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91481-191490 / 192,88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쌍둥이라도 형이 우선'..삼양식품그룹 후계자 가시화

    쌍둥이 아들형제에 대한 경영권승계의 시기와 내용이 관심을 모아왔던 삼양식품그룹(회장 전중윤.75)의 후계구도가 22일 일부 임원인사를 통해 장남을 중용하는 형태로 윤곽을 드러냈다. 삼양식품그룹은 이날 인사에서 전회장의 장남인 전인장삼양식품이사(31)를 그룹경영관리실 사장으로 승진선임,10개 계열사의 살림을 총괄하는 지휘봉 을 잡도록 했다. 이와함께 박명기삼양식품사장을 삼양유지사료사장으로 전보하는 한편 우지라면 사건으로 옥고를 치렀던...

    한국경제 | 1994.03.23 00:00

  • [제국의칼] (419) 제2부 대정변

    그날 저녁 집에 돌아온 아버지 이도유스케는 아내로부터 그 얘기를 듣자 아들 데이지로를 불러 앉히고서 타이르듯 말했다. "너는 아직 열다섯살이잖아. 백호대는 열여섯살과 열일곱살 먹은 사람만 뽑는 거라고. 그러니까 너는 명년에라야 백호대에 들어갈 수가 있다구. 나이가 한살 모자라서 못 들어갔는데,셋푸쿠를 하러 들다니 그런 어리석은 짓이 어디 있느냐 말이야. 안 그래?" 그러나 데이지로는 승복을 하려고 하질 않았다. "내 친구들은 모두 백호대가 ...

    한국경제 | 1994.03.23 00:00

  • [문화현장리포트] 갤러리아트빔, 아트패밀리 워크숍 마련

    ... 판화가인데도 아직껏 애들한테 그림 한번 가르칠 기회가 없었어요. 집과 작업실이 따로 있기때문이지요. 오늘 애들이 즐겁게 그림을 그리는 모습을 보니까 앞으로 이런 "놀이"시간을 자주 마련 해야할 것 같아요" 부인 기명진씨(35)와 아들 동인(8),딸 혜인(6)과 함께 이날 행사에 참가, 작업을 한 신장식씨(36, 수원대 서양화과 교수)는 ""행복한 우리집"이라는 작품의 주제가 의식적으로가 아니라 오늘 즐거워하는 아이들에게서 절로 나오고있다"며 밝게 웃었다. ...

    한국경제 | 1994.03.23 00:00

  • [제국의칼] (418) 제2부 대정변

    ... 볼멘 소리로 중얼거리며 처음부터 다시 자세히 훑어나갔다. 역시 없었다. 집으로 돌아간 데이지로는 어머니와 얼굴이 마주쳤으나 아무런 말 한마디 없이 퉁퉁 부은 표정을 하고서 자기 방으로 들어가 버렸다. 여느 날과 너무 다른 아들의 태도에 어머니는 일신관에서 무슨 기분나쁜 일이 있었나보다 싶었으나,대수롭게 여기질 않고 저녁 준비를 계속했다. 그런데 저녁 준비가 다 되어갈 때까지 데이지로가 방에서 나오는 기척이 없질 않은가.어머니는 도대체 어찌된 일인가 ...

    한국경제 | 1994.03.22 00:00

  • [중국을 바로알자] (11) 제 3차 소비혁명..서방브랜드 유입

    ... 이러한 추세라면 2000년에 이르기까지 주거관련 및 가정설비용품에 대한 폭발적인 수요가 있을 것이라는 예상도 나오고 있다. 아동용품의 소비증가는 중국의 사회구조와 무관하지 않다. 중국의 독자 정책으로 생겨난 도시가정의 외아들은 부모 할아버지 할머니 외할아버지 외할머니등의 6명의 신하를 거느린 황태자로 지칭될 정도이다. 그에따라 아동용상품은 가격을 불문하고 소비의 최고조를 유지하고 있다. 아동용의류 식품 완구 영양제등은 약간의 브랜드 이미지만 갖추어지면 ...

