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2,81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美 국무부 "외교정책 핵심은 인권"…한국 정부 우회 압박

    ... 발언에서 한 발 더 나아간 것이다. 이 같은 논평은 북한 인권 문제를 바라보는 한국 정부의 인식을 겨냥했다는 분석이 나온다. 문재인 정부의 대북정책 ‘멘토’로 꼽히는 문정인 이사장은 지난 17일 한 심포지엄에서 “북한은 인권 문제를 들고나오면 대북 적대시 정책이라고 본다”며 “이 경우 북한은 핵을 포기하기 어려워질 것”이라고 주장했다. 새로운 대북정책의 방점을 압박보다는 외교에 찍은 바이든 행정부가 ...

    한국경제 | 2021.05.18 17:29 | 송영찬

  • thumbnail
    문정인 "北 인권 얘기할까 걱정"이라는 말에…美 "인권이 외교정책 핵심"

    ... 사이에 상호 절충은 없다”는 발언의 연장선상이다. 이같은 논평은 북한 인권 문제를 바라보는 한국 정부의 인식을 정면 겨냥했다. 문재인 정부의 대북정책 ‘멘토’로 꼽히는 문 이사장은 지난 17일 한 심포지엄에서 “북한은 인권 문제를 들고 나오면 대북 적대시 정책이라고 본다”며 “이 경우 북한은 핵을 포기하기 어려워질 것”이라고 주장했다. 새로운 대북 정책의 방점을 압박보다는 외교에 찍은 바이든 ...

    한국경제 | 2021.05.18 16:52 | 송영찬

  • thumbnail
    세계 행복 보고서 심포지엄

    18 일 오후 서울 중구 서울페럼타워에서 열린 ‘2021 세계 행복 보고서 심포지엄 ’ 에서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 왼쪽에서 여섯번째 ) 와 김영종 종로구청장 ( 왼쪽에서 다섯번째 ) 등 협의회 임원 단체장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김범준기자

    한국경제 | 2021.05.18 16:10 | 김범준

  • thumbnail
    김대건 신부 탄생 200주년 맞아 당진시 '김대건의 해' 선포

    ... 통해 축하 메시지를 전달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김대건 신부의 생애를 담은 영상 상영과 샌드 애니메이션 특별 공연 등이 다양하게 펼쳐졌다. 시는 8월 14일부터 22일까지 솔뫼성지에서 각종 문화예술 공연, 전시회, 국제 학술 심포지엄 등으로 이뤄진 김대건 신부 탄생 200주년 기념행사를 개최할 계획이다. 김홍장 시장은 "김대건 신부는 대한민국을 넘어 전 세계적으로 업적을 인정받은 인물"이라며 "올해는 역사적으로 의미가 큰 해인 만큼 당진의 국제적 이미지를 정립하고, ...

    한국경제 | 2021.05.18 13:53 | YONHAP

  • thumbnail
    미, '북 인권 제기시 대화 힘들어' 우려에 "인권은 외교 중심"

    ... RFA에 "북한 인권상황이 가장 우선시돼야 한다"면서 북한이 고립을 끝내고 인권 개선 조처를 한다면 미국과 북한이 오히려 안보 및 제재와 관련된 합의에 더 빨리 도달할 가능성이 높다고 말했다. 문정인 세종연구소 이사장은 전날 한 심포지엄에서 북미관계를 전망하며 "지금 제일 걱정되는 부분은 미국이 인권 문제를 들고나오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는 "북한은 인권 문제를 들고나오면 대북 적대시 정책이라고 본다"며 "그 순간 대화 무드로 나오기는 힘들어진다"고 우려했다. ...

    한국경제 | 2021.05.18 10:01 | YONHAP

  • 韓·美·日 '3각 공조 복원' 윤곽 나오나

    ... 정부는 이 과정에서 대북정책과 여타 외교 현안을 연계하거나 그런 문제를 검토한 바가 없었다”고 밝혔다. 여권에서도 한·일 관계 개선을 촉구하는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이낙연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이날 한 심포지엄에서 “정부 간 협의에 한계가 있다면 한·일 양국이 현안 해결의 전권을 갖는 가칭 ‘현인(賢人)회의’를 만드는 방법도 고려해 봤으면 한다”고 말했다. 민주당 관계자는 ...

    한국경제 | 2021.05.17 17:35 | 임도원/송영찬

  • thumbnail
    [문화소식] 서오릉 익릉·경릉, 26일 능침 개방 행사

    국립부여박물관 학술 심포지엄·문화재수리기능자 교육 ▲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는 26일 '문화가 있는 날'을 맞아 고양 서오릉 익릉과 경릉에서 능침 개방 행사를 진행한다. 참가자는 사단법인 '한국의 재발견' 해설사와 함께 일반인이 평소 들어가지 못하는 능침에 올라 설명을 듣는다. 익릉은 숙종의 첫 번째 부인인 인경왕후 무덤이고, 서오릉에서 가장 먼저 조성된 경릉에는 성종 아버지인 덕종과 그의 부인 소혜왕후가 묻혔다. 자세한 정보는 조선왕릉관리소 ...

    한국경제 | 2021.05.17 17:09 | YONHAP

  • thumbnail
    문정인 "미국, 北인권 들고나올까 걱정…강경파 많이 포진"

    ... 제일 걱정되는 부분은 미국이 인권 문제를 들고나오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문재인 대통령의 외교안보특보를 지낸 문 이사장은 이날 숭실평화통일연구원과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전 대표 공동주최의 '바이든 시대 동북아 전망과 한국의 역할' 심포지엄 기조발제에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북한은 인권 문제를 들고나오면 대북 적대시 정책이라고 본다"며 "그 순간 대화 무드로 나오기는 힘들어진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 경우 북한은 핵을 포기하기 어려워질 것"이라며 "최악의 경우 ...

    한국경제 | 2021.05.17 16:41 | YONHAP

  • thumbnail
    이낙연 "북핵, 2단계 접근…위안부, 한일 현인회의서 해결"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전 대표는 17일 북핵문제 해법으로 '잠정합의'를 거치는 2단계 접근을 제안했다. 이 전 대표는 17일 자신의 싱크탱크 '연대와 공생'과 공동 주최한 '바이든 시대 동북아 전망과 한국의 역할' 심포지엄에서 이같은 내용의 한반도 신평화구상을 발표했다. 이 전 대표는 "바이든 행정부의 북한 비핵화 전략은 달라져야 한다"며 "1단계로 북한과 잠정합의를 타결해 핵활동 동결 및 롤백(해체) 개시, 사찰단 파견, 점진적 경제제재 완화 ...

    한국경제 | 2021.05.17 14:55 | YONHAP

  • thumbnail
    'KDI 원장 논란'에…홍장표 "인선절차 오래 걸리는 거 같다"

    ... 아니다"면서도 인선 절차를 완주할 뜻을 내비췄다. 비판이 쏟아지는 소득주도성장 정책을 놓고서는 소득 분배 지표가 개선되는 등 긍정적 효과가 컸다고 해명하기도 했다. 홍장표 교수는 지난 14일 열린 서울사회경제연구소 심포지엄에서 기자가 KDI 원장 지원 배경과 계획을 묻자 "아무 생각이 없다"며 이 같이 말했다. KDI 안팎에서는 현 정부의 유력 인사인 만큼 홍 교수가 내정된 것 아니냐는 관측이 많았지만 "사실이 전혀 아...

    한국경제 | 2021.05.17 11:46 | 김익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