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75291-175300 / 176,79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청주대 교수협의회 회장 전 총장등 3명을 고발

    청주대학교 재단의 비리백서 발간과 관련해 학교쪽에 의해 명예훼손 혐의 로 고소된 청주대 교수협의회 박정규 회장은 23일 김준철 전 총장을 횡령 혐의로, 김 전 총장의 두 아들인 윤배(재단 상무이사).상배(" 기획실장)씨 를 공무서 위조 및 동행사 혐의로 청주지검에 고발했다. 박 교수는 고발장을 통해 "김 전 총장은 91년 8월 자신 명의의 학교땅 2천 6백39평방미터와 재단 땅 1천1백31평방미터 및 건물 1백78평방미터를 교환 해 20억원 ...

    한국경제 | 1994.05.24 00:00

  • [나의비망록] (181) 암흑의 계절..양재봉 대신그룹회장 (3)

    ... 본점으로 전보되어 인사부에 배치 되었다. 잘 알려진 바와 같이 유창순씨도 국무총리를 역임한바 있고 전경련 회장도 지낸 분인데, 이때의 인연으로 우리 대신그룹에서는 대신경제연구소 회장 으로 추대하였다. 한편 아버님은 중국에 아들을 보내놓고 애끓는 아픔을 겪으셨던 까닭인지 어느 사이엔가 병환이 깊어지시더니 해방된지 1년도 안되어 세상을 떠나시고 말았다. 나는 실의와좌절감으로 방황의 나날을 보내야 했다. 아버지는 나의 절대적인 후원자였고 아버지가 계시지 않는 ...

    한국경제 | 1994.05.24 00:00

  • 국교생아들 폭행 감금한 아버지,살인미수혐의로 구속영장

    서울 용산경찰서는 20일 국민학교에 다니는 자신의 아들을 때리고 자물 쇠를 채워 방안에 감금한 박응종씨(47.택시운전사.서울 용산구 서부이촌동 199의 38)에 대해 살인미수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에 따르면 박씨는 지난 18일 오후 9시께 자신의 지하셋방 건넌방에서 아들(9.N국교 3)이 공부를 게을리 하고 심부름을 하지 않는다며 옷을 모두 벗기고 대나무 막대기 등으로 온몸을 때린뒤 전깃줄로 손을 묶어 장롱 손잡 이에 매달았다는 ...

    한국경제 | 1994.05.20 00:00

  • 프로야구 LG 심재원코치 사망

    ... 투병중이던 LG 심재원 코치가 19일오후 3시20분 서울 풍납동 중앙병원에서 향년 41세로 사망했다. 심코치는 지난해 12월 3일 강남성심병원에서 암제거수술을 받고 중앙병원에서 약 4개월간 입원치료를 받은뒤 퇴원했다가 5월17일 다시 입원한지 3일만에 사망했다. 유족으로는 부인 이상희씨와 두아들 성훈,수훈이 있다. 발인은 21일 오전8시 중앙병원에서 있을 예정이며 장지는 경기도 화성군 남양면 무송리 선산. 연락처는 476-8089.

    한국경제 | 1994.05.20 00:00

  • 검찰,도매법인 횡령자금 사용처 추적 벌일 방침

    농안법 개정및 농수산물 유통비리를 수사하고 있는 서울지검은 20일 일부 도매법인 대표들이 회사자금에서 횡령한 돈의 사용처 에 대한 자금추적을 벌이기로 했다. 검찰은 중앙청과 대표 이소범씨(54)가 아들등 친인척을 이 회사 직원인 것처럼 서류를 조작,횡령한 6억1천만원과 서울청과대표 박원규씨(56)가 출하장려금,홍보비등을 과대계상하는 방법으로 횡령한 8천만원의 사용내역에 대해 집중 조사할 계획이다. 검찰은 이씨등이 이 돈을 생활비,아들의 ...

    한국경제 | 1994.05.20 00:00

  • 뇌성마비 서울대학생, 골수암여대생에 성금

    뇌성마비에 걸린 아들을 서울대에 입학시켜 최근 TV의 기업체이미지광고에 출연중인 김묘분이씨(40.여.서울강서구화곡동)가 19일 광고출연으로 받은 돈의 일부를 골수암투병중인 김경란양(23.서울대 국어교육과 4년)에게 치료 비로 전달했다. 김씨는 아들 정훈기군(19. 서울대 임산공학과 1년)과 함께 출연해 받은 4백 만원중 1백만원을 김양에게 전달하고 1백만원은 뇌성마비협회에 장학금으로 기부했다.

    한국경제 | 1994.05.20 00:00

  • 인천시내 주택가서 화재...일가족 3명 숨져

    18일 오후 10시50분께 인천시 북구 청천1동 19-23 하재현씨(37)집 2층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이나 하씨의 부인 이상희씨(36)와 아들 치호군(6), 딸 나미양(4)등 일가족 3명이 불에 타 숨지고 하씨는 중화상을 입었다. 또 이 불은 하씨 집 2층(25평)을 모두 태워 3백90만원(경찰추정)의 재산피 해를 내고 출동한 소방대원들에 의해 1시간만에 진화됐으며 1층은 이발관으 로 피해가 없었다. 불을 처음 본 하씨의 조카 승희씨(38.여)는 ...

    한국경제 | 1994.05.19 00:00

  • 유통비리 4개 도매법인 대표에 구속영장...농안법 수사

    농안법 개정과정및 농수산물 유통비리를 수사중인 서울지검은 1 9일 중앙청과 대표 이소범(54),서울청과 대표 박원규(56)씨등 4개 도매법인 대표에 대해 횡령등 혐의로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중앙청과 대표 이씨는 자신의 아들등 친인척 8명이 이 회사 기획실차장등으로 근무하는 것처럼 서류를 꾸며 90년부터 5년간 이들의 월급,퇴직금 명목으로 6억1천만원을 빼내 유용한 혐의다 이씨는 또 지난해 2월부터 수입 바나나 25억원어치를 판매하 면서 ...

    한국경제 | 1994.05.19 00:00

  • 가정집 지하서 불...일가족 2명 질식사

    19일 오전 1시10분쯤 서울 강남구 삼성동 60 박순태씨(47.한의사) 집 지하실에서 불이 나 박씨와 부인 조순희씨(45)가 연기에 질식해 숨지고 아들 한상씨(20)가 가벼운 화상을 입었다. 불은 박씨 집 90평중 지하 30평을 태워 1천여만원의 재산피해를 낸뒤 10여분만에 진화됐다. 경찰은 지하실 입구에 설치된 LP가스의 밸브가 열림상태로 돼있는 점 으로 미루어 밤새 누출된 가스에 가전제품등에서 발생한 스파크가 인화 작용을 해 불이 ...

    한국경제 | 1994.05.19 00:00

  • 한약업자 부부 칼에 찔린채 불에 타 사망

    ... 흉기에 난자된채 불에타 숨진 시체로 발견돼 경찰이 수사 에나섰다. 19일 새벽 1시15분께 서울 강남구 삼성동 60의1 박순태씨(46.한약 도매업자)집 지하안방에서 불이나 잠을 자던 박씨와 부인 조순희씨 (43)가 숨지고 아들 한상씨(23)는 머리에 화상을 입고 인근 병원에 서 치료중이다. 이날 불은 박씨 집 건물 90평 중 지하와 1,2층 40여평을 태워 1천 여만원의 재산피해를 낸뒤 10분만에 진화됐다. 경찰은 그러나 화재발생 10시간만에 사체에 ...

    한국경제 | 1994.05.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