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4,71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공식] '임신 중 별세' 서보라미 '노는 언니' 방송 잠정 연기

    ... 뜻깊은 하루를 가지는 모습이 담겼다. 하지만 지난 9일 서보라미가 갑작스럽게 별세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사인은 심장마비로 알려졌으며 당시 임신 초기인 것이 알려져 팬들을 안타깝게 했다. 서보라미는 지난 4월 결혼했다. '노는 ... 잠정 연기를 결정했다. 고인과 유가족의 슬픔을 헤아려서다. 2004년 계단에서 굴러 떨어지는 사고로 하반신이 마비된 서보라비는 국내 1호 장애인 크로스 컨트리 스키 선수를 시작했다. 그는 2010년 밴쿠버 대회를 시작으로 2014년 ...

    텐아시아 | 2021.07.13 13:26 | 우빈

  • thumbnail
    故서보라미 출연분 방송 연기…'노는 언니' 오늘 결방

    ... 여자 장애인 노르딕스키의 서보라미 선수 촬영분 방송을 연기하고, 13일 방송은 결방하기로 했다. 제작진은 이날 "유가족과 상의 끝에 잠정 연기를 결정, 13일 본방송은 결방하게 됐다. 깊은 애도를 표하며 시청자들께도 양해를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앞서 서보라미는 지난 9일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났다. 사인은 심장마비였으며, 임신 중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35세의 짧은 일기로 별세한 그는 생전 '노는 언니' 녹화에 참여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7.13 11:36 | YONHAP

  • thumbnail
    이주 노동운동 아이콘 네팔 출신 '미누' 기리는 나무 심는다

    ... 결성해 '월급날'이라는 노래를 불러 널리 알려졌다. 이후 불법체류자로 단속돼 2009년 네팔로 추방됐다가 9년 만인 2018년 제10회 DMZ 국제영화제 개막작으로 '안녕 미누'가 선정돼 한국을 방문했다가 네팔로 돌아간 뒤 그해 10월 심장마비로 사망했다. 미누 나무의 수종은 아직 결정되지 않았으나 가급적 크지 않은 것으로 정하기로 했다. 비석에는 그의 약력과 그가 공연할 때 끼었던 한쪽 면을 빨간색 고무 코팅한 목장갑을 새겨 넣었다. 식수식을 주도한 남양주 외국인복지센터 ...

    한국경제 | 2021.07.12 08:21 | YONHAP

  • thumbnail
    [TEN 이슈] 서보라미 별세, 13일 '노는 언니' 방송 앞두고 비보…제작진 "고인이 기다리던 방송"

    ... 오는 13일 방송을 앞둔 상황이어서 모두를 충격에 빠트렸다. 대한장애인체육회에 따르면 서보라미 선수는 지난 9일 심장마비로 자택에서 숨졌다. 특히 지난 4월 결혼한 서보라미 선수는 임신 초기였던 사실이 밝혀져 안타까움이 더해졌다. 오는 ... 애도했다. 서보라미 선수는 고등학교 3학년 재학 중이던 2004년 계단에서 굴러떨어지는 사고를 당해 하반신 마비 장애를 겪었다. 이후 '눈 위의 마라톤'으로 불리는 크로스컨트리 스키 종목에 국내 1호 장애인 선수로 ...

    텐아시아 | 2021.07.11 11:58 | 노규민

  • thumbnail
    [#나눔동행] "도움 필요한 곳 어디든" 30여년 봉사 영웅 제주 김옥산씨

    ... 청소년 지원 활동, 장애인을 위한 가구·생필품 지원, 청소 봉사 등 다양한 분야에서 봉사활동을 했으며 수재의연금과 심장병 어린이 수술비를 기부하기도 했다. 그는 이런 공로를 인정받아 지난해 제41회 김만덕상 봉사 부문을 수상했다. ... 어지러워진 제주시 알작지 해변에 새벽부터 찾아가 각종 해양쓰레기를 수거했다. 2016년 1월 폭설로 제주국제공항이 마비됐을 때는 공항에 발이 묶인 체류객들을 위해 따뜻한 차를 나눠주기도 했다. 4·3희생자추념식 날이면 동이 트기도 ...

