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84451-184460 / 191,58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정세영 명예회장 막내 딸 4일 화촉

    정세영 현대산업개발 명예회장의 막내 딸 유경(32)씨가 4일 화촉을 밝혔다. 유경씨는 이날 오전 서울 하얏트호텔에서 700여명의 하객이 참석한 가운데 김석성 전 전방 회장의 막내 아들인 종엽(33)씨와 결혼식을 올렸다. 이화여대 사학과를 졸업한 유경씨는 미국 뉴욕에서 컴퓨터그래픽을 공부했고 지난 7월까지 현대산업개발에서 근무했으며 종엽씨는 미국 벨뷰대학 출신으로 전방 계열 내의류 생산업체인 전방군제㈜에서 경영수업을 쌓고 있다. 김 전 회장은 ...

    연합뉴스 | 2001.10.04 14:40

  • 조디 포스터, 둘째 아들도 '나홀로' 임신 출산

    '양들의 침묵'의 할리우드 스타 조디 포스터(38)가 최근 둘째아들을 출산했으나 아이의 아버지가 누구인지,어떻게 임신하게 됐는지에 대해 함구하고 있다. 포스터의 홍보 담당자는 3일 포스터가 출산 예정일보다 한달 가량 이른 지난달 29일 로스앤젤레스에서 아들 킷을 낳았으며 산모와 아이는 모두 건강하다고 밝혔다. 포스터는 3년 전 첫아들 찰리를 낳았을 때도 이번처럼 아버지에 관해서 밝히지 않았다. 포스터는 두 아이를 혼자서 기를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

    한국경제 | 2001.10.04 13:50

  • 2명 연쇄 肝이식 수술 성공

    ... 간이 빠르게 정상 크기로 회복되고 있어 한달후면 수술 후유증 없이 정상활동을 할 수 있으며 제프의 경우 시간이 좀 걸리고 면역억제제를 평생 복용해야 하지만 이식후 1년간 생존확률이 약 85%가 될 것으로 예상했다. 15살짜리 아들을 둔 미혼모 청은 간 이식 외에는 살 길이 없었으나 이번 이식수술로 어쩌면 30년은 더 살 수 있는 길이 열렸다. 입양아 출신으로 가족의 유전병력을 알 길이 없었던 크로스는 작년 4월 골수이상에 의한 말기 질환으로 오진받았으나 ...

    연합뉴스 | 2001.10.04 08:01

  • 미성년 98명 코스닥 주식 573억원 보유

    ... 코코엔터프라이즈의 전명옥 대표이사의 딸인 다슬(18)양으로 보유주식은 52만8천주, 평가액은 64억4천160만원에 달했다. 평가금액이 10억원이상인 미성년 주주는 12명으로 집계됐다. 최연소 주주인 아이젠텍 우진호 대표이사의 아들 우린군은 98년생으로 만 3세이지만 15만주(평가액 4억1천만원)를 갖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우린군을 포함, 코스닥업체의 만 4세이하 대주주는 모두 6명으로 조사됐다. 이밖에 피제이전자는 자녀 등 8명에게 주식을 나눠줘 미성년 ...

    연합뉴스 | 2001.10.04 07:30

  • [해외유머] '아랍 속담'

    ...----------------- Arabian saying : 아랍 속담. --------------------------------------------------------------- 노인은 낙타 18마리를 세 아들에게 나눠줘야 할 때가 되었다고 생각했다. 제일 사랑하는 한 마리는 그의 몫으로 떼어놓았다. 관례대로 그는 장남에게 반을 주고 차남에게는 3분의 1을,막내에게는 9분의 1을 줬다. 그 계산을 어떻게 했는가? 그는 자신의 몫 한 ...

