 영화계 후배 감독 및 배우들의 추도사와 추도 영상이 상영되며, 영결식은 영화진흥위원회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생중계 될 예정이다. 이춘연 대표는 지난 11일 서울 방배동 자택에서 심장마비로 쓰러진 뒤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끝내 사망했다. 이춘연 대표는 전라남도 신안 출생으로. 중앙대학교 예술대학 연극영화학과 졸업 후 1970년대 연극무대에서 활동하다가 1983년부터 영화계에서 활동을 시작했다. 1984년 ‘...

    텐아시아 | 2021.05.15 08:53 | 태유나

  • thumbnail
    하루 8번 넘게 소변 보면 '이상 신호'…과민성 방광·당뇨 의심

    ... 간다. 그러면서 야간뇨가 유발된다. 수면무호흡도 마찬가지다. 잠을 자다 호흡이 멈추면 산소 공급이 줄어들기 때문에 심장은 혈액에 산소를 공급하기 위해 박동 수를 늘린다. 밤중에 심장이 과도하게 일을 하면 몸에 나트륨과 물을 제거하도록 ... 심하면 보툴리눔 톡신이 대안이 될 수 있다. ‘보톡스’로 잘 알려진 보톨리눔 톡신은 근육을 마비시켜 주름을 편다. 같은 원리로 보툴리눔 톡신을 방광 내벽에 주입하면 방광근을 이완시켜 용적을 늘릴 수 있다. 한 ...

    한국경제 | 2021.05.14 18:27 | 이선아

  • thumbnail
    하버드 의대 "B세포 운명 결정하는 후성유전 변이 발견"

    ... 의해 분리된 염기서열을 말한다. CpG 서열의 메틸레이션은 일반적으로 프로모터(전사 조절 부위) 주변에 생긴다. 그래서 CgP의 메틸레이션 정도에 비례해 전사 억제가 강해진다. 필라이 교수는 "B1이 생성하는 항체는 혈전증과 심장마비를 막는 등 건강 유지에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한다"라면서 "어떤 유전 인자가 이를 조절하는지 이해하면 CLL 같은 질병이 생기는 이유도 알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필라이 교수와 동료 과학자들은 인간의 유전자 연구를 통해 다양한 ...

    한국경제 | 2021.05.14 17:38 | YONHAP

  • thumbnail
    늘어나는 무연고 사망…미 지자체들 처리문제로 곤혹

    ... 처리해달라는 유가족들을 보게 된다"며 "그들도 오죽하면 시신을 포기하겠는가. 충격적일 뿐"이라고 말했다. 사망자 사인이 코로나19와 직접 관련이 없더라도, 코로나19는 무연고 시신 증가에 영향을 끼치고 있다. 파이비시 검시관은 "할머니가 심장마비로 사망했는데, 남은 가족이 코로나19로 실직해 가정에 여유가 없는 사례가 있다"며 "이 경우 가족은 장례비가 없어 시신 인수를 포기한다"고 말했다. 최근 메이컨-빕 카운티 검시소에는 무연고 시신이 쌓이고 있다. 카운티 정부에 ...

    한국경제 | 2021.05.14 16:11 | YONHAP

  • thumbnail
    이준익 감독·이병헌·전도연, '백상'서 故 이춘연 대표 추모 "韓영화계 대들보" [종합]

    ... 것"이라며 "안타깝게 생각한다"고 추모했다. 고 이춘연 대표는 지난 11일 오후 서울 방배동 자택 현관에서 쓰러진 후 서울 보라매병원으로 옮겨졌으나 끝내 세상을 떠났다. 향년 71세. 집에 도착해 심장마비로 쓰러진 이 대표를 가족들이 발견한 것으로 알려졌다. 고인은 전라남도 신안 출생으로 중앙대학교 예술대학 연극영화학과를 졸업했다. 1970년대 연극무대에서 활동하다가 1983년부터 영화계에서 활동을 시작했다. 1984년 '과부춤'을 ...

    텐아시아 | 2021.05.14 11:09 | 김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