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86941-186950 / 191,32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인터뷰] 앤서니 퀸 <배우/화가> .. 미술전 홍보차 내한

    ... 화가 앤서니 퀸(83)은 한국을 처음 찾은 소감을 이렇게 밝혔다. 그의 이번 방한은 19일부터 서울 예술의전당 미술관에서 열리는 "앤서니 퀸 과 로렌조 퀸 전"을 홍보하기 위한 것. 앤서니 퀸은 이번 전시회에서 자신의 아들 로렌조 퀸과 함께 회화 조각 부조 판화 등 60점의 작품을 선보인다. 그는 영화 "길" "노틀담의 곱추" "나바론" 등에 출연, 국내엔 배우로 잘 알려져있지만 사실은 영화보다 미술을 먼저 시작한 "미술인"이다. 5살때부터 미술을 ...

    한국경제 | 1998.12.15 00:00

  • [방송가] 간첩죄로 13년 옥살이..MBC 다큐 '건널수 없는...'

    현해탄을 사이에 둔채 서로 만날수 없는 아버지와 아들이 있다. 아버지는 간첩죄로 13년을 복역한후 가석방신세로 한국에 있고 아버지의 구속후 태어난 아들은 그의 얼굴도 모른채 일본에 숨어있다. 86년 4월 북한에 국가기밀을 알려줬다는 죄목으로 무기징역을 선고받은 재일교포 강희철씨와 그의 아들 명완이의 사연이다. MBC다큐스페셜은 세계인권선언 50주년 특집으로 17일 오후11시5분 과거 독재정권시절에 죄없이 희생된 사람들의 억울한 사연과 아픔을 ...

    한국경제 | 1998.12.15 00:00

  • [국세청, 세무조사] 부인등에 17억 변칙상속..탈세수법 사례

    ... 3개월마다 한 번씩 있다는 점에 착안, 다른 사람 이름으로 유령회사를 설립한 뒤 3개월이 되기 전에 무단폐업하는 수법을 썼다. 가족 변칙상속 =종합건설회사의 대표이사인 박모씨(52)는 회사자금을 빼돌려 처와 미성년자인 두아들에게 수십억원을 사전상속한 혐의를 받고 있다. 부인에게 2회에 걸쳐 4억8백만원을, 미성년자인 두 아들에게는 14회에 걸쳐 13억2천4백만원을 상속했다. 국세청은 부인과 두아들에게 18억6천4백만원의 증여세를 추징했다. 부유층상대 ...

    한국경제 | 1998.12.14 00:00

  • [단신] 배우겸 화가 앤서니 퀸 15일 한국에 온다

    명배우이자 화가인 앤서니 퀸(82)이 아들 로렌조 퀸(32)과 함께 15일 오전 7시10분 김포공항을 통해 방한한다. 19일부터 서울 예술의전당 미술관에서 열릴 "앤서니 퀸과 로렌조 퀸전"에 참석키 위해서다. 이 전시회엔 조각 23점, 판화 19점, 회화 10점 등 모두 60점의 작품이 선보인다. 앤서니 퀸은 16일 김수환 추기경 예방, 18일 전시회 테이프커팅에 이어 관광을 한 뒤 27일 출국할 예정이다. 그는 지난 82년 열린 하와이 ...

    한국경제 | 1998.12.14 00:00

  • [현대의 기아자 3년내 흑자 방안] 정회장, 첫 공식 기자회견

    ... 적포도주를 곁들여 저녁을 함께하며 간담회를 가진 것이 언론과의 유일한 대화였을 뿐이다. 정 회장의 어눌한 언변이 언론 기피 현상을 불러왔을 것이라는 일부 분석도 있으나 현대 관계자들은 "아버지(정주영 명예회장)의 활동이 활발한데 아들이 언론에 나설 수 없다는 정 회장의 지론 때문이었다"고 설명하고 있다. 정 회장 뿐만 아니라 현대에 몸을 담고 있는 아들들 모두 언론과의 접촉을 가능한한 자제하고 있는 것이 같은 이유라는 설명이다. 실제로 정몽헌 회장도 그룹 ...

