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79931-179940 / 186,86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천자칼럼] 즈믄둥이

    ... 국내에선 여기에 띠도 작용한다. 말ㆍ범ㆍ용띠 해엔 여아 출산 기피로 남녀 성비(여아 1백명당 남아 수)가 높아지고 전체 출산율이 낮아진다. 즈믄둥이 역시 성비가 높고 첫째보다 둘째가 많고 연초에 집중됐다고 한다. 새 천년에 아들을 낳고자 애쓴 셈이다. 그러나 조선조의 왕비중 성종 인조 효종 현종 고종의 부인이 말띠였다고 하거니와 휴렛팩커드의 칼리 피오리나와 방송인 오프라 윈프리도 말띠다. 축복 속에 태어난 즈믄둥이들이 늘어난 경쟁자로 인해 입시와 결혼 ...

    한국경제 | 2001.08.24 17:10

  • [TV 하이라이트] (26일) '추적 60분' ; '아버지와 아들' 등

    □아버지와 아들(SBS 오후 8시50분)=태걸이 독수공방하는 것이 안쓰러운 박 노인은 애월댁에게 수더분하고 심성 고운 여자가 있으면 소개해 달라고 한다. 술에 취해 자식들에게 한 소리 때문에 태걸은 자신을 원망한다. 삼두와 종두는 양식장을 찾아가고 태걸은 자신을 찾아온 이들을 기특하게 생각한다. 한편 삼두에게 친구 이상의 감정을 가져본 적이 없다는 은주의 말에 강자는 한시름 놓는데…. □추적 60분(KBS2 오후 9시40분)='무너진 코리안 ...

    한국경제 | 2001.08.24 16:03

  • [TV 하이라이트] (25일) '태조 왕건' ; '미디어 비평' 등

    ... 괴롭힌다. □터닝 포인트! 사랑과 이별(SBS 밤 12시)=동업으로 피부관리일을 시작한 아내.새 파트너를 만난 동업자는 원금만 돌려준 채 아내를 내쫓다시피 한다. 격분한 아내는 동업자와 매일 싸운다. 이 때문인지 갓난 아들은 '반응성 애착장애'라는 병을 앓게 되고 아내는 병을 고치고자 미국행을 감행하지만 일년만에 돈을 다 쓰고 돌아온다. 이 일로 인해 더 멀어진 부부 사이.결혼 생활 13년 된 이 부부의 갈등을 좁히는 방법을 모색해 본다. □다큐스페셜 ...

    한국경제 | 2001.08.24 15:55

  • 찰스 왕세자 타일업자로부터 정원 기부받아 구설수

    ... 포르셀라노사가 최근 열린 첼시화훼쇼에 출품, 은상을 받은 이슬람 스타일의 정원을 왕세자에게 기부하고 하이그로브에 있는 그의 시골별장에 다시 설치해 줬다고 전했다. 이 회사는 그 댓가로 하이그로브의 정원에서 찰스 왕세자의 두아들 윌리엄 왕세손과 해리 왕손, 그리고 그의 연인 카밀라 파커 볼스가 참석하는 파티를 개최할 수 있도록 허락을 받았다고 신문들은 말했다. 이 회사는 이 파티에 자사의 판매사원들과 슈퍼모델 클라우디아 쉬퍼를 초청했으며 자사의 상품광고에 ...

    연합뉴스 | 2001.08.24 07:41

  • 권투로 다시뭉친 '친구'들..'친구' 제작진 '챔피언'으로 의기투합

    ... 머릿속에 강렬하게 남았으며 언젠가 꼭 한번 영화로 만들겠다고 생각했다"면서 "복싱영화이기보다는 자신이 잘 할 수 있는 일에 최선을 다하며 열심히 살았던 건강한 젊은이의 꿈과 눈물을 그릴 것"이라고 밝혔다. 김선수의 이야기만이 아닌 아들의 죽음에 충격을 받고 끝내 목숨을 끊은 김선수의 어머니나 김선수와의 대전후 "킬러 복서"라고 손가락질 받으며 괴로워했던 레이 맨시니등 주변의 사연들도 담아낼 계획. "비극이지만 밝고 경쾌한 터치로 예측가능한 고생보다 고생중 희망과 눈물중의 ...

