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80031-180040 / 191,20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부음] 시인 김민성씨 별세

    ... 10권의 시집을 남겼다. 30여년간의 교단생활을 마친 뒤 전북 부안문화원장으로 재직하며 '변산의 얼''매창전집''신석정의 문학과 인생' 등을 펴내기도 했다. 국민훈장 석류장,백양촌문학상,전북문학상,노산문학상,황희문화상 대상,목정문화상,세계시인 금관상 등을 수상했다. 유족은 부인 김광수씨(72)와 아들 하림(조선대 교수) 하석(부안여고 행정실) 하국씨(나눔동물병원장)가 있다. 빈소 부안장례예식장,발인 5일 오전 10시. (063)581-5641

    한국경제 | 2003.02.03 00:00

  • "자녀 설쇠러 안와 상심"..70대노인 투신

    2일 오전 5시 30분께 서울 동대문구 이문동 S아파트 앞 화단에서 이모(72.여.무직)씨가 17층 자신의 아파트 베란다에서 떨어져 숨져있는 것을 큰아들 엄모(49.인쇄업)씨가 발견, 경찰에 신고했다. 엄씨는 "새벽에 한기가 느껴져 거실에 나와보니 베란다 창문이 열려 있고 식탁의자와 어머니 신발이 창문 앞에 놓여 있어 1층으로 뛰어 내려가 보니 어머니가 아파트 화단에서 피를 흘리며 숨져 있었다"고 말했다. 경찰은 지병 때문에 우울증을 앓아오던 ...

    연합뉴스 | 2003.02.03 00:00

  • 지하철서 취객구한 대학생 졸업식서 공로상

    ... 부탁으로 언론에 전해지지 않았다고 한다. 그러나 선뜻 흉내내기 힘든 행동에 감동받은 조씨의 선배 등 주변 사람들이 뒤늦게마나 학교에 공로상을 추천, 젊은 친구의 의로운 행동을 칭찬할 수 있는 계기가만들어진 것이다. 넉넉지 않은 가정환경속에서도 대학생활을 무사히 마친 조씨는 선행의 보답으로오는 21일 졸업식장서 병마에 싸우고 있는 어머니에게 아들의 장한 모습을 보여줄예정이다. (부산=연합뉴스) 신정훈기자 sjh@yonhapnews.co.kr

    연합뉴스 | 2003.02.03 00:00

  • 후세인 핵심 경호원 탈출 .. 결정적 증거 제공

    ... 경호원이었다"고 밝히고 TV에 나오는 후세인의 모습은 수년전 촬영된 것이며 고위 관리들은 후세인에게 전화를 통해서만 이야기를 한다고 말했다. 그는 또 " 측근 인사들이 후세인이 원하는 정보를 보고하려 할 경우, 우다이, 쿠사이 등 두 아들과 타리크 아지즈 부총리를 통해 전달된다"고 말하고 그러나 " 아지즈 부총리 같은 핵심 측근도 후세인을 만나려면 무기소지 여부를 검색받는다"고 전했다. 마흐무드는 장남 우다이가 1996년 암살기도를 모면한 뒤 신변 안전을 극도로 우려, ...

    연합뉴스 | 2003.02.03 00:00

  • 국정원 `노벨상 공작설' 일축

    ... 확인도 없이 보도하고 있는데 대해 심히 유감스럽게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김씨는 최근 부정부패추방시민연합, 독립신문 등 인터넷 게시판에 `양심선언'이라는 글을 올려 "김 대통령이 노벨상을 수상할 목적으로 국정원을 동원해 해외공작을 진행하는 한편, 김정일에게 2조원에 달하는 뇌물을 제공했다"며 "남북정상회담도청와대 김모실장이 김 국방위원장의 아들 김정남씨와 만나 주도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서울=연합뉴스) 이래운기자 lrw@yna.co.kr

    연합뉴스 | 2003.02.03 00:00

  • 김덕룡 '물밑작업'.최병렬 '靜中動'.강재섭 '정면돌파'

