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80001-180010 / 193,50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비즈니스 유머] 정치판 시리즈

    ... our party?" Politician:"Well, that is what we call a convert." -------------------------------------------------------------- 아들-"아버지, 정치에서 말하는 배신자라는 게 뭐죠?" 정치인-"배신자란 말이다, 우리 당을 떠나서 반대당으로 가는 사람을 두고하는 말이다" 아들-"그럼 반대당을 떠나서 우리편으로 오는 사람은 뭐고요?" 정치인-"그건 있잖니, ...

    한국경제 | 2004.02.18 00:00

  • 印尼 사망자 조류독감 감염 닭 섭취 조사

    ... 동 자바주 파수루안시(市)의 뱅길 병원 관계자인 수토모씨는 "우리는 사망한 남자가 먹은 닭이 진짜 조류 독감에 걸렸었는지를 밝히기 위해 추가 검사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같이 닭을 먹었던 숨진 남자의 아내와 10대 아들 두 명도 그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다고 말했다. 조류독감 발생 사실을 숨기고 늑장 대응해 비난받았던 인도네시아는 지난달 29일에야 세계보건기구(WHO)의 압력에 밀려 감염된 닭들을 집중 살처분하기 시작했다. 그러나 농무부 관계자는 ...

    연합뉴스 | 2004.02.18 00:00

  • 前 北외교관 캐나다 망명승인 탄원서 제출

    ... 북한으로 돌아가면 틀림없이 공개처형을 당하거나 여생을 정치범 수용소에서 보내게 될 것"이라며 "캐나다 정부가 인권 차원에서리씨를 보호해 주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캐나다 언론에 따르면 리씨는 지난해 캐나다에 망명을 신청했지만 아들(6)에게만 난민지위가 부여되고 그는 북한의 고위 관리로서 반인도적 범죄에 관여했다는 이유로 거절당한 것으로 전해졌다. 주디 스그로 캐나다 이민장관은 리씨가 지난 9일 IRB의 망명 거부 결정에 이의를 제기, 재심을 청구했다고 확인했다. ...

    연합뉴스 | 2004.02.18 00:00

  • 전재용씩 결혼축의금 18억여원

    ... 방문조사를 19일 오후 1시께 실시키로했다고 18일 밝혔다. 검찰은 주임검사인 유재만 중수2과장과 보조검사 1명, 수사관 1∼2명을 전씨의서울 연희동 집에 보내 전씨가 대통령 재임시절에 조성한 2천억원대 비자금 중 73억여원이 아들 재용씨의 차명계좌에 입금된 경위 등에 대해 조사할 방침이다. 검찰은 또 `전씨 비자금'으로 확인된 73억여원을 포함, 1천600억원대로 추정되는 잔여 비자금의 사용처 등에 대해서도 캐물을 예정이며, 방문조사후 정식 소환조사 여부를 ...

    연합뉴스 | 2004.02.18 00:00

  • 파마라트 창업자 아들.딸.동생 체포

    이탈리아 최대 식품업체 파마라트의 회계부정스캔들을 수사 중인 이탈리아 경찰은 17일 창업주인 칼리스토 탄지의 아들, 딸, 동생 등 7명을 체포했다고 발표했다. 경찰은 또 부정에 연루된 혐의를 받고 있는 파마라트 관련자 8명에 대해서는 가택연금을 시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번 추가구속으로 파마라트 관련 사건 구속자는 창업자 탄지를 포함, 15명으로늘어났다. 창업자의 아들인 스테파노 탄지는 이번 사건 여파로 파마라트 소유의 축구클럽파르마 칼시오 ...

    연합뉴스 | 2004.02.17 00:00

  • "공격받는 아시아 족벌 경영체제" .. 타임

    ... `타임'아시아판 최신호가 보도했다. 타임 아시아판은 "아시아에서 비즈니스는 가족 문제"라고 규정하고 "아시아에서는 공개기업의 대부분이 여전히 족벌에 의해 통제되고 있으며 이러한 기업에서는 수십년간 이사회 자리와 최고경영자 자리가 아버지로부터 아들이나 딸에게 세습됐다"고 지적했다. 타임 아시아판은 이와 함께 "(이러한 기업의) 이익은 주주에게 돌아가는 대신자매회사를 떠받치는데 사용됐다"고 꼬집었다. 이러한 현상이 일본, 대만, 홍콩, 인도네시아, 한국 등 아시아 전반에 걸친 것이라고 ...

    연합뉴스 | 2004.02.17 00:00

  • [FTA 비준안 통과 칠레 현지 반응]

    ... 등 현지 투자법인과 지상사는우선 가격경쟁력을 회복한 뒤 공격적인 판촉활동을 통해 FTA 이점을 이용한 시장 확대에 본격적으로 나설 준비를 하며 기대감에 부풀어 있다. ▲칠레 외무부 다자통상국장= 리카르도 라고스 칠레 대통령의 아들인 리카르도A. 라고스 칠레 외무부 다자통상국장은 한.칠레 FTA 비준이 압도적 표차로 한국 국회에서 통과된 데 대해 환영을 표하며, 칠레 정부는 이번 비준이 다소 늦긴 해도 통과됐다는 것 자체에 중요한 의미를 부여했다. 라고스 국장은 ...

    연합뉴스 | 2004.02.17 00:00

  • [건강한 인생] 백반증 : '이것만은 알아두자'

    ... 스트레스가 주원인인 위궤양 십이지궤양 만성위염 등의 순서로 많다. ◆후천성 질병=백반증은 어머니 배 속에서 발생하는 병이 아니라 태어난 뒤 며칠 혹은 몇년 후에 생기는 병이다. 태어날 때 부터 이미 흰반점이 있다면 이는 백반증이 아닌 다른 병일 가능성이 높다. ◆'아버지-아들' 전달 경향=백반증의 유전경향이 아버지에서 아들로 전달된다. 가족 가운데 백반증이 있으면 자식도 백반증에 걸릴 확률이 높으므로 자녀를 어릴 때부터 주의깊게 살펴야 한다.

    한국경제 | 2004.02.17 00:00

  • 전두환씨 방문조사 19일 유력

    ... 실시하는 방안을 놓고변호인과 최종 조율 중이라고 17일 밝혔다. 문효남 수사기획관은 "수사팀이 전두환 전 대통령측과 목요일(19일)쯤 방문조사하는 안을 놓고 얘기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검찰은 조사 일정이 확정되면 주중 전씨의 서울 연희동 집을 방문, 대통령 재임시절에 조성한 2천억원대 비자금 중 73억여원이 아들 재용씨의 차명계좌에 입금된경위 등에 대해 집중 조사할 방침이다. (서울=연합뉴스) 고웅석 기자 freemong@yna.co.kr

    연합뉴스 | 2004.02.17 00:00

  • 부모의 암, 자녀도 걸릴 가능성 높아

    ... 경향은 모든 형태의 암에서 공통적으로 나타났으며 일부 암의 경우는 그러한 가능성이 아주 높아 전립선암은 15%, 대장암은 10%, 유방암은 8.5%로 각각 조사되었다. 유전위험이 가장 높은 암은 고환암으로 고환암 아버지를 둔 아들은 그렇지 않은 남성에 비해 고환암에 걸릴 위험이 4배 높은 것으로 나타났으며 특히 고환암 형제를 둔 남자는 같은 암에 걸릴 위험이 무려 9배나 높았다. 지금까지는 일부 암만이 유전되는 것으로 알려져 왔다. 헴민스키 박사는 그러나 ...

    연합뉴스 | 2004.02.1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