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79891-179900 / 191,75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줄리아니 前뉴욕시장 간호사 출신 애인과 결혼

    ... 뉴욕시장(58)이 24일 이혼 10개월여 만에 자신이 7년간 머물렀던 뉴욕시장 관저에서 간호사 출신인 주디스 네이선과 성대한 결혼식을 올렸다. 이날 결혼식에는 4백여명의 하객들이 참석한 가운데 마이클 블룸버그 현 시장이 주례를 맡았다. 아들 앤드루(17) 딸 캐롤라인(13)과 함께 도착한 줄리아니 전 시장은 긴장되느냐는 질문에 "전혀 그렇지 않다.정말 기분이 좋다"고 말했다. 줄리아니는 약 3년전부터 네이선과 사귀어 왔으며 지난해 7월 20년간 함께 살아온 전 부인인 ...

    한국경제 | 2003.05.25 00:00

  • 한화그룹 노경섭 부회장 별세

    ...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경남 창원 출생인 노 부회장은 서울대 경제학과를 졸업한 뒤 지난 67년 ㈜한화에 입사,㈜한화 총괄대표이사 부회장 등을 맡아왔으며 지난 해 설립된 그룹 자문·심의기구인 운영위원회 운영위원 활동도 함께 해왔다. 유족으로 부인 김경자씨(56)와 재훈(29.한화유통 사원) 재윤(27.미국유학중)두 아들이 있다. 발인 28일 오전,빈소서울 아산병원 3층 (02)3010-2000. 정태웅 기자 redael@hankyung.com

    한국경제 | 2003.05.25 00:00

  • 줄리아니 전뉴욕시장 결혼

    ... 대변인이 밝혔다. 결혼식에는 조지 파타키 뉴욕주지사와 뉴욕 양키스의 대선수 요기 베라, 헨리키신저 전국무장관, 방송인 바버라 월터스 등이 참석했으며 아일랜드인 테너 로난타이난이 축가로 `아베 마리아'를 불렀다. 결혼식장에 아들 앤드루(17), 딸 캐럴라인(13)과 함께 도착한 줄리아니 전시장은 긴장되느냐는 질문에 "전혀 그렇지 않다. 정말 기분이 좋다"고 말했다. 이날 결혼식엔 기자들의 접근이 금지됐으며 정복차림의 경찰이 배치돼 삼엄한경비를 펼쳤다. ...

    연합뉴스 | 2003.05.25 00:00

  • 홍걸씨 팔로스 버디스집 팔려

    ... 김대중(金大中) 전 대통령의 3남 홍걸씨의 팔로스 버디스주택이 최근 매각됐다. 신원이 밝혀지길 꺼린 홍걸씨의 한 측근은 24일 연합뉴스와의 전화통화에서 로스앤젤레스 남부 팔로스 버디스 언덕에 위치한 이 집은 홍걸씨 부인 임미경씨와 두 아들이 살아왔으며 지난 20일을 전후해 한 미국인 부동산브로커의 중개로 백인 노부부에게 매각됐다고 확인했다. 홍걸씨측이 구입한 지 약 3년만에 되판 2층짜리 이 주택 매매가는 128만여달러로 현재 에스크로가 진행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

    연합뉴스 | 2003.05.25 00:00

  • 홍걸씨 美LA주택 128만弗에 매각

    ... 최근 매각됐다. 연합뉴스는 지난 20일을 전후해 한 미국인 부동산브로커의 중개로 홍걸씨의 주택이 백인 노부부에게 매각됐다고 24일 보도했다. LA 남부 팔로스 버디스 언덕에 위치한 이 집은 2층짜리로 홍걸씨 부인 임미경씨와 두 아들이 살아왔다. 홍걸씨는 지난 2000년 6월 이 주택을 약 98만달러에 구입,이번에 1백28만여달러에 되판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임씨 등 홍걸씨 가족은 소유권 이전절차가 마무리되고 자녀들의 학기가 끝나는 6월말께 미국생활을 ...

