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88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bnt포토] 동방신기 최강창민-유노윤호 '닮은 다름이 매력적인 두 사람'

    [김치윤 기자] KBS '뮤직뱅크' 리허설이 30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KBS신관에서 열렸다. 그룹 동방신기 정윤호, 심창민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bntnews | 2018.03.30 15:21

  • thumbnail
    [bnt포토] 동방신기 심창민 '봄햇살이 참 잘 어울리는 남자'

    [김치윤 기자] KBS '뮤직뱅크' 리허설이 30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KBS신관에서 열렸다. 그룹 동방신기 심창민이 입장하고 있다.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bntnews | 2018.03.30 15:13

  • thumbnail
    동방신기의 일상, '디큐멘터리'서 만난다

    ...217;에 출연한 그룹 동방신기/사진제공=M2 그룹 동방신기가 M2를 통해 공개되는 디지털 다큐멘터리 프로그램 '디큐멘터리'에 출연한다. 동방신기의 '디큐멘터리'는 첫 번째 에피소드 '나는 정윤호다'와 두 번째 에피소드 '나는 심창민이다'로 꾸며진다. 30일과 오는 4월 6일 오후 10시 M2 공식 유튜브와 SNS를 통해 공개되며 오는 4월 9일 오후 10시 Mnet을 통해 시청할 수 있다. 이번 방송에서 동방신기는 각자의 에피소드를 통해 자신의 이야기를 직접 ...

    텐아시아 | 2018.03.30 09:15 | 이은호

  • thumbnail
    동방신기, 전보다 진일보한 Red가 되다 (종합)

    ... 유노윤호는 “사랑의 스토리를 담으려고 노력했다. 사랑의 시작, 중간, 전개, 끝을 다룬다”라고 신보를 소개했다. 10대의 나이에 'HUG(포옹)'를 부르며 데뷔한 동방신기. 어느덧 두 멤버는 군 제대와 더불어 30대 정윤호와 심창민이 됐다. 이름을 알 수 없는 한 멤버는 '평행선' 무대 후 취재진 모두에게 앓는 소리를 전하기도. 최강창민은 “30대에 접어들면서 회복력이 예전보다 떨어진다. 거친 호흡을 참지 못해 죄송하다”라는 말로 웃음을 모았다. 유노윤호는 20대 ...

    bntnews | 2018.03.28 19:05

  • thumbnail
    [bnt포토s] '군대갔다오면달라진다?' 동방신기 최강창민 '원판불변의법칙이란'

    ... 'bnt포토s'는 최강창민의 사진이 곧 팩트입니다. 입대 전보다 더 어려진 듯한 동방신기 최강창민. 최강창민 '윤호형이랑 2년 만에 같이해요~' 최강창민 '훈훈함도 여전' 높은 콧대는 더 섹시해졌고 눈은 더 초롱초롱해진 동방신기 최강창민. 이만큼 클로즈업해도 트러블 한 개 안 보이는 최강 '백옥' 창민의 피부 동방신기 최강창민 '20대 모습 그대로 돌아온 심창민을 소개합니다~'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bntnews | 2017.08.21 18:32

  • thumbnail
    동방신기 전역 보고서 : 30대 유노윤호·최강창민의 청사진 (종합)

    ... 'Tri-angle' 등 히트곡을 잇달아 냈다. 2008년 시아준수, 박유천, 김재중이 탈퇴하면서 아픔을 겪었으나 유노윤호, 최강창민 두 사람이 '동방신기'의 명맥을 잇고 있다. 대중에게 처음 얼굴을 드러냈던 16살 심창민, 18살 정윤호가 이제 서른을 훌쩍 넘겼다. 유노윤호는 "초등학생이었던 팬이 성인이 되고 어떤 분들은 한 아이의 부모가 됐다. 가족들 모두가 좋아할 수 있는 동방신기가 되는 것이 목표"라고 털어놨다. 그는 "20대의 ...

    연예 | 2017.08.21 12:08 | 김예랑

  • thumbnail
    KIA 김윤동, 올스타전 '퍼펙트 히터' 우승자

    ... 안타 코스에 놓인 과녁을 라인드라이브로 맞히는 게임이다. 내야에 1점짜리 과녁 3개, 외야에 2점짜리 과녁 3개가 놓여 있으며 1점 당 40만원의 기부금이 적립된다. 드림 올스타에서는 최주환(두산), 손아섭(롯데), 구자욱과 심창민(삼성), 김재윤(kt)이 출전했고, 나눔 올스타에서는 이정후(넥센), 최재훈(한화), 유강남과 임찬규(LG), 김윤동(KIA)이 경기에 나섰다. 드림 올스타 첫 주자로 나선 김재윤은 1점, 최주환과 손아섭은 한 개도 맞히지 못했다. 이후 구자욱은 ...

    스타엔 | 2017.07.15 17:45

  • 삼성 박해민의 역전 3루타, 위닝시리즈를 이끌다

    ... 1홈런 3타점으로 맹활약했다. 특히 이승엽은 6회 시즌 10호 홈런을 기록. 13년 연속 두자릿수 홈런 달성이라는 대기록을 수립했다. 마운드에서는 외국인 선발 투수 레나도가 5이닝 4실점으로 부진하며 마운드를 내려갔다. 그러나 심창민을 시작으로 장원삼, 장필준이 4이닝을 무실점으로 막아내며 팀의 역전승의 발판과 승리를 지켜냈다. 반면 한화 선발 비야누에바는 6이닝 3실점으로 호투하며 승리 투수 조건을 갖추고 불펜진에게 마운드를 넘겼다. 그러나 불펜진의 난조로 ...

    한국경제TV | 2017.06.12 06:19

  • `두산맨` 신성현, 대타로 등장해 멋진 끝내기성 타구 날렸지만…

    ... 두산 모두 승리를 꿈꾼 순간이 있었다. 2-2로 맞선 11회초 선두타자로 등장한 삼성 구자욱은 두산 우완 김강률의 시속 146㎞ 직구를 받아쳐 오른쪽 담을 넘겼다.하지만 삼성은 한 점을 지키지 못했다. 11회말 등판한 마무리 심창민은 선두타자 박건우에게 중월 2루타를 맞았다. 최주환을 2루수 뜬공으로 잡았지만, 김재호를 볼넷으로 내보내며 1사 1,2루에 몰렸다.민병헌의 땅볼 타구가 삼성 3루수 이원석의 글러브를 맞고 튀어 오르면서 두산은 1사 만루 기회를 ...

    한국경제TV | 2017.04.18 23:28

  • thumbnail
    한화, 5시간7분 혈투 끝 두산 제압…KIA·LG는 개막 2연승

    ... 2볼넷 4탈삼진 4실점을 기록하며 흔들렸다. KIA는 대구 방문경기에서 삼성 라이온즈의 맹추격을 뿌리치고 시즌 첫 연장 승부 끝에 개막 2연승을 달렸다. KIA는 7-7로 맞선 10회초 1사 만루에서 로저 버나디나가 삼성 투수 심창민을 상대로 깨끗한 2타점 중전 안타를 때려 9-7로 이겼다. 7-0으로 앞서다가 9회말 7점을 빼앗기고 연장까지 끌려간 KIA는 다 잡았던 승리를 날릴 뻔했다가 가슴을 쓸어내렸다. 전날 개막전에서 7-2로 승리한 KIA는 이틀 ...

    연합뉴스 | 2017.04.01 21: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