    ... '무게감'을 강조하며 정중동의 묘를 보이고 있는 셈이다. ◆정면 돌파형=그간 정치적 결단을 망설여 왔던 강재섭 의원은 최근 변신을 시도하고 있다. 대선패배 직후 발빠르게 당 최고위원직을 사퇴했던 강 의원은 지난달 22일 병역면제 처분을 받은 아들의 신체검사를 다시 신청하고 해군 자원입대 신청서를 병무청에 제출했다. 당권 도전의 최대 걸림돌인 아들의 병역의혹부터 털고 가기 위한 수순으로 보인다. 김동욱 기자 kimdw@hankyung.com

    한국경제 | 2003.02.02 00:00

  • 한인교수 에세이,中3 교과서에 실려

    ... 입양가족을 소재로 쓴 '일레인 이야기'가 '읽기와 토의'단원(141∼149쪽)에 서정성 짙은 삽화와 함께 실리게 된 것. '일레인 이야기'는 지난 95년 김 교수가 워털루대학에서 1주일에 한번 한국어를 강의할 때 한국에서 입양한 아들 에릭(당시 7세)을 둔 '일레인'이라는 영국계 캐나다 여성에게 한국어를 가르치면서 얻은 감회를 쓴 수필이다. 이 에세이는 일레인이 김 교수에게 자신처럼 나이 많은 사람도 한국어를 배울 수 있는지 문의하는 것을 시작으로 한국인들이 ...

    한국경제 | 2003.02.02 00:00

  • 아버지땅위 아들건물, "소득-증여세중 하나만 과세"

    아버지소유 토지를 아들이 공짜로 이용해 건물을지었다면 세금은 건물소유주인 아들에 대한 증여세와 토지소유주인 아버지에 대한소득세중 하나만 과세해야 한다는 국세심판원의 결정이 내려졌다. 1일 국세심판원에 따르면 부산 거주 최모씨가 최근 자신의 토지를 무상으로 이용해 아들이 건물을 지어 임대하자 아들에게는 증여세를, 자신에게는 소득세를 부과한 국세청의 처분에 대해 제기한 심판청구에서 둘 중 하나만 부과해야 한다며 처분취소결정을 내렸다. 최씨는 지난 ...

    연합뉴스 | 2003.02.01 00:00

  • 샤론, 무바라크와 첫 회담 합의

    ... 수반의 대화 제의를 거부했다고 이스라엘 TV가 보도했다. 아라파트 수반은 이날 이스라엘 채널10 TV 회견에서 샤론 총리를 만나길 원하느냐는 질문에 "오늘 밤이라도 만날 용의가 있다"고 대답했다. 아라파트 수반은 또 샤론 총리의 아들 옴리 샤론과 종종 접촉한 사실을 털어놓으며 "가능한 한 빠른 시일내 대화를 재개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그러나 샤론 총리의 대변인 아비 파즈너는 "이스라엘로서는 아라파트는 관심 대상이 아니며 그가 무슨 말을 하든 중요치 않다"고 ...

    연합뉴스 | 2003.01.30 00:00

  • 중국동포들 우울한 '설맞이' .. 불법체류자 3월 강제출국 초읽기

    ... 스스로 위로해보지만 그것도 잠시.길을 가는 사람들이 모두 자기만 쳐다보는 것 같은 불안감만은 떨쳐버릴 수 없다. 작년 12월 일하던 자동차부품 공장에서 잘려나간 두 손가락은 그를 더욱 초라하게 만든다. "일본에 유학 중인 아들이 설 연휴 때 한국에 잠깐 들르겠다는 걸 이런저런 핑계를 대며 못오게 했어요. 4년 만에 보는 자식놈한테 손가락 없는 모습을 보일 수는 없잖아요." 가족들에게만은 초라한 도망자의 모습보다 중국을 떠나올 당시의 말끔한 구청 공무원으로 ...

    한국경제 | 2003.01.3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