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83 / 8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아드보카트, 4경기 만에 러시아 프로축구 첫 승

    ... 아드보카트 감독의 첫 승을 거들었다. 아드보카트 감독 부임 이후 출전 기회를 얻지 못했던 수비수 현영민은 후반 17분 교체 투입됐다. 이날 제니트는 전반 25분 노르웨이 출신 수비수 에리크 뷔른슈타트 하겐이 선제골을 터트려 아드보카트 감독 부임 이후 첫 득점을 올린 데 이어 2분 뒤 공격수 안드리 아르샤빈이 추가골을 성공시켜, 전반 41분 한 골을 만회하는데 그친 토피도를 제압했다. (서울연합뉴스) 배진남 기자 hosu1@yna.co.kr

    연합뉴스 | 2006.07.24 00:00

  • 현영민 교체 출전..팀은 UEFA컵 16강 첫승

    ... 홈 2차전 때 후반 21분 교체 출전, 유럽 무대에 데뷔했으며 이번이 두번째 출전이다. 현영민은 공격포인트를 올리지는 못했지만 팀의 공격에 활력을 불어 넣으며 1-0 승리에 힘을 보탰다. 제니트는 후반 6분 미드필더 안드레이 아르샤빈이 상대 골 지역 바로 앞에서 터트린 오른발 중거리 선제골로 앞서 나갔다. 제니트는 이후에도 공세를 늦추지 않았으며 후반 25분 상대 공격수 프랑크 리베리가 경고 누적으로 퇴장당하는 바람에 손쉽게 승리를 거뒀다. 제니트는 오는 17일 ...

    연합뉴스 | 2006.03.10 00:00

  • 현영민 소속 제니트, UEFA컵 32강 첫승

    ... 유럽축구연맹(UEFA)컵 32강 원정 1차전에서 승리를 거두며 16강 진출의 유리한 고지에 올라섰다. 제니트는 16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노르웨이 트론헤임에서 열린 로젠보리와 대회 3라운드(32강) 원정 1차전에서 전반 22분 안드레이 아르샤빈, 32분 알렉산드로 케르차코프의 연속골로 2-0으로 이겨 16강 진출 가능성을 높였다. 전반 20분 로젠보리의 프로드 욘센이 페널티킥을 실축 한 뒤 2분 만에 아르샤빈의 선제 결승골이 터져나왔고, 전반 32분 케르차코프의 추가골로 ...

    연합뉴스 | 2006.02.1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