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79891-179900 / 191,48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70대 재력가 피살사건 용의자 아들 긴급체포

    지난달 25일 발생한 부산 남구 용호동 70대 재력가 피살사건을 수사중인 부산 남부경찰서는 6일 피살된 송모(73)씨의 아들(43)을 용의자로 긴급체포해 조사중이다. 경찰에 따르면 아들 송씨는 지난달 25일 부산 남구 용호동 소재 아버지 소유의L아파트에서 아버지와 재산문제로 다투다 흉기로 찔러 살해한 뒤 장롱속에 시체를숨겨놓고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아들 송씨는 건축업을 하다 지난해 부도를 낸 뒤 아버지 집에서 거주해왔으며, 평소 재산문제로 ...

    연합뉴스 | 2003.04.06 00:00

  • [이라크戰] 후세인, 아들들과 함께 TV화면 재등장

    이라크 TV는 5일(현지시간) 사담 후세인 대통령이 고위 정치 및 군사 자문단 회의를 주재하는 모습을 담은 화면을 방영했다. 이날 회의에는 후세인의 장남과 차남도 함께 참여했다. 후세인의 모습을 담은 이번 화면 방영은 전날 후세인 대통령의 TV 연설과 그가개전 후 처음으로 군중들의 환호를 받으며 바그다드 시내에서 항전을 촉구한 모습이방영된 지 하루만에 이뤄졌다. (바그다드 AFP=연합뉴스) south@yna.co.kr

    연합뉴스 | 2003.04.06 00:00

  • 北일가족 3명 木船타고 동해 귀순

    ... 함께 조업을 나가던 대광호(2.43t급.선장 이태용)가 경찰에 신고했다. 길이 5m, 폭 2m의 이 전마선에는 발견 당시 북한 주민 김정길씨(46.양봉업.함경남도 라원군 라흥구 90)와 동생 정훈씨(40.어부), 김정길씨의 아들 광혁씨(20) 등 3명이 타고 있었다. 이들은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속초해양경찰서 주문진파출소 김호연 소장(경위) 등에게 즉각 귀순 의사를 밝혔다. 이들이 탄 목선은 어민들이 고기잡이를 위해 쳐 놓은 유자망 그물에 스크루가 걸려 ...

    한국경제 | 2003.04.06 00:00

  • 친구와 공모해 아버지 살해 40대 영장

    지난달 25일 발생한 부산 남구 용호동 재력가 송모(73)씨 피살사건을 수사중인 부산 남부경찰서는 6일 용의자인 송씨의 아들(43.무직)을 긴급체포, 범행일체를 자백받고 존속살인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은 또 아들 송씨로부터 범행에 가담한 고교동창인 이모(43.무직)의 인적사항을 확보, 이씨 검거에 나섰다. 아들 송씨는 범행후 부산 해운대 소재 콘도 및 호텔을 전전하다 지난 5일 오후 해운대 G호텔에서 잠복 근무중이던 경찰에 붙잡혔으며, ...

    연합뉴스 | 2003.04.06 00:00

  • 북한 일가족 3명 동해안으로 귀순

    ... 나갔던 대왕호(2.43t급) 선장이태용(54)씨가 경찰에 신고했다. 길이 5m, 폭 2m의 이 전마선에는 발견 당시 북한 주민 김정길(46.양봉업.함경남도 라원군 라흥구 90번지)씨와 동생 정훈(40.어부)씨, 김정길씨의 아들 광혁(20)씨 등 3명이 타고 있었다. 북한 주민이 배를 타고 동해안으로 귀순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들은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속초해양경찰서 주문진파출소 김호연(경위)소장 등에게 즉각 귀순의사를 밝혔다. 김소장은 "`어디서 ...

