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181,59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원더골' 황의조, 시즌 3호골·2경기 연속골…팀은 3-3 비겨(종합2보)

    ... 막혔지만 오프사이드가 먼저 선언됐다. 선제 득점은 몽펠리에의 몫이었다. 몽펠리에는 전반 11분 역습 상황에서 발레르 제르맹의 선제골이 터지면서 보르도를 위축시켰다. 하지만 보르도 역시 곧바로 반격에 성공했다. 전반 18분 야신 아들리가 중원에서 밀어준 패스를 받은 황의조는 페널티아크 정면 부근에서 25m짜리 오른발 중거리포를 때려 승부의 균형을 맞췄다. 황의조의 발끝을 떠난 볼은 빨랫줄처럼 날아가 몽펠리에 골대 왼쪽 상단에 꽂혔다. 황의조의 리그1 통산 ...

    한국경제 | 2021.09.23 03:55 | YONHAP

  • thumbnail
    '구단주 찬스' 60세 수리남 부통령 축구 국제경기에 최고령 출전

    ... 대항전의 최고령 출전 선수(60세 198일)가 됐다고 AP 통신이 축구 해설가를 인용해 보도했다. 그는 인터르 뭉오타푸의 구단주이기도 하다. 팀 감독은 부통령이 10∼15분간 직접 뛰고 싶다고 요청했고, 선수들이 이를 받아들여 출전하게 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선발 선수 중엔 부통령의 아들도 있었다. 경기가 끝난 후 부통령이 상대 팀 라커룸을 찾아 선수들에게 현금을 건네는 영상이 소셜미디어에 공개돼 논란이 되기도 했다. CONCACAF는 징계위원회에서 ...

    한국경제 | 2021.09.23 03:50 | YONHAP

  • thumbnail
    38노스 "'군비 우선 vs 경제 우선'…북한 고위층서 내부 논쟁"

    ... 미적분학과 한정된 자원의 배분을 둘러싼 역사적 줄다리기를 이해하는 것이 비핵화와 화해를 만들어나가는 열쇠라고 주장했다. 보고서는 또 "북한 경제의 가장 큰 부분이 국방 분야에 할애돼 민간 경제를 굶주리게 하고 있다는 견해가 일방적으로 받아들여지고 있다"면서 "그러나 이는 확립된 정책이 아닌 데다, 한동안 지속되지 않았다"고 분석했다. 특히 보고서는 김 위원장이 후계자가 되면서 북한 경제 매체들은 국방에 대한 기사보다 향상된 경제 운영의 필요성에 대한 기사를 더 싣기 ...

    한국경제 | 2021.09.22 21:10 | YONHAP

  • thumbnail
    김나영, 벌써 가을·겨울 패션…"여러분이 입고 싶은 룩은?" [TEN★]

    ... “여러분이 입고 싶은 가을 겨울 룩은 몇 번째인가요?”라며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거울을 통해 다양한 스타일링을 선보이는 김나영의 모습이 담겼다. 시크하면서 세련된 가을, 겨울 의상들을 찰떡같이 소화하는 그의 모습이 감탄을 자아낸다. 한편, JTBC '용감한 솔로 육아-내가 키운다'에 출연 중인 김나영은 두 아들의 육아 일상을 공유하고 있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텐아시아 | 2021.09.22 20:54 | 서예진

  • thumbnail
    '살인사건' 신고 뒤 숨진 50대 남성…노원구 아파트서 母子 숨진 채 발견

    서울 노원구 아파트에서 50대 아들과 노모가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서울 노원경찰서는 22일 오전 7시19분께 "살인 사건이 났다"는 50대 남성의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했다. 신고자와 80대 모친의 시신을 아파트 화단과 집 안에서 각각 발견됐다. 해당 아파트는 노모가 홀로 살던 집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폐쇄회로(CC)TV 자료를 토대로 아들이 추석 연휴 기간 중 모친 집을 방문한 시기 등을 파악하고 있다. ...

