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8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박주영 결장' 아스널, 스완지 1-0으로 격파! 4경기만에 첫 승리

    ...] 박주영(26,아스널)이 데뷔전을 다음 경기로 미뤘다. 9월10일(한국시간) 런던 에미리츠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1-12 잉글리스 프리미어리그(EPL)' 4라운드 아스널과 스안지 시티와의 경기가 펼쳐졌다. 이날 아스널은 안드레이 아르샤빈의 골에 힘입어 1-0으로 시즌 첫 승을 따냈다. 아스널로 이적해 데뷔전을 치룰 것으로 예상됐던 박주영은 결장했다. 아스널은 주전 선수들이 다른 팀으로 이적하면서 부진한 성적을 거두며 알렉스 퍼거슨 감독이 이끄는 맨체스터 유나이트드와 ...

    bntnews | 2011.09.11 00:00

  • 버밍엄, 아스널 꺾고 48년 만에 칼링컵 우승

    ... 코너킥을 공격에 가담한 수비수 로저 존슨이 헤딩으로 패스하자 202㎝ 장신 공격수 니콜라 지기치가 백헤딩으로 선제골을 터트렸다. 하지만 아스널의 반격도 매서웠다. 전반 39분 잭 윌셔의 중거리슛이 크로스바를 때리고 나오자 안드레이 아르샤빈이 잡아 크로스를 올렸고, 로빈 판 페르시가 기막힌 오른발 발리슛으로 동점골을 뽑아냈다. 동점골을 내준 버밍엄은 후반 13분 케이스 파헤이의 슛이 아스널의 오른쪽 골대를 때리면서 아쉬움을 남겼다. 버밍엄은 마지막 승부수로 후반 ...

    연합뉴스 | 2011.02.28 00:00

  • thumbnail
    아스널, 2-1로 바르셀로나 격파…아르샤빈, 후반 38분 역전골

    아스널이 안드레이 아르샤빈의 역전골을 앞세워 FC 바르셀로나(이하 바르사)를 격파했다. 아스널은 17일 새벽(이하 한국시간) 영국 런던 에미레이츠 스타디움에서 열린 바르사와의 2010/2011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에서 후반 38분 안드레이 아르샤빈의 역전골로 바르셀로나를 2-1로 물리쳤다. 이날 경기서 아스널은 전반 26분 바르사의 다비드 비야에게 선제골을 허용했다. 하지만 후반 33분 로빈 판 페르시의 왼발 슈팅으로 ...

    한국경제 | 2011.02.17 00:00 | leesm

  • '거너스' 아스날, 바르셀로나에 2-1 역전승 '아르샤빈 역전골' 쾅!

    [스포츠팀] '거너스' 아스날이 반페르시와 아르샤빈의 연속 골로 바르셀로나를 격파했다. 2월17일 새벽(한국시간) 영국 런던 에미레이츠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0-11 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 바르셀로나와의 경기에서 후반에 2골을 몰아치는 뒷심을 발휘, 2-1로 역전승했다. 이로써 아스날은 역대 챔피언스리그서 바르셀로나를 상대로 첫 승을 올리는 쾌거를 달성했다. 이전까지 아스날은 역대전적에서 2무 3패로 절대 열세를 보인 바 있다. ...

    bntnews | 2011.02.17 00:00

  • 아스날, 바르셀로나에 2-1 역전승 '벵거 매직 통했다!'

    ... 바르셀로나를 격파하고 8강행에 한발짝 앞서나갔다. 2월17일 오전(한국시간) 영국 런던 에미레이츠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0-11 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 홈 경기에서 1-1로 팽팽히 맞서던 후반 38분 안드레이 아르샤빈의 역전 결승골로 바르셀로나를 2-1로 물리쳤다. 이로써 아스날은 역대 챔피언스리그서 바르셀로나를 상대로 첫 승을 올리는 쾌거를 달성했다. 이전까지 아스날은 역대전적에서 2무 3패로 절대 열세를 보인 바 있다. 경기는 전반 10분까지만 ...

    bntnews | 2011.02.17 00:00

  • 아스날의 뒷심 폭발, 바르셀로나에 2-1 역전승 '이제 무승부만 거둬도 8강!'