    연합뉴스 | 2003.04.06 00:00

  • 북한 일가족 3명 동해안으로 귀순

    ... 주문진항 소속 대강호 선장 이태용(54)씨가 이날 새벽 조업중 주문진항 앞바다 2마일 해상에서 이들을 발견, 해경에 신고했으며 관계당국은 정확한 신원과 탈북경위를 조사중이다. 탈북자는 김씨와 동생 종훈(40.어부)씨, 김씨의 아들 광혁(20)씨 등 3명으로 이들은 지난 2일 오후 8시 소형엔진이 달린 길이 5m, 넓이 3m 크기의 목선을 타고 라흥구를 출발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 이들이 타고 온 전마선에서는 돼지고기와 기름통, 배낭, 나무조각 등이 발견됐다. ...

    연합뉴스 | 2003.04.06 00:00

  • [북한 일가족 귀순동기와 탈출과정]

    ... 없으니 남으로 가자"고 제의, 귀순 결심을 했으며 체포 당시 구타당했던 낭심부위가 악화돼 2002년 7월 출소한 뒤 탈북을 준비해왔다. 김씨는 또 평안도 지주였던 조부(사망) 때문에 출신 성분이 나빠 군에서 장교가될 수 없고, 아들도 대학을 갈 수 없어 불만을 가졌으며, 평소 남한 라디오 방송 등을 통해 탈북자들의 동향을 알게 돼 귀순 결심을 굳힌 것으로 전해졌다. 김씨 등은 지난 3월 31일 함남 라원군 라흥구에서 평소 동생이 알고 지내던 선박 소초장에게 ...

    연합뉴스 | 2003.04.06 00:00

  • [이라크戰]"후세인 차남 쿠사이가 전쟁 지휘" .. 英紙

    ... 아버지를 대신해 바그다드 방어작전 등 중요한 일들을 처리하는 경우가 늘고 있다고 전했다. 익명을 요구한 연합군 고위관계자는 "우리가 입수한 모든 정보는 후세인이 장악력을 잃어가고 있음을 시사하고 있다"면서 "우다이와 쿠사이 두 아들이 정권 방어를 위해 더 많이 개입하고 있으며 특히 쿠사이의 역할이 커지고 있다"고 말했다. 쿠사이는 여러 해 동안 아버지 후세인의 개인경호를 맡아왔으며 최근에는 이라크군 부사령관과 보안군 사령관 뿐 아니라 집권 바트당의 군사조직까지 ...

    연합뉴스 | 2003.04.06 00:00

  • 북한 일가족 3명 동해안으로 귀순

    ... 함께 조업 나가던 대광호(2.43t급.선장 이태용)가 경찰에 신고했다. 길이 5m, 폭 2m의 이 전마선에는 발견 당시 북한 주민 김정길(46.양봉업.함경남도 라원군 라흥구 90번지)씨와 동생 정훈(40.어부)씨, 김정길씨의 아들 광혁(20)씨 등 3명이 타고 있었다. 이들은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속초해양경찰서 주문진파출소 김호연(경위)소장 등에게 즉각 귀순의사를 밝혔다. 김소장은 "`어디서 왔느냐'는 질문에 '북한에서 왔습니다', `귀순이 맞느냐'는 ...

    연합뉴스 | 2003.04.06 00:00

  • [STRONG KOREA] 제3주제 : (21) 설립자 '잠세티 타타'

    ... 지역을 통치하던 마이소르왕국의 왕으로 부터 기증받은 대지에 사재를 털어 과학원 건립을 추진했다. 하지만 인도를 통치하던 영국총독부가 과학원 설립을 허락하지 않았다. 결국 과학원은 그가 죽은 지 5년 뒤인 1909년 그의 아들에 의해 완공됐다. 생전에 과학원 완성을 보지 못한 것이다. 타타는 인도과학원 외에도 20여개의 초중등학교를 세워 인도인들을 일깨웠으며 빈민구제사업에도 앞장섰다. 종교간 갈등이 심한 인도에서 소수 종파(조로아스터교)인 타타가 국민들로부터 ...

    한국경제 | 2003.04.0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