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84421-184430 / 191,45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가을에 띄우는 사랑시

    ... 각기 개성있는 시어 속에 잘 담겨 있습니다. 3편 가운데 어느 것이 더 가슴에 와 닿을 지는 전적으로 읽는 이의 몫입니다. ***황동규시인의 은 8편으로 돼 있는 `소곡`시리즈의 하나입니다. 황시인은 `소나기`의 작가 황순원씨의 아들이지요. 서울대 영문과 교수구요. 지프차를 타고 여행하기를 즐기는(즐기던 ?), 제 기억으론 상당히 쌀쌀맞은 사람입니다. 물론 가까운 사람에겐 그렇지 않겠지요, 아마..... `소곡` 연작은 1961년에 나온 시집 `어떤 개인 날`에 ...

    The pen | 2001.09.18 10:49

  • 아버지 부시, 아들 부시 顧問役

    ... 미국 대통령은 이번 테러 위기와 관련, 그의 최상의 고문인 자기 아버지에게 손을 내밀었다. 애리 플라이셔 백악관 대변인은 이들 부자가 테러공격 발생 하루만인 지난 12일 나눈 대화를 확인하면서 "부시 대통령이 아버지와 대화할 때 아들로서, 그리고 전직 대통령들을 대하는 입장에서 말한다"고 설명했다. 이들 부자간 관계는 아주 깊다. 미국 역사상 아버지에 뒤이어 백악관 주인이 된 두번째 아들인 부시 대통령은 아버지의 최고위 대외정책 보좌관들에 둘러싸여 있을 뿐 ...

    연합뉴스 | 2001.09.18 09:26

  • 카투사 선발청탁 국방부 전과장 기소

    서울지검 특수1부는 18일 카투사 선발청탁과 관련, 금품을 받은 혐의(제3자뇌물취득)로 전 국방부 과장 최모(63)씨를 구속 기소하고 최씨에게 아들의 카투사 선발을 청탁한 모 건설사 대표 이모(55)씨를 불구속 기소했다. 검찰은 또 최씨에게 돈을 주고 현역병으로 입영하는 아들의 카투사 선발을 청탁한 모 운송업체 대표 허모(53)씨와 이모(53)씨를 같은 혐의로 각각 벌금 300만원과500만원에 약식기소했다. 검찰에 따르면 최씨는 97년 6월 건설사 ...

    연합뉴스 | 2001.09.18 08:51

  • 인터리츠 A&D '머니게임' 의혹..경영권 세번이나 바뀐끝에 '원위치'

    ... 발생했다. 이에 따라 A&D가 단지 경영진만 바꾸면서 주가를 띄울 목적의 '머니 게임용'이 아니었느냐는 지적이 일고 있다. 17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인터리츠의 최대주주가 지난 3월 A&D 추진 이전의 최대주주였던 최정효씨와 그의 아들 최재혁씨가 90% 이상의 지분을 가지고 있는 하이론코리아(옛 대양글로벌)로 바뀌었다. 하이론코리아가 신범균 인터리츠 대표이사가 보유하고 있던 지분 9.78%(2백50만주)를 전량 인수,최대주주가 됐으며 대표이사도 신범균씨에서 최재혁씨로 ...

    한국경제 | 2001.09.17 17:37

  • 칠순 노모 방치 며느리 영장

    광주 남부경찰서는 17일 칠순 노모를 아파트 현관 앞에 장시간 방치, 실신케 한 혐의(존속 유기)로 며느리 강모(44.광주 남구 송하동)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하고 아들 박모(42)씨를 같은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강씨는 지난 13일 오후 10시께 광주 남구 송하동 자신의 아파트에 시어머니 유모(70.여)씨가 찾아와 문을 열어 달라며 초인종을 눌렀으나 이를 외면하고 1시간 동안 현관 앞에 방치해 유씨를 실신케 한 혐의다. 또 ...