    한국경제 | 2001.08.23 18:01

  • [이정훈 전문기자의 '세계경제 리뷰'] 그린스펀의 모호한 말투

    ... dad" 복문과 중문이 혼합된 굉장한 장문이다. 표현도 무척이나 은유적이다. 직설적인 부분은 마지막의 'Your dad'뿐인 것 같다. 월가의 주식중개인이던 그린스펀 부친이 1935년에 지은 증시관련 책을 당시 여덟살짜리 아들에게 주면서 속표지에 쓴 글이다. 한마디로 요약하면 '너도 어른이 됐을 때 책을 써라'는 것이다. 이 글을 말로 하면 이해하기가 더 어려워진다. 그린스펀은 바로 이런 어투로 연설하곤 했다. 경제가 좋았던 작년까지 줄곧 그랬다. ...

    한국경제 | 2001.08.23 17:38

  • [물.神.예술의 고장 '日本 시마네현'] 햇살과 호수...화려한 이중주

    ... 벌어진다. 미술관 =시마네는 인구 78만명의 작은 현이지만 큰 미술관이 3개나 있고 작은 규모의 화랑들도 많이 있는 예술적 풍치가 가득한 곳이다. 그 중 티파니미술관은 영화 "티파니에서 아침을"로 유명한 보석상 티파니의 아들이며 장식미술가인 루이스 티파니의 작품들을 모아 놓은 곳이다. 신지호에 접해 있으면서 사철 갖가지 꽃들로 덮이는 아름다운 정원과 대온실을 갖춘 티파니미술관은 외양에서도 굉장히 화려한 분위기를 자아낸다. 미술관 내부 역시 그의 ...

    한국경제 | 2001.08.23 17:35

  • [주간 베스트셀러] 교보문고 : 2001년 8월 셋째주

    ... 11. ENGLISH EXPRESSION DICTIONARY [외국어] 신재용 / 넥서스 / 정가 21,500원 12. 부자 아빠 가난한 아빠 [경제/경영] 로버트 기요사키 외 / 황금가지 / 정가 9,000원 13. 아들아 머뭇거리기에는 인생이 너무 짧다 [비소설] 강헌구 / 한언 / 정가 9,800원 14. 느리게 산다는 것의 의미 [비소설] 피에르 쌍소 / 동문선 / 정가 7,000원 15. 가시고기 [국내소설] 조창인 / 밝은세상 ...

    한국경제 | 2001.08.23 15:16

  • thumbnail
    KBS2「동서는 좋겠네」27일 첫선

    ... 고 PD는 말한다. 미영의 옛 애인 유도현의 출연으로 야기되는 긴장을 풀어주는 요소는 세 동서사이의 갈등과 각종 에피소드로, 이를 통해 가정과 가족의 의미를 되살리는 방향으로 풀어가겠다는 것이 제작진의 구상이다. 큰 동서네 아들 윤태열(심지호)과 이원주(김재인) 두 사람은 철딱서니 없는 대학생 부부로, 둘째 동서인 희정과 그 어머니(사미자)는 푼수끼 있는 모녀로, 희정의 남편 윤창수(정원중)는 밉지 않은 백수로서 역시 가족이야기의 한 축을 이룬다. 96년 ...

    연합뉴스 | 2001.08.23 13:39

  • 지두환 교수 '여인천하' 후궁 정리

    ... 이는 선조였다. 그의 할머니였기 때문이다. 선조는 족보로 따질 때 도저히 왕이 될 수 없는 인물이었다. 할머니 안씨가 중종의 정비는 고사하고 빈(嬪)보다도 한참 아래인 종3품 후궁이었던 데다 그 아버지 덕흥군 또한 창빈의 셋째 아들이었다. 조선왕조를 통틀어 도대체 왕위에는 근처도 가지 못할 인물이 왕이 된 경우는 또 있다. 강화도령 철종과 흥선대원군 이하응의 아들 고종이 여기에 해당한다. 이들에게서는 몇 가지 공통점이 관찰된다. 첫째, 쿠데타 같은 ...

    연합뉴스 | 2001.08.23 13: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