    한국경제 | 1998.12.11 00:00

  • [뉴스파일] 한국PC통신, 이종범과 온라인대화 이벤트

    한국PC통신은 10일 오후 6시30분 일본 프로야구에서 활약중인 이종범 선수를 초청, 하이텔 이용자들과 온라인으로 대화를 나누는 이벤트를 갖는다. 이번 행사에는 하이텔 이종범 팬클럽인 "스피드 클럽"회원과 미리 신청을 받아 선발된 이용자 20~30명이 참여하며 "바람의 아들 이종범"(go JLEE) 코너나 이종범 홈페이지(jlee.hitel.net)를 통해 실시간 중계된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8년 12월 10일자 ).

    한국경제 | 1998.12.09 00:00

  • [포트폴리오 Q&A] '적자 난 신용금고 예금'

    ... 실효수익률 이 높으므로 당분간 그대로 유지하는게 좋을 듯하다. [문] 94년 2월에 김모씨에게 1천6백80만원을 차용증을 받고 빌려줬다. 그런데 김씨가 8백60만원만 갚고 연락을 끊어 수소문해보니 이미 사망했다. 김씨의 부인과 아들은 자신들과는 관계없는 일이라며 채무를 갚으려 하지 않는다. 이들이 살고 있는 집은 김씨 명의로 돼있다. 빌려준 돈을 돌려받을 수 있는 방법을 알고싶다. [답] 채무도 상속되기 때문에 사망자의 상속인을 상대로 채무를 갚으라고 ...

    한국경제 | 1998.12.09 00:00

  • [우리모임] '아녜스회' .. 이경복 <지점장>

    ... 중요한 것은 그들과 말동무가 되는 것이다. 회원들은 매달 아녜스의 집을 찾아가 어린 소녀들을 만나 환하게 웃고 그들의 삶에 대해 이야기를 나눈다. 이는 물질적인 지원 못지않게 중요한 봉사활동이다. 회원들은 35년동안 고아들만을 돌 본 슈왈츠(한국명 소재건)신부의 삶을 되새겨 보곤 한다. 슈왈츠 신부는 미국태생으로 지난 57년 사제서품을 받은 뒤 곧바로 우리나라에 와 고아들을 돌본 뒤 지난 92년 불치병으로 별세했다. 우리 주위에는 도움을 필요로 ...

    한국경제 | 1998.12.08 00:00

  • ['98 경제백서-자본시장] 증권상품 안내 : 채권..'길라잡이'

    한달전 다니던 회사에서 퇴직한 권정민(50)씨는 퇴직위로금으로 2억여원을 받았다. 아직까지 대학교에 다니는 아들과 고등학교에 다니는 딸이 있어 어떻게든 교육비를 마련해야 하는 처지다. 사업을 구상해 보기도 하고 주식투자에도 눈을 돌려 보았으나 위험이 크다는 인상을 받았다. 잘하면 몇배 수익을 올릴수도 있지만 자칫 원금마저 날릴 가능성이 있다고 판단됐다. 그래서 권씨는 전문가들의 조언에 따라 상대적으로 안전한 채권에 투자키로 마음을 ...

    한국경제 | 1998.12.07 00:00

  • 줄거리가 있는 코믹콘서트 .. '못말리는 음악회' 예술의전당

    ... 음악회-엉터리 교수와 가짜 바흐"를 공연한다. 클래식음악은 엄숙하고 따분한 것이란 고정관념을 깨고 누구나 쉽게 클래식 음악에 접근할수 있도록 꾸민 이색 코믹 콘서트다. 독일 바이에른 지방을 여행하다 우연히 바흐의 21번째 아들이 만든 곡을 발견한 피터 쉬클리라는 괴짜 음악교수가 이 곡에 대한 해설과 연주를 맡는 내용으로 꾸며진다. 바흐의 21번째 아들은 쉬클리교수가 만들어낸 가상의 인물(바흐의 실제 자녀는 20명)이다. 작품도 "두대의 앙숙의 악기그룹을 ...

    한국경제 | 1998.12.0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