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80041-180050 / 191,56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라크戰] "파병군인 희생 반복되지 말아야"

    ... "평화유지군 파병 만으로도 이런 변을 당했는데 그와 비교할 수 없는 전쟁 파병에는 부모 입장으로서 절대반대한다"며 "대통령은 국익 차원의 불가피성을 이야기하기 전에 평화적 해결을 위해 노력해야 한다"고 말했다. 김씨는 이어 "아들은 '가문의 영광으로 생각해 달라'고 자랑스러워 하며 평화유지군으로 떠났지만, 이라크로 파병될 군인들은 결과적으로 사람을 죽이는 일을 돕게되는 것 아니냐"고 반문하는 가운데 "아들의 모든 꿈은 이미 망가졌다"며 흐느꼈다. 김씨는 ...

    연합뉴스 | 2003.03.28 00:00

  • [이라크戰] '페다인 사담', 장교 62명 처형

    ... 성명에서 "`페다인 사담'의 처형집행조직과 특수 보안요원, 군사 정보기관이 이라크 전역의 성(省)과 도시, 마을을 비롯, 군부대 및 민병대 배후에 널려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라크 정권은 특히 연합군을 겨냥한 자살공격을 위해 아들을 내놓을 것을 부모들에게 강요하고 있으며 이를 거부하면 처형하고 있다고 `이슬람혁명최고회의' 성명은 밝혔다. 실제로 이라크 당국은 알 주베이르 부족의 압바스 하산이 아들을 자살 공격자로 내놓기를 거부하자 아들과 함께 안나시리야 지역의 ...

    연합뉴스 | 2003.03.27 00:00

  • [이라크戰] 총알 4번 맞고도 살아난 英해병

    ... 위장용 외피는 찣고 들어갔으나 내부에 있던 보호막은 뚫지 못했기 때문이다. 만약 총알이 1인치만 아래로 내려왔어도 한 아이의 아버지인 이 해병대원은 영국군 전사자 명단에 포함될 뻔 했던 순간이었다. 이같은 소식이 전해지자 아들 대니와 함께 고향에 살고 있는 동갑내기 부인 린지 로빈슨(25.여)은 "그이가 살아있다니 믿을 수가 없다. 그는 매우 행운아다. 그이가 살아있는 데 그저 감사할 뿐이다"며 안도의 한숨을 내쉬었다. 용접공 출신인 왈더맨은 3년전 ...

    연합뉴스 | 2003.03.27 00:00

  • [천자칼럼] 아버지의 정

    이라크전 관련 기사로 가득 찬 신문 한쪽에 가슴 미어지는 뉴스 두 가지가 실렸다. 97년 KAL기 괌 추락사건으로 아들을 잃은 아버지가 보상금에 사재를 더해 아들의 모교에 거액의 장학기금을 내놨다는 것과 아내와 아이들을 미국에 두고 혼자 살던 기러기아빠가 숨진 채 발견됐다는 내용이다. 콧등이 시큰해지고 온몸의 맥이 풀리면서 언젠가 들은 얘기가 떠올랐다. "네살 짜리 아들이 청력을 잃었다는 걸 알았을 땐 앞이 캄캄했지요. 마음을 다잡긴 했지만 ...

    한국경제 | 2003.03.27 00:00

  • 노라 옥자 켈러씨, 英 문학상 후보 올라

    ... 20명이 올랐다. 지난 17일(현지시간) 후보작을 발표한 오렌지상 선정위원회는 오는 4월 28일 2차 후보자 공개, 6월 3일 최종 수상자를 발표할 것이라고 밝혔다. 켈러 씨의 두 번째 장편소설 '여우 소녀'는 한국의 기지촌 혼혈아들의 생활상과 이들 중 한 명이 하와이로 이민 가는 과정을 담고 있다. 켈러 씨는 한국에서 혼혈아로 태어나 여섯 살 때 하와이로 이민, 하와이대에서 영문학을 전공했고 12세의 어린 나이로 일본군 위안부로 끌려간 김순효 씨의 이야기를 ...