    연합뉴스 | 2001.09.17 17:31

  • [이슬람 근본주의]

    ... 야후의 이슬람 관련 사이트에는 '이슬람'이 하나님의 뜻에 무조건 복종한다는 의미이며, 무슬림은 이슬람 신앙을 갖춘 사람이라고 소개하고 있다. 이슬람에서 알라에 대한 복종은 주인과 노예 관계의 복종이며, 기독교의 복종은 아버지와 아들 관계의 복종, 즉 순종의 의미를 지닌다는 점에서 두 종교가 큰 차이를 보인다. 이슬람의 하나님은 '알라'이며, 이슬람의 경전 '코란'은 종교는 물론 정치와 일상 생활에서 결코 분리될 수 없는 절대적인 존재로 자리잡고 있다. ...

    연합뉴스 | 2001.09.17 15:08

  • 인터리츠, A&D 성과없이 반년만에 원주인 인수

    ... A&D(인수후 개발)를 시도했으나 성과를 거두지 못하고 경영권만 바뀌어 A&D는 단지 '머니게임용'이 아니냐는 지적이다. 17일 인터리츠에 따르면 지난 3월 침구용품 전문생산업체인 하이론코리아(현 인터리츠)의 최대주주인 최정효 대표이사와 아들 최재혁씨는 경영권을 프리님의 김석우 사장에 넘기면서 A&D가 시작됐다. 하이론코리아의 지분 12%를 인수한 김 사장은 사명을 인터리츠로 바꾼 뒤 A&D를 통해 기존사업인 침구용품 생산을 포기하고 동남아지역의 정보기술(IT) 유통업과 ...

    연합뉴스 | 2001.09.17 15:01

  • thumbnail
    「예스터데이」 주인공 김승우 인터뷰

    ... 있다. 15일 새벽 부산의 로케현장에서 만난 김승우로부터 이번 촬영에 임하는 자세와앞으로의 계획을 물어보았다. --이번에 맡은 역할은 무엇인가. ▲특수사건을 추적하는 SI 팀장 윤석으로 등장한다. 1년 전 범인과의 대치상황에서 아들을 잃은 아픈 기억을 지니고 있으며 사건의 실체에 접근할수록 자신의 과거를 깨달아가면며 정체성 혼란을 느끼는 인물이다. --지난해 「비밀」 이후 오랜만의 스크린 나들이인데 이 작품을 선택한 까닭은. ▲「비밀」이 말그대로 '비밀'스럽게 ...

    연합뉴스 | 2001.09.17 14:16

  • 원로 연극배우 고설봉翁 별세

    ... 별세했다. 향년 88세. 1913년 서울에서 출생한 고인은 1937년 극단 "청춘좌"에 입단, 임선규 작 '사비수와 낙화암'에 출연하면서 연극계에 데뷔한 이래 최근까지 무대에 섰던 연극계의 산증인이다. 지난 90년 은관문화훈장을 받았다. 유족으로 부인 박순녀(80.朴順女)씨와 아들 태일(58.泰一. 이하 사업), 태천(56.泰天), 태웅(46.泰雄)씨가 있다. 빈소는 서울대병원 영안실. 발인은 18일 오전 8시30분. 760-2011

    한국경제 | 2001.09.17 10:10

  • 작곡가 김명곤씨 별세

    대중음악 작곡가이자 연주가 편곡가인 김명곤(金明坤) 한국대중음악작가연대 회장이 16일 오전 3시 심장마비로 별세했다. 향년 49세. 고인은 78~79년 그룹 '사랑과 평화'의 연주자.작곡가 겸 가수로 활동했으며 나미의 '슬픈 인연'등 많은 히트곡을 작곡했다. 유족으로는 아들 종희씨(20)가 있다. 빈소는 강남 성모병원,발인은 18일 오전 7시 30분. 590-2576

    한국경제 | 2001.09.17 10: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