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51-60 / 7,60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CEO의 서재] "중위계층의 선호 경향을 보라"

    투자 분석에서 정치적 요인에 대한 판단은 선택일까 필수일까? 2015년 아르헨티나에서 우파 기업인 출신 마우리시오 마크리 대통령이 당선됐다. 오랜 기간 포퓰리즘으로 만신창이가 된 경제를 바로잡을 수 있으리라는 희망이 고개를 들었다. 새 대통령은 경제 개혁을 적극 추진했고, 글로벌 투자자 사이에 아르헨티나 투자 열풍이 일었다. 이때 저자 마르코 패픽은 정권 교체만으로는 결코 그 나라 경제의 향방이 바뀌기 어렵다는 판단하에 투자에 부정적인 의견을 냈다. ...

    한국경제 | 2021.03.03 17:07

  • thumbnail
    마라도나 타던 포르셰, 경매 처음으로 나왔다…가격 보니

    지난해 11월 사망한 아르헨티나 '축구 영웅' 마라도나가 한때 몰던 포르셰 자동차가 처음으로 경매에 등장했다. 2일(현지시간) 경매업체 보넘스에 따르면 마라도나가 코카인 사용으로 15개월 출장정지가 풀린 후 스페인 축구팀 세비야로 이적했던 1992년 신차로 출고된 '포르셰 911 카레라2'는 프랑스 파리에서 오는 3일부터 일주일간 경매에 부쳐진다. 마라도나는 이 은색 포르셰를 몰고 세비야 훈련장을 오갔다. 도심에서 ...

    한국경제 | 2021.03.03 07:18 | 배성수

  • thumbnail
    지금 세계에서 가장 인기있는 피아니스트는? 바로 '조성진'

    ... 25인을 발표했다. 조성진은 피아니스트 중에서 1위로 꼽혔다. 전체 클래식 아티스트 가운데선 4위를 차지했다. 유디스커버뮤직은 세계 3대 음반사인 유니버설뮤직이 운영하는 온라인 매체다. 지난해 11월부터 지난달까지 영국, 미국, 아르헨티나 등 세계 25개국 1만 1000여명에게 가장 인기있는 연주자가 누구인지를 물었다. 투표 결과 1위를 차지한 연주자는 바이올리니스트 데이비드 가렛(40)이다. 가렛은 클래식과 다른 장르를 엮는 크로스오버 연주자로 유명하다. 클래식과 ...

    한국경제 | 2021.02.26 13:04 | 오현우

  • 금주(1월19일~1월25일)의 신설법인

    ... ▷파크85(김상민·100·의류 도소매업 및 관련 유통업) ▷팜유니온(남우현·50·의약품, 화장품, 건강기능식품, 의약외품, 위생 및 의료용품의 도매 및 소매) ▷팜파벨라(아르헨티나·10·축산물 도소매업) ▷폰나와(금재영·100·휴대폰 도소매업) ▷폰클렌징(박상수·0·휴대폰 소매) ▷프리전자통신(윤현수·3·통신기기 ...

    한국경제 | 2021.02.26 10:31 | 민경진

  • thumbnail
    삼성·UNDP, 지속가능발전목표 '제너레이션17' 확대

    ... 이번에 새롭게 합류했다. 이로써 지난해 10월 유엔 75주년을 기념해 오는 2030년까지 글로벌 골즈 달성과 더 많은 젊은 세대들의 동참에 중점을 두고 설립된 제너레이션17은 총 8명의 청년 리더가 활동하게 됐다. 현재는 아르헨티나 출신 기후환경 지지자 맥시모 마조코, 말리 출신 여성권익 향상 지지자 사디야 뚜레, 방글레데시 출신 물·위생 활동가 쇼미 초두리, 짐바브웨 출신 기술 혁신 연구가 타파라 마카자 등이 활동해왔다. 기존 청년 리더들은 17개의 ...