    연합뉴스 | 2003.03.27 00:00

  • [비즈니스 유머] 천재소년

    ...---------------------------------- *funny:이상한 *fairly:상당히.꽤 ----------------------------------------------------------- 어린 아들이 좀 이상하다고 생각한 아버지는 녀석을 데리고 정신과의사를 찾아갔다. 의사는 아이에게 몇 가지 물었다. "자동차엔 바퀴가 몇이지?" "넷요" "암소에겐 넷이 있고 엄마에겐 둘뿐인 것은 뭐지?" "다리요" "아빠가 가진 것 ...

    한국경제 | 2003.03.27 00:00

  • 먼저 떠난 아들 모교에 6억 기부..김의영씨, KAL기 괌 사고로 잃어

    "아들을 대하는 마음으로 아들의 후배를 돕고 싶습니다." 지난 97년 8월 KAL기 괌 추락사고로 외아들을 잃은 아버지가 아들의 모교에 거액을 기부해 감동을 주고 있다. 서울대는 26일 김의영씨(67)로부터 6억원을 장학기금으로 기증받았다고 밝혔다. 김씨가 장학기금을 내놓은 것은 젊은 나이에 사고로 세상을 떠난 외아들 도연(度演)씨를 기리기 위해서다. 88학번으로 사고 당시 26세였던 도연씨는 대학졸업후 도쿄대 대학원에서 석사과정을 마친 뒤 ...

    한국경제 | 2003.03.26 00:00

  • 태광.넥센 오너2세 경영일선에

    태광과 넥센 등 부산지역 중견기업 2세들이 최근 열린 주주총회에서 대표와 임원급으로 전진 배치되면서 경영일선에 나서고 있다. 관이음쇠와 반도체용 피팅을 생산하는 태광은 지난 21일 열린 주총에서 윤종규 사장(73)을 회장에, 아들인 윤성덕 부사장(45)을 대표이사 사장으로 선임했다. 신임 윤사장은 올해 매출목표를 지난해보다 21.6% 높은 7백50억원으로 정하고 활발한 영업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윤 사장은 "올해부터 조선과 석유화학, 원자력 ...

    한국경제 | 2003.03.26 00:00

  • 개구리소년 실종 12년째 장례 못 치러

    ... 근황 = 유족 대부분은 금쪽 같은 아이들을 잃은 슬픔에 힘겨운 나날을보내며 생계도 제대로 꾸리지 못하는 등 어려운 가정생활을 하고 있어 주위를 안타깝게 하고 있다. 유족 가운데 김종식군의 아버지 철규(사망당시 49)씨는 실종된 아들을 찾아 전국을 떠돌아 다니다 결국 병을 얻어 유골이 발견되기 11개월전인 2001년 10월에 유명을 달리했다. 또한 박찬인군의 아버지 건서(47)씨는 아들을 잃은 슬픔에다 찬인군의 동생마저불치병에 걸려 힘든 생활을 하고 있으며 ...

    연합뉴스 | 2003.03.26 00:00

  • [이라크戰] 후세인 장남 우다이는 '노력파' 스타일

    ... 둘러싸여 벤츠를 타고 알-만수르 학교에 등교했던 우다이는 지니친 관심과 배려로 인해 거들먹거리며 제멋대로 행동하는 경향이 있었지만 항상 최선을 다하려고 애써는 `노력파' 스타일이었다. 우다이를 가르치는 이라크 선생님들은 아버지가 아들을 항상 주시하고 있다는생각에 공포에 질려 있었으며 급우들도 그를 경계하며 멀리하는 것 같았다고 벤틀리는 말했다. 우다이가 후세인의 아들인 줄 짐작도 하지 못했던 벤틀리는 어느날 교실에서 뛰어다니는 우다이의 머리채를 휘어잡고서는 ...

    연합뉴스 | 2003.03.2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