    한국경제 | 1994.03.22 00:00

  • 삼양그룹, 경영권후계구도 윤곽 드러내..전인장씨 사장으로

    쌍둥이 아들형제에 대한 경영권승계의 시기와 내용이 관심을 모아왔던 삼양식품그룹(회장 전중윤.75)의 후계구도가 22일 일부 임원인사를 통해 장남을 중용하는 형태로 윤곽을 드러냈다. 삼양식품그룹은 이날 인사에서 전회장의 장남인 전인장삼양식품이사(31)를 그룹경영관리실 사장으로 승진선임,10개 계열사의 살림을 총괄하는 지휘봉 을 잡도록 했다. 이와함께 박명기삼양식품사장을 삼양유지사료사장으로 전보하는 한편 우지라면 사건으로 옥고를 치렀던...

    한국경제 | 1994.03.22 00:00

  • 서울지법,집단구타 재벌2세에 집행유예

    서울형사지법 9단독 이길수판사는 22일 그랜저 승용차를 타고 가다 차선 시비끝에 프라이드 운전자들을 집단 구타한 혐의로 구속 기소된 롯데그룹 신준호부회장 아들 신동학(25.영국 리치먼드대 2). 이후락 전중앙정보부장 손자 이석환(21.미국 브라운대2) .김판석 (20.미국 펜실베니아 레든월고).양준성(20.회사원) 피고인등 4명 에게 폭력행위등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죄를 적용, 각각 징역 2년6 월에 집행유예 3년씩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

    한국경제 | 1994.03.22 00:00

  • [동호동락] 천남중 <녹색극장 대표> .. 바둑모임 '푸른돌'

    ... 현재 프로3단인 안관욱사범도 입단전에는 "푸른돌" 멤버여서 입단 대국시 기우들과 같이 응원차 종로 한국기원에 가서 마음조렸던 일이 기억에 새롭다. 우리 "푸른돌"회원 가운데 지난 5년간 기우끼리 결혼하여 지금은 어엿한 아들 딸 낳은 부부가 줄잡아 다섯쌍이나 된다는것 또한 특기할만한 일이다. 나는 기력이 세지도 못하고(자칭 아마초단정도) 워낙 급한 성격에다 공부 도 게을리 하는터라 삼국지의 맹획과 제갈공명의 싸움처럼 영낙없는 칠종 칠금의 형세로 영 ...

    한국경제 | 1994.03.21 00:00

  • [천자칼럼] 보약의 허실

    ... 뒤에는 즐거움을 조금이라도 더 연장시켜 보려는 욕망을 갖게 마련이다. "장수식품" "건강식품"을 내세우는 상품이 흔하게 나도는 것도 그런 이유에서가 아닌가 싶다. 예전에는 지체높고 웬만하게 산다는 집안에서는 가장이나 귀한아들이 가을 이면 추운 겨울을 건강하게 보내게 하기 위해, 봄이면 무더운 여름을 탈없이 보내게 하기 위해 부인들은 한약방에 들러 보약 한재 씩을 지어다 달여 먹이는 것이 불문율처럼 돼있었다. 그러나 6.25전쟁을 치르면서 찌든 ...

    한국경제 | 1994.03.21 00:00

  • 엄삼탁씨 아들도 내신조작...상문고 수사 추가확인

    상문고 내신조작사건을 특별감사중인 서울시교육청은 19일 전 병무청장 엄삼탁씨의 아들과 볼링부 학생 1명 등 2명의 내 신성 적이 추가로 조작된 사실을 확인했다. 시교육청은 또 상춘식교장이 지난 92년 10월 자체적으로 ''성 적 관리 평가기준''을 만들어 운동부 학생들의 성적을 무조건 올려주 도록 지시한 사실도 확인했다. 시교육청은 이날 89년 상문고에 입학한 엄 전청장 아들의 성 적 전표를 조사한 결과 2학년때인 90년 1학기에 사회1.지리1. ...

    한국경제 | 1994.03.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