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4,25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곰팡이 선물세트 받아온 경비원 아버지…너무 화가 납니다"

    ... 싶다"라고 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분노를 감추지 못했다. "아파트에 대자보를 붙여야 할 정도", "기가 막힌다. 쓰레기 같은 인간 찾아가서 다시 돌려줘라", "우리 부모님이 저런 거 받아오면 너무 속상할 것 같다", "고마워하셨을 아버님 생각하니 열이 받는다"는 등 대부분 네티즌이 작성자의 분노에 공감했다. 김대영 한경닷컴 기자 bigzero@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9.24 15:55 | 김대영

  • thumbnail
    방탄소년단 지민 '라이' 듣고 뇌졸중 환자 의식 깨어나...생명도 살리는 '기적의 목소리'

    ... 소생시키는 목소리라니 기적의 목소리다', ‘불가능한 일이 일어나다니 너무 감동적이에요', '지민의 목소리는 표현 불가한 생명이 있어요', '이것이 선순환의 좋은 예’, ‘아버님의 쾌유를 기도합니다’, ‘Kingsley님 가족에게 행복만 가득하시길’등 감동적 글이 이어졌다. 이에 미국 한류 매체 ‘코리아부(koreaboo)와 ‘올케이팝&rsquo...

    텐아시아 | 2021.09.23 08:17 | 김순신

  • thumbnail
    '제이쓴♥' 홍현희, 다른 남자와 손깍지 데이트?…"사이좋아 보여" [TEN★]

    개그우먼 홍현희가 시아버지와 데이트 중인 사진을 공개했다. 홍현희는 지난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버님 제가 조금 더 크니까 앞으로 우기시면 안 돼요ㅋㅋㅋㅋㅋ"라는 글과 함께 사진과 영상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사진 속에는 시밀러 룩을 입고 다정하게 손깍지를 낀채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는 홍현희와 시아버지의 모습이 담겼다. 이어진 사진에서는 서로 어깨동무를 하고 있는 두 사람의 모습이 담겨 훈훈함을 자아낸다. 이를 본 ...

    텐아시아 | 2021.09.21 09:13 | 태유나

  • thumbnail
    "백신 맞고 고향 가요"…귀성행렬 시작된 추석연휴 첫날 '북적'

    ... 전북 전주고속버스터미널 앞도 고향을 찾은 귀성객들로 붐볐다. 양손에 사과와 배 등 선물 세트를 들고 버스에서 내린 귀성객들은 환한 표정으로 마중 나온 가족과 인사했다. 아침부터 버스를 타고 서울에서 온 김정미 씨는 "설날에는 아버님이 하도 오지 말라고 하셔서 찾아뵙지 못했다"며 "아이들을 보고 싶어하실 것 같아서 백신 접종을 마친 김에 내려왔다"고 말했다. 전주역 앞도 이른 시각부터 귀성 행렬이 이어졌다. 역 입구부터 50m 가까이 길게 늘어선 택시 줄도 귀성객이 ...

    한국경제 | 2021.09.18 15:27 | YONHAP

  • thumbnail
    '사콜' 선곡 변경 임영웅→칼 갈고 온 루나…COOL서트 '최고 10.8%'

    ... 정동원과 곽승남이 출격했다. 곽승남이 재킷을 벗으며 시동을 걸자, 정동원 또한 하와이안 셔츠를 벗으며 맞불을 놨지만 "너무 이상하다"는 형들의 만류로 셔츠를 다시 챙겨 입어 웃음을 자아냈다. 곽승남은 "동원 아버님보다 4살 많다"는 영탁의 말에 "전 현영씨가 이기는 거 보고 용기를 얻었다"고 응수하며 배꼽을 잡게 했다. 곽승남은 여름 노래 '한여름의 크리스마스'를 색깔 있는 보이스로 소화해 94점을, ...