    한국경제 | 2021.07.11 09:05 | YONHAP

  • thumbnail
    임신 초기였는데…노르딕스키 간판 서보라미 별세

    ... 이날 "서보라미는 어젯밤 자택에서 세상을 떠났다"고 밝혔다. 서보라미의 갑작스러운 별세 소식에 많은 장애 체육인이 슬픔에 잠겼다는 전언이다. 사인은 심장마비로 알려졌다. 고인은 올해 4월 17일 결혼해 임신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서보라미는 2004년 계단에서 굴러떨어지는 사고로 하반신 마비 장애를 겪었다. 이후 2008년 크로스컨트리 스키에 입문해 국내 1호 장애인 크로스컨트리 스키 선수로 이름을 알렸다. 2016년 장애인동계체전 2관왕, ...

    한국경제TV | 2021.07.10 19:57

  • thumbnail
    '노는 언니'측 "故서보라미 촬영분, 신중히 방송 여부 결정"

    ... "고인이 생전에 애착을 가지고 기다리던 방송인 만큼 신중하게 조정할 예정"이라고 했다. 이어 "지금은 유가족과 선수들의 마음을 추스르는 게 우선"이라며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빈다"고 고인을 추모했다. 앞서 서보라미는 전날 밤 자택에서 세상을 떠났다. 사인은 심장마비였으며, 임신 중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35세의 짧은 일기로 별세한 그는 생전 '노는 언니' 녹화에 참여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7.10 19:49 | YONHAP

  • thumbnail
    장애인 노르딕스키 간판 서보라미 별세…더 안타까운 이유는

    한국 여자 장애인 노르딕스키 간판 선수인 서보라미가 35세의 나이로 별세했다. 10일 대한장애인체육회에 따르면 서보라미 선수는 전날 자택에서 숨을 거뒀다. 사인은 심장마비로 알려졌다. 서보라미는 고등학교 3학년 재학 중이던 2004년 계단에서 굴러 떨어지는 사고로 하반신 마비 장애를 겪었다. 이후 크로스컨트리 스키 종목에 국내 1호 장애인 선수로 이름을 알렸다. 2008년 크로스컨트리 스키에 입문, 2016년 장애인동계체전 2관왕, 2017년 ...

    한국경제 | 2021.07.10 16:37 | 이송렬

  • thumbnail
    장애인 노르딕스키 간판 서보라미, 35세 일기로 별세

    ... 관계자는 10일 "서보라미는 어젯밤 자택에서 세상을 떠났다"며 "갑작스러운 별세 소식에 많은 장애 체육인이 슬픔에 잠겼다"고 전했다. 사인은 심장마비로 알려진 가운데, 별세 당시 임신 중인 것으로 알려져 주변을 더 안타깝게 하고 있다. 고교 3학년 재학 중이던 2004년 계단에서 굴러떨어지는 사고로 하반신 마비 장애를 겪은 서보라미는 국내 1호 장애인 크로스컨트리 스키 선수로 이름을 알렸다. 2008년 크로스컨트리 스키에 입문한 서보라미는 2016년 ...

    한국경제 | 2021.07.10 13:47 | YONHAP

  • thumbnail
    '심장질환 조기 진단' 개발한 한인 2세 스타트업

    한국인 이민 2세가 창업한 미국 스타트업이 심장 질환을 조기에 진단할 수 있는 인공지능(AI) 솔루션을 개발했다. 컴퓨터단층촬영(CT) 이미지를 분석하는 이 솔루션은 심장 질환 전문의가 아닌 일반 주치의나 임상의도 쉽게 활용할 ... 파악하고 맞춤형 치료법까지 제공한다는 점에서 혁신성이 높다는 평가다. 이런 진단법이 가능한 건 클리어리가 확보한 심장 질환 연구 빅데이터 덕분이다. 민 대표는 “심장마비를 예방할 수 있는 임상 도구를 개발하기 위해 코넬대 ...

    한국경제 | 2021.07.06 17:18 | 배성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