    한국경제 | 2001.10.03 17:44

  • [경영인 탐구] 신윤식 <하나로통신 사장> .. '학창시절'

    신 사장은 어린시절 "공부가 취미"라고 할 정도로 공부를 좋아했다. 아침부터 저녁까지 책만 봤다. 신 사장 어머니는 아들이 걱정돼 "공부하지 말라"고 야단을 치기도 했고 담임선생을 찾아가 "제발 우리 아들 공부하지 못하게 말려달라"고 호소하기도 했다. 전남 고흥의 한 시골학교라곤 하지만 그는 항상 전교 1등을 했다. 이 덕에 3학년에서 5학년으로 월반(越班)을 했는데 월반 후에도 단숨에 1등에 올라 교사들을 놀라게 했다. 그러나 '책벌레'란 ...

    한국경제 | 2001.10.03 17:39

  • [우리들의 골프일기] '힘빠진 老골퍼, 힘빠진 어머니'

    ... 밀어주시려니 생각했는데 그 '살살'이 전부였다. '어머니는 언제부터 이렇게 기운이 빠지신 걸까?' 더 이상 아프지 않은 어머니의 등밀기 때문에 우울해졌다. 늙은 아버지의 회초리가 아파서가 아니라,회초리가 예전처럼 힘 있지 않아 울어버린 아들 이야기,그 아들 마음이 이랬을까? 어머니에게 하루 빨리 골프를 권해드려야겠다는 생각으로 다급해졌다. 어머니 기운이 더 빠지기 전에 말이다. 점점 약해지고 나에게 더 많이 기대시는 어머니. 그 분께 내가 '한 클럽 더 긴 딸'이 ...

    한국경제 | 2001.10.03 17:18

  • SBS 주말극「아버지와 아들」 조기종영

    SBS 주말드라마「아버지와 아들」(극본 박진숙.연출 김한영)이 오는 28일 제30회를 마지막으로 조기종영한다. 아버지와 아들의 관계에 대한 진지한 천착으로 오래간만에 등장한 좋은 드라마라는 평가를 받았던 이 작품은 방송사의 고질적 병폐인 시청률 논리에 밀려 당초 계획보다 20회나 앞당겨 막을 내리게 됐다. 이 드라마는 지난 7월 21일 첫방송이 나간 뒤, 줄곧 10% 안팎의 다소 저조한 시청률을 기록해왔다. 후속으로는「화려한 시절」(극본 노희경 ...

    연합뉴스 | 2001.10.03 14:24

  • 고이즈미 日총리, 아들과 '생이별 18년'

    고이즈미 준이치로 일본총리의 전 부인과 그의 셋째아들이 일본의 독특한 이혼제도로 인해 아버지와 다른 두 아들을 만나지 못하고 있다고 로스앤젤레스 타임스가 2일 보도했다. 이 신문은 "일본에서 이혼 할 경우 공동친권(親權)이나 자녀방문권은 거의 없다"며 "후견인 자격이 없는 부모는 자식을 다시 만날 수 없는게 통념이어서 이혼은 종종 자녀들과의 영원한 결별을 의미한다"고 밝혔다. 고이즈미 총리는 35살 때인 1978년 명문집안의 여대생인 미야모토 ...

    한국경제 | 2001.10.03 14:19

  • [TV 하이라이트] (3일) '추석 다큐멘터리 어떤 인연' 등

    ... 애원하는데…. □ 엄마를 찾습니다 (SBS 오전 10시) =매사 정확하고 야무진 영주(심혜진)는 결혼정보회사의 커플 매니저. 영주는 3년 전 이혼한 남편의 어머니인 황 여사(박주아)를 회사에서 보게 된다. 재빨리 외면해서 마주치지는 않았지만 동료 매니저를 통해 황 여사가 아들을 재혼시키기 위해 회원으로 등록한 사실을 알게 된다. 결혼정보 회사를 찾아온 전남편이 자신보다도 아들 두영을 위해 재혼 결심을 했다는 말에 그녀는 새엄마를 찾아주기로 한다.

    한국경제 | 2001.10.02 16: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