    ... 역대 전적상 6경기만에 처음으로 바르셀로나에게 거둔 승리이기게 팬들과 선수들의 기쁨이 컸다. 아스날은 전반 25분 바르셀로나의 다비드 비야에게 선제골을 얻어맞으며 고전했지만 후반 32분과 37분에 각각 터진 반페르시의 동점골과 아르샤빈의 역전골로 승리를 거두며 한편의 드라마를 일궈냈다. 한편 아스날은 이로써 3월9일 바르셀로나의 홈인 캄프누에서 열리는 2차전에서 무승부만 기록해도 8강에 진출한다. 한경닷컴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bntnews | 2011.02.17 00:00

  • 아스널, 바르셀로나 꺾었다…'8강 눈앞'

    ... 챔피언스 리그 8강에 바짝 다가섰다. 아스널은 17일 오전(한국시간) 영국 런던 에미레이츠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0-2011 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 홈 경기에서 1-1로 팽팽히 맞서던 후반 38분 안드레이 아르샤빈의 역전 결승골로 바르셀로나를 2-1로 물리쳤다. 아스널은 이날 역전승으로 8강 진출에 유리한 고지를 선점해 UEFA 챔피언스 리그 첫 우승의 꿈을 부풀렸다. 팀 역사상 처음으로 바르셀로나를 꺾는 기쁨도 덤으로 누렸다. 전반 10분까지만 ...

    연합뉴스 | 2011.02.17 00:00

  • 아스널.리버풀, 약체에 또 일격

    ... 경기를 주도하고도 골을 넣지 못하다 후반 33분 티마스 프리스킨에게 결승골을 내주고 무릎을 꿇었다. 아스널로서는 한 골차 패배는 26일 치를 4강 2차전 홈 경기에서 충분히 만회할 수 있는 결과이지만 세스크 파브레가스, 안드레이 아르샤빈, 시오 월컷 등 주축 선수들까지 내보내고도 영패를 당해 자존심에 상처가 컸다. 아스널은 지난 8일 FA컵 64강 홈 경기에서도 2부 리그의 리즈 유나이티드와 1-1로 비겨 20일 적진에서 재경기를 치러야 하는 상황이다. 사령탑까지 ...

    연합뉴스 | 2011.01.13 00:00

  • 박지성 6호골 작렬, 아스날 깼다! 계속되는 산소탱크의 질주

    ... 이 경기에서 맨유는 루니가 최전방 공격수로 나선 가운데 나니와 박지성이 양쪽에서 공격을 지원했다. 플레처, 캐릭, 안데르손은 중원을 구성했다. 이제 맞서는 반면 아스날은 세스크 파브레가스가 부상의 여파로 선발출전하지 못한 채 아르샤빈, 샤막, 나스리가 공격진을 구성해 맨유에 맞섰다. 라이벌전 답게 팽팽한 대결을 펼치던 양팀의 균형은 전반 40분 무너졌다. 0-0으로 팽팽히 맞선 상황에서 나니가 전반 41분 오른쪽 측면에서 왼발로 날카롭게 올린 공이 수비수 다리를 ...

    bntnews | 2010.12.14 00:00

  • '박지성 시즌 6호골 작렬' 맨유, 아스날 꺾고 리그 1위 탈환

    ... 이 경기에서 맨유는 루니가 최전방 공격수로 나선 가운데 나니와 박지성이 양쪽에서 공격을 지원했다. 플레처, 캐릭, 안데르손은 중원을 구성했다. 이제 맞서는 반면 아스날은 세스크 파브레가스가 부상의 여파로 선발출전하지 못한 채 아르샤빈, 샤막, 나스리가 공격진을 구성해 맨유에 맞섰다. 라이벌전 답게 팽팽한 대결을 펼치던 양팀의 균형은 전반 40분 무너졌다. 0-0으로 팽팽히 맞선 상황에서 나니가 전반 41분 오른쪽 측면에서 왼발로 날카롭게 올린 공이 수비수 다리를 ...

    bntnews | 2010.12.1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