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80081-180090 / 191,54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V 하이라이트] (23일) '결혼 이야기' ; '흐르는 강물처럼' 등

    ... 마음을 털어놓는다. 타임머신(MBC 오후 10시35분)=복싱시합을 하던 챔피언 토니 윌슨은 이날 따라 마음먹은 대로 경기가 풀리지 않고 시간이 갈수록 상대선수에게 질 위기에 처한다. 이를 보고있던 토니 어머니 윌슨 여사는 이런 아들을 도저히 눈뜨고 지켜볼 수 없다. 급기야 토니는 상대선수의 어퍼컷에 다운직전에 이른다. 그때 윌슨 여사는 링을 박차고 올라갔고 신고 있는 구두를 벗어 상대선수를 때리기 시작했다. 그녀의 돌발적인 행동은 결국 경기를 난장판으로 ...

    한국경제 | 2003.03.21 00:00

  • [이라크戰] 후세인 생사 불투명

    사담 후세인 이라크 대통령은 미국이 개전초 발사한 크루즈미사일과 폭탄이 바그다드 남부에 있는 자신의 한 거처를 타격했을 때 자신의 두 아들모두 또는 그중 한명과 함께 그안에 여전히 남아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고 뉴욕타임스와 워싱턴포스트 인터넷판이 21일 보도했다. 뉴욕타임스는 이라크 현지 정보원이 후세인이 바그다드 남부의 지하벙커 위에건설된 사저에 그의 두아들과 함께 있다는 제보를 했다고 밝히고 부시 행정부의 한고위관리는 그 다음에 일어난 일은 ...

    연합뉴스 | 2003.03.21 00:00

  • [美 '이라크 공격'] (美-이라크 악연) 석유社 민영화 놓고 첫 대립

    ... 벌어지기 시작했다. 미국이 이라크 국영석유회사의 민영화를 요구한데 대해 후세인이 단호하게 거절했기 때문이다. 석유를 둘러싼 양국간 갈등이 그 원인이었다. 이후 이라크내에서 미국과 영국의 영향력은 약해지고,그 빈자리를 프랑스 러시아들이 대신하게 된다. 이라크는 90년 8월2일 쿠웨이트에 진주했다. 다음해인 91년 1월17일 미국 영국 등을 주축으로 한 다국적군은 쿠웨이트를 침략한 이라크를 응징한다는 명분으로 '사막의 폭풍작전(Desert Storm Operation)'을 ...

    한국경제 | 2003.03.21 00:00

  • [美 '이라크 공격'] (후세인 대국민 연설) "美에 맞서 끝까지 항전"

    ... "이라크 국민은 어떤 경우라도 적과 싸워 반드시 승리할 것"이라며 독전했다. 준비된 연설문을 천천히 읽어내려간 후세인 대통령은 "이라크 국민은 어떤 경우에도 치욕과 불명예로 뒤덮인 적들에게 승리할 것"이라고 거듭 강조하며 연설을 마쳤다. 하지만 이날 후세인 대통령의 아들 우다이가 운영하는 청소년TV를 통해 방송된 10분 길이의 이 연설이 생중계인지 아니면 미리 녹화된 것인지는 확인되지 않고 있다. 유영석 기자 yooys@hankyung.com

    한국경제 | 2003.03.20 00:00

  • [이라크戰] 후세인의 보루 공화국 수비대

    ... 미국의 위협에 대항하고 있는 근거는친위부대인 공화국수비대가 아직 건재하기 때문이다. 공화국 수비대는 잘 훈련된 8만명의 병력을 보유하고 있으며 이 중에서도 특수부대원으로 분류되는 2만5천-3만명은 훨씬 위협적이다. 후세인의 둘째아들 쿠사이가 지휘하는 이 부대는 충성도가 높은 데다 야간투시장비를 갖춘 최신식 러시아제 T-72 탱크 등 A급 장비까지 보유하고 있으며 심지어일부 부대에 화학무기가 지급됐다는 정보도 있어 연합군이 공화국 수비대를 제압하기가 쉽지 않을 ...

    연합뉴스 | 2003.03.20 00:00

  • [이라크戰] 후세인의 운명, 옥쇄냐 탈출이냐

    ... 것으로 생각하는 인생신조를 갖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특히 후세인은 이라크를 탈출한 후 망명생활을 할 경우 누구도 그를 보호해주지 못할 것으로 생각하고 있으며, 만일 후세인이 불명예스럽게 역사적 숙명을 포기한다면 그의 두 아들이 가장 먼저 후세인을 살해할 것이라는 전망도 나오고 있다. 이에 따라 일단 전쟁이 벌어지면 후세인은 이라크 전역에 그가 건설한 터널 및 지하벙커와 거미줄처럼 연결되는 여러 왕궁들 가운데 한 곳에 은신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이와 ...

    연합뉴스 | 2003.03.20 00:00

  • [이라크戰] 델타포스 후세인 사살작전 착수

    ... 후세인 대통령 사살 및 체포작전을 수행하기 위해 바그다드에 진입할 준비를 하고 있다고 영국 일간 더 타임스가 미 국방부 소식통들을 인용해 20일 보도했다. 고도의 기동력을 갖춘 이들 최정예 요원에게 주어진 임무는 후세인과 두 아들 그리고 미국의 블랙리스트에 오른 이라크 군과 민간의 최고위 지도자들 10여명을 색출해 사살 또는 체포하는 것. 더 타임스는 지난 수년간 미 중앙정보국(CIA)으로부터 이라크 지도부 제거 훈련을 받은 306명의 델타포스 최정예 ...

    연합뉴스 | 2003.03.20 00:00

  • [이라크戰] 주한이라크인 '충격.걱정'

    이라크에 대한 미국의 공격이 시작된 20일 오전 주한 이라크인들은 고향에서 전쟁이 실제로 시작됐다는 소식을 충격으로 받아들이며 가족들 걱정에 불안감을 감추지 못했다. 대부분 무역업자, 사업가로 한국인과 가정을 이뤄 생활하고 있는 이들 주한이라크인은 생업때문에 바쁜 중에도 지난 91년 걸프전 당시 고향의 처참한 모습을 회상하며 고향에 있는 가족들 걱정에 불안한 표정이었다. 중동에 파견됐던 남편과 결혼해 6년째 한국에서 생활중인 이라크인 모나 ...

    연합뉴스 | 2003.03.20 00:00

  • [부고] 진기배 전의원 별세

    지난 6대 국회의원을 지낸 진기배(陳基培)씨가 20일 오전 별세했다. 향년 82세. 유족으로는 미망인 최복경씨와 아들 진성(세종증권 분당지점장), 딸 진영, 진자씨가 있다. 빈소는 분당 재생병원 영안실, 발인 22일 오전 4시. ☎(031)704-0181 (서울=연합뉴스) 맹찬형기자 mangels@yna.co.kr

    연합뉴스 | 2003.03.20 00:00

  • 경찰대졸업식..경위 115명 배출

    ... 임용됐다. 졸업식에서 영예의 대통령상은 장태영(23) 경위가, 국무총리상과 행자부장관상은 이연욱(23.여).박규도(22) 경위가, 경찰청장상은 김민석(24) 경위, 경찰대학장상은 이준호(23) 경위가 각각 받았다. 또 광주 광산서 이영승 경사 아들 이준호 경위, 광주 북부서 박진호 경사 아들박광민 경위, 경기경찰청 전경대 권오은 경위의 동생 권오상 경위 등 부자.형제 경찰관이 탄생했다. (서울=연합뉴스) 장영은 기자 young@yna.co.kr

    연합뉴스 | 2003.03.2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