    한국경제 | 2021.02.24 09:33 | 배성수

  • thumbnail
    국내서 가장 많이 팔린 와인, 도스코파스 [박동휘의 가성비 와인]

    ... 때가 2008년이었다. 그 시절만 해도 와인은 ‘신문물’에 속했다. 애주가들은 와인의 다양함에 열광했다. 공급 측면에서도 와인 수입사들은 군웅할거의 시대였다. 수입사들은 프랑스, 스페인, 이탈리아, 호주, 칠레, 아르헨티나 등지를 돌아다니며 나름의 선구안으로 와인을 들여왔다. 2008년 필자의 졸저는 이 같은 다양성 속에서 탄생했다. 잘 팔린 순서대로 와인들을 줄 세울만한 시절이었다. 10여 년이 흐른 요즘은 많은 것이 달라졌다. '어떤 ...

    한국경제 | 2021.02.24 09:01 | 박동휘

  • thumbnail
    '바키리크스'로 드러난 고위 성직자들의 비리…'주인-대리인'의 문제를 해결할 방법은 없을까

    ... 2005년 콘클라베를 통해 교황직에 오른 베네딕토 16세는 ‘바키리크스’ 등으로 바티칸이 추문에 휩싸이자 개혁파인 베르고글리오 추기경을 불러 자신을 이을 교황이 돼달라고 제안한다. 베르고글리오 추기경은 1970년대 아르헨티나의 집권 군부세력이 3만여 명의 무고한 시민을 학살한 ‘더러운 전쟁’ 당시 예수회 신부들을 지키기 위해 군부와 타협했다고 고백하며 그 제안을 거절한다. 더러운 전쟁의 시작에는 1940~1950년대 아르헨티나를 휩쓴 ...

    한국경제 | 2021.02.22 09:01 | 강영연

  • thumbnail
    블룸버그 "씨티그룹, 한국 등 아시아서 철수 검토"

    ... 있다는 게 이 관계자의 얘기다. 또 철수 결정이 내려지더라도 단계적 혹은 기존 사업장을 남겨두는 식으로 진행될 수 있다는 설명도 덧붙였다. 블룸버그는 "프레이저 CEO는 2015년 중남미 책임자로 근무하면서 브라질, 아르헨티나, 콜롬비아의 소매금융과 신용카드 법인을 매각한 적이 있다"며 아시아 지역에서 매각 가능성이 있다고 봤다. 지난달 프레이저는 취임 직후인 대변인을 통해 "현재 사업조합과 각 부분이 어떻게 서로 조화를 이루는지를 ...

    한국경제 | 2021.02.20 17:50 | 김하나

  • thumbnail
    '와인 애호가' 신동빈 회장이 '픽'한 와인은? '트리벤토' [박동휘의 가성비 와인]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은 재계에서도 손꼽히는 와인 애호가다. 여러 와인 중에서도 유독 아르헨티나산을 즐기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세상의 진미(眞味)를, 원한다면 쉽게 맛볼 수 있는 그가 왜 신대륙 중에서도 ‘와인 후진국’이라는 평가를 받던 아르헨티나산(産)을 즐기는 것일까. 롯데그룹에 입사하기 전, 신 회장은 1981년부터 노무라증권에 입사하며 직장 생활을 시작했다. 20대 중반이던 시절이다. 1988년까지 일했는데 대부분을 ...

    한국경제 | 2021.02.18 06:17 | 박동휘

  • thumbnail
    가요·클래식계 이어 미술계도 사랑한 김호중

    '트바로티' 김호중을 향한 전 세계 반응이 여전히 뜨겁다. 지난 16일 아르헨티나 팝 아티스트 알레한드로 비질란테(Alejandro Vigilante)는 자신의 공식 SNS 채널을 통해 김호중 팝 아트 작품을 공개했다. 공개된 그림 속 김호중은 턱시도를 입은 채 강렬하고 맑은 눈빛으로 어딘가를 응시하는가 하면, 비현설적인 조각상을 보는듯한 느낌으로 전 세계 팬들을 사로잡고 있다. 특히 알레한드로 비질란테는 직접 작업한 김호중의 ...

    연예 | 2021.02.17 17:29 | 김수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