    텐아시아 | 2021.09.17 08:09 | 김지원

  • thumbnail
    거미, "둘째 계획? 아직…신동엽, '♥조정석'은 생각 있던데 ('랄라랜드')[종합]

    ... 물었다. 이에 거미는 "마음 같아서는 동생이 있으면 좋겠다고 생각하지만, 전 아직이다”라며 “아빠(조정석)는 있는지 모르겠다”고 덧붙였다. 이에 조정석과 친문이 있는ㄴ 신동엽은 "아버님(조정석)은 의향이 있으신 것 같다"라고 귀띔했다. 그러자 거미는 “아니 그걸 왜 거기서 얘기를 하는 거냐"고 해 웃음을 안겼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텐아시아 | 2021.09.15 07:56 | 서예진

  • thumbnail
    송영길 "잠자는 호랑이 건들지 말랬는데…尹, 朴 말 곱씹어보길"

    ... 거침없는 분으로 알려진 것 같다. 재기발랄한 분이라 거침없이 말하는 것으로, 전체 문맥을 봐야 한다"고 옹호했다. 이어 "내용은 잘 모르지만 그게 무슨 문제냐. 이번 사건 본질과"라고 반문했다. 그는 또 조씨에 대해 "그 분 아버님이 변호사인데 천정배 전 의원과 법조계에서 아는 관계"라고도 했다. 윤 전 총장이나 박 원장의 국회 출석 문제에 대해선 "윤 전 총장이 수사기관 소환 조사에 응하는 것이 먼저"라고 강조했다. 윤 전 총장 측이 박 원장 등을 고발조치 ...

    한국경제 | 2021.09.14 19:41 | YONHAP

  • thumbnail
    '리더의 하루' 오뚜기 회장 출연할까…함연지에 러브콜

    ... 자아냈다. 박명수도 "1000배가 되었다"며 입을 다물지 못하자 정준하가 갑자기 이필성 대표의 손을 잡으며 "여기 들어올게요"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한편 정준하와 박명수는 "함연지 씨 아버님의 하루를 따라다니면서 노하우를 배우고 싶다"며 '리더의 하루' 출연을 제안했다. 그러자 옆에서 듣고 있던 이필성 대표는 "오늘은 저에 대한 내용 아닌가요?"라며 분량에 욕심을 보였고 정준하와 ...

    연예 | 2021.09.14 16:11 | 김소연

  • thumbnail
    최불암, 허재 토크쇼에 "지루해, 쉬어가지" 녹화 중단 ('당나귀 귀')

    ... 대화를 이끌어나가지 못했다. 최불암은 "너무 지루해. 조금 쉬었다가 분위기를 바꿔가면서 하자"라고 말했고, 제작진은 카메라들을 모두 철수하고 편안한 분위기를 조성했다. 허재는 "선생님을 뵈니까 진짜 아버님 뵙고 싶다. 돌아가신 지가 12년이 됐는데, 아버님이랑 같이 식사하는 것 같다"라고 말했다. 최불암은 "순간순간 아버지가 생각난다는 건, 그만큼 아버지를 사랑하는 거지. 그리움의 크기가 사랑하는 거니까"라고 ...

    텐아시아 | 2021.09.12 18:07 | 신소원

  • thumbnail
    [#나눔동행] 어려운 이웃에 무료이사 서비스로 재능기부

    ... 100명분의 도시락을 중리동과 증포동 행정복지센터에 맡기는 등 수시로 생필품을 기부하고 있다고 손 팀장은 전했다. 어엿한 이삿짐센터 대표지만 최씨는 어렸을 적 라면도 못 먹을 때가 있을 정도로 가정형편이 어려웠다고 한다. "아버님은 5살때, 어머님은 8살때 돌아가셨어요. 2남 3녀 중 막내였는데 기초생활보장 대상자였죠. 큰 누님이 가장 역할을 하셨는데 잘살지는 못해도 먹을 것 하나는 잘 먹었으면 좋겠다고 항상 생각할 정도였습니다. " 힘든 유년 시절을 ...

    한국경제 | 2021.09.12 09:05 | YONHAP