    한국경제 | 2003.05.25 00:00

  • 박연차회장 자녀 결혼식에 하객 1천여명 '북새통'

    노무현 대통령의 친형 건평씨의 땅을 매입한 태광실업 박연차 회장(김해상공회의소 회장)의 차녀와 김정복 부산지방국세청장 아들의 결혼식이 24일 오후 1시 부산 롯데호텔 3층 크리스탈볼룸에서 열렸다. 이날 결혼식에는 1천명이 넘는 하객이 몰려 예식장소인 크리스탈볼룸에 좌석이 모자라 호텔 42층 일부를 빌려 하객들을 수용하는 등 북새통을 이뤘다. 박 회장이 자문역으로 있는 한나라당에서는 도종이 김영일 국회의원 등이 찾았고 신상우 전 국회부의장,김혁규 ...

    한국경제 | 2003.05.25 00:00

  • 카다피 아들, 아프리카축구연맹 회장 선거 자천

    `부친의 후광으로 아프리카 축구를 호령하겠다.' 리비아 국가원수 무아마르 카다피의 셋째 아들 사디 카다피(29)가 24일(이하 한국시간) 아프리카축구연맹(CAF) 회장 선거에 자천했다. 사디는 최근 이탈리아 세리에A의 페루자 진출이 유력한 것으로 알려졌던 터라 그의 CAF 회장 도전은 놀라움을 던져 주고 있다. 리비아축구대표팀 주장으로 리비아축구협회 부회장인 사디는 부친의 재력을 이용, 이탈리아 명문 라치오와 유벤투스의 경영에도 관여하고 있다. ...

    연합뉴스 | 2003.05.24 00:00

  • 美동포 1.5세, 미 프로축구팀 입단

    재미동포 1.5세 축구선수 장덕원(미국명 토니장)군이 오는 29일 미국 프로축구팀 댈러스 번팀과 입단 계약식을 갖고, 프로무대에정식 데뷔한다. 부친인 전 실리콘밸리 한인축구협회 장길현(47) 회장은 25일 "아들이 정식 선수는 아니지만 35명 엔트리 명단에 들어가 있는 대기 선수로 프로 선수 생활을 시작한다"며 "동포 1.5세가 미 프로축구팀에 입단하기는 이번이 처음"이라고 말했다. 지난해 말 국내프로축구 무대에 진출하려고 방문, 입단 테스트를 ...

    연합뉴스 | 2003.05.24 00:00

  • 마하티르, 정치적 세습 불원

    ... 모하마드 말레이시아 총리는 자신은 정치적 세습을 추구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마하티르 총리는 23일 자신의 지역구인 집권 통일말레이국민기구(UMNO)의 데난 와와산 지구당 행사에서 자신의 정계은퇴로 공석이 되는 의회 지역구 의석에 아들등 가족이 승계하는 것을 절대 원하지 않는다고 밝혔다고 말레이시아 영어신문 스타가 24일 보도했다. 지난 해 전격적으로 정계은퇴 의사를 밝혀 오는 10월 정계에서 은퇴할 예정인마하티르 총리는 "우리나라는 민주주의 국가로서 모든 사람에게 ...

    연합뉴스 | 2003.05.24 00:00

  • 80년대를 통해본 아직도 '진행중'인 4·3 항쟁..소설 '신화를···'

    ... 위기에 빠질 때마다 제주에서 무고하게 죽어간 사람들이 많았기 때문이다. 폭력으로 정권을 찬탈한 신군부 세력은 4ㆍ3 사건의 원혼을 달랜다는 명목으로 무당들을 제주도로 불러 씻김굿을 열게 한다. 이를 위해 육지의 무당 유정남이 아들 정요선과 신딸 순임을 데리고 제주도로 내려온다. 제주도 무당들의 냉랭한 반응을 보며 위령굿판을 벌인 유정남은 돌아오는 뱃길에서 아들에게 출생 비밀을 들려준다. 정요선은 한센병 환자로 '인민의 나라' 건설에 뜻을 두었다가 소록도 갱생원에서 ...

    한국경제 | 2003.05.2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