    한국경제 | 2021.09.22 20:36 | 김정호

  • thumbnail
    반효정, "이게 또 사기를 쳐?"...한채경 거짓말에 분노('빨강 구두')

    ... '빨강 구두'에서는 고은초(한채경 분)에게 이모라고 부르는 이재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젬마는 심란한 표정으로 집으로 들어왔고 소옥경(경인선 분)은 "너 어떡할거야? 윤 대표랑 결혼 할거야? 그 애 네가 책임지고 키울꺼야 아들로?"라며 걱정하며 물었다. 이에 김젬마는 결심한 듯 "네"라고 답했고, 이에 소옥경은 "아휴...젬마야"라며 속상해했다. 이후, 이재와 놀던 최숙자(반효정 분)은 "엄마가 보고 싶다"라며 울던 이재를 보며 "곧 엄마 올거야"라며 달랬고, ...

    텐아시아 | 2021.09.22 20:07 | 신지원

  • thumbnail
    "'유네스코' 왕릉 근처에 아파트가 올라가고 있어요" 靑 청원

    ... 문화재청은 이들 건설사가 문화재보호법을 위반했다고 판단했다. 문화재 반경 500m 내 포함된 역사문화환경 보존지역에서 아파트를 지으면서도 사전 심의를 받지 않았다는 점에서다. 아파트 대상지 인근에 있는 김포 장릉은 조선 선조의 5번째 아들이자 인조의 아버지인 원종(1580∼1619)과 부인 인헌왕후(1578∼1626)의 무덤이다. 사적 202호로 지정돼 있으며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인 조선 왕릉에 포함된다. 이미 문화재청장은 2017년 1월 김포 장릉 ...

    한국경제 | 2021.09.22 19:49 | 고은빛

  • thumbnail
    살인사건 신고해놓고…노원구서 모자 숨진 채 발견(종합)

    경찰, 50대 아들 노모 살해 뒤 극단 선택 가능성에 무게 서울 노원구 아파트에서 50대 아들과 노모가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서울 노원경찰서는 22일 오전 7시 19분께 "살인 사건이 났다"는 50대 남성의 신고를 받고 출동해 신고자와 80대 모친의 시신을 아파트 화단과 집 안에서 각각 발견했다고 밝혔다. 이 아파트는 노모가 홀로 살던 집으로, 경찰은 폐쇄회로(CC)TV 자료를 토대로 아들이 추석 연휴 기간 중 모친 집을 방문한 ...

    한국경제 | 2021.09.22 19:44 | YONHAP

  • thumbnail
    "아버지가 사라졌어요" 추석 맞아 가족여행 간 아들의 112신고

    연못 주변 언덕의 풀 잡고 간신히 버틴 80대…실종 신고 3시간 만에 구조 추석 연휴를 맞아 가족과 함께 강원 속초의 리조트로 여행을 온 80대 노인이 길을 잃고 헤매다 가파른 언덕의 풀을 잡고 가까스로 버틴 끝에 3시간여 만에 구조됐다. 22일 속초경찰서에 따르면 추석 연휴 이틀째인 지난 19일 오후 7시 9분께 112 상황실에 '가족끼리 여행을 왔는데 아버지가 사라졌다'는 A씨 신고가 접수됐다. 신고를 받은 속초경찰서 영랑지구대 소속 ...

    한국경제 | 2021.09.22 19:08 | YONHAP

  • thumbnail
    금융·스포츠 등 무리한 사업확장…'패착' 中정부 '부동산 옥죄기' 시작하자 휘청

    포천 글로벌 500대 기업 중 122위, 빈농의 아들에서 중국 최고 부호로…. 중국 2위 부동산개발 업체 헝다그룹과 창업자 쉬자인 회장에겐 이런 수식어가 따라붙었다. 그런 헝다그룹이 도산 위기에 몰리면서 글로벌 금융시장을 흔들고 있다. 헝다그룹의 몰락은 경영진의 오판에 따른 무리한 사업 확장과 중국 정부의 부동산 시장 옥죄기가 맞물린 결과로 분석된다. 쉬 회장은 1958년 중국 허난성 타이캉현의 농가에서 태어났다. 어린 시절 어머니를 ...

    한국경제 | 2021.09.22 